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결혼을 결심하게된 원인은 '빤스'때문...

글쓴이 : 칫솔과치약 날짜 : 2019-05-21 (화) 23:44 조회 : 93164 추천 : 528  

아래에 욕해달라는 글을 보고 생각나서 몇 자 적어봅니다.


아내랑 연애할 때 전 완전 개털이었습니다.

순간의 실수로 꽤 모아두었던 돈을 한 방에 날려버리고...

다니던 직장은 사장이 부도내고 튀어버려서...

진짜 빈털털이였죠.


그래서 연애하는 동안 데이트비용도 거의 아내가 부담했습니다.

저에게 옷도 사주고 신발도 사주고 속옷도 사주고... 어디 맛집있다고 데려가주고...

다 아내가 저에게 해줬습니다.ㅠㅠ

아내도 박봉이었는데...


정작 아내는 옷도 안사입고...

자긴 아동복 제일 큰 사이즈 입으면 딱 맞다면서 청바지는 아동복을 사입기도 했죠.

아동복이 몸에 맞다는 것도 슬프...ㅠㅠ

(지금도 아들옷 작아지면 아내가 입기도...ㅡ,.ㅡ)

그러면서 저에겐 좋은 옷, 좋은 신발을 사줬습니다.

제 인생에서 첫 오리털 패딩도 아내가 사준거죠.ㅋ


그렇게 시간이 흘러 연애한지 꽉찬 2년째에 가까워지던 겨울...

문득 내가 이러면 안되겟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흔히 하는 생각이 들었죠. '사랑한다면 보내줘야...'라는...

전화해서 솔직하게 말했지요.

내가 이런 상황인데... 너를 계속기다리게 하는게 너무 미안하다...

그랬더니 아내가 만나서 이야기하자고 하더군요.


그래서 다음 날 강남역 커피빈 앞에서 만나기로 했습니다.

밤새 울고 퉁퉁 부은 얼굴로 수원에서 3007번 버스를 타고 강남역에 내렸습니다.


버스에서 내려서 지하상가를 통해 커피빈쪽으로 가다가...

가슴이 철렁 내려앉는 장면을 목격했습니다.

지하상가에 남성용 속옷 매장이 있었는데, 그곳에서 아내가 속옷을 고르고 있더군요...

오늘 헤어질지도 모르는 사람을 위해...


커피빈까지 울면서 뛰어갔습니다.

건물안으로 들어가서 세수를 하고 나오니 아내가 도착했더군요.

아내를 보자마자 꼭 끌어안고 울었습니다.

너 없으면 못 살것 같다고 하면서...

아내가 그러더군요.

"지금 이대로도 난 힘들지 않아. 언제가 잘 풀릴거야...쪽팔리니까 그만 울어.."

그렇게 저희는 결혼하기로 했습니다.


신기한 것이 그때부터 일이 잘 풀리더군요.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일이 잘 되더라구요.ㅠㅠ

헤어졌으면 큰 일날 뻔...


지금도 가끔 제가 그때 아내가 제 빤스 고르던 모습을 못 보고 지나쳤다면 어떻게 됐을까?하는 생각을 합니다.


나중에 아내에게 헤어질지도 모르는 남자꺼 빤스를 왜 샀냐고 물어보니...


자기가 아니면 누가 챙겨주냐고...하더군요. 힝~ㅠㅠ



어쩌면 지금 곁에 있는 사람이 생에 다시 없을 인연일 수 있습니다. 꽉! 잡으세요.

회원게시판 카테고리 다른게시물
칫솔과치약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eTo마켓] [1+1행사] 만성피로, 숙취해소 이거 하나면 해결! 아티초크원액앰플" (20) 

샤르베스 2019-05-21 (화) 23:44 추천 113 반대 3
음 이런여자가 있었다면 꼭 잡았을텐데... 없었습니다.
zeliard 2019-05-22 (수) 06:55 추천 104 반대 2
이게 빤쓰런인가 하는 그건가요
노가다만23년… 2019-05-22 (수) 06:47 추천 25 반대 5
혹시... 지금 당신도 당신의 아내를 위해
속옷을 골라 보셨나요?
혹시 그리 안해보셨다면
꼭 해보세요
아내보다 더는 못해도
아내가 당신에게 해 주는것의 50%라도 해보세요
당신은 더 행복해질 겁니다

