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물
  • 컴퓨터
  • 연예인
  • 유머
  • 정치
  • 자동차
  • 영화
  • 자유
  • 인플
  • 정보
  • 게임
  • 사회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출장도사 러판 스웨이 특공마켓 홍삼농장 반디랩 준비중

   

백신접종 관련 사망설들 전부 진짜일까요

[댓글수 (21)]
글쓴이 : 불법식품 날짜 : 2021-09-26 (일) 13:01 조회 : 1579 추천 : 19    
본문 이미지


지난주 금요일 추석전에 화이자 1차 접종을 하고
일주일이 지났습니다.
별다른 이상증상은 없고 접종부위 이질감만 하루 정도 있었습니다. 금요일 오후 접종후 바로 5시간 정도 운전해서
집에도 다녀왔습니다.

가족이 모여서 다 여쭤보니 다들 큰 이상도 없고
주변 분들도 이상있었던 분을 들어본적이 없네요


욕먹을 수도 있는 발언인데

과연 국민청원에 올라오는 관련 사망설들이 진짜인지 모르겠습니다. 사망진단서를 인증하는건 과하긴하지만
이런걸 그대로 스크랩해서 기사를 쓰는 언론도 많고

진위여부를 떠나 과연 백신공포 분위기를 조성해서 얻을 수 있는게 있을까요?
불법식품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어라하 2021-09-26 (일) 13:10 추천 16 반대 3


하루에 평균 800명이 매일 죽고 있습니다. 평시에도요.
물론 그중 사고로 죽거나 지병으로 죽는 분들이 많지만, 일부 아무 지병이 없는데 갑자기 심장마비로 죽는 분들도 많습니다.

이기사를 보시면 버스로 출근하다 갑자기 쓰러져 심장마비 일으킨 젊은남자를 시민들이 심폐소생술로 살리는 뉴스인데요
영상도 있는데, 서있다 갑자기 푹 하고 쓰러집니다
https://www.yonhapnewstv.co.kr/news/MYH20210827023000641?did=1825m

이분은 그나마 다른 사람이 있는 공공장소에서 심장마비가 와서 주변사람이 심폐소생술, 인공호흡을 해서 살린건데
원룸에서 혼자 살다가 혹은 가족이 있더라도 집에서 자다가 이렇게 급사 하는분도 많습니다
어라하 2021-09-26 (일) 13:15 추천 12 반대 2
근데 하루에 몇십만명이 지금 백신을 맞고있고 일주일이면 몇백만명이 맞게 됩니다.

그중에 위와 같은 급사하는 분이 생길 수 있죠. 이 급사는 백신과 무관하게 오는 심장마비등으로 발생 합니다
이런 경우도 꽤 흔합니다

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0092209281901849
부산대역 화장실서 7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심장마비 추정”

즉 백신을 안맞던 시절에도 하루 800명 정도 죽었고 그중엔 심장마비등 지병이 없던 분들이 갑자기 심장마비등으로 죽은 경우도 있는데

일주일에 수백만명이 백신을 맞는데, 그중 몇명이 백신과 무관하게 급사를 하게 되는 경우
가족들은 이렇게 주장하게 됩니다. 아무 지병이 없던 건강하던 사람이 백신 맞고 죽었다.

가족들 입장도 이해는 가지만, 현재 과학적으로 의학적으로 알려진 백신 부작용이 있습니다. 혈전과 심근염이죠. 사망에 이르게 할 정도의 부작용은 이 두가지고 부검을 해보면 심장에 염증소견이 나오거나 혈관을 막은 혈전이 나와야 해요.

