[기타]

경찰서 가서 싸인 받아 와.jpg

[댓글수 (123)]
글쓴이 : 뚝형 날짜 : 2019-09-09 (월) 23:44 조회 : 60208 추천 : 220  






뚝형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조토공주 2019-09-10 (화) 04:20 추천 25 반대 0
이거 빵민 아웃해야하나...

친구는 집에 일반전화기도 못 놓을정도로 가난함

우리 집은 그나마 일반전화는 있는데 핸드폰이 아무도 없었음

중2때 친구들끼리 빵나르는 트럭에서 빵훔쳤어

재미로 했던거 같은데 스릴도 있고 나중에 빵먹는 것도 좋고

지지리 가난했지만 배고파서 훔쳤던건 아니였어

근데 아저씨한테 걸렸어 나랑 친구 단둘 나머지 다 도망감

울엄마 소환하고 친구 엄마는 소환할 방법이 없음...

경찰서 가자는거 엄마가 무릎꿇고 사죄하고 우리들도 무릎꿇고ㅠ

훔친 빵값에 10배 보상했나 암튼 집에 엄마랑 말없이 집에 옴

중간에 친구 바려다주고 집에 왔는데 엄마가 뒤돌아서 자고 있음

죄송하고 무슨말을 해야 할찌 몰라 엄마만 뚫어저라 보고 있는데

방문 옆에 파리 바게트 빵 봉투 안에 여러종류 빵이 들어있었어

너무 배고파서 보자마자 막 먹었어

근데 먹으면서 하염없이 눈물이 나더라...

갑자기 엄마가 "빵 먹고 싶으면 먹고싶다고 말해 훔치지 말고"

난 아무말도 못했어

뒤돌아 있는 엄마의 얼굴은 못봤지만 나에게 미안해하는 것 같았어

날 때리고 잘못한 만큼 매 맞아야 될것 같은데 이상하더라고

나는 그 뒤로 훔치는 행위는 완전 손절했어

이것이 나의 대답인것 같아서

근데 뭔가 기분이 좋다 이걸 막 털어놓을때가 있네

영영 꽁꽁 숨겨놓을려고 했는데

이새벽에 자다말고 뭔지랄이지ㅋㅋㅋ
          
            
루미옹 2019-09-24 (화) 23:46
원망은 하겠지만 경찰서를 다녀온 이후로 소극적으로 변할듯하네요.
학급이 아니라 엄마에게 이지매 당한다고 생각하면 재미있는 상황이죠.
여기에 추가로 빌드업해서 이것저것 가르치겠지만...글쎄요...원하는 효율까지는 안나올듯.

경찰서까지 보낸 상황에서 가족이라는 인식보다는 이지매하는 동급생보다 타인이라는 인식이 먼저 박히게 생겼음.
               
                 
리므르 2019-09-25 (수) 08:09
혼낼때 화를 참지 못하고 혼내면, 아이 성격이나 대인관게에 심각한 문제가 생깊니다. 아이를 사랑하는 마음에서 지헤로써 혼을내야 합니다.
               
                 
필브리안 2019-10-08 (화) 02:45
도둑이 되는 것보다 낫겠죠.
그냥 넘어가면 만원에서 점점 금액이 커집니다.
경찰서 보낸 것은 그 행위가 잘못된 거라고 알려주는거겟죠.
누구 지갑이든 돈 훔치는 건 절도입니다

떼쓰는 아이를 보면 주위 어르신들이 어허 하고 혼내주면
봤지? 아저씨가 너 혼내키잖아 그렇게 엄마가 대응하고
애들이 울면 주변에서 달래주고 하는 모습을 보고
일본사람이 사회가 다 같이 아이 교육시키는 것 같다고 했었는데..
요즘은 엄마들에게 욕먹고 아이들이 울면 주변에서 싫어하고요.
Tzan 2019-09-24 (화) 09:34
이상한 부분에서 불편한 분들 계시네요. 왜 지자식 기를 죽이냐고? 헐. 해서는 안되는 행동에 대해 확실히 교육하는건데 거기서 자식 얼굴에 똥칠이니 자존심이니가 무슨 상관인지 모르겠어요. 뭐 다양성은 존중해야겟지만 도저히 이해안되는 사고방식이네요.
무적LG 2019-09-24 (화) 10:31
저기서 경찰관이 자상하게
'가까운 가족간의 절도는 친족상도례에 의해 처벌받지 않는단다~^^ '
라고 하면 어떻게 되는걸까라고 생각해봤습니다
     
