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모범생인데 갑자기 자퇴하겠다는 딸

글쓴이 : posmall 날짜 : 2019-06-18 (화) 08:57 조회 : 49969 추천 : 86  




 

posmall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2019-06-19] "멍냥이" 「드라이 한방」으로 뽀송하게 털 말리기! (6)  (eTo마켓)

골드라이탄 2019-06-18 (화) 15:02 추천 27 반대 0


ㅎㅎㅎㅎ
로마휴일 2019-06-18 (화) 11:56 추천 19 반대 1
서울대를 보내려면, 직접 공부해서 부모가 가는게 빠를 수도 있어요.
자식좀 그만 잡고..
알토 2019-06-18 (화) 12:07 추천 4 반대 1
이거 방송 봤었는데 무슨 부모욕심으로 자식을 잡느니 뭐니 하는 말이 나오는건지 모르겠내요
대학 이야기는 나오지도 않은걸로 아는데
부모님은 그냥 중학교를 입학한지 몇일 되지도 않아서 자퇴하려고 해서 고민이라고 나온걸로 아는데
중고등학교는 수업보다는 여러 사람들과 같이 지내는 사회성도 같이 키우는 공간이기도 합니다.
검정고시는 검정고시일뿐입니다. 자퇴는 심사숙고하고 몇번을 고민해서 결정해야 할 문제입니다
이걸 자퇴하고 싶다고 해서 쉽게 그래 자퇴해라라고 정할정도로 쉬운문제가 아닙니다
수 년을 월반할 수 있을정도의 천재라면 모르겠지만
여기서 자식 그만 잡고  원하는데로 하라고 놔주라는 분들은 자식이 중학교 입학하자마자 자퇴하려고 하면 그냥 아무말없이 그래 자퇴해라 그러실건지 궁금하네요
바디 2019-06-18 (화) 11:29
와 진짜 귀엽다
로마휴일 2019-06-18 (화) 11:56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서울대를 보내려면, 직접 공부해서 부모가 가는게 빠를 수도 있어요.
자식좀 그만 잡고..
유랑천하 2019-06-18 (화) 12:05
ㅠㅠ
인시그니아 2019-06-18 (화) 12:05
알토 2019-06-18 (화) 12:07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이거 방송 봤었는데 무슨 부모욕심으로 자식을 잡느니 뭐니 하는 말이 나오는건지 모르겠내요
대학 이야기는 나오지도 않은걸로 아는데
부모님은 그냥 중학교를 입학한지 몇일 되지도 않아서 자퇴하려고 해서 고민이라고 나온걸로 아는데
중고등학교는 수업보다는 여러 사람들과 같이 지내는 사회성도 같이 키우는 공간이기도 합니다.
검정고시는 검정고시일뿐입니다. 자퇴는 심사숙고하고 몇번을 고민해서 결정해야 할 문제입니다
이걸 자퇴하고 싶다고 해서 쉽게 그래 자퇴해라라고 정할정도로 쉬운문제가 아닙니다
수 년을 월반할 수 있을정도의 천재라면 모르겠지만
여기서 자식 그만 잡고  원하는데로 하라고 놔주라는 분들은 자식이 중학교 입학하자마자 자퇴하려고 하면 그냥 아무말없이 그래 자퇴해라 그러실건지 궁금하네요
     
       
전광철 2019-06-18 (화) 12:31
자퇴하려는 이유중 하나가 부모님이나 주변사람들 기대가 너무 부담이 된다고 말하네요.. 공부를 안하면 혼내는 엄마, 중학교 올라가자마자 자사고가라 서울대가라 등
     
       
태랑2 2019-06-18 (화) 12:43
대학이야기 나왔는데...서울대가서 하고싶은거 하라고
     
       
곰보선짱 2019-06-18 (화) 15:07
병나요 지금은 모르지만 커서 성인이 되어서 마음에 병이 꼭 생겨요 강박 주변의 기대 차라리 공부 못하고 선생님 에게 두드려 맞으면서 커도 마음편하게 큰 아이가 상처가 적더군요 짧게 중고등학교만 보면 안되어요 앞으로 평생을 생각해야 합니다
     