그럼 백신 부작용으로 인정 합니다. 하지만 부검해서 저런 소견이 안나온다면, 그건 백신과 인과성이 없는 다른 요인에 의한 사망으로 보는게 합리적인거죠.(즉 심장마비등 다른 요인으로 죽게 된거지 백신이 이유는 아니다) 특히 심근염은 초기나 중기에 미리 병원에 오시면 90% 이상 치료가 가능한 부작용이기도 합니다.(계속 참고있다 죽는분이 문제)

과거 헬스하다 화장실 가서 심장마비로 죽은 개그맨 뉴스인데요(즉 평소처럼 헬스장 가서 헬스하다 화장실에서 심장마비)
http://www.apsk.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854
어라하 2021-09-26 (일) 13:21 추천 6 반대 2
통계학적으로도 평시에 하루 800명 정도가 죽었습니다.
백신을 맞으면서 하루 사망자가 1000명이 되거나 2000명이 된게 아니고 백신을 맞는 현재도 하루 800명 정도가 죽고 있습니다.

그럼 우린 백신으로 인한 사망이 없거나 유의미한 차이가 없는 극소수 라고 인정 합니다.
그게 상식적이고 합리적인 생각이죠.

다만 아주 극소수 백신 사망자가 있다고 인정 할 순 있지만 아주 희박한 확률로 통계에 유의미한 영향을 주지 않는 극소수라고 인정 되는거죠.

화이자 백신은 안전한 의약품으로 FDA 에서 공식 승인한 의약품 입니다(긴급승인 아니고 공식승인 약품입니다)
만약 화이자백신을 불신한다면 모든 FDA 승인 의약품을 다 쓰면 안된다는건데. 사실 의약품은 극소수 부작용을 감수하고 쓰는거고 코로나 백신역시 극히 일부지만 사망자가 나오는 부작용이 있습니다(혈전, 심근염)

하지만 코로나로 죽는 사람수에 비하면 백신으로 죽는 사람수가 몇백분의1도 안될 정도로 낮다면 우린 백신을 맞는게 합리적인 선택이 맞는거죠. 그리고 상당히 높은 확률로 사람이 죽는 부작용이 있다면 FDA 역시 공식승인을 내주지 않습니다.
어라하 2021-09-26 (일) 13:10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하루에 평균 800명이 매일 죽고 있습니다. 평시에도요.
물론 그중 사고로 죽거나 지병으로 죽는 분들이 많지만, 일부 아무 지병이 없는데 갑자기 심장마비로 죽는 분들도 많습니다.

이기사를 보시면 버스로 출근하다 갑자기 쓰러져 심장마비 일으킨 젊은남자를 시민들이 심폐소생술로 살리는 뉴스인데요
영상도 있는데, 서있다 갑자기 푹 하고 쓰러집니다
https://www.yonhapnewstv.co.kr/news/MYH20210827023000641?did=1825m

이분은 그나마 다른 사람이 있는 공공장소에서 심장마비가 와서 주변사람이 심폐소생술, 인공호흡을 해서 살린건데
원룸에서 혼자 살다가 혹은 가족이 있더라도 집에서 자다가 이렇게 급사 하는분도 많습니다
추천 16 반대 3
어라하 2021-09-26 (일) 13:15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근데 하루에 몇십만명이 지금 백신을 맞고있고 일주일이면 몇백만명이 맞게 됩니다.

그중에 위와 같은 급사하는 분이 생길 수 있죠. 이 급사는 백신과 무관하게 오는 심장마비등으로 발생 합니다
이런 경우도 꽤 흔합니다

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0092209281901849
부산대역 화장실서 7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심장마비 추정”

즉 백신을 안맞던 시절에도 하루 800명 정도 죽었고 그중엔 심장마비등 지병이 없던 분들이 갑자기 심장마비등으로 죽은 경우도 있는데

일주일에 수백만명이 백신을 맞는데, 그중 몇명이 백신과 무관하게 급사를 하게 되는 경우
가족들은 이렇게 주장하게 됩니다. 아무 지병이 없던 건강하던 사람이 백신 맞고 죽었다.

가족들 입장도 이해는 가지만, 현재 과학적으로 의학적으로 알려진 백신 부작용이 있습니다. 혈전과 심근염이죠. 사망에 이르게 할 정도의 부작용은 이 두가지고 부검을 해보면 심장에 염증소견이 나오거나 혈관을 막은 혈전이 나와야 해요.