       
몰래온손님 2019-10-02 (수) 17:21
ㅋㅋㅋㅋㅋ
     
       
알라리라 2019-10-02 (수) 21:13
배우신 분이군요..
친족상도례라고 32살 때 알게 됐네요.
얼마전에 티비에 나오더라고요.
내가사는이유 2019-09-24 (화) 11:50
인생을 살면서 자존감 자존심 다 증요합니다
애들기 죽인다고 걱정하는 부모도 많습니다.
이렇게 자란 아이들이 자살을 택하는경우가 많을수 있습니다
바닦을 경함해보지 않고 자란 사람들의 특징이기도 하죠
     
       
나는없고 2019-10-04 (금) 00:05
와...... 세상에....
우주여행객 2019-09-28 (토) 13:23
다음부터 아빠돈 훔쳐야지 ㅠ.ㅠ
어머니 2019-09-30 (월) 18:27
다들 이렇게 교육 시키실거죠?
어쩌라GO 2019-09-30 (월) 20:44
경찰이 귀찮다고 안쫓아내고 저렇게 해주니깐 좋네
독거다라이 2019-10-01 (화) 23:56
댓글 보니 사회가 많이 변했긴 변했나봅니다.
killex 2019-10-02 (수) 11:50
유치장 들어가서 곰탕한그릇 사먹고 다음날 나와야 제대로인데
     
       
김대위 2019-10-02 (수) 23:44
ㄹㅇ 이게 짱인데
켄트 2019-10-02 (수) 18:41
경찰들이 얼마나 바쁜데 무슨생각으로 저 엄마는 다짜고짜 애를 보내버리지;
     
       
천마선 2019-10-07 (월) 19:15
바쁘면 싸인만 하고 보냈겠지요
샤부샤부샤부 2019-10-03 (목) 02:42
경찰서에 주운 핸드폰 가져다 줬드니 엄청 귀찮아 하던게 생각나네요
친절한 2019-10-04 (금) 01:45
20년도 더 됬는데 저도 엄마 지갑에서 5만원 정도를 훔쳤었죠. 그 시절에 5만원...

엄마, 아빠 두분 모두 어린 시절 힘들게 살아오셨고,
결혼 당시 집이 없어 할머니 집에서 살았으며,
몇년뒤 독립할때도 단칸방 하나 겨우 얻어서 나왔데요.

아빠는 조금이라도 더 돈을 벌기 위해 중국으로 가셨는데 그 기간만 무려 8년이었어요.
누나와 제가 한참 어렸는데 엄마는 자식 2명을 홀로 키우시며 그 와중에 일까지 하셨어요.

그렇게 고생하시는 와중에 저는 문방구 앞에서 하는 오락기와 뽑기에 빠졌어요.
(어릴때는 100원 넣으면 최대 2000원이 나오는 도박 오락기가 문방구 앞에 있었죠 ㅋㅋ)

당연히 용돈으로 감당이 안됬는데 또 친구 한명이 맨날 용돈을 많이 받아서 부러워했었죠.

어느날 엄마 지갑에서 몰래 돈을 훔쳤는데 엄마가 없어진걸 모르는거에요.

그게 몇일간 지속되다.. 결국 한번 두번 늘어나 한 5만원 정도 훔친거 같아요.

그 당시 택시비 100원 더 나와도 택시 아저씨랑 싸우던 엄마인데 그걸 왜 모르시겠어요.

나중에 걸렸죠. 어린 애가 숨겨봤자 어디 숨기겠어요.
근데 바로 혼내시지 않고 엄마가 평소에 잘못한것 있으면 적으라고 종이를 주시더라구요.

처음에 말 안했다가.. 나중에 숨겨둔 돈이 없어진걸 알고 다 말한거 같아요.

뚜들겨 맞아도 모자랄 판인데 그 날 밤에 엄마는 저한테 손을 대지 않으시더라구요.

대신 제 앞에서 많이 우셨어요..
이 일을 중국에 계셨던 아빠한테 얘기했는지 안했는지는 모르겠는데 아빠는 한번도 그 일을 저한테 얘기하지 않으시더라구요.

아무튼.. 그 일 이후로 전 절때 남의 물건이나 돈에 손 안되게 됬어요.
노노치킨 2019-10-06 (일) 03:29
아이를 키우기 위해서는 마을이 하나 필요하다는 말을 많이 했죠. 요즘은 그런게 없을거라 생각하고 있었어요.
훈훈하니 좋네요.
밀포드 2019-10-06 (일) 13:36
아마도 국민학교 2학년인가 그랬던것 같아.

집에서 동생이랑 술래잡기하면서 놀고 있는데 부모님 장농에서 만원짜리 돈 뭉치들이 숨겨져 있는것을 발견했었지.
뭐지 왜 이리 많이 있지? 한장 두장 빼서 쓰기시작하다가 몇주뒤에 다시 뒤져보니 돈이 더 늘어나있었다. 그래서 더 많이 빼서 가지고 싶은 장난감들 사고 친구들 과자도 오락실도 심지어 선불로 몇만원을 넣어놔두고 까서 썼었는데...(게임한판 50원이였음 서울) 꼬리가 길면 잡히는법 어느날 밖에서 신나게 놀고 집에 돌아오니 어머니가 혹시 돈 훔쳐가서 썼니 하시더니 정말로 엄청나게 혼나고 죽도록 많이 맞았다.
나중에 상처난곳에 약 발라주시면서 어머니가 우시더라고...
그 이후에 남의것을 훔친적이 없다.

