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회원게시판]

인기1위 성추행범글 의아 하네요.

[댓글수 (51)]
글쓴이 : Astraios 날짜 : 2019-07-21 (일) 14:53 조회 : 39547 추천 : 41  
성추행범으로 신고 당했고 경찰 조사 받았다는데기본적인 6하원칙의 내용이 없습니다.
보통 자신에게 불리한건 안쓰거나 사실 관계를 틀어서 쓰죠.

본인의 대댓글도 좀 이상한게 마치 자기 일이 아닌것 처럼  나라타령 법타령 페미타령 하고 있고...절대 그럴 정신이 없을텐데요?

"자세히 듣지는 못했구요
엉덩이를 만져서 신고했다고 들었습니다."
이리플이 제일 의아 한데, 조사 안받아 본사람이 마치 남의 일을 보고 들은것 처럼 썼어요.
경찰은 6하원칙에 의거해서 반복적으로 물어 보기에 못들을 수가 없거든요.

또 의심스러운 거는 이리플 입니다.
"인터넷에서 글로만 봤을 때는 소수라 생각하고 심각성을 못느꼈는데,
오늘 지구대에 끌려가서 앉아 있는데 신고 엄청 들어오네요

한 사람의 인생을 망가뜨릴 정도의 큰 처벌이 가해지는 건인데,
신고가 너무 쉽고 여자 진술만 듣고 판결을 내리는게 너무 어이가 없네요.."

본인 이야기는 잘 못들었는데 지구대에서 신고되는 성추행범들이 엄청 많다는 상황파악을 하였다?

그리고 단지 경찰 조사만 받았다는데 여자 진술만으로 왠 판결까지???

댓글도 자기방어를 위한 절심함이나 심각함은 없고 폭좁은 범위의 페미 나라 법이라는 비판에만 몰두합니다.

곰탕집 이후로 이런 엉성한 패턴글이 유행했던거 기억납니다.

물론 내용이 너무 부실하여 아직 진실여부는 알 수 없지만, 이런 사건은 누가 잘했고 누가 잘못한건지는 경찰 조사 끝나고 검사가 기소하고 판사가 판결까지 가봐야 하는 겁니다.
Astraios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eTo마켓] [이토회원 특별혜택] 흡수력 정말 좋은 국산 강아지 배변패드 7900원 (1) 

보내보내요 2019-07-21 (일) 14:53 추천 48 반대 2
저는요

여기 회게에 올라오는 글 중에 일상글 말고, 정치글 말고
흥미로워보이는 글 95% 는 그냥 주작이라고 생각합니다.
관심병 허언증 환자가 너무 많습니다.
yohji 2019-07-21 (일) 14:53 추천 3 반대 0
그글 댓글에도 적었지만 저도 뭔가 이상한 부분이 ,,,,
yohji 2019-07-21 (일) 14:5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그글 댓글에도 적었지만 저도 뭔가 이상한 부분이 ,,,,
     
       
사천진리 2019-07-21 (일) 14:53
님 댓글 봤습니다. 나도 대충 읽고 댓글 달기는 했지만 뭔가 찝찝하네요...

내 몇번의 경험으로는 지구대에서 보고서 형식으로 작성해서

경찰서로 인계해서 넘어가면 형사가 조서 꾸미고 신원 확실하면

귀가 조취후 언제까지 다시 와라 이정도? 근데 경찰서는 안가고

지구대에서 조서 꾸민것도 그렇고 뭐 며칠 있다가 다시 와라 그런것도 이상하고
          
            
TigerCraz 2019-07-21 (일) 14:53
지하철은 지하철경찰대가 있어 거기로 가서 진술서 작성합니다.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21:16
지구대 역시  보고서 형식이 아니라 진술  양식은 같아요 
그리고  폭행 사건의  경우  지구대에서 바로 경찰서로  가는 경우가 있죠
사건에 따라 다다르지만 지구대에서  사건  접수 진술 받고  바로 경찰서에 인계 하는 경우도 있고
지구대 접 수 후  한참 뒤에  경찰서 진술  하러 가는 경우도 있답니다 다 같지는 않아요
저 분 같은 경우는  신분 확인하고  아직  증거도 없고  피해자 진술이 다인 경우니  진술  작서 하고 귀가 조치를 하겠죠  자신이 아는  조그마한 상식으로  모든걸  잦대로 삼아서  옳고 그름을 말하는건  않좋다고 생각합니다 어느정도 확인한후에  말하는게 좋지 않을까요 ?  글을 올린  그분의 말이 모두 사실이라고 하면  인증 해버리면  입다물고  아그럴수도 있구나 하고 조용히 사라지실거잔아요  타의의  불행이나 고민이 보이면  그것이  사실이든  거짓이든  도움을  주려고 하는마음이 더좋지않을까요 ?  그런  마음이 있어  조금만 알아봤어도  님이 아는상식이 전부가 아니란걸  아실텐데  말이죠  ^^  즐거운 하루보네세요
               
