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자동차
  • 연예
  • 시사
  • 사회
  • 정보
  • 동물
  • 컴퓨터
  • 게임
  • 회원
  • 유머
  • 영화

브랜드연구소

RiZUM 명컴퓨터 탑툰 러판

   

이제 제 인생에 게임이라는것을 그만두려하는데요.

 
글쓴이 : 익명 날짜 : 2021-01-12 (화) 20:37 조회 : 294 추천 : 3    
fps게임인생 22년은 된거같습니다.
고1때부터했으니까... 음...

네.. 몇년전부터 쭉 게임을 이제 그만둬야겠다는 생각이 굴뚝같았지만 이게 좀처럼 어떻게 안되네요.

게임을 끊어볼까해서 데탑을 팔고 노트북으로 갈아타도 보고 했지만 오버워치를 너무 좋아하다보니 15인치의 답답함에

다시 데스크탑으로 바꿔버렸어요;;;;

게임좀 그만하고 영어공부도 좀 하고싶고 음악도 만들어보고싶은데

이 게임을 어떻게 해야할까요...;ㅁ; 조언좀해주세요. 쓴소리 다 듣겠습니다.

 [남성스타일] 가을에 신기 좋은 레드윙 워커부츠 7% 할인쿠폰 이벤트합니다.  

로또당첨번호 2021-01-12 (화) 21:38
일을 하세요
일하면서 즐기면 게임이에요
그냥 빠져있으면 폐인이구요
     
       
글쓴이 2021-01-13 (수) 11:52
몸이 좋지않아 일을 못하고있어요 ;ㅁ; 일 하고싶네요...
킨킨 2021-01-13 (수) 17:27
주거적으로나 경제적으로  완전 독립해서  벌이없이 돈나가봐야 정신차릴듯
     
       
글쓴이 2021-01-14 (목) 09:22
;ㅁ; 독립하고싶네요. 이놈의 몸뚱아리가 허락을 안해요.
제자리걸음 2021-01-13 (수) 21:00
저도 남말 할 처지는 아니지만, 달콤한 소리 해보겠습니다

평생 그렇게 사세요. 좋은 인생인거 같습니다
     
       
글쓴이 2021-01-14 (목) 09:23
평생 이렇게 살기 싫습니다. 뭔가 방법이 없겠죠? 제 결심뿐인거겠죠?
          
            
제자리걸음 2021-01-14 (목) 09:49
사실 먹고 살 걱정만 없다면 저도 그렇게 살고 싶습니다

남자는 인터넷되는 컴퓨터나 스마트폰만 있으면 그것만으로 평생 잘 놀 수 있을 겁니다

하지만 제 벌이로는 제 한몸의 노후조차 건사하기 힘들고

(빚은 없는 걸로 믿고 싶지만) 모아둔 돈 한푼 없는 부모님 모시려면

저는 결혼은 커녕 연애도 마음을 접었습니다

취미라고는 음악듣고, 이토랜드 같은 곳에서 눈팅 하는게 거의 대부분이죠

다 각자 나름대로 살려고 발악하는거 뿐입니다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4
488  자존감? 자부심? 세우는 법  (3) 익명 01-19 1 56
487  뭐가 되고 싶었나요?  (3) 익명 01-19 2 44
486  모르는 사람에게서의 현금 보관 부탁  (3) 익명 01-19 1 74
485  여자 어디서 만나죠?  (5) 익명 01-18 4 245
484  아는 동생이랑 셀프세차장을 동업형식으로 할려고 합니다.  (5) 익명 01-18 4 149
483  면접에서 존경하는인물 물어보면  (4) 익명 01-18 3 268
482  30대 중반 여자 직장 또는 기술 뭘 해야하나요 고민입니다.  (2) 익명 01-17 3 296
481  2달까지하고 다니던 회사 그만두려해요.  (1) 익명 01-17 5 226
480  노트북 추천좀 해주세요!  익명 01-16 3 95
479  모라 답글을 달까요?  이미지 익명 01-15 4 144
478  군사교육훈련 좋은 계절 부대  (6) 익명 01-15 3 281
477  일을 그만 두고 싶어요...  (2) 익명 01-15 5 250
476  퇴사를 결정하고 제가 잘못 생각하고 있는건지요  (3) 익명 01-14 4 322
475  여자친구랑 문제가 있는데 궁금한게 있습니다.  (2) 익명 01-14 5 233
474  뒷목 뻣뻣하고 토할 거 같고 잠을 못 자는 게 몇년째입니다 제발 살려주십시오  (7) 익명 01-14 3 155
473  결혼 이후 아이들의 이름을 성인 나이(20살)때까지 모계 이름을 유지한 이후, 정식으로 부계 이름으로 부여하는 게 과연 맞을까…  익명 01-13 4 172
472  이제 제 인생에 게임이라는것을 그만두려하는데요.  (7) 익명 01-12 3 295
471  새벽에 공허해 끄적여 봅시다.  (1) 익명 01-11 5 287
470  영알못 영어 고수님들에게 질문 드립니다  (2) 익명 01-08 1 254
469  모든 것이 덧없고 의미없어요.  (4) 익명 01-07 6 467
468  제가 속이 좁은걸까요  (3) 익명 01-06 5 461
467  17년지기 친구들이랑 손절한 썰  (9) 익명 01-06 5 803
466  어린 나이에 대기업 취직, 그리고 부모님 용돈...의견을 듣고싶습니다.  (14) 익명 01-05 7 509
465  탈모약때문에 발기부전이 왔는데  (6) 익명 01-04 5 640
464  건설 일용직 건보료&국민연금 관련  익명 01-01 3 391
463  정신병원에서 검사받으려면 어떻게 해야 되나요?  (9) 익명 01-01 6 433
462  신용 회복 위원회에 이자감면 신청하고 이번에 진행중인데  (3) 익명 12-31 4 222
461  아내가 임신했습니다.  (21) 익명 12-30 6 1224
460  알바 그만둔후 퇴직금 이야길 해야만 될까요?  (24) 익명 12-27 2 574
459  영화자막 같은경우 TV로 연결해서 보면 한자나 이상한문자로 나오는데 이유를 아시는분 있으신가요?  (4) 익명 12-27 5 290
458  흔한 연애의 패턴..  (4) 익명 12-26 6 1149
457  고민이 있습니다...  (4) 익명 12-25 4 355
456  고민글 한번 끄적여봅니다  (2) 익명 12-25 8 455
455  부모님이랑 같이 사는 분들 어떻게 사나 궁금.  (4) 익명 12-24 4 472
454  이브 새벽부터 남자친구랑 한바탕 했습니다.  (11) 익명 12-24 9 1779
453  회사 퇴직금 관련..  (3) 익명 12-24 4 460
452  프리랜서나 일용직은 어떻게 소득이 잡히나요?  (6) 익명 12-22 3 438
451  외롭네요  익명 12-22 6 502
450  컴퓨터 쿨러 교체+내부 청소+써멀구리스 도포를 동네 컴센터에 물어보니..  (4) 익명 12-22 5 358
449  30대에 군대  (4) 익명 12-21 6 67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