멋진 아내, 그 아내를 붙잡은 당신도 멋진 가족이네요
늘 행복 만들어가세요
집사후보생 2019-05-22 (수) 12:51 추천 19 반대 1
백발마녀랑 2019-06-02 (일) 12:26 추천 5 반대 0
저두 45세 쏠로아재이지만 작년까지 만나던 여자가 그랬습니다.  39세에 만나서 가난때문에 결혼도 못하고, 그래서 돈벌기 위해 고위험직종을 택해서 연봉이 1억정도되게되었습니다. 진짜 어깨다나가고 ㅠㅠ 그런데 작년에 허리까지 심하게 다쳐서 그녈 보냈지요. 45년살면서 가장후회하게 만드는 일이네요. 그렇지만 그녀의 행복을 위해서 항상 기도합니다. 글쓰신분은 계속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뭐니뭐니 해도 건강이 최고에요.
탈바인 2019-05-27 (월) 21:31
백발마녀랑 2019-06-02 (일) 12:26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저두 45세 쏠로아재이지만 작년까지 만나던 여자가 그랬습니다.  39세에 만나서 가난때문에 결혼도 못하고, 그래서 돈벌기 위해 고위험직종을 택해서 연봉이 1억정도되게되었습니다. 진짜 어깨다나가고 ㅠㅠ 그런데 작년에 허리까지 심하게 다쳐서 그녈 보냈지요. 45년살면서 가장후회하게 만드는 일이네요. 그렇지만 그녀의 행복을 위해서 항상 기도합니다. 글쓰신분은 계속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뭐니뭐니 해도 건강이 최고에요.
     
       
글쓴이 2019-06-04 (화) 13:16
저도 요즘들어 제일 걱정되는 것이 건강입니다. 몸이 예전같지 않다는 것이 느껴집니다.ㅠㅠ
new새로운출… 2019-06-03 (월) 01:16
이야.... 눈물난다. 행복하세요.
     
       
글쓴이 2019-06-04 (화) 13:17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
핀마쿨 2019-06-04 (화) 12:40
유튜브에도 사연 나오더군요~!
     
       
글쓴이 2019-06-04 (화) 13:16
헉!!! 유튜브요??? 어디인지...ㅠㅠ
          
            
KYOzZ 2019-06-06 (목) 09:29
보나마나

텍스트로 영상 만들어서 브금 깔고 한 10분짜리 영상 만들어서

빤쓰때문에 결혼한 썰  이런제목으로 돌아댕기겠죠
금뭬달 2019-06-05 (수) 13:05
아들이 사춘기라고... 잘 사시고 계시답니다.
momag 2019-06-09 (일) 11:33
빤쓰를 입어라 해서 입으면 내 남편이고...
빤쓰를 안입으면 내 남편이 아닙니다 여러분.....
커피담배 2019-06-13 (목) 03:09
간만에 이토 왔는데...오자 마자 이걸 보네요.....
커피담배 2019-06-13 (목) 03:10
우존 2019-06-14 (금) 06:37
행복하시길 빕니다. ^^
인생은한방 2019-06-14 (금) 14:37
아놔 전 와이프가 은행원이라 잡아야 겠다 생각하고 무조건 대쉬해서 잡아서 결혼 했습니다. 여자가 남자 보다 능력 조금이라도 되면  살기 힘듭니다.  지옥을 맛 볼 준비 해야할꺼에요  부럽습니다. 그런 아내의 인성    우리 와이프도 잘해줄땐 잘해준다는..;;
칠퀸 2019-06-15 (토) 21:09
앞으로도 행복하세요 ^^
플라즈마0 2019-06-15 (토) 21:53
인생에서 이처럼 나를 생각하는 사람은 어렸을때는 어머니, 그리고 어른이 되어서는 와이프에요..