시간이 많이 흘러서 나중에 알게된 사실은 어머니하고 친구분들과 함께 여행에 필요한 경비를 모으는데 돌아가면서 돈을 관리하는데 어머니 차례인것이였던거였어. 약 20가정이 놀러갈 자금이 매달 현금으로 쭉쭉 들어온걸 빼서 흥청망청 썼으니....심지어 이번에는 해외로 나가는 여행 돈을 준비하고 계셨던건데...ㅡ.ㅡ; (결국 우리가족은 못갔다. 하와이)

PS 그렇게 반 죽을정도로 어머니에게 얻어터지고 어느날 동내에서 싸움나서 애들이랑 싸우는데 애들이 때리는것은 아프지도 않어.
까탈린그리드 2019-10-08 (화) 08:32
다행이다 나만 엄마돈에 손댄게 아니야
이빌류 2019-10-09 (수) 10:20
귀여웡~~
처음  1  2
   

  • 에코폰
  • 매드고트
  • 녹스
  • 준시스템 컴퓨터
  • 대명아임레디
  • 이토랜드 공식 법률사무소 율제
  • 이토랜드 공식파트너 명컴퓨터
  • 인터넷+티비 가입시 46만원 지급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3
[광고랜드] 유튜브 크리에이터 스타트 서비스 (69) WORLDSELL
21518  [기타] 신제품 출시 알려드리러 왔습니다 (37) 스샷첨부 제미니 03:01 16178 9
21517  [기타] 징그러우면서도 신기한 자연.jpg (60) 웨이백 00:35 27052 26
21516  [연예인] 다음주 아는형님 안현모-신아영-김민아 (47) 스샷첨부 에취냥 00:21 15953 11
21515  [기타] 한국 사는 외국인이 본 한국의 의문점 (99) 스샷첨부 사나미나 05-31 23359 34
21514  [회원게시판] 경찰이 따라온다는사람.이제 글만봐도 진짜 지겹네요 (61) 송키호테 05-31 12676 30
21513  [영화게시판] 띵작 30선 .JPG (7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31 19608 71
21512  [회원게시판] 맘스터치 메뉴축소 (144) 스샷첨부 화곡 05-31 22923 46
21511  [유머] 국방부에게 몸도 마음도 길들여졌다는 증거.jpg (143) 스샷첨부 아무도없네 05-31 40220 43
21510  [반려동물] 저희집 해수어항이에요. (48) 스샷첨부 유령이당 05-31 15860 72
21509  [연예인] 그냥 걸어도 느껴지는 볼륨감......강미나.GIF (28) 패션피플 05-31 38481 36
21508  [기타] 역대 최악의 고3 (153) 스샷첨부 김이토 05-31 39653 83
21507  [엽기] 1년간 자유를 달라는 와이프.jpg (151) 스샷첨부 피라맥스 05-31 40204 45
21506  [회원게시판] 경찰이 계속 감시해서 뭘 못하겠네 진짜 (61) 김구 05-31 24467 54
21505  [유머] 일본 재난지원금 근황 ㅋㅋㅋ (109) 스샷첨부 스미노프 05-31 35320 108
21504  [나혼자산다] 독거남의 혼밥 41 (43) 스샷첨부 전숲인 05-31 12488 32
21503  [기타] S.E.S 슈가 민사소송 완패한 이유 (104) 스샷첨부 사나미나 05-31 42863 74
21502  [정보게시판] 포트홀로 인한 손상 보상받기 .JPG (37)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31 22630 59
21501  [기타] 대마도 근황.jpg (124)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5-31 33625 115
21500  [회원게시판] 마당딸린 시골집에 살면 불편한점 (113) 카자마 05-31 28438 76
21499  [게임게시판] [무료 배포 / 에픽게임즈] Borderlands: The Handsome Collection (21) 스샷첨부 Moebius 05-30 9399 24
21498  [기타] 카드 도둑 잡았는데 부모 태도가 맘에 안들어 합의 안한 사람 (180) 스샷첨부 사나미나 05-30 32499 86
21497  [기타] [멋짐주의] 이순신장군 복원 피규어 (130) 스샷첨부 스미노프 05-30 30038 137
21496  [회원게시판] 방금 만난 햄버거집 빨리 빨리 진상 아줌마 (129) 미췐 05-30 26092 84
21495  [회원게시판] 조만간 폭탄 터질듯.. (69) God때밋 05-30 36070 85
21494  [유머] 한국을 좋아하는 중국 도장깨기 유튜버 (81) 스샷첨부 dkfdkfkk1 05-30 43686 52
21493  [기타] 39세 싱글남의 결혼에 대한 생각 (105) 스샷첨부 김이토 05-30 39936 72
21492  [유머] 월세 55만원 밥주는 고시텔 (155) 스샷첨부 새벽동자 05-30 41355 82
