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물
  • 시사
  • 사회
  • 유머
  • 자동차
  • 영화
  • 연예
  • 정보
  • 게임
  • 회원
  • 컴퓨터
   
[일반] 

저 이재명은 험하게 산 거 맞습니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히치 날짜 : 2021-03-06 (토) 21:15 조회 : 1301 추천 : 47  




행인4 2021-03-06 (토) 22:13 추천 36 반대 4
이재명 지사를 보면 생각 나는 후배가 있습니다.

찢어지게 가난한 시골집에서 태어나, 어려서 부모님 돌아가시고, 동생하고 둘이 살다가,
공고 나와서 대기업 공장에서 몇 년을 일해서, 모은 돈으로 유학을 시작.

신문 돌리는 알바부터 시작해서, 온갖 알바를 하면서 공부도 열심히 해서,
결국 유명 대학에서 학사, 석사, 박사 학위까지 받고, 현재는 유명 기업 연구소에 스카웃 되어서 연구원으로 잘살고 있네요.

결혼도 잘해서, 아이들도 낳고, 자기 동생, 처가집 동생까지 다 챙겨주면서 사는 착한 후배입니다.

외모로 풍기는 느낌도 비슷해서 그런지  뭔가 이지사를 보면 늘 그 후배가 떠오릅니다.
아 물론  이재명지사 보다 어립니다. ㅋ

가난하고 험한 길을 통과하는 사람 중에는 잘못된 길로 들어서는 사람도 있지만,
자신이 겪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세상에 도움이 되는, 이웃에 도움이 되는 멋진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도 있는 법이죠.

이재명 지사의 복지 정책에 대해, 어떤 사람들은 대통령이 되기 위한 포퓰리즘 정책이라고 비난합니다.

하지만 제 생각은 다릅니다,

그 자신이 눈물 젖은 빵을 먹어본 사람이라서, 배고픈 사람에게 한 조각의 빵이 얼마나 소중한 것이고,
작은 빵 한 조각이라도 동전 한 푼 없는 사람들에게는 얼마나 큰 도움이 되는 것인지 잘 알기 때문에,
그는  늘 모든 사람이 최소한의 삶은 보장 되어야 한다는 생각에서 출발한 정책들이라고 봅니다.

재난 지원금도 보편지급을 베이스로, 선별적으로 고통이 심한 사람을 돕자는 생각,
기본 소득제도 처음부터 큰 금액은 힘들지만, 1년에 50만원 정도라면 가능 할 것이라는 생각(이명박은 부자 감세 98조)
어제 오늘 뉴스로 나온 천만원 대출 구상..

결국 이런 것들은 가장 어려운 계층의 삶을 살아본 경험에서 나온 것이라고 봅니다.

이지사는 대통령이 되고 싶어 입으로만 떠벌리는 사람이 아니라,
삶의 경험을 통해 눈물 젖은 빵 조차도 먹지 못하는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없는 사회를 꿈꾸는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고도보구오요 2021-03-07 (일) 04:18 추천 15 반대 0
차기 대통령 가즈아~~!!!
7club 2021-03-07 (일) 00:26 추천 11 반대 0
이재명씨 차기 대통령 후보로서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또 다른 대선 주자가 나와도 좋습니다.
중요한 것은 그 사람이 적폐 세력이 아닌 국민을 위한 정치인이냐는 것뿐.
이낙연 같은 회색 분자, 적폐의 프락치만 아니면 누가 나오든 뭔 상관입니까?
그리고 그런 사람이 또 나온다면 정당하고 공정한 경쟁을 통해서 대선 주자를 뽑으면 됩니다.
그러면 우리는 그렇게 뽑힌 사람이 적폐 세력이 내세우는 대선 주자를 누르고 대통령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와야겠죠.
입만 벌리면 쓰레기와 똥을 입으로 싸대는 매국노들의 방해를 뚫고서 말입니다.
행인4 2021-03-06 (토) 22:1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이재명 지사를 보면 생각 나는 후배가 있습니다.

찢어지게 가난한 시골집에서 태어나, 어려서 부모님 돌아가시고, 동생하고 둘이 살다가,
공고 나와서 대기업 공장에서 몇 년을 일해서, 모은 돈으로 유학을 시작.

신문 돌리는 알바부터 시작해서, 온갖 알바를 하면서 공부도 열심히 해서,
결국 유명 대학에서 학사, 석사, 박사 학위까지 받고, 현재는 유명 기업 연구소에 스카웃 되어서 연구원으로 잘살고 있네요.

