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장이라도 다녀야 할 것 같네요...

 
글쓴이 : 익명 날짜 : 2020-06-02 (화) 11:53 조회 : 2964 추천 : 8  

이토 회원님들도 공감하시겠지요......


코로나 때문에 공장이라도 다녀야 겠네요..


미혼에다가.......


나이도 많아 들어 갈 곳도 없고....


에휴......


딱 6개월정도 다니고 수술도 해야 하고.

(큰 수술은 아니라서 다행이지만........)


낮이지만 술 한잔 마시고 싶네요..

 [eTo마켓] [회원전용특가] SNS추천하는 베스트술안주 오도독벌집오돌뼈 (3) 

애쉬ash 2020-06-02 (화) 14:53
기운내세요 ㅠㅜ
Schach 2020-06-03 (수) 09:04
자자 얼른 나세요..... 동갑끼리 방가방가
mist 2020-06-03 (수) 09:55
요세는 공장도 취직이....
페미는정신병… 2020-06-03 (수) 19:59
요즘은 공장이라도? 라는 말 못할건데

공장을 너무 쉽게 생각 하시는 거 같네요
손발발 2020-06-04 (목) 07:00
말하는거보니.....
파아란호수 2020-06-04 (목) 10:25
공장이라도?  공장이 니 같은것들한테? 만만한 밥
질풍야랑 2020-06-04 (목) 11:50
아는 사람이 있으면 모르겠는데..쉽지 않습니다.
PinnacleL 2020-06-04 (목) 11:56
헐... 요즘에 일감도 줄었는데
엉어어어엉 2020-06-05 (금) 14:24
공장도 쉽진 않을듯 하네요 ㅜㅜ
K딸배 2020-06-09 (화) 07:30
일마다 다르긴 하나 노동을 할 만큼 체력은 되는지요? 취직되시면 각오 단단히 하십시요. 생각 만큼 쉽지 않을겁니다.
피피나인 2020-06-15 (월) 02:35
세상 너무 만만하게 보고 건방 떠는 분들이 안타까울 때가 있어요
바람사찌 2020-06-15 (월) 12:46
남녀공통된 말들.....조금만 어려워지면 "공장이라도 가야겠습니다." "공돌이.공순이라도 할려구요." 
요즘 너무 힘드네요. 이런식의 보통 아무리 넋두리를 한다고 해도..
이런말들.. 생각이 있으면 함부로 하는거 아니라 생각합니다. 생산라인있는 중소기업에 13년째 근무하면서..
많은 분들 봤습니다.. 기술이 있어 들어오시거나, 소개받아서 들어오는 분들도 몇달 ..반년근무하다 나가시는 분들
많습니다. 하긴..기술이 있으시면 "공장이라도 다녀야겠습니다"라는 말을 쉽게 하진 않으시겠죠...
윗 댓글들처럼..너무 만만히 보시네요..
망또맹 2020-06-19 (금) 14:39
눈높이가 어느정도인지 모르지만
많은분들이 공장이나 공사현장 노가다판 알기를
마음만 먹으면 들어갈수 있고
스트레스없이 설렁설렁 시간 때우는곳으로
인식하는거 같애요
Aegis75 2020-06-23 (화) 07:03
13년차 생산직이고 이제 30중반입니다
40형님 쓴소리 한번 하자면 그런 생각으로 취직하시면 텃세핑계대고 그만두실겁니다
저라도 신입이 나이많고 꼰대기질에 이런 아재 들어오면 못마땅하겠습니다
taehong2 2020-07-01 (수) 12:34
그래도 기술직으로 가시길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3
277  군대에서 걸린 봉와직염땜에 힘드네요  (3) 익명 07-06 1 174
276  어머니 생신선물  익명 07-06 1 69
275  유튭에서 워마드 페미. 돼지년이 설치길래  이미지 익명 07-06 2 128
274  친구들이랑 밥내기 당구를 쳤슺니다.  (1) 익명 07-05 2 162
273  갈 준비만 된 듯  (5) 이미지 익명 07-05 3 285
272  앞이 깜깜하네요  (5) 익명 07-03 5 488
271  40대 후반 정말 죽고싶네요  (7) 익명 07-03 3 868
270  월세문제때문에 고민입니다.  (1) 익명 07-02 2 362
269  10년된 주택 청약 해지하면 나중에 후회 할까요?  (7) 익명 07-02 3 474
268  소개팅녀 에프터 이후 읽씹  (7) 익명 07-01 3 643
267  취업 진로 고민 조언부탁드려요  (1) 익명 07-01 3 116
266  친구끼리는 정말 돈거래하는거 아니네요.  (2) 익명 07-01 3 370
265  여친을 사랑하지만  (7) 익명 06-30 2 668
264  채무통합하는 대출 질문있습니다..  (1) 익명 06-30 2 116
263  내일 첫출근입니다.  (5) 익명 06-28 4 276
262  가게 직원 부모님 조의금 얼마나 적당할까요 ?  (3) 익명 06-27 4 438
261  아버지 때문에 너무 힘듭니다.  (4) 익명 06-26 4 525
260  유급휴직하라네요...  (9) 익명 06-25 4 1250
259  아파트 방3 or 방2 뭐가 좋을까요..24평  (5) 익명 06-25 4 351
258  여러분들은 어떤게 가장 중요하십니까  (6) 익명 06-25 4 285
257  요즘 코로나 때문에 가게가 너무나 힘듭니다 포기하는게 답일까요? [자필]  (6) 익명 06-23 7 982
256  한의원 vs 정형외과  (10) 이미지 익명 06-23 4 558
255  미세먼지 적고 살기 좋은 동네 추천 좀 해주세요  (6) 익명 06-22 1 312
254  서울근무. 인천거주.. 그렇게 극심하게 헬인가요?  (14) 익명 06-21 2 576
253  2500만원 짜리 빌라가 진짜인가요?  (5) 익명 06-20 3 1010
252  부부간의 갈등 싸움  (8) 익명 06-18 4 1020
251  임신한 아내와의 다툼이 고민이었던 사람입니다...  (5) 익명 06-18 3 481
250  올해 취업이 확실히 어렵겠죠?  (4) 익명 06-18 4 475
249  `교육기관추천요  익명 06-18 1 180
248  청년 취업도 최악이지만 중년 취업은 헬이네요.  (14) 익명 06-17 10 181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