       
비타민Z 2019-06-20 (목) 21:49
방송을 제대로 안보신듯
     
       
태양왕 2019-06-27 (목) 10:20
이딴 댓글에 추천이 들어가있다니... 방송을 본게 아니라 예고편이나 이런스샷을 본거겠지
달콤한초코보 2019-06-18 (화) 12:38
다 좋은데 밤에 안자는거는  벌써 부터 치명적인데  낮밤이 바껴서 한 3년만 생활하면 몸에 타격이 올텐데..
폐비윤씨2 2019-06-18 (화) 14:19
긔엽네 진짜
생1쥐 2019-06-18 (화) 14:51
그래서 저 착한아이의 부모되시는 분은 서울대 가신분 인가요?
골드라이탄 2019-06-18 (화) 15:0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ㅎㅎㅎㅎ
탕수육은찍먹 2019-06-18 (화) 15:17
이유는 모르겠지만 천재들 집안 혹은 똑똑한집들에 지적장애가진 애들이 많더라 혹은 노산으로 얻은 아이들같은 경우도 천재 아니면 지적장애인애들도 많고 예를들면 나베네집도 부부가 판사일정도로 똑똑한데 지적장애가진 딸이 태어났고 내 친척도 다 교수집안인데 지적장애가진 애가 태어났음. 애가 자폐증인데 책은 수천권읽음.
     
       
쨆쨆 2019-06-18 (화) 23:55
뇌에도 계영배같은 시스템이 있는게 아닐까여
공즉시색 2019-06-18 (화) 15:18
부모에 비해 자식이 너무 훌륭하면 그것도 비극이지

부모 수준에서 자식이 이해가 안되니까
     
       
무ㅇ 2019-06-18 (화) 16:33
걍 아이를 낳는거부터 비극임
          
            
하늘이여 2019-06-18 (화) 20:42
정답 요즘에 아이 낳는 사람들..불쌍함
댕댕이 2019-06-18 (화) 15:43
지 애가 자존심과 희망? 자존심 좀 빼라 꼰대년아
3남매 2019-06-18 (화) 16:23
응원합니다...장애를 가지고 있는 분들에 대한 편견이 없는 사회를 바라며...
커머뇨 2019-06-18 (화) 16:51
참 예쁘다.
얼굴도 마음도 다..
너무 예쁘다 ㅠㅠ
낙오된인생 2019-06-18 (화) 17:08
근데 중학교도 자퇴가 되나?
dpgy 2019-06-18 (화) 17:27
자사고 등록금 대학 그 이상 아님?
     
       
Smile에스 2019-06-18 (화) 19:02
대학보단 싸긴한데 부모입장에서도 각오한거겠죠
파이팅맘 2019-06-18 (화) 18:06
공부집중되는 시간은 am 1시부터인걸로
숙면할수있는 시간도 am 1시입니다.
공부를 해서 잠을 안자고 낮에 잔다고하면 사람은 점점 피곤이 쌓이고 잠을 선택한다면 낮에 더많이 공부에 집중해야되죠
생각좀해봅시… 2019-06-18 (화) 18:23
전형적인 자식재테크, 지가 재테크해서 부귀영화 누릴 능력은 없고 자식 갈궈서 자식 덕좀 보자~
Smile에스 2019-06-18 (화) 18:42
저 등장인물중에 정작 애 소질과 현 위치나 성취감 에 대한 만족도는 아무도 신경쓰지 않는다는것.

주제는 자퇴가 고민이다 아니다로 접수됐는지 몰라도 저런식의 대화속에 신청자의 온전한 주제는 증발하고 삶짐의 무게가 커서 문제라고 느끼머 고민이다라고 눌러버리게끔 유도돼는 저 상황.

인생의 성공 사례는 여러 갈래가 있지만 저기 당사자들도 겪었던것 애닳았던 갈망들을 왜 기억 못하는지.
자신들이 정말 원했기에 고통을 이겨내고 계속 한것 아니던가

배 곯고 밤 새면서 자신의 업을 위해 젊은날을 불태웠던것.

공부와 멀었던? 사람들이라 그럴까.  어찌 하나같이 자신들이 갈망했던 그 노래 연기 춤 과 동일한 입장에 대입시켜보지 않고 공부라 치부? 해버리는지.
조언자들이 main이라 여기던 노래 sub이라 여기던 공부가 저 아이에겐 반대일수도 있다는걸 출연자 아무도 고려하지 않고 있다는건. .
너무 편파적일지 모르는 조언 일색.

자신들과거 입장에 대입해보면 절실한 그 시절엔 너무 당연했고 그래서 오늘이 온 것임을 기억해야지.

절대로 시청자들이 고민이다 아니다 버튼을 눌러서는 안되는 문제.