                 
사천진리 2019-07-21 (일) 22:50
좋은충고는 새겨듣겠습니다.

그럼,조금만 더 그분 본문 글 보시고 거기에 내가 단

댓글도 보시고 알아보고  썼으면 좋았을텐데 말이죠ㅎㅎ


어쨋든 남은하루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맥뀐 2019-07-22 (월) 14:10
팩폭 당하고 반박도 못하고 정신승리할건 ㅎㅎ
밖에 없구나 자기가 아는거만 알고 믿고싶은거만 믿고 싶을뿐 네이버 스펠링 naver라고 해도 never라고 하실분 내가 나 라고 하는 사람 특 제가라고 절대 안함 본인은 특별히 잘난거 없이 지 잘난 맛에 사는부류
덧없음 2019-07-21 (일) 14:53
판결은 재판에 가야하는거고

그냥 신고접수되어 경찰로부터 혐의내용을 듣고 신고가 접수되었다는 정도로 이해하면 될거 같아요
덧없음 2019-07-21 (일) 14:53
그리고 굳이 뭔가 이야기를 안한게 있어보이긴 했어요

자신이 무슨 행동을 했는데 이걸로 오해를 받았다거나
그 여자와 자신의 접점 자체가 전혀 언급이 없다는 점
그 여자가 최소한 자신의 옆에 있었다거나 앉아있었다거나 등등

그냥 안밝힌건지 뭐 여러 가능성이 있으니
i5pi5p 2019-07-21 (일) 14:53
사실 요즘 너무 스펙타클해서 이게 과연 사실인가 싶은 글이 자주 보입니다.
말씀하신 글도 그렇고 외사촌누나관련 글도 그렇구요.
사실 지금도 그 글들 두개는 사실이 아니라 그냥 소설같다는게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
다른 분들 판단은 본인들이 하시는거라 해당 글에는 따로 의견을 남기진 않았네요.
행여 그 글들이 정녕 사실이었을때 저도 빠져나가야 할 구멍은 있어야 하니까요.
보내보내요 2019-07-21 (일) 14:5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저는요

여기 회게에 올라오는 글 중에 일상글 말고, 정치글 말고
흥미로워보이는 글 95% 는 그냥 주작이라고 생각합니다.
관심병 허언증 환자가 너무 많습니다.
     
       
yohji 2019-07-21 (일) 14:53
저도 비슷한 생각을 ,,,
     
       
공공칠빵빵빵… 2019-07-21 (일) 15:09
예전에 된장xx 가 그런케이스였죠.
요즘에도 의심되는 사람 하나 있어요 ㅋㅋㅋㅋ
     
       
아라00 2019-07-21 (일) 16:22
동감..ㅋㅋㅋㅋ 진짜 다들 나랑 같은 세상에 살고 같은 한국에 살고 같은 서울에 살며
보통 비슷하게 일하며 사나 싶음..ㅋㅋㅋㅋㅋㅋ

너무 스펙타클해.. 다들.. 물론 세상은 넓고 또라이도 많고 요즘 기사들 봐도 경찰 뻘짓, 무개념 맘들 있다지만 유독 이런 인터넷 커뮤니케이션 보면 너무 빈번해..ㅋㅋㅋㅋ 누가 그랬다 하면 댓글로만 수십명 비슷한 경험 나와.ㅋㅋㅋㅋ

참고로 전 게시글 말고도 댓글들중 최소 70% 이상은 다 본인경험이 아닌 다른 사람댓글 영향 혹은 간접경험(인터넷)한걸 본인이 경험한양 댓글 단다고 생각합니다. 특히나 자게와 성게

     
       
뽀드득뽀드득 2019-07-21 (일) 19:37
맞아요. 게시판에 누가 끄적인걸 믿는 사람들이 너무 많은듯요. ㅎ
     
       
주작무새 2019-07-22 (월) 14:02
이토에서 본 댓글중 가장 감동적인 댓글입니다..