21491  [회원게시판] 쿠팡, 비정규직 비율 97% ㄷㄷㄷ (94) 스샷첨부 인간조건 05-30 24723 94
21490  [연예인] 수지 옆슴 노출 드레스 (49) 스샷첨부 사나미나 05-30 44805 56
21489  [연예인] 은근 글래머였던 에이프릴 나은.gif (34) 스샷첨부 피라맥스 05-30 40932 50
21488  [감동] 미국 학생이 총가지고 등교한걸 본 선생님의 행동 (59) 스샷첨부 posmall 05-30 39951 78
21487  [유머] 어느 부대의 담배꽁초 처리법 (106) 스샷첨부 M13A1Rx4 05-30 32535 126
21486  [기타] 비슷한 노래가 지겹다는 평에 대한 김태원의 대답 (88) 스샷첨부 사나미나 05-30 34810 95
21485  [회원게시판] 이 영상 저만 불편한가여? (221) 스샷첨부 돈벌자 05-29 31472 133
21484  [반려동물] 쉿! 브라우니의 비밀, 우리만 알고 있기로... (37) 스샷첨부 브라우니찡 05-29 17971 58
21483  [기타] 쿠팡 물류센터 터뜨린 인천 학원강사 빌런 (86)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9 44194 97
21482  [기타] 찢어지게 가난했던 서울대 신입생 .JPG (6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29 38382 98
21481  [연예인] 전성기 전효성 실물 느낌 . JPG (58)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9 41453 81
21480  [기타] 자동차가 너무 좋다 못해 직접 만들어버린 17세 (109) 스샷첨부 사스미리 05-29 37192 95
21479  [연예인] 아이유가 뚫은 피어싱존 (22) 스샷첨부 posmall 05-29 38334 56
21478  [기타] 대륙의 대리석 장인.gif (88) 스샷첨부 노랑노을 05-29 41001 78
21477  [정보게시판] 옆집사람이 토렌트로 무엇을 받나 알려주는 사이트.jpg (181) 스샷첨부 人生무상 05-29 34789 81
21476  [회원게시판] 우리나라 미친거 같습니다 (115) 왜구척살 05-29 29986 57
21475  [연예인] 265도 꺾는 신수지.gif (61) 스샷첨부 피라맥스 05-29 39659 69
21474  [회원게시판] 우리가 국방력을 키우는 이유가 일본 때문이었나요.. (144) 아시요 05-29 16313 48
21473  [유머] 이수영의 휠릴리를 들은 초등학생의 반응.jpg (84) 스샷첨부 노랑노을 05-29 33708 58
21472  [기타] 쿠팡에 긴급 투입된 의료진이 남긴 후기 (68) 스샷첨부 냥이사모 05-29 34543 140
21471  [회원게시판] 한 모 변호사가 신입니까? (162) 뜬뜬 05-29 25283 76
21470  [회원게시판] 하드 1,2,3 TB 대량 떨이로 처분해야 하는데...... (797) 에더마스크 05-28 26566 291
21469  [유머] 34세 노처녀 뼈를 갈아버리는 댓글 (122)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8 58645 110
21468  [정보게시판] 재활용품인 척하는 쓰레기 .JPG (9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28 33806 68
21467  [기타] 선 넘은 미군 근황 .JPG (128)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28 55942 159
21466  [기타] 폭행·성추행 당한 여성 택시기사 .JPG (18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5-28 43997 140
21465  [회원게시판] 우연찮게 구직 했습니다. !!!!!! (83) 스쿠알렌 05-28 28772 94
21464  [연예인] 드라마 찍다 술에 취한 아이유 (33) 스샷첨부 posmall 05-28 34932 82
21463  [회원게시판] 오뚜기 라면하면 솔직히 요놈 아닙니까 (100) 스샷첨부 웰시고기 05-28 23518 57
21462  [연예인] 드디어 밝혀진 전효성의 충격적인 취향 (93) 스샷첨부 posmall 05-28 52443 60
21461  [회원게시판] 오늘자 울동네 미친 오뚜기 라면 ㅋㅋ (101) 스샷첨부 죽은하늘 05-28 34825 76
21460  [연예인] 루다&안젤리나 다닐로바.gif (111) 피라맥스 05-28 34271 72
21459  [유머] 일본인들의 착각 (109) 스샷첨부 스미노프 05-28 42775 9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