그럼 백신 부작용으로 인정 합니다. 하지만 부검해서 저런 소견이 안나온다면, 그건 백신과 인과성이 없는 다른 요인에 의한 사망으로 보는게 합리적인거죠.(즉 심장마비등 다른 요인으로 죽게 된거지 백신이 이유는 아니다) 특히 심근염은 초기나 중기에 미리 병원에 오시면 90% 이상 치료가 가능한 부작용이기도 합니다.(계속 참고있다 죽는분이 문제)

과거 헬스하다 화장실 가서 심장마비로 죽은 개그맨 뉴스인데요(즉 평소처럼 헬스장 가서 헬스하다 화장실에서 심장마비)
http://www.apsk.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854
추천 12 반대 2
어라하 2021-09-26 (일) 13:21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통계학적으로도 평시에 하루 800명 정도가 죽었습니다.
백신을 맞으면서 하루 사망자가 1000명이 되거나 2000명이 된게 아니고 백신을 맞는 현재도 하루 800명 정도가 죽고 있습니다.

그럼 우린 백신으로 인한 사망이 없거나 유의미한 차이가 없는 극소수 라고 인정 합니다.
그게 상식적이고 합리적인 생각이죠.

다만 아주 극소수 백신 사망자가 있다고 인정 할 순 있지만 아주 희박한 확률로 통계에 유의미한 영향을 주지 않는 극소수라고 인정 되는거죠.

화이자 백신은 안전한 의약품으로 FDA 에서 공식 승인한 의약품 입니다(긴급승인 아니고 공식승인 약품입니다)
만약 화이자백신을 불신한다면 모든 FDA 승인 의약품을 다 쓰면 안된다는건데. 사실 의약품은 극소수 부작용을 감수하고 쓰는거고 코로나 백신역시 극히 일부지만 사망자가 나오는 부작용이 있습니다(혈전, 심근염)

하지만 코로나로 죽는 사람수에 비하면 백신으로 죽는 사람수가 몇백분의1도 안될 정도로 낮다면 우린 백신을 맞는게 합리적인 선택이 맞는거죠. 그리고 상당히 높은 확률로 사람이 죽는 부작용이 있다면 FDA 역시 공식승인을 내주지 않습니다.
개주둥이 2021-09-26 (일) 13:24
코로나 백신 맞고 죽을 가능성은 있음
코로나 백신이 어느경우에서나 무조건 안전한건 아님
하지만
기저질환자나 증상 없이 병을 가지고 있었거나 몸이 약해진 사람이 백신을 맞은 경우라는 단서를 붙여야 함

그런데 이걸 백신 접종하면 죽는다 라고 하는 사람은 지능에 문제 있다고 봄
소우소우 2021-09-26 (일) 13:52
제가 전문가는 아니지만.
어느약이든 부작용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치명적으로 작용할수도 있고요.

개인적으로 이번 코로나 백신은 충분한 임상이 이루어 지지 않고 긴급하게 만들어져서. (일반적으로 3상까지 5년정도라고 하더군요)
백신에 대한 부작용은 정말 어떤상황에서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아무도 알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아마 만든 사람들도 모를거에요.

그렇기 때문에.
인과 여부를 따지기는 비전문적인 일반 시민은 판단하기 어렵습니다.
다만 백신 맞고 난후에 갑작스럽게 사망했다 고 한다면 한번 생각해 볼 문제라 생각해요.

백신 맞고 하루 이틀 안에 갑작스럽게 돌연사 했다. 당연히 당사자는 억울하겠죠.
가족이라면 건강하던사람이 백신 맞고 갑자기 죽었다 의심 갈 수 밖에 없자나요? 하지만 입증. 입증은 어렵죠..
어떻게 하소연 할 수 없기에 저렇게 글이라도 올리고 하소연이라도 한번 하는거 겠죠.

그렇다면 과연 백신은 안전한가 부작용은 없는가 당연히 있겠죠..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아마 만든사람도 얼마 만큼인지 모를 것입니다.
임상 관리된 상태에서 부작용이 발생한 사례가 부족하니까.
 