성추행범 무고글은 아직 못읽어봤지만...

오죽하면 제가 닉넴을 주작무새로 바꿨겠습니까..

딱봐도 주작인데 주작 같다고 한마디 했다가 욕만 듣고 ㅡㅡ;

그래서 그냥 당당하게 주작무새 할려구요.
시간여행 2019-07-21 (일) 14:53
아무래도 디테일이 없죠....아무런 이유없이 신고는 하지않아요.
라디오 2019-07-21 (일) 14:53
전 진지댓글 달아드렸습니다.
다만 이후 그분 댓글 다는 거 보면 수상하긴 하더군요.
글쓴이가 지적하신대로 자신의 일이 아닌 남일 이야기하는 것 같았습니다.
peture 2019-07-21 (일) 14:53
한둘도 아니고 찾아내다보면 끝이 없습니다. ㅋㅋㅋㅋㅋ
스테플 2019-07-21 (일) 14:53
본인 얘긴데 남 얘기 하듯 말 한다는 느낌이랄까..... 저도 읽으면서 억울함을 풀기 위한 절박함이 느껴지는 게 아니라
여자나 나라 탓 하는데 목적이 있다는 생각이 들긴 했습니다
뭐 사람마다 대처하는 방식이 다를 테니 진짜일 수도 있겠지만요
진위여부를 떠나 그동안 여러 경험들로 이런 글은 일단 한발짝 물러서 있는 게 맞더군요
피카츄 배 만진다고 하죠
삐야기얄리 2019-07-21 (일) 14:53
단순히 본문글만 봐도.

주작이거나, 자기가 진짜로 했을거라고 봐요.
에드리안 2019-07-21 (일) 14:53
글만봐서는 주작같음. 주작글 쓰는 사람은 보통 일베나 자한당에서 푼 알바일건데 그 둘중 하나일 가능성도 크네요.
아침이슬 2019-07-21 (일) 14:53
거짓 반, 진실 반이라고 생각됩니다.

일부 상황에 대해서는 꽤 구체적인 설명을 하는 걸 보니 완전한 소설은 아니라고 여겨집니다.

하지만 지하철에서 뭔가 의심받을 만한 행동을 한 거 같습니다.

그래서 당시 상황에 대해 구체적인 묘사를 하지 못하는 거죠.

거짓말을 한 것이 탄로가 나니까요.

댓글에서 엉뚱한 소리를 하는 것도 그런 이유라고 생각됩니다.
슈퍼콜렉터 2019-07-21 (일) 14:53
전 2017년부터 느꼈지만 그런 글에는 그냥 댓글을 아예 거의 달지 않고 있습니다.
그냥 결과 나오고 나서 댓글 달아도 늦지 않는 것 같아요.

누굴 믿고 안 믿고 그런 단계가 아니라 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이러니 저러니 하는 게 더 이상은 피곤한 것 같아요.
곰보선짱 2019-07-21 (일) 14:53
읽으면서 현 정부에 대한 불만이 생기고 어쩌면 이럴 수있지 이러다 정말 그냥 두면 남자들 다 잡혀가는거 아닌가 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그래서 이데로 있으면 현 정부가 남자글은 편하게 살지도 못하겠구나 생각하게 했는데 지금 글을 다시 보면 다급함 이나 걱정 보다는 현 정부에 대한 반감이나 공포감이 먼저 들게 되네요 법이 문제라느니 조심해야 겠다느니 그건 솔직히 사건이 마무리 되거나 하고 할 소리 같은데
     
       
르로이사네 2019-07-21 (일) 14:53
맞아요. 법이 문제다 페미가 문제다 이런건 제3자 사건이나 판결 한참뒤에 한탄하는 내용이어야 맞겠죠.
HBJang 2019-07-21 (일) 14:53
직접 겪은일 치고는 디테일이 너무 떨어지네요ㅋㅋ전 이런거 주작 논란 된다음에 다시 인증 안올라오면 무조건 주작이라고 봄ㅋㅋ
노굿 2019-07-21 (일) 14:53
전후사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없고 하소연만 있길래 관심 끊었네요
카일러스 2019-07-21 (일) 14:53
제가 그래서 여자쪽에서 주장하는 글이 없다고 하니까 보배에 올렸다고해서 보배 들어가서 확인하니까 엉덩이를만졌답니다 이렇게 쓰여있더라구요..암튼 진짜면 잘 해결되시길..
샌프란시스코 2019-07-21 (일) 14:53
"자세히 듣지는 못했구요
엉덩이를 만져서 신고했다고 들었습니다."