결혼도 잘해서, 아이들도 낳고, 자기 동생, 처가집 동생까지 다 챙겨주면서 사는 착한 후배입니다.

외모로 풍기는 느낌도 비슷해서 그런지  뭔가 이지사를 보면 늘 그 후배가 떠오릅니다.
아 물론  이재명지사 보다 어립니다. ㅋ

가난하고 험한 길을 통과하는 사람 중에는 잘못된 길로 들어서는 사람도 있지만,
자신이 겪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세상에 도움이 되는, 이웃에 도움이 되는 멋진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도 있는 법이죠.

이재명 지사의 복지 정책에 대해, 어떤 사람들은 대통령이 되기 위한 포퓰리즘 정책이라고 비난합니다.

하지만 제 생각은 다릅니다,

그 자신이 눈물 젖은 빵을 먹어본 사람이라서, 배고픈 사람에게 한 조각의 빵이 얼마나 소중한 것이고,
작은 빵 한 조각이라도 동전 한 푼 없는 사람들에게는 얼마나 큰 도움이 되는 것인지 잘 알기 때문에,
그는  늘 모든 사람이 최소한의 삶은 보장 되어야 한다는 생각에서 출발한 정책들이라고 봅니다.

재난 지원금도 보편지급을 베이스로, 선별적으로 고통이 심한 사람을 돕자는 생각,
기본 소득제도 처음부터 큰 금액은 힘들지만, 1년에 50만원 정도라면 가능 할 것이라는 생각(이명박은 부자 감세 98조)
어제 오늘 뉴스로 나온 천만원 대출 구상..

결국 이런 것들은 가장 어려운 계층의 삶을 살아본 경험에서 나온 것이라고 봅니다.

이지사는 대통령이 되고 싶어 입으로만 떠벌리는 사람이 아니라,
삶의 경험을 통해 눈물 젖은 빵 조차도 먹지 못하는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없는 사회를 꿈꾸는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추천 36 반대 4
     
       
혀누곰 2021-03-07 (일) 00:54
좋은 글이십니다.

추천만큼의 반대가 달리는게 이해가 안 되네요...

지난 대선 경선에서 조금만 정치적인 무브를 덜 하고 신사적인 모습을 보여줬으면 하는 아쉬움이 아직도 남아있네요. 그 부분만 없었으면 대통령으로 프리패스였을것을 ㅜ
     
       
굳맨 2021-03-07 (일) 01:41
가족이 적인...
그래서 더 믿음이 간달까...
비리 할 가족이 없....
7club 2021-03-07 (일) 00:26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이재명씨 차기 대통령 후보로서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또 다른 대선 주자가 나와도 좋습니다.
중요한 것은 그 사람이 적폐 세력이 아닌 국민을 위한 정치인이냐는 것뿐.
이낙연 같은 회색 분자, 적폐의 프락치만 아니면 누가 나오든 뭔 상관입니까?
그리고 그런 사람이 또 나온다면 정당하고 공정한 경쟁을 통해서 대선 주자를 뽑으면 됩니다.
그러면 우리는 그렇게 뽑힌 사람이 적폐 세력이 내세우는 대선 주자를 누르고 대통령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와야겠죠.
입만 벌리면 쓰레기와 똥을 입으로 싸대는 매국노들의 방해를 뚫고서 말입니다.
추천 11 반대 0
유이손 2021-03-07 (일) 03:04
이재명 좋음
고도보구오요 2021-03-07 (일) 04:1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차기 대통령 가즈아~~!!!
추천 15 반대 0
창하 2021-03-07 (일) 07:53
우리나라를 위해서는...  지금 당장이라도 문재인 끌어내리고 이재명을 앉히는게 낫습니다. 