하지만 여기서 참고해볼만 한게
기존에 코로나 발생전 백신을 맞지 않더라도. 돌연사 하는 사람들 우리나라에 꽤 있었습니다.
(아마 통계자료가 있을거에요 전에 봤었는데... 찾기는 귀찮내요.)
이후 코로나 백신 접종후 돌연사 사례를 비교해서.

발전전(돌연사) - 발생후(돌연사) 의  차이나는 만큼이 아마 부작용으로 사망했다고보는게
그나마 정확 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이상. 끝
     
       
어라하 2021-09-26 (일) 13:55
화이자는 모든 임상 끝나서 FDA 공식승인 받았습니다. 모더나도 곧 받을거고요.(이번처럼 대규모의 임상은 어떤 의약품에도 없었습니다. 화이자는 이스라엘 전인구 천만명 대상으로 임상한거죠) 물론 임상결과는 충분히 안전하고 효능도 확실하다 인정 받아 공식 승인 받은거고요
아이티전당포 2021-09-26 (일) 14:54
평소 건강했던 젊은 분들이 백신맞고 돌연사하는 뉴스에 종종 나오죠
백신탓이 아니다 평소에도 하루 몇백명 죽는다 돌연사 종종있다 라고 이야기 할 수 있는건
생판 남의일 이라 생각하고 말하니 그런거 같습니다
가족중 누가 이런 일을 당할 수 있다 생각하면,
그리고 나라에서 인과성여부 따지면서 책임회피에 급급한다면
좀 더 백신접종에 조심스러워지는것도 어쩔수 없다 생각이 드네요
백신접종을 피하는게 되게 과대망상에 멍청한 사람으로 모는 이분법적 사고를 지닌 분들이
요새 이토에 많은데 누가 보상해주지 않는이상
현재 접종여부는 본인자유에 본인책임으로 생각해봐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확률게임 하기 싫은 사람들은 백신이 아니라 치료제가 나올때까지 마스크 잘 쓰고 방역수칙 잘 지키면서
지내면 될 것 같습니다
     
       
어라하 2021-09-26 (일) 15:02
하루에 그렇게 건강하던 사람이 돌연사 하는 경우는 백신 안맞던 시절에도 종종 있는건데
백신 맞는 시절에도 그런 사람이 나오는게 당연한거죠.(우연히 백신 맞고 몇일 후 돌연사.. 이것도 가능)

그걸 백신탓? 으로 규정하려면 부검해서 심근염이나 혈전이 나오는게 맞는데, 부검해도 그런 증세가 없는데도 그걸 백신부작용으로 왜곡하려는 님 같은 사람이 문제죠
          
            
아이티전당포 2021-09-26 (일) 15:08
사망후에 부검해서, 혹은 접종 후 급성으로 심근염, 혈전 증세 확인되어 뉴스에 보도된 사례들이 있는데
왜 없다고 하시는지 모르겠어요
미국에서만 백신2차접종후 심근염 심남영 부작용 보고 사례가 천건이상 되었습니다

그래도 통계학적으로 실 보단 득이 많으니 백신을 맞아라 하고 국가차원에서 강요하는건데
개인입장에선 긍정적이 아니라 부정적으로 보는 사람 충분히 있을수 있지요
그걸 왜 이분법적 사고로 갈라치기 하며 몰아가는지 잘 모르겠네요

본인과 주변은 멀쩡해서 그런가요?
부작용이 크고, 심해서 죽은 사람들 모두 생판 남이라 그렇겟지요?
치료제 없는 병에 백신만 있고 부작용이 종종 나와서 불안감을 느낀다면
치료제가 나온 차 후에 어떻게 할지 생각하고 결정하는것도 한 방법이라 생각합니다
               
                 
어라하 2021-09-26 (일) 15:18
그런 사례는 질본에서도 다 혈전 부작용이라고 인정 합니다.

다만 그렇지 않은 사례가 훨씬 많다는거고, 일부 일베나 극우 유투버가 단순 사망신고자 전부를 백신부작용 사망자라고 왜곡 호도 하는것을 말하는 겁니다. 실제 인과성이 인정된 사례는 매우 극소수 입니다.
                    