나도 이 부분 보고 걍 패쓰했음.
글을 정말 못쓰거나 주작이거나 둘 중 하나라고 생각됨.
트럼페터 2019-07-21 (일) 14:53
흠... 경찰 조사 받아본 경험이 있는바로써는 충분히 이해가는 글이었는데요.

전 주작아닌가 같습니다.


조심해야하는거 중에 하나가

경찰관련 쪽에 관심을 안두고 살았던 사람이 이런 일을 당해서 글을 적을 경우에

용어의 쓰임에 있어서는 혼용을 하게 되어있습니다.


판결받았다고 하는 내용도 법적인 판결에 대한 내용이 아니라

여자 이야기만 듣고 남자를 범죄자 모는 과정을 판결로 보던데요

이런 실수를 가지고 가짜나 허위로 몰아붙이기에는 좀 너무 간 느낌이 있습니다.


그리고
"자세히 듣지는 못했구요
엉덩이를 만져서 신고했다고 들었습니다."

이 부분이 다들 이상하다고 하는데요. 신고 받고 조사받는과정에서 경찰에게 왜 신고했냐고 물어보면

저런식으로 답변 해줍니다.


서면에 기록할때 육하원칙으로 기록하는거지.. 대화하는 말 자체를 육하원칙으로 꼭 하진 않죠.

파출소급가면 육하원칙은 구두상 조사할땐 갖다버린지 오래되는건 쉽게 아실테구요.


억울한 일에 말린 심리상태 감안하면 충분히 이해 가능하던데..


댓글 달린거 쭉 봤는데요. 심리상태가 문제 되는게 없어보이는데.. 흐름도 일관적이고..

한두개 맘에 안드는 포인트가 있다고 전부를 매도하기엔 위험합니다.

일단 경과를 봐야겠지만 갠적으로는 본인 경험같네요.
트럼페터 2019-07-21 (일) 14:53
보배글까지 보고 왔는데.. 아무리 봐도 거짓일 가능성은 매우 낮다 싶네요.


중요한건 이토나 보배나 글 올린사람이 전에 올린글이 없습니다.

지웠다고 보기보단.. 그냥 눈팅러였던거 같고..


이번에 일이 생겼으니 글을 적은거 같은데요.

너무 몰아들 가시는거같네요. .안타깝습니다.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21:19
님같이 조금  관심을 가지고 확인이라도 하고  왈가 왈부라도 하면 좋을  텐데 말이죠~수고많으셨네요~
파지올리 2019-07-21 (일) 14:53
주작에 한표.
일막 2019-07-21 (일) 14:53
경찰쪽에서 조서 꾸밀때 말이 육하원칙에 의거해서 묻는다고 하지만,
그냥 경찰이 묻는 말에 원하는 답이 나올때까지 캐묻는 경우도 없지 않음.
특히 최근 성관련 문제는 성과가 높다는 말이 많기에