만약 애 소질 적성이 공부인데 저 조언들 때문에 다른 길로가면 누가 책임지나!
더군다나 지금까지 경과를 보면 공부로 승부 낼 소질 적성을 꽤나 연마했구만.

애 소질이 그렇다면 계속 불사르는게 맞겠지.

시청률 올리기 바쁜 프로그램의 전형.
Smile에스 2019-06-18 (화) 19:10
게다가 부모 욕할것도 없는게

당장에 검찰 경찰 정치인들이 썩었느니
yg를 법조계가 감싸줬다느니
수술실 cctv법안 취소에 의협 압력들어갔다느니
올라가보면 종결점은 특정 대학 동문들임.

그 동문들의 힘이 우리나라를 음지에서 동시에 양에서 움직인다 해도 과언이 아닌것.

부폐와 권력이 붙는 자리에도 약방의 감초격.

공무원이 철밥통이면 그 동문 클럽은 티타늄밥통.

얼마전 영화 국가 부도의 날.
하버드 동문이라고 뒤에서 밀어주고 끌어주며 뭉치는것 나오던데 미화해서 하버드지 그게 어디를 얘기한것이겠나.

물론 양지에서의 활약도 칭송해야 할 것이지만,
죄를 지어도 지들끼리는 감싸주는 막강한 헌법 위의 집단이니.

정말 거대한 보이지 않는 손.
정부도 개혁하지 못해온 큰 손.

세상이 그러니 부모 탓할게 아닌듯
MeToO 2019-06-18 (화) 19:45
여기 나온 어머님한테 선넘어서 욕하는 인간들은 공감 능력이 떨어지는 것 같음.
딸한테 과도한 기대 혹은 압박을 주는 것은 사실임. 그렇지만 몇몇 댓글에서 빨대, 재테크니 꼰대년이니 이런 입에 담기도 어려운 욕을 먹을만큼 잘못한 것도 없음. 안녕하세요라는 프로그램 별로 안 좋아하지만 이번 에피소드는 자막도 딱 실을만큼 실었다고 생각함. 그냥 순수하게 서로를 위했을 뿐임. 목적이 선했지만 중간에 딸에게 큰 부담이 되었을 뿐이고. 자식 등골 빼먹을 수준의 엄마였으면 아픈 아들을 정성으로 돌봤을리도 없었지. 아들을 지극정성으로 잘 대해주니 딸도 옆에서 그걸 보면서 바르게 컸을 뿐.
영자여 2019-06-18 (화) 20:16
진짜.. 민주 라는 이름을 가진 여자애들중에 마음 안착한 애들이 없는 거 같음.
우루사스 2019-06-18 (화) 20:30
학교 따위는 때려쳐도 돼
비의랩소디이 2019-06-18 (화) 21:27
아이가 너무 착하다 행복하게 잘살았으면 좋겠다
Artistry 2019-06-18 (화) 22:30
민주가 또...
작은동전 2019-06-18 (화) 22:49
내 자식이면 저리 말 못하지 우리 사회에서 고졸 대졸 얼마나 따지는데..

그러나 아이가 너무 착하고 부모한테 억지로 공부하는 모습이 아니라 자기도 어떻게 하면 잘 될지 아는 똑순이네요.

중학교 내용 솔직히 고1때 조금 고생하면 다 커버 가능하니 추억 많이 쌓길 바라네요.

아이가 원하는건 지금은 조금 더 자기 시간을 갖길 원하는 거같아요
발센 2019-06-18 (화) 23:05
순진
이런후잡 2019-06-19 (수) 00:16
저 어머니를 욕할게 뭐가 있습니까?
한국 사회가 그렇게 생각하도록 되어있는데.. 중학교 고등학교 중퇴라고 하면 안좋은 시선으로 보는것도 아직
사회적인 분위기고 좋은 대학나와서 훌륭한 사람된다는 이미지도 없어진것도 아니고 우리나라 만큼
직업의 귀천 따지는 나라도 잘 없을건데. 제가 부모 입장이라도 저런 고민 안할수 없을겁니다.
아이 좋은 대학보내고 싶다고하는게 뭐가 잘못됬다고 하는건지... 아이가 공부에 관심을 두는거 같고 실제로
성적도 좋은 편이라면 부모된 입장에서 욕심이 생길수 밖에 없어요.
스콜스아들 2019-06-19 (수) 07:40
나도 모르게 읽으면서 눈물이나네요..
천사가 땅으로 내려왔어요...
4Vendeta 2019-06-19 (수) 22:03
서울대 나오면 무조건 잘 되는 줄 아나봐.
볼빨강 2019-06-20 (목) 02:06
하하~
만두대마왕 2019-06-20 (목) 06:55
부모의 마음이 무슨 뜻인지는 알겠는데.....
저대로 계속 가면.... 저 아이가 커서 상처가 가득차 오르면....
나는... 그러다가 자살할까봐 걱정이든다.....

