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사회]

윤동호 교수 "공수처, 한 마리 괴물보다 세 마리 괴물이 서로 싸우게 해야"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19-11-09 (토) 12:22 조회 : 4204 추천 : 15    


윤동호 교수 "공수처, 한 마리 괴물보다 세 마리 괴물이 서로 싸우게 해야"
류인하 기자 [email protected]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이하 ‘공수처’)가 반드시 필요하지 않을 수도 있다. 여기에는 검찰이 고위공직자에 대한 엄정한 수사를 해야 한다는 전제조건이 깔린다. 검찰 입장에서는 공수처 설치가 탐탁지 않을 수밖에 없다. ‘검·경 수사권 조정’ 및 공수처 설치를 통한 힘의 분산이 과도한 요구로 받아들여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여러 논란에도 불구하고 공수처 설치에 찬성하는 여론은 반대를 앞선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지난 10월 18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공수처 설치에 ‘찬성한다’는 응답은 51.4%, 반대는 41.2%로 집계됐다. 앞서 올해 1월 10일 리얼미터가 tbs(교통방송)의 의뢰로 진행한 여론조사에서도 ‘찬성’(매우 찬성 48.3%, 찬성하는 편 28.6%)이 76.9%, ‘반대’(매우 반대 10.5%, 반대하는 편 5.1%)가 15.6%로 나타났다.

공수처 설치 주장이 등장한 것은 1996년. 하지만 이후 23년이 지나도록 검찰개혁은 이뤄지지 않았다. 조국 법무부 장관 취임 직후부터 퇴임 때까지 법무부와 대검찰청이 자체 개혁안을 마련했지만 본질적인 검찰 권한 축소와는 상관없는 것이었다.

윤동호 국민대 법대 교수(51)는 “공수처 설치에 대한 찬성 여론이 높은 것은 검찰 스스로 자초한 일일 뿐 (검찰이) 억울해할 일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윤 교수는 2011년 형사정책연구에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신설의 정당성과 필요성’ 논문을 발표하는 등 공수처 설치를 지속적으로 주장해온 법학자 중 한 명이다. 11월 6일 서울 성북구 정릉동 국민대 교수 연구실에서 윤 교수를 만났다.

-현재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공수처 설치법안이 올라와 있지만 본회의 통과가 불투명하다. 차라리 기존 제도를 개선하는 게 낫지 않느냐는 목소리도 있다.

“검찰이 자체적으로 내놓는 개혁안은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 그 한계는 우리가 지금까지 수십 년을 봐 왔다. 검찰은 스스로 개혁하지 못한다. 외부에서 강제로 검찰을 개혁해야 할 상황까지 왔다고 봐야 한다. 검·경수사권 분리안부터 보자. 검찰은 기소권과 수사권을 분리해 1차 수사개시권과 종결권을 경찰에게 주면 큰일이라도 날 것처럼 프레임을 잡고 있다. 그러나 현재의 검·경 수사권 조정안은 그마저도 불완전한 수사와 기소의 분리다. 대통령령으로 정한 부패범죄, 경제범죄, 공직자범죄 등 특수사건은 여전히 검사의 직접 수사 대상 아닌가. 또 막강한 검찰권력이 나오는 핵심은 ‘독점적 영장 청구권’이다. 그런데 이것은 개헌을 통해서만 바꿀 수 있다. 설령 개헌을 하더라도 이 조항을 개정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본다. 한국 사회에서 검찰이 차지하는 위치는 막강하다. ‘검찰 공화국’이라는 말이 왜 나왔겠나. 국회 법사위 위원 18명 중 10명이 검사 출신이다. 대학교수로 재직 중인 검사도 다수 있다. 이들이 검찰에 지속적으로 힘을 실어주고 있지 않나.”

-그럼에도 공수처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모두 준다는 것은 또 다른 막강한 권력기관을 만드는 게 아닌가 하는 우려가 있다.

“나는 오히려 공수처가 수사와 기소 권한을 모두 가져야 한다고 본다.”

-백혜련 의원안보다 더 나아간 주장 같은데….

