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귀농이라고해야하나요? 시골로 가고싶습니다.

 
글쓴이 : 익명 날짜 : 2020-03-01 (일) 14:57 조회 : 632 추천 : 3  

안녕하세요,


20대 후반 건장한 남자입니다.


요즘 코로나다 뭐다 때문에


준비하던 이직도 무기한 연장, 입사확정을 받고 마지막 면담만 남겨뒀음에도 잠정 입사 불가


이것 저것에 엄청난 무게감과 스트레스..


사무직에 지친 정신적 스트레스로 요즘 생각이 많아 졌습니다.


그래서 군 전역 후부터 뜸뜸히 생각했던 시골로 가고 싶어 혹시나 잘 아시는 분 계시면 도움을 청하고 싶습니다.


현재 약혼한 예비 와이프가 있고 부채가 억단위는 아니지만 몇천 정도 있는 상태입니다.


땅사고 집사고 그러고 싶다는게 아니라, 작은 집을 월세로 얻어 소작이라고 해야하나요? 


소작농 또는 큰 부지를 가지고 계신분 밑으로 들어가서 월급받으며 몸 쓰면서 일하고 그 보람을 느끼고 싶습니다.


교육을 받고싶은데 친지분들 중 아무도 농업에 종사하고 계시는분이 안계십니다.


당장 돈도 없는데 시골로 들어갈수있는 방법도 없고..


첫 단추를 어떻게 시작할지 잘 모르겠습니다.


어영부영 또 지나가면 또다시 도시 일상 반복에 반복일텐데..


반복을 할 지언정 이번엔 계획을 조금이라도 세우고 싶습니다.


혹시 잘 아시는분이 계실까요?

 [eTo마켓] 마블 어벤져스 메탈퍼즐 3D 입체퍼즐 (8) 

야인시대 2020-03-01 (일) 15:38
잘아는 사람이 아니고 직접 알아봐야합니다.
일단 집을 거주할 곳을 알아봐야겠고 거주하는 곳만 있다고 뭐 귀농할 수 있을까요?
아니죠. 일단 저금리 대출이나 무상교육을 해주는 지역을 알아봐야되고 되게 복잡해요.
이건 잘아는 사람을 찾는게 아니고 잘알아봐야되는 겁니다.
그리고 지금 약혼한 상태라고 하는데 협의가 된 겁니까? 안그런곳도 많겠지만 살기 더러운 시골마을도 많습니다.
잘 알아보세요. 잘 아는 사람을 찾지마시구요. 잘 알아봐야됩니다.
     
       
글쓴이 2020-03-01 (일) 15:51
네 서로 도시 스트레스를 가지고 있고.. 공통점도 많아 서로 마음이 맞은 상태입니다. 무상교육 지원을 좀 알아봐야겠습니다..
이토연구소 2020-03-01 (일) 18:09
도시 스트레스를 가지고 있으시다는데
시골이라고 다르지 않을겁니다..
텃세도있고 무엇보다 인관관계에서 도시보다 몇배 더
노력하셔야 할수도있답니다.
의지할수있는 친척이나 친구분이 있는 곳으로 귀농하시길 추천합니다.
sampa 2020-03-02 (월) 12:25
여기를 권해드립니다.
http://www.yeoju.ac.kr/main.php
학비, 기숙사비 무룝니다.
코피터친다 2020-03-02 (월) 22:35
제 후배가 잘 다니던 회사 그만두고 귀농했었죠..
결국 2~3년만에 다시 올라왔는데..

돈도 많이 잃고 힘도 많이 들었다고 합니다.
농사라는게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서 그 해의 운이 있어야 해서 많이 힘들죠..

그리고 여유라는건 없습니다. 정말 죽도록 힘들다고 하더군요..

단단히 마음 먹으시고, 하시려는 일 있다면 미리 가서 알바로 농장에서 일도 해보고 하시면 압니다.