                      
아이티전당포 2021-09-26 (일) 15:21
네 사망신고자 전부가 백신부작용이라고 이상한 말을 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백신접종에 조심스러운 사람들 모두가 그런 일베나 극우유튜버가 아니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물론 저도 그런 사람이 아닐뿐더러, 저 처럼 조심스럽게 생각하는 사람이 문제라고도 생각하진 않아요
이토라이 2021-09-26 (일) 15:25
사실 저 논리로 말하면 한국인의 90%이상은 김치먹고 죽은겁니다...
하루에도 수많은 사람들이 별 이유없이,또는 사연있는 죽음들이 발생하구요...
그래서 통계적으로 부작용을 볼때 평상시 사망률과 백신 접종 후 사망률을 보는데 심장,혈전 쪽은 유의미한 통계 수치가 나오지만 다른 부분은 비슷하거나 오히려 낮아서 인정을 안해주는거죠.
하지만 사람이란게 어디 아프거나 일이 안좋게 풀려도 핑계거리를 찾는건데 본인의 가까운 사람이 죽었다면 그만큼 더 원망할 거리를 찾는거겠죠. 당사자들은 힘들겠지만 우리는 흔들리지 말아야 합니다.
백신맞고 죽을확률보다 본인들의 안좋은 습관들이 뭉쳐서, 갑자기 사고당해 사망할 확률이 더 높습니다
꽃보다요가 2021-09-26 (일) 15:55
독감으로 1년에 몇 명 죽는지 알면 기절하시겠네.
피자호빵맨 2021-09-26 (일) 18:01
급사도 생각해야하는데... 백신을 맞았으니 일단 백신 쪽으로 다 가는거죠 ㅋ
백신 나오기 저런 돌연사 확률이랑 현재 백신 맞고 돌연사 확률 비교해서 후자가 확률적으로 많이 높다면 밝혀지지 못한게 많다고 볼 수는 있을거 같네요. 다만 정말 소수가 겪는 부작용이라 못 잡는 경우도 있을 수는 있겠네요.
블루복스 2021-09-27 (월) 00:21
코로나 백신 주사 이전에
독감 주사로 사망한 케이스 엄청 올라왔었지요.

매년 항상 독감 주사 맞고
죽은 사람들이 항상 있었지만...

상온에 노출된 독감 백신이
누가 고발하여 이슈가 되면서

독감 백신 맞아 죽었네
하는 기사들이 진짜 많았었습니다.

독감 백신 맞는 어르신들의 연령층을 보면
매년 사망하는 그 비율임

어떻게 이슈화 하느냐에 따라
천차만별 달라짐
taehong2 2021-09-27 (월) 01:04
백신이 촉매 역활을 할수도 있겠죠.
     
       
어라하 2021-09-27 (월) 03:53
그럼 평균사망자수가 급증해야 합니다. 일평균 800명 죽었는데 백신접종시에 일평균 1000명 2000명이 죽는다던가

근데 백신접종중에도 유의미한 사망률은 별 차이가 없다. 입니다.
          
            
taehong2 2021-09-27 (월) 19:16
@어라하

아직 저 주변에는 접종후 사망자는 없네요.
발헤임 2021-09-27 (월) 08:05
충분히 임상실험 되지 않은 약을 조급하게 투입한것이 문제인거죠..
주사나 약도 처방 받아야 하는 사람과 안되는사람 구분하는데..
이런건 그런게 없으니깐요
저분이 제수가 없는 케이스죠~
맞아서 뒈지면 니탓, 살아남고 면역 생기면 떙큐
     
       
어라하 2021-09-27 (월) 11:10
https://www.mbn.co.kr/news/society/4580815
화이자 FDA 정식 승인…"확신 가져도 좋다"
fowmad 2021-09-27 (월) 12:55
이미지
0 / 1000
   