“분명 수사와 기소 분리원칙에는 반(反)하지만 고위공직자범죄에 대한 적발과 처벌의 효율성을 위해서는 다른 일반 범죄와 달리 봐야 할 필요가 있다. 고위공직자는 일반인은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막강한 권력으로 자신의 범죄를 덮을 수 있다. 또 일반인들은 감당할 수 없는 거액의 돈을 들이거나 내부 커넥션을 통해 대형 로펌의 유능한 변호인단을 꾸릴 능력이 있다. 그들만을 상대로 수사하는 공수처에는 좀 더 막강한 권력을 줘 대응케 해야 할 필요가 있다. 공수처가 또 다른 막강한 권력기관이 될 수 있다는 우려, 경찰에게 일차적 수사종결권을 부여하면 경찰 공화국이 될 것이라는 우려 등은 검찰이 만들어놓은 ‘프레임’에 불과하다.”

-공수처가 설치되더라도 그 안에서 업무를 담당할 사람들의 수사와 기소 역량이 기존 검찰 특수부 검사와 비교했을 때 차이가 나지 않을까.

“그 지적은 옳지 않다. 공수처의 검사와 수사관은 검찰 조직에서 상당 부분 채워질 것이기 때문이다. 현재도 검찰수사는 검찰 수사관들이 대부분 한다고 봐야 한다. 검사는 수사한 결과물을 검토해 부족한 점을 보강하도록 지시하는 역할을 한다. 경찰과도 비교해보자. 경찰은 속된 말로 ‘맨땅에 헤딩’을 해서 사건을 처음부터 정리해 기소·불기소 의견을 달아 검찰에 송치한다. 흩어져 있는 증거자료를 수집하고, 유·무죄 판단에 필요한 증거를 모으는 작업은 애초에 경찰이 해온 일이다. 현재도 전체 형사사건의 95%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 검찰이 다루는 사건은 전체의 5%에 불과하다. 게다가 검사는 경찰이 이미 잘 정리해 넘긴 사건을 토대로 기소여부를 판단하니 더 나아간 판단을 할 수 있는 것이다.”

-마치 리포트를 쓴 사람보다 그 리포트를 베낀 친구가 더 높은 점수를 받는 것처럼 말인가.

“그렇다. 애초에 경찰과 검사의 역할이 달랐던 것이다. 그런데 서로 다른 역할만을 보고 무조건 검사가 수사역량이 높다고 말할 수는 없지 않나.”

-공수처의 독립성·중립성 역시 짚고 넘어가야 할 부분이다. 공수처가 정권이 바뀔 때마다 대통령의 입김에서 자유로울 수 있을까.

“현재 나와 있는 공수처법안은 국회에서 설치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후보추천위원회에서 추천하고, 대통령이 지명한 자를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한다. 국회가 더 강하게 개입하면 검찰총장·경찰청장보다 대통령의 영향을 덜 받게 할 수 있다. 다만 권력기관의 권한 오·남용 가능성은 내재적으로 갖는 한계다. 견제받지 않는 무소불위의 괴물 1개(검찰)를 갖는 것보다 서로 견제하는 괴물 3개(검찰·경찰·공수처)를 갖는 게 오히려 우리 사회에 유익하지 않을까. 물론 권력기관에 대한 최종 통제는 결국 시민사회의 몫이다.”

-우리가 차용한 것으로 알고 있는 싱가포르의 부패행위조사국 등을 보면 고위공직자 범죄 수사 건수가 계속 줄어들고 있다는 보고도 있다. 막상 개점휴업 사태가 올 수도 있는데.

“한 해에 한 건을 하더라도 제대로 하는 게 중요하지 않나. 사건 수가 중요한 것은 아니다. 또 그동안 은폐돼온 일들이 많을 뿐 공수처가 개점휴업 상태가 될 정도로 사건이 없지는 않을 것이다. 또 공수처가 개점휴업이 된다면 그만큼 우리 사회의 윗물이 맑아졌다는 이야긴데, 그건 좋은 일 아닌가. 공수처가 신설되면 그동안 숨어있던 암수범죄가 드러날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 또 더이상 권력을 이용한 은폐가 불가능하고 언젠가 범죄가 적발되고 처벌받을 수 있다는 인식이 고위공직자 사이에서 확산된다면 범죄예방 효과도 있을 것이다.”