경찰들이 눈을 부릅뜰 정도라죠.
비온디sky 2019-07-21 (일) 14:53
주작러 or 모금사기
존버킹 2019-07-21 (일) 14:53
관심병자 or 성추행 당사자 or 남녀간 분란조장 셋 중 하나.  그 유명한 보배에서도 사람들이 관심가져주지 않음. 그 이유는 뭐다? 글 대충 쓰고 댓글 좀 달다 잠수 뭐다?
BUBBLE 2019-07-21 (일) 14:53
와 진짜 내가 순진한건지 100% 믿었었네요.
그 글쓴이 지금 하루동안 잠수 상태네요.
다음주에 다시 출석해야 하는데 하루 남았는데 자신이 올렸던 글에 아무 반응을 안 하고 있어요.
사람들이 주작을 의심하니까 잠수타버렸네요. 왐마 진짜루
존버킹 2019-07-21 (일) 14:53
좀 말이 안되는게....
원글 댓글에 본인은 그 여자가 지하철 칸에 있었는지도 몰랐다. 라고 썼는데 이 말은 그 여자가 본인 주위에 없었다는 얘긴데... 땅만보고 가는거 아닌 이상 주변에 있었다면 모를리가 없는데... 몰랐다라는건 사람들 사이에 가려져서 안보이는 거리라는건데... 근데 여자가 뜬금없어 지하철 내리는 남자를 잡고 너 성추행 했어. 이게 가능한가?
그리고 억울함을 표현하고 도움을 받고 싶으면 글을 자세하게 쓰는건 기본인데 이거에 대한 대답은 없고, 담당형사 이름 인증이라던가 이런 인증해라는 댓글에는 답을 안하시네요. 진짜 주작은 아니더라도 지금 여기 논란을 만든사람은 글쓴이 본인인데... 댓글로 주작이다 뭐 다 댓글이 계속 달리는데 인증 한번 해버리면 끝나는 걸 계속 이런쪽의 댓글에는 무시는 하네요. 지금와서 이 사건이 진짜라고 해도 저는 좋게는 않보이네요. 억울한 사건이고 뭐고를 떠나서 논란을 본인 스스로 만들었기 때문에 저는 그닥...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21:21
세상은 알수 없는 일이 가득하답니다 ^^  우린 로봇이 아니잔아요  다똑같지않죠  옆에 누가 있는지 다보면서 살아가는 사람이 있는반명에  관심을  안두고  사는 사람도 있을겁니다 ^^
멋진바바 2019-07-21 (일) 16:54
"MBC 실화탐사대 첫 번째 실화 <마더- 엄마가 구해줄게> " 에서 열받는 부분이 있었는데,
데이트폭력의 거짓 여자의 진술만 믿고 진술조사시 경찰이 겁박과 욕으로 수사조차 안했다는거죠.
진술받는 책상 앞에서 아무리 호소해도 경찰은 욕만하더군요. (CCTV 증거있음) 저 상황에서 무죄를 호소하며 수사를 해달라고 부탁하며 남자가 우는데 억울해 죽을려고 하던데.. 최소 경찰이 이러면 안되죠
USNewYork 2019-07-21 (일) 17:22
ㅋㅋㅋㅋㅋ
허언증[email protected]!#~/?
빈빈00 2019-07-21 (일) 17:58
전에 지하철 지구대에서 성추행혐의로 잡혀간 친구도 조작으로 당했다고 하더니만 당당하게 추행하는 장면이 찍혀 있었죠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19:52
난 님도 의아하네요  그냥 그글에 댓글 달면 되는걸  이렇게 따로 글을  적는게 더 의아합니다
터진벌레 2019-07-21 (일) 21:29
우선 기다려봅시다
진지하게 생각돼서 진지하게 적었는데...설마...그러지 않았을꺼라 생각하고 싶네요
거짓일땐 ㅎ 18
호랭이눈깔 2019-07-21 (일) 21:41
손가락이 똥싸는 장소에서 뭘 이리 심각하게 고민하시는지....본인에게 소환장 날라오지 않는 이상 신경 쓰지마세요.
멘토멘티 2019-07-22 (월) 02:40
원 글 어디서 볼 수 있나요? 궁금하네요
강똥 2019-07-22 (월) 09:45
제가보기에 님이 아무 의미없이 고민하며 시간낭비하고 계시는거 같습니다. 인터넷에 아무 근거도 없이 올라온 허접한 글일 뿐입니다. 사실인지 아닌지 생판 모르는 우리가 그 여부를 알아서 뭐합니까? 그야 일일이 경찰서나 지하철역사무소에 전화해서 물어보면 어느정도 사실여부를 판단할수 있겠죠. 근데 뭐하러 시간과 노력을 들여가면서 그렇게까지 하겠습니까? 그야 님께서는 아마 이런생각이시겠죠 이런 거짓글이 계속 퍼지다 보면 선동당하는 사람들이 늘어날것이다.. 근데 인터넷에 떠도는 이런 허접한글에 선동당할 사람들이라면 그냥 사실여부야 어떻든 본인이 믿고싶은걸 믿는 사람들일것이고 그럼 아무리 막아도 결국 선동당하기 마련입니다.
김테란2 2019-07-22 (월) 12:08