(구)회원게시판
자유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정치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9-13 8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9-13 9
7057  중국집 짜장면과 가장 흡사한 라면은 뭔가요? 란트하우젠 23:25 0 2
7056  내가 만든짤 디스패치에 올라왔네 ㅋㅋ (2) 이미지 gingerale 23:14 6 118
7055  모더나 부작용 있는 상태에서 독감예접 해도 될까요? (2) 하느리여 23:08 1 46
7054  다큐추천-sf소설이 아닌 현실로 다가온 유전자 조작 ebic 23:08 2 29
7053  주사 맞을 일이 많아요... XC2001 23:02 1 47
7052  11년간 일한 직장 처음 사표 썻습니다 (5) 이름없음난 22:57 3 185
7051  [잡담]일 도와주다가 봉변 당했네요.txt (1) 지나가던신사 22:47 5 156
7050  일교차가 꽤나 심하네요 두유짱 22:43 4 42
7049  간만에 크롬을 썼는데... (2) 옹느랑 22:39 4 89
7048  헬스장에 마음에 드는 여성분이 생겼습니다...(고민상담) (16) 심장제라드 22:28 5 281
7047  유튜브 프리미엄 쓰시는분들 (10) †와룡 22:27 4 194
7046  솔직히 백신 좋아서 접종하신분???? (12) 은하제국황제 22:26 6 168
7045  월요일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믹스와찡이 22:24 2 25
7044  스피커에서 지지지 소리나는 건 왜 그런건가요 ?고칠 수 있나요? (1) 란트하우젠 22:18 4 88
7043  냥이가 좋아? 멍이가 좋아? (3) 이미지 냥큼한냥이 22:10 4 116
7042  주유구 뚜껑 열고 주행 해보신 분 있나요? (3) alias 22:06 6 168
7041  Happy Birthday to Me (6)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21:58 4 118
7040  제진역은 지금도 민간인이 갈수 있나요? (1) 오쇼 21:54 4 107
7039  밤 12시에 영업미팅 하는 내 자신이 너무 싫네요. (2) 블록틱스 21:54 6 243
7038  컴이랑 연동되는 일기 또는 메모 어플 어떤 게 좋을까요? (3) 미존재 21:49 4 85
7037  고생하셨습니다. (4) 바보자슥 21:29 6 64
7036  초보.. 렌트이력있는 중고차 사도 되나요? (16) 무적o 21:18 5 212
7035  불법공유의 시대는 저물어가나요? (7) 레트로샷 21:17 5 431
7034  참치에 쏘주 한잔 ... (8) 이미지 yohji 20:44 9 346
7033  보답으로 쿼드비트3 이어폰 나눔합니다 (15)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20:42 14 295
7032  블랙박스 추천 부탁드립니다! 10년된계정 20:41 6 43
7031  번개장터 이런 경험 있으신분? (2) 우랄산맥 20:34 7 187
7030  아.. 모든 폴더랑 파일이름 일괄적으로 이름 변경 못하나요? (2) 파란노을 20:26 5 133
7029  사실 오늘은 제 생일입니다 (19)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20:25 18 290
7028  저희 집은 축협우유만 마시네요 (7) 이미지 하느리여 20:07 8 388
7027  알뜰폰kt꺼쓰면 (4) 이미지 손예진 19:58 6 345
7026  국산 우유들 맛 차이가 있나요? (9) Tubby 19:51 6 246
7025  뉴욕 주택가는 진짜 크리스마스 분위기 제대로 느끼게 하네요..swf (1) 너자나자 19:48 9 198
7024  음방 열어 놓고 한 잔 합니다 (8)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9:42 6 115
7023  '태백산맥'·'서편제'·'장군의 아들' 이태원 전 대표… (1) pigpic 19:39 8 190
7022  KT장애 후기 (2) ㅇㅅㅎㅌ 19:31 7 423
7021  KT 인터넷 쓰시는 분들 속도는 그대로 나오나요? (1) 에이지제이 19:27 6 165
7020  일산대교 무료화?? (6) 이미지 꼬꼬부기 19:23 7 432
7019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6) 퍼팩트빅토리 19:20 5 96
7018  인터넷 쇼핑하면서 간만에 빡치네요 컷우드 19:12 6 1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