기후변화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나눔이벤트] 기념일 선물 플라워 박스 5명 나눔 (337) 

동급생 2019-11-09 (토) 12:26
한국에 공수처 생기면 개점휴업할래야 할수가 없지
하도 수사할게 많아서
김구라미 2019-11-09 (토) 12:26
3마리 괴물이 담합해서 공수처를 만든거 아닌가 ㅎㅎ
PinkPg 2019-11-09 (토) 12:34
3마리 괴물이 너무 사이좋음 ^^
야옹교주 2019-11-09 (토) 12:38
고위 공직저 수사보다 검찰하고 판사들 수사하고 잡아넣을수 있은 기관이 필요함
광악 2019-11-09 (토) 12:41
경향 기자네
언론이 검찰하고 아~주 사이 좋은 걸 조국 보고도 모르면 등신이지.
drizzt 2019-11-09 (토) 12:41
근데 결국 공수처가 타락하면 그 괴물은 대체 어떻게 함??
     
       
도사로소이다 2019-11-09 (토) 12:54
칼침이요
     
       
순두부우 2019-11-09 (토) 12:57
견제장치는 여러곳에 둘 수 있습니다
     
       
사이비 2019-11-09 (토) 22:26
이미 견제장치로 검사가 수사 및 기소가능하도록 되어있습니다.

그리고 공수처는 검사의 수보다 작습니다. 즉 나빠져도 힘은 세지지만 많은 수가 나빠질 수 없습니다.
느티나무그늘 2019-11-09 (토) 12:56
3개를 만드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상호견제를 하도록 만드는 게 중요하죠. 당장 기재부하고 금감원이 손 잡고 한은을 산송장으로 만드는 것만 봐도... 근데 공수처의 핵심은 결국 기소권 분산 아닌가요? 지금 기소권을 분산시키고 싶어도 막상 쥐어줄 기관이 없는 것도 사실이긴 하죠...
파지올리 2019-11-09 (토) 13:00
적절한 비유
한잔두잔세잔 2019-11-09 (토) 15:00
세마리 괴물이 한몸이라서 안싸움 ㅋㅋㅋㅋ
그래서 그 괴물을 가르려고 만드는 게 공수처
딸기맛쥬스 2019-11-09 (토) 15:16
진짜 공수처 반대하는 사람들 논리가 개웃김