남녀갈등 조장 댓글이 요새 많아요.
내년 총선까지 쭈욱 갈듯해용
러브쓰 2019-07-24 (수) 14:10
뚝빽이 날라쁘라~
코토리야요이 2019-07-24 (수) 15:07
일상글도 주작치다가 걸려서 빤쓰런하는 마당에 다 믿을 수는없죠
산속의폐인 2019-07-26 (금) 14:38
카더라 글은 일받 걸러야 당하신분들 사진 인증 왜하것어요 ;;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0-22 30
 [나눔이벤트] 참마시 육수팩 멸치분말 10명 나눔 (195) 나눔이벤트
19589  [기타] 예전과 달라진 검사 신분.JPG (4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0:34 23858 19
19588  [연예인] [걸스데이] 민망한 의상을 가려본 유라 (29) 스샷첨부 IDOL 01-24 20903 25
19587  [기타] 중국인 : 한국은 선진국이야? (143) 스샷첨부 Clothild 01-24 34939 22
19586  [기타] UFC 비매너 호주녀 참교육.. (89) 스샷첨부 샤방사ㄴr 01-24 39208 35
19585  [기타] IS에게 포위당한 러시아 특수부대원의 마지막 교신내용 jpg (45)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1-24 27867 36
19584  [회원게시판] 갑상선암 판정을 받았습니다. (96) 카리아든 01-24 13099 43
19583  [동물] 주인이 사망한 후 주인 사진을 본 고양이 (79) 스샷첨부 파지올리 01-24 27866 62
19582  [블박] BMW 내리막길 후진기어 시동꺼짐 테스트 (229) 스샷첨부 숫자만입력가… 01-24 27061 25
19581  [회원게시판] 아이즈원 컴백이라니 골때리네요 (304) 메츄 01-24 21659 80
19580  [연예인] 이희은 사장님 모델 메리 (41) 스샷첨부 슈베르티안 01-24 36623 32
19579  [기타] 음주운전 사고에서 혼자만 살아남은 아빠....JPG (126) Jazzyfact 01-24 35794 92
19578  [유머] KB금융에서 카카오로 파견 간 직원 근황 (66) 스샷첨부 10X10 01-24 36042 70
19577  [블박] 기적같은 교통사고.. (147) 스샷첨부 샤방사ㄴr 01-23 29968 117
19576  [기타] 시누가 결혼을 한다네요.jpg (78) 스샷첨부 사나미나 01-23 35204 95
19575  [유머] 딸 남자친구 견제하던 아버지와 삼촌 근황.jpg (53) 스샷첨부 노랑노을 01-23 50601 43
19574  [연예인] [HQ] NS윤지 비주얼퀸 완벽한 골반.. 섹시 힙웨이브 [직짤] (33) 볶음너구리 01-23 32819 37
19573  [블박] [감동]경찰관들 덕분에 유산을 피한 보배인 가족.gif (45) 스샷첨부 니이모를찾아… 01-23 21486 107
19572  [기타] 감자골 4인방 사건 (72) 스샷첨부 M13A1Rx4 01-23 40268 89
19571  [감동] 가수 에일리의 명언.jpg (89) 스샷첨부 이규뽀 01-23 51767 101
19570  [회원게시판] 와이프와 이혼결심했습니다. (201) 곰탱이뚜뚱 01-23 36124 142
19569  [유머] 남산의 부장들 같은 영화가 한국에서 나올 수 있는 이유 jpg (49) 스샷첨부 미디어마스터 01-23 34162 138
19568  [유머] 다이소 부사장 체어샷 (127) 스샷첨부 프로츠 01-23 46980 196
19567  [연예인] 짧은 치마 입고 다리 꼬는 조현 ㄷ (66) 사나미나 01-23 38680 57
19566  [기타] 대한민국 잉여 무기 틈새 공략.jpg (75) 스샷첨부 킬리만자로의… 01-23 40929 103
19565  [연예인] 무대 바닥에 앉은 조이 각선미 (49) 사나미나 01-22 44173 48
19564  [회원게시판] 보는 순간 오금이 저림. (79) 스샷첨부 디스한갑 01-22 42823 48
19563  [유머] 하지원 극성팬을 목격한 하정우.JPG (70) 스샷첨부 사나미나 01-22 57336 60
19562  [기타] 박소담 인스타 근황.JPG (8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1-22 62788 50