와이프 많이 챙겨주세요~ 저도 더 챙겨야 하는데.. 아직 미숙하네요 ^^;;
ㅣㅣㅣㅣㅣㅣ… 2019-06-17 (월) 16:59
500번째 추천드립니다
박마루 2019-06-20 (목) 09:32
행복하길 바랍니다.
뜬다TV 2019-06-21 (금) 11:28
지옥을ㅈ왜가누
BlackRock 2019-06-21 (금) 23:22
천생연분이신가봅니다 가정에 행복이 깃들길 바레요
inertia 2019-06-26 (수) 20:18
쪽팔리니까 그만울어 가 제일 와닿는군요
하록신화2 2019-07-19 (금) 20:09
왜 좋은여자는 좋아하는 남자가 있을까요?
이 비밀만 푼다면 인생이 행복할텐데 ㅎ
처음  1  2  3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4
 [쌍둥이아빠 통신=믿음] 인터넷+TV = 2만원대 요금 + 현금지급!! KT, SK, LG, 스… 쌍둥아빠통신 08-21
21125  [기타] 2d가 우월한 이유. JPG (78) 스샷첨부 패션피플 18:25 32816 1
21124  [유머] 쩍벌을 이해하게된 여성들.jpg (83) 서울팽 16:36 38665 28
21123  [회원게시판] 취직했어요 꺄홓!! (118) ImSoGood 11:59 17729 71
21122  [엽기] 피시방 알바한테 수면제 탄 커피 준 정신병자 (11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9:23 41246 86
21121  [감동] 한분이 천국으로 가셨습니다 .jpg (117) 스샷첨부 시티은행 08:59 32188 152
21120  [유머] 컬링 안경선배 근황 (49) 스샷첨부 이튼 08:59 46336 49
21119  [유머] 어린아내 (95) 스샷첨부 흐아앙갱장해 08:29 48594 41
21118  [기타] 젊은 여자를 강간 안하면 남자가 아니지 (97)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7:50 47702 63
21117  [연예인] 미스맥심 우승자 이예린의 치마 정리 (42) 스샷첨부 재래식119 07:31 45791 40
21116  [기타] 일본이 조금 부러운 것 한가지 (69) 스샷첨부 블루복스 06:33 31838 96
21115  [회원게시판] 아파트 관리사무실근무 참 힘드네요 (126) 리플레시아 04:01 15535 84
21114  [연예인] 러블리즈 지수 허리 골반라인 ㅎㄷㄷ (47) 사나미나 08-20 35379 47
21113  [동물] 심장이 살살 녹는다 ㅎㅎ (62)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0 27268 91
21112  [엽기] 목동 어느 아파트가 소송을 낸 이유 .jpg (147) 스샷첨부 천마신공 08-20 40298 99
21111  [유머] 조국 끝났네요....jpg (132) 스샷첨부 노랑노을 08-20 51577 292
21110  [유머] 병뚜껑 챌린지 끝판왕.햘 (90) 스샷첨부 Leego 08-20 41443 54
21109  [회원게시판] 샌들을 처음으로 신은 날...ㅠㅠ (69)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8-20 30099 115
21108  [기타] 결혼한지 2년차인데 이혼하고 싶은 주갤러.jpg (237) 스샷첨부 뚝형 08-20 55531 96
21107  [정보] 이사할때 유용한 꿀팁 (ver.2019.08월) (102)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0 24792 97
21106  [영상] 역사강사가 재밌게(?) 설명하는 일본 경제보복 (106) 레시탈 08-20 30707 142
21105  [연예인] 오하영 드레스 투시(?)컷 ㄷㄷㄷ (62) 스샷첨부 재래식119 08-20 49284 45
21104  [유머] 한국어 패치된 요시키 근황 (81) 스샷첨부 워너샤이닝 08-20 41357 68
21103  [정보] 일본산 구운 전갱이 정보라네요 (펌) (79) 스샷첨부 초저녁별빛 08-20 24882 94
21102  [연예인] 트와이스가 잘나갈 수 밖에없는 이유 (78) 스샷첨부 사나미나 08-20 32846 65
21101  [기타] 인간 vs 지하철 (109) 스샷첨부 M13A1Rx4 08-19 37690 67
21100  [회원게시판] 저희집 문위에 제비새끼가 ㄷ (71) 스샷첨부 갓유리 08-19 19634 46
21099  [반려동물] 잠의 마왕. 바닥의 지박령 (37)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8-19 19170 26