'선배님. 저 다른 밭에 농사 일당받으러 갔다가 오전만 하고 도망치고 싶었어요'
하더군요
     
       
글쓴이 2020-03-04 (수) 20:27
말씀 보고 어제 오늘하여 근처 작은 도시에 주말 알바로 농장같은곳 일 가능한지 여부를 찾아보고 있습니다. 세상에 힘든일 아닌건 없다라는건 알고있지만 이렇게 천천히 부딫혀보고 싶네요!
taknic 2020-03-04 (수) 22:35
시골에 삽니다 부모님이 농사 지으시고 저도 농업 관련 직장 다니고 있습니다만
정 시골 살고 싶으시면 우선 직장을 시골에 구하시고 천천히 그 지역에 대해 알아 보시고
인맥도 쌓아가면서 지내다 보시면 답이 있을겁니다
농사일을 한번도 안해 보셨다 하니 첨부터 시작하려면 투자비도 많이 들고 농사 잘 못 지으면
그냥 망하는겁니다.. 잘 생각해 보시길
비익련리 2020-03-06 (금) 20:52
글쓴이와 반대로 저는 시골?이라기 보다 혼자사는것에 대해 어렸을때부터 많이 생각을 했던 사람입니다.
아무래도 혼자 사는것이니까 시골에 더 적합하긴 합니다. 또 도시에서의 혜택과 안락함을 포기하고
혼자서 모든것을 해결해야하는 부분을 많이 생각하셔야 할겁니다. 그리고 귀농생활이 도시생활보다
더 신경을 많이 써야하고 돈도 많이 들어간다는것도 ㅠㅠ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2
161  모욕죄로 피소를 당했습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4) 익명 09:02 1 210
160  주말에 어학배우는게 도움이 될까요??  익명 03-31 1 87
159  가족한테 하는거 봐서 결혼결심했다라고 하는 남자 성향  (1) 익명 03-31 3 95
158  준수한 외모라는 말은 어느 정도인걸까요  (1) 익명 03-31 2 91
157  20후반 3년차 직장인 현실적인 현금흐름표입니다  (2) 익명 03-29 3 673
156  알바를 관두고싶은데 어떻게말하죠?  (13) 익명 03-25 3 539
155  차였네요...  (2) 익명 03-24 6 577
154  퇴근 후 뭔가를 하고 싶은데.... 뭘 해야 할까요?  (1) 익명 03-24 3 207
153  여자친구와 곧 1년인데요. 선물을 뭘 해야할지 고민입니다  (4) 익명 03-24 3 275
152  권고사직 5일전  (12) 익명 03-23 6 1186
151  이게 뭐죠????  (2) 익명 03-23 1 304
150  암웨이에 대해서 아시나요?  (13) 익명 03-23 5 421
149  이성관계 참 어렵네요.  (23) 익명 03-18 5 2686
148  나이 41인데 막막하네요...  (9) 익명 03-18 5 1659
147  취업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4) 익명 03-15 2 649
146  연봉 7천-> 1억 3천 옮겨야 할까요..?  (30) 익명 03-13 6 3214
145  저는 신천지 교육생 입니다. [자필]  (3) 이미지첨부 익명 03-13 17 1530
144  토익공부하려는데 뭘로 해야할지 교재추천좀 해주셔도될까요?  (5) 익명 03-12 1 259
143  취업..일하고 싶네요.........  (21) 익명 03-12 4 942
142  해외거주중 투표하지 말라는 상사  (1) 익명 03-12 2 367
141  언제쯤 남들처럼 살아갈 수 있을까요?  (8) 익명 03-11 4 540
140  길 중앙 주차, 신고 가능한가요?  (3) 이미지첨부 익명 03-11 1 489
139  컴퓨터 출장 수리 기사 질문  (3) 익명 03-11 3 530
138  입술과 입술안쪽 부었습니다.  (3) 익명 03-06 3 531
137  현직 택시기사인분 있나요?  익명 03-06 1 353
136  무섭습니다.. 코로나 감염은 아니겠지요?  (19) 익명 03-03 5 1224
135  제가 뭘하려고 살고있는지 모르겠네요  (10) 익명 03-03 6 788
134  귀농이라고해야하나요? 시골로 가고싶습니다.  (8) 익명 03-01 3 633
133  보통 연애 초반때 하루에 한번 이상은 꼭 연락을 하시나요?  (6) 익명 02-29 3 880
132  제5공화국을 보면서  (2) 익명 02-26 3 749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