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이 너무 암담 합니다

 
글쓴이 : 익명 날짜 : 2019-10-10 (목) 04:48 조회 : 1554 추천 : 2  
미용을하다가 작년9월쯤 그만두고나서
계속 이어지는 취업실패로 매달 원룸월세를아르바이트하면서 힘들게 내면서 지내다가
잡코리아에 올라온 공장구인 공고를 보고는 경기도 안산으로 짐을싸서 면접을 보려니 면접이없고 그냥합격해서9월4일부터 어제까지 일하다가 아웃소싱 업체에서 퇴사요청이 들어왔다고하네요. 파견직이라 잘리는게 당연한건가요?.
 [eTo마켓] [안내] eTo마켓 리뉴얼 예정입니다. (66) 

개나릴리리 2019-10-10 (목) 15:16
계약서를 쓰셨나요? 계약서에 근무조건이 다 기입되어 있을 겁니다.(법을 어긴 계약 내역은 무시해도 좋습니다.)

계약서를 안쓰셨나요? 노동청에 신고를 우선하세요. 계약서 없으면 무조건 불법입니다.
퇴사는 언제까지 하라고 하셨나요? 통보일 기준 한 달이 안되었으면 해고예고수당 1개월치 지급요청후 받아드리지 않으면 같이 신고하세요.
계약서의 계약명시일이 아닌 부당해고일 경우 이 부분도 같이 신고하시면됩니다.
     
       
글쓴이 2019-10-12 (토) 03:33
계약서 쓰지않았어요..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네요..  어제 짐싸서 방 뺏어요 ㅠ ㅠ
바람직한ID 2019-10-10 (목) 15:26
공장에서 한달만에 퇴사요청된 이유가 무엇일까요?
위의 해고예고수당은 통보 당일날이후부터 출근하지 말라고할때 지급하는겁니다. 법적으로 1개월 전에 해고통보를 해야 하는데, 이미 해고통보를 받은 직원이 열심히 일 할 리 없고, 분위기를 흐린다고 바로 내보내면서 주는 거지요.
아웃소싱...되도록이면 그쪽 소속이 되시지 않는것이...
홍콩힘내 2019-10-11 (금) 15:43
힘내시기 바랍니다. 개쓰레기 정부에서는 탈북자 개쉐끼들에게는 돈을 펑펑 쓰는데 자국민에게는 뭣도 없네요.
혹시 모르니 주민센터 가서 생활지원비 받을 수 있는지 확인도 해보세요.
본인도 예전 1년간 백수생활했을 때 그냥 굶어가며 버텼는데 나중에 보니 주민센터에 가면 지원정책이 있던거 같더라고요.
     
       
개나릴리리 2019-10-11 (금) 18:19
뜬금없는 정부탓...혹시 자한당원이세요?ㅋㅋ
     
       
글쓴이 2019-10-12 (토) 03:36
그럴 수가있군요 네이버에 검색해보겠습니다.
     
       
승이로노 2019-10-29 (화) 11:05


가난은 지능을 퇴화시켜 일베를 하게만들지
오오미솩 2019-10-15 (화) 20:57
청년 월세 대출이나 각종 지원제도로 숨통이 좀 트이면 양질의 일자리 찾을 금전적 심적 여유가 생길 겁니다.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3
308  금연 하신분들 무슨생각 하고 참으셨어요?  (10) 이미지 익명 08-05 5 531
307  나이 29 진로 고민입니다  (3) 익명 08-04 5 339
306  보험설계사 가족 때문에 고민이네요  (3) 익명 08-04 3 145
305  미용실에서 머리 어떻게 깍아 드려요 라고 할때  (7) 익명 08-03 4 378
304  식당 놀이방에서 사고  (7) 이미지 익명 08-01 4 1089
303  애인과의 다툼..  (4) 익명 07-29 4 1440
302  아이가 엄마를 안그려요  (9) 익명 07-29 3 390
301  처음 소개팅하는 여자와 대체로 무슨얘기들 하시나요?  (10) 익명 07-28 3 654
300  좋아하던 사람에게 애인이 생겼네요  (1) 익명 07-28 4 496
299  미치겠습니다..  (11) 익명 07-28 3 470
298  처음 글 써봅니다  (2) 익명 07-28 3 277
297  19 asmr 다운  익명 07-25 2 1361
296  공기업/정출연도 입사할때 연봉협상이 되나요?  (2) 익명 07-24 2 323
295  여기에도 본인 집에서만 똥 쌀 수 있는 분 계시나요?  (8) 익명 07-24 6 604
294  중고나라 사기 당했습니다. ㅜ.ㅜ  (3) 익명 07-23 3 1050
293  저희회사 연차가 명절 휴가는 다 포함이라는데 이렇게도 되나요?  (10) 익명 07-22 1 490
292  88세(1933년생) 아버지가 틈만나면 휴대폰을 주문합니다  (15) 익명 07-20 3 820
291  어제 군무원 시험을 보고 왔습니다. 실수 했네요 ㅠㅠ  (2) 익명 07-19 3 544
290  진로고민 개발자 vs 공무원  (20) 익명 07-18 2 749
289  하 사는게 왜이리 힘드냐 ㅜㅜ  (1) 익명 07-18 2 346
288  20년 7월 17일 아이스아메리카노  익명 07-17 2 168
287  2020년 7월 16일 짝사랑  익명 07-16 2 253
286  크기때문에 고민입니다.  (9) 익명 07-16 5 1116
285  새집 하자보수관련해서 질문있습니다.  (3) 익명 07-15 1 276
284  경우에 어긋나는 것인지 판단좀 부탁드립니다  (4) 익명 07-15 3 255
283  잘다니던 중소기업이 망했습니다.  (9) 익명 07-14 11 2072
282  1955년생 여성분 생신선물  (7) 익명 07-12 3 524
281  금연하고 싶습니다  (9) 익명 07-10 3 443
280  청주 공시지가와 실거래가 차이가 얼마나나나요?  (1) 익명 07-10 1 290
279  외로워요  (9) 익명 07-10 8 104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