19561  [유머] 미국영화인데 한국인이 더 좋아함.gif (103) 스샷첨부 노랑노을 01-22 57817 82
19560  [기타] 농협 레전드 사건.JPG (102) 스샷첨부 잇힝e 01-22 55055 82
19559  [유머] 동원예비군들을 화나게하면 안돼~!.jpg (128) 스샷첨부 노랑노을 01-22 44061 83
19558  [블박] 부평 시멘트 덩어리 투척으로 인한 차량 파손 사고.gif (80) 스샷첨부 니이모를찾아… 01-22 30678 68
19557  [회원게시판] 김c글 관련 팩트 (114) 반격의첫걸음 01-22 23242 75
19556  [연예인] [HQ] NS윤지 건강한 몸매 진짜... ㄷㄷ [직짤] (82) 볶음너구리 01-22 39229 36
19555  [블박] 뉴스에 나온 팰리세이드 전복 사고 (408) 스샷첨부 숫자만입력가… 01-22 29799 48
19554  [유머] 인류 역사상 처음 있는 일 (77) 스샷첨부 블루복스 01-21 46430 121
19553  [게임게시판] [에픽게임즈] Horace 무료 배포 (4) 스샷첨부 Moebius 01-21 11641 16
19552  [연예인] 태연 콘서트에서 과감한 의상 ㄷㄷ (84) 사나미나 01-21 51597 39
19551  [기타] 신소율의 스몰웨딩 (75) 찬란하神김고… 01-21 44040 65
19550  [기타] 김c, "내 이혼이 당신의 어디를 아프게 했는데?" (227) 스샷첨부 유일愛 01-21 51201 79
19549  [엽기] 정액을 한번도 본적 없는 언니들.jpg (78) Jazzyfact 01-21 61898 63
19548  [연예인] 잔망떠는 나미춘 암살하는 배가놈 (46) 스샷첨부 DeNiro00 01-21 37452 70
19547  [유머] 무슬림 룸메이트가 돈가스를 좋아한다. (83) 스샷첨부 Orange16 01-21 49594 65
19546  [기타] 김건모 미투 한 A씨 거짓말 들통남.. (131) 스샷첨부 샤방사ㄴr 01-21 55443 93
19545  [공개자료실] 텔레그램(Telegram) PC 버전 v1.9.3 + Portable (보안 메신저) [Windows 용] (33) 스샷첨부 파이터 01-21 8041 21
19544  [회원게시판] 애플이 미치려고 하나 봅니다. ㅡㅡ;; (283) 신성사회황국… 01-21 38995 49
19543  [자동차] 말리부 1.35T 출고했습니다!! (86) 스샷첨부 루그너프 01-21 21417 65
19542  [사용기/후기] 샌프란시스코.... 후기(이게뭐야?) (46) 스샷첨부 김군여행 01-21 22859 41
19541  [연예인] 어제자 수지 혼혈 논란.jpg (119) 스샷첨부 코페르니쿠스 01-20 45293 76
19540  [유머] 남친집에 물건 함부로 놓고가면..안되는 이유. (98) 스샷첨부 아무도없네 01-20 59410 37
19539  [기타] 신랑이 선물을 받아왔어요 (75) 스샷첨부 유일愛 01-20 51169 86
19538  [동물] 시베리아 호랑이를 본 벵골호랑이.. (86) 스샷첨부 샤방사ㄴr 01-20 38506 78
19537  [회원게시판] 지방대 망하면 그지역경제 무너진다는 개소리... (115) 핑크보호주의 01-20 28929 64
19536  [유머] 돈까스집 깍두기가 더럽게 맛없었던 이유.jpg (79) 스샷첨부 넘나좋은날 01-20 43790 103
19535  [감동] 한 야구선수 팬서비스 근황 .jpg (89) 스샷첨부 시티은행 01-20 47089 88
19534  [회원게시판] 힐아버지가 무협소설을 좋아 하셔서 (112) 빙설냥냥 01-20 24482 47
19533  [기타] 깡패조직에 아작내러 들어간 강형욱 3부 [FIN] (95) 스샷첨부 블루복스 01-20 41069 132
19532  [기타] 아프리카돼지열병 근황.jpg (95) 스샷첨부 노랑노을 01-20 33301 85
19531  [블박] 현재 난리난 보배드림 사고.gif (127) 스샷첨부 노랑노을 01-19 52662 57
19530  [유머] 아저씨가 뭔데 확신하고 아는 척을 해요??? (95) 스샷첨부 김이토 01-19 58446 4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