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유머]

만득이 아이스크림집 가다

글쓴이 : 거짓말쟁이 날짜 : 2020-02-22 (토) 11:06 조회 : 3975 추천 : 13  

베스킨라빈스에 간 만득이

 

어느 무더운 여름, 만득이가 아이스크림을 사러

베스킨라빈스에 갔다.

 

그날 따라 사람이 많았다.

 

너무 바쁜 나머지 가게 점원은 신경이 곤두서 있었다.

만득이는 손가락으로 아이스크림을 가리키며 주문했다.

 

『이거하구 요거하구 저거주세요.』

 

점원이 말했다.

 

『아저씨 바쁘니까 이름을 말해주세요.』

 

그러자 만득이가 말했다.

 

『전 만득인데요, 이거하고 요거하고 저거주세요.』

 

점원은 짜증을 내며 말했다.

『아~~그게 아니구요. 각각 이름을 말하라구요.』

 

그 말을 듣고 고개를 끄덕이던 만득이는 숨도 쉬지 않고 말했다.

 

『전 만득인데요 이거 주시구요,

   전 만득인데요 요거 주시구요,

   전 만득인데 저거주세요』




골드호랑이 2020-02-22 (토) 11:10
만득이라니.. 90년대 중반 쯤 유행했으니. 25년전 유머인데..
부산김기석 2020-02-22 (토) 11:14
반응 해주면 최불암 개그도 하겠네
조랑말당근 2020-02-22 (토) 11:29
ㅎㅎ. 그래도 입꼬리는 올라갔다.
있어도안보임 2020-02-22 (토) 11:34
아씨.. 웃었다.
feelgood 2020-02-22 (토) 11:51
훗. 하고 웃고 말았다.
아사마함 2020-02-22 (토) 12:00
최불안 씨리즈 해주세요 쓰려고 했는데 위에 댓글 있으니까
홍콩할매 이야기 해주세요 ~~~
요약하자면 2020-02-22 (토) 12:46
아이 : 엄마는외계인 주세요
엄마 : 엄마는 안먹어도 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