부모가 가정이 어렵고 그런거 다 이해하지만... 공부를 잘한다니깐
그냥 이대로 그냥 아무런 터치하지 말고 쭉 잘 자랄수 있게 칭찬과 격려만으로 서포터를 해줬으면 하는 바람이다...
아이가 정말 착하네... 저 아이에게 행운이 항상 가득하기를...
처음  1  2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3
 (매매가족차량) [포드]익스플로러3.5 리미티드 4WD 2016년식 61580km 완전무사… 매매 07-18
20713  [연예인] 선미의 레전드 퍼포먼스 ㄷㄷㄷㄷ (39) 스샷첨부 재래식119 11:20 29305 20
20712  [유머] 일본여행 다녀온... (81) 스샷첨부 앵쯔 10:31 27032 34
20711  [회원게시판] 외사촌 누나랑 의절하고 왔습니다. (긴글주의) (280) Bink 08:36 19710 110
20710  [유머] 즉석 언덕 제조기 (85) 스샷첨부 M13A1Rx4 08:14 34330 21
20709  [회원게시판] 손정은 아나 인스타 (MBC 계약직 아나운서들에게...) (151) 스샷첨부 허밍타임2 00:02 24148 123
20708  [블박] 아줌마 무단횡단 교통사고...gif (157) 스샷첨부 간지큐 07-17 29055 42
20707  [기타] 결혼하려던 여자 바람핀거 일본여행가서 알았던 SSUL (127) 스샷첨부 잇힝e 07-17 43774 56
20706  [기타] 현재 일본 지방 소도시의 상황.jpg (152) 스샷첨부 산꾼 07-17 39245 87
20705  [회원게시판] 유니세프 후원 끊을까 하네요 (170) 허니버터야옹 07-17 27158 54
20704  [유머] 간지나는 도쿄올림픽 로고 (74) 스샷첨부 라돌 07-17 34924 189
20703  [감동] 한국 여자수구 감격의 첫 득점 .jpg (80) 스샷첨부 시티은행 07-17 37334 121
20702  [기타] 우리 국민의 애국심을 얕보다 좆 된다 (124) 스샷첨부 블루복스 07-17 35144 129
20701  [도서게시판] 요즘 보는 문피아 무료 리뷰 및 추천 -1 (31) 우리용 07-17 12730 16
20700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사천(경남) 식당들 (73) 스샷첨부 블록틱스 07-17 19346 44
20699  [기타] 공익갤러리에 나타났었던 참공익 .jpg (71) 스샷첨부 시티은행 07-17 28310 76
20698  [유머] 일본 여행 취소가 많아지는 이유.jpg (75) 스샷첨부 노랑노을 07-17 33867 71
20697  [감동] 교보문고 근황 종합 (79) 스샷첨부 사니다 07-17 31444 106
20696  [반려동물] 브라우니.정수기.성공적 (45)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7-17 11862 23
20695  [유머] 여초식 알고리즘 (43) 스샷첨부 물고기날개 07-17 24898 52
20694  [베스트10] 영어공부하기 좋은 미드 추천 10 [자필] (38) 스샷첨부 란이 07-17 8807 21
20693  [회원게시판] 일본차에게는 기름 안팝니다. (290) 스샷첨부 백년전쟁 07-17 23542 98
20692  [연예인] 쯔위 실물 보고 놀란 공항 직원 ㅋㅋㅋㅋ (111)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7 36985 65
20691  [영화게시판] 단편영화 (32) 제임스본 07-17 11662 11
20690  [영화게시판] 24살이던 천녀유혼시절 유역비 (8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7-16 32659 49
20689  [기타] 유승준이 받을 예정이었던 병역혜택 (103) 스샷첨부 Baitoru 07-16 33349 115
20688  [반려동물] 뚜루 동생이 생겼어요!! (40) 스샷첨부 analoytoy 07-16 15068 29
20687  [회원게시판] 오늘 폭행당했습니다. (309) 내마음속저장 07-16 33219 54
20686  [연예인] 조보아가 이쁜 이유 (81)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6 49754 85