21098  [동물] 예비군훈련 소집 vs 해제 풍경.GIF (3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19 31863 60
21097  [회원게시판] 구혜선의 폭로성SNS가 더 욕먹어야하는이유... (136) 시간여행 08-19 41419 80
21096  [기타] 서양학자들의 자존심을 뭉갠 한국여성이 내뱉은 한마디 (90) 스샷첨부 흐노니 08-19 36734 323
21095  [반려동물] 어미에게 버려진 아기 길 고양이와 만난 뚜루 (36) 스샷첨부 analoytoy 08-19 13330 40
21094  [반려동물] 현시각 브라우니! (35)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8-19 18188 25
21093  [기타] 갑자기 우울해진 구혜선.jpg (198) 스샷첨부 뚝형 08-19 59433 51
21092  [기타] 보복운전한 택시운전수 결말 .jpg (84) 스샷첨부 천마신공 08-19 39413 95
21091  [정보] 공부하기좋은사이트 (92) 스샷첨부 손자병법 08-19 21396 82
21090  [연예인] 오늘자 시원한 의상....화끈한 무대...CLC (46) 스샷첨부 패션피플 08-19 46276 28
21089  [유머] 한국의 노동생산성이 바닥인 이유 (164) 스샷첨부 김이토 08-19 37311 70
21088  [기타] 카니발 보배드림 근황.jpg (138) 스샷첨부 노랑노을 08-18 55471 43
21087  [정보] 자격증 준비하시는 분들 참고사이트.jpg (122) 스샷첨부 뚝형 08-18 20675 116
21086  [기타] 영등포 노점상 근황.JPG (11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18 39733 77
21085  [동물] 언제나 함께 ~.gif (21) 스샷첨부 볼매머스마 08-18 17633 39
21084  [컴퓨터] 광복 74주년 기념 AMD 라이젠 이벤트 (60) 꼬맹이서희 08-18 18514 66
21083  [정보] 실생활 팁 (94) 스샷첨부 아라크드 08-18 40656 68
21082  [회원게시판] 나는 개인적으로 붐을 싫어한다. (118) 뿡탄호야 08-18 28700 96
21081  [기타] 최근 비혼족이 늘어나는 이유.jpg (136) 웨이백 08-18 44122 65
21080  [연예인] 방송불가 판정받은 아쉬운 걸그룹 댄스들 (71) 스샷첨부 재래식119 08-18 51275 34
21079  [유머] 여자들이 안행복한 이유ㅋㅋㅋㅋ.jpg (66) 스샷첨부 패션피플 08-18 53120 86
21078  [유머] 일본TV 한국 분석 근황 (94)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18 38774 151
21077  [기타] 남처럼 대해달라는 새언니의 최후.jpg (84) 스샷첨부 뚝형 08-18 49605 89
21076  [공개자료실] 독립서체 안중근 (23) 스샷첨부 띵띵띠링띵 08-18 12027 68
21075  [반려동물] 고양이합사 : 건방진 아기고양이 망고의 최후 (34) 스샷첨부 analoytoy 08-17 16743 29
21074  [기타] 지금 난리난 우리은행.JPG (17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17 58997 63
21073  [연예인] [ITZY] 예지의 과거 (77)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8-17 40615 51
21072  [도서게시판] 작가님 한분의 안타까운 소식 전합니다. (68) 고얌이 08-17 26368 44
21071  [유머] 코인 노래방 민폐 레전드 (107) 스샷첨부 황금복돼지 08-17 53051 63
21070  [기타] 엄청난 캐스팅 난항을 겪었던 드라마.. (78) 스샷첨부 천마신공 08-17 55109 91
21069  [유머] 하천 근황.JPG (99) 스샷첨부 에라이 08-17 55382 127
21068  [유머] 남자들만이 가지는 특권? .jpg (109) 스샷첨부 천마신공 08-17 56020 79
21067  [유머] 왜 재앙을 자초하나 (111) 스샷첨부 흐아앙갱장해 08-17 44985 110
21066  [사용기/후기] 수유동 화계사쪽 4.19거리 13,900원에 4가지 무한리필. (58) 스샷첨부 마장조인성 08-17 24152 4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