고수처가 부패하면 누가 어떻하냐, 공수처가 대통령 입맛대로 정치수사 하면 어떻하냐, 어쩌구 저쩌구 하는데

그거다~ 검찰이 지금까지 해왓던거임... 아니 시바.. 조난 쎈 괴물하나를 둘로 쪼개서 약화시키면

그 약회된 괴물 두명은 지금의 원탑괴물보다 국회 언론 시민단체등이 감시하기 더 쉽다는걸 모르네 어휴
어리움 2019-11-09 (토) 21:17
공수처에 검사 쳐넣을려고 하네
Tworider 2019-11-12 (화) 19:34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조회순 | 일간추천순 | 일간댓글순 | 주간조회순 | 주간추천순 | 주간댓글순 | 월간조회순 | 월간추천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영상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32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6-19 2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9 24
65502 [기타]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대화 이후,일부 성소수자들 근황 스샷첨부 러블리러브 02:45 0 187
65501 [유머]  놀이터 고인물 (3) 스샷첨부 천마신공 02:16 2 987
65500 [유머]  다시는 한국을 무시하지 마라 .jpg 스샷첨부 천마신공 02:14 5 1173
65499 [유머]  다이어트 방 들어갔는데..jpg (1) 스샷첨부 천마신공 02:13 2 1049
65498 [사회]  경기도 근황 (3) 스샷첨부 heicli 02:07 0 1068
65497 [사회]  나경원 '스페셜올림픽' 의혹... 비서 특혜 채용과 건물 구입 (2) heicli 02:06 0 355
65496 [사회]  전 성신여대 총장 “나경원 딸 권력형 입시비리” (2) 스샷첨부 heicli 01:59 0 599
65495 [후방]  얼굴을 5초이상 볼수 없는 상황 (6) 스샷첨부 heicli 01:58 8 1814
65494 [기타]  중국에 큰 연봉 받고 넘어간 기술자들 근황 (6) 스샷첨부 heicli 01:57 8 1380
65493 [후방]  어느 bj.gif (1) 아이언엉아 01:55 5 1605
65492 [후방]  나미 코스프레.gif (3)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1:55 6 1645
65491 [후방]  BJ서아.gif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1:48 7 1744
65490 [기타]  쿠티뉴 프리킥골.gif (2) 스샷첨부 아이언엉아 01:46 3 1350
65489 [유머]  엄마가 사과달라고 부탁하는데 애 인성 좀 보소 ㅋㅋㅋㅋㅋ (7) 스샷첨부 프로츠 01:35 13 2004
65488 [사회]  中國 노답 정신병 - 불상, 성당 파괴 (8) 스샷첨부 prisen 01:26 0 1536
65487 [기타]  미쳐버린 중국 정부.JPG (4)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1:15 18 2909
65486 [기타]  홍콩 이공대 벽에 남겨진 메세지.JPG (9)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1:14 15 2101
65485 [사회]  아니 이걸 니네가 왜 방송해?? ㅋㅋ (9) 스샷첨부 포이에마 01:09 0 2853
65484 [유머]  마 넣어봐! 넣어봐!!!!! (5) 스샷첨부 ◇에오구스◇ 01:07 5 2326
65483 [유머]  올해 퓰리처상 후보 (7) 스샷첨부 ◇에오구스◇ 01:05 3 2483
65482 [기타]  메시의 볼키핑 (7) 스샷첨부 일체유심조 01:02 9 2369
65481 [기타]  "사람 살기 부적합" 판정받은 동네 ㄷㄷ (3) 샌프란시스코 00:59 8 2315
65480 [유머]  수도권 지하철역 공감 (4) 스샷첨부 잇힝e 00:59 4 2095
65479 [유머]  방송사고 1초전 (5) 스샷첨부 잇힝e 00:54 5 3267
65478 [유머]  인간문화재 저가 코스프레 근황 .jpg (4) 스샷첨부 천마신공 00:54 5 2983
65477 [유머]  데프콘 김창렬에게 맞을 뻔 했던 사연.hpg (7) 스샷첨부 잇힝e 00:51 5 3252
65476 [기타]  한국 불매에도 최고 실적 달성한 유니클로… 중국 덕분 (8) 스샷첨부 아이돌학교 00:50 4 1833
65475 [블박]  나쁜 택시 영상 올렸던거 html했어요 ..avi (3) 기스난 00:48 4 1099
65474 [유머]  경주 국제 마라톤 대참사.GIF (1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0:48 6 3308
65473 [기타]  (슬픔주의)9살 아들을 잃은 부모의 마음.jpg (9) 스샷첨부 잇힝e 00:47 12 1561
65472 [기타]  양심 있는 운전자 (6) 스샷첨부 일체유심조 00:46 13 2009
65471 [기타]  여성청소년성매매근절단 근황 ~~ (3) 스샷첨부 킨킨 00:43 21 2347
65470 [동물]  한 짝 씩 나눠 신은 고양이들 (1) 스샷첨부 일체유심조 00:39 12 1392
65469 [기타]  호주판 '복면가왕' 현지 시청률 1위..한국 방송포맷 관심↑ (1) 스샷첨부 Goauld 00:37 6 2043
65468 [기타]  백종원 가게에 중국인 후배 데리고 갔더니 (12) 스샷첨부 일체유심조 00:34 9 4227
65467 [기타]  조선족 근황 (19) 스샷첨부 heicli 00:31 17 3548
65466 [기타]  전국 소방관, 내년 4월 국가직 된다 [기사] (10) 스샷첨부 USNewYork 00:28 20 1247
65465 [기타]  흔한 발차기.gif (14) 스샷첨부 탈레랑 00:21 7 3359
65464 [사회]  국민세금으로 건물산 처자 (12) 스샷첨부 미친강아지 00:21 0 4362
65463 [기타]  중국의 eco city라는데....jpg (5) 스샷첨부 donn 00:18 5 386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