20685  [회원게시판] 일본가지 마시고 러시아 여행가세요(블라디보스톡) (127) 스샷첨부 블록틱스 07-16 26503 89
20684  [기타] 2초 KO 당한 UFC 파이터 그 후..gif (64) 스샷첨부 뚝형 07-16 51865 64
20683  [블박] 그 배달...늦지 않길 빌어요...!.gif (82) 스샷첨부 잇힝e 07-16 31868 72
20682  [연예인] 콘서트 1석에서 본 안유진 비율 ㄷㄷㄷ (51) 사나미나 07-16 40675 41
20681  [회원게시판] 바나나로 유명한 일본 기업 "DOLE" (101) 스샷첨부 백년전쟁 07-16 24573 71
20680  [기타] 유승준 "내가 쓰러졌을 때 나를 걷어찬 당신" (183) 스샷첨부 Baitoru 07-16 44670 112
20679  [연예인] 가슴에힘준 나경쓰 (59)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6 46286 31
20678  [사진갤러리] 갤럭시 s9으로 찍어본 사진 몇장 (28) 스샷첨부 트라마라 07-16 15253 24
20677  [영화게시판] 픽사 애니메이션 <up> 인생씬 (40) 제임스본 07-16 15146 45
20676  [동물] 다가오는 차가 너무 무서웠던 새끼사슴.gif (34) 스샷첨부 뚝형 07-16 20641 66
20675  [기타] 유승준을 옹호하는 주영훈 (195) 스샷첨부 Baitoru 07-15 39301 140
20674  [요리/레시피] 비교적 간단한 간장찜닭 만들기 (58) 스샷첨부 서한빛 07-15 11302 38
20673  [연예인] [아이즈원]입국하는 하의실종 혜원이 (80)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7-15 37723 39
20672  [유머] 베트남 사람들이 박항서 재계약을 반대하는 어이없는 이유 (128) 스샷첨부 잇힝e 07-15 48578 118
20671  [회원게시판] 일본여행 근황~~ 예약 취소율 최대 80% (133) 스샷첨부 heicli 07-15 24504 63
20670  [연예인] 유승옥 수영복 입고 엎드려서..ㄷㄷㄷㄷ (81)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5 54534 86
20669  [동물] 동물농장 레전드 강아지 근황 (58) 스샷첨부 M13A1Rx4 07-15 34755 75
20668  [연예인] 아이린 레전드 (50) 스샷첨부 재래식119 07-15 48235 49
20667  [기타] 1년동안 2천만원 flex 하신분 .jpg (100) 스샷첨부 천마신공 07-15 35117 167
20666  [취미생활] 카카오 라이언 금도색 (38) 스샷첨부 우기우ㄱl 07-15 23619 40
20665  [동물] 집사 놀래키기 (25) 스샷첨부 욱나미 07-15 14790 38
20664  [유머] 전설이 된 평창 올림픽 쇼트트랙 경기.jpg (77) 스샷첨부 필소구트 07-15 33175 59
20663  [회원게시판] 아내가ㅎ아이, 장모님과 함께ㅋ괌으로...ㅋㅋ (68)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7-15 19310 84
20662  [공개자료실] 에스코어 드림체 (24) 스샷첨부 ⓔToLAND 07-14 16934 35
20661  [회원게시판] 김구라는 생각해보면 진짜 야비한게 (130) 해적좀비 07-14 30056 81
20660  [유머] 본인들이 천룡인 인줄 아는 걸그룹.jpg (139) 스샷첨부 꾸리뉴 07-14 59433 103
20659  [유머] 돌판짜장 다먹으면 천만원....jpg (74) 스샷첨부 아무도없네 07-14 48761 73
20658  [반려동물] 꼬맹이 잘 크는중... (47) 스샷첨부 이둘둘 07-14 22775 55
20657  [회원게시판] 일본인 친구가 설명해주는 후쿠시마 농수산물들 (91) 백년전쟁 07-14 23570 91
20656  [정보] 남자와 여자의 세계관.jpg (85) 산꾼 07-14 41361 83
20655  [유머] 광화문 조선일보 사옥에 누가 빔 쏨.ㅋㅋㅋㅋㅋ (111) 스샷첨부 wiza 07-14 32960 163
20654  [블박] 도로 안전지대에서 신차 고사.gif (58) 스샷첨부 간지큐 07-14 26960 5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