무능한 사람이 임기만 채우고 있고 매번 박근혜 같은 사람 이하의 물건과 비교하면서 그것보단

낫다고 자위하는...    그것보다야 낫겠지..  다른 국민들도 박근혜하고 비교해서 못한 사람이

얼마나 되겠냐..  문제는 이재명보다 한참 모자란 사람이어서 그렇지..  -_-
노엘2 2021-03-07 (일) 17:24
이재명이가 대통령감이지 근데 손가락애들만 좀 조심해라. 극열하면 종친다.아름답게 지지해라. 옛적같은 짓 또하면 훅 간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41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3
71564 [뉴스]  치명률 지난해 12월 2.7% --> 지난달 0.5% 이미지 어라하 02:47 0 32
71563 [잡담]  밖에 바람이 장난 아니게 부네요 동그라미 02:45 0 30
71562 [일반]  와 돌아버리겠네요. 무나스 02:44 1 49
71561 [잡담]  그들이사는세상 이 망한이유 이미지 노력왕 02:44 0 63
71560 [뉴스]  '中시노백'도 도입여부 검토 예정…"백신수급 등 종합 고려" 이미지 발딱이 02:16 1 64
71559 [뉴스]  日, 긴급사태 발령으로 경제손실 "최대 7조원" (2) 이미지 발딱이 02:12 1 86
71558 [일반]  트러플 오일 대박 맛있겠다 (3) 이미지 된장우유 02:08 3 133
71557 [일반]  알바 뽑는데 면접 보면서... (1) 창백한푸른점 02:00 3 153
71556 [일반]  도쿄도, 결국 긴급사태선언과 함께 전면휴업 요청. (1) 놀란냥 01:24 5 159
71555 [잡담]  사무용 컴퓨터 추천 부탁드립니다. (2) 디스한갑 01:23 1 83
71554 [경제]  제가 글 써놓고 다시 봤는데 미국은 만조국임. (2) 이미지 공숲 01:02 3 139
71553 [잡담]  이번주말은 토트넘도 없고 볼것이 별로없군여 (1) 로키구십오 00:52 2 81
71552 [잡담]  회사에서 타이어 할인을 해준다카는데... (12) 넥센타이어 00:41 4 210
71551 [잡담]  최신 힙한 트랜드 패션 (2) 이미지 미나루 00:38 2 300
71550 [잡담]  말라리아 백신 나올 예정.txt (2) 이미지 donn 00:27 1 206
71549 [일반]  볼파스 엔젤맨 맥주 하고 있어요. (2) 은하제국황제 00:16 2 63
71548 [날씨]  [오늘의 날씨] 2021년 4월 24일 따뜻한 봄 날씨...전남,경남,제주 한때 소나기 이미지 5180 00:12 4 36
71547 [일반]  박용진, '2주택 생필품' 언급 이재명에 "민주당 가치 훼손" (1) 신기루 00:11 4 175
71546 [잡담]  펨X 정치 시사 게시판은 좀 심각하네요. (18) 공숲 00:10 10 177
71545 [일반]  의리가 뭔지 몸소 보여준 작가님 (4) 이미지 닥똥집똥침 00:06 14 294
71544 [잡담]  지금 나혼자 산다 보는 중.......ㅎ 하얀손™ 00:02 7 113
71543 [일반]  주말 결혼식 가야 되나 고민이네요... (17) 천상의찬가 04-23 5 271
71542 [잡담]  군산 비응항 나쁜 횟집사장 (7) 취킨대마왕 04-23 10 409
71541 [사회]  영국 백신 리포트 (3) 공숲 04-23 11 208
71540 [일반]  (스포) 마우스 의문점 (1) 6DWorld 04-23 3 178
71539 [잡담]  [뇌피셜] 매국노, 개독, 독재 부역 세력 집권시... (2) 유랑천하 04-23 5 94
71538 [잡담]  아재들만 보세요. 디스한갑 04-23 4 104
71537 [일반]  나의 스윗 홈, LH 이야기.. 그래서더놀란 04-23 6 155
71536 [일반]  좋아하는사람이 생겼는데 어떻게 해야할까요..? (3) 아프로젝 04-23 5 170
71535 [일반]  갤럽 여론 조사 (2021년 4월 4주) 이미지 기후위기 04-23 4 196
71534 [잡담]  고생하셨습니다. (4) 바보자슥 04-23 7 87
71533 [잡담]  병신은 멀리있지 않습니다. (14) 이미지 디스한갑 04-23 11 385
71532 [뉴스]  혐의 부인해온 조재범 “심석희와 합의된 성관계” 주장 (6) 이미지 현우 04-23 8 394
71531 [일반]  옷깃에 눈물이 맺혔다 (3)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4-23 6 248
71530 [잡담]  2차...? 두 병째 시작~~ (4) 이미지 Bar돌이 04-23 6 275
71529 [일반]  내 글과 내 글에 있는 댓글들 읽지도 않고 반대 누른 사람 (6) Veritas 04-23 16 136
71528 [뉴스]  "세금낼 돈 없다"더니…가상통화거래소에 억대 돈 쌓아둔 체납자들 기후위기 04-23 5 139
71527 [뉴스]  쿼드 가입 안해서 미국 백신 못 받는다?..외교부 "쿼드와 무관" (1) 이미지 수타가이 04-23 6 136
71526 [일반]  [유튜브] 김어준의 다스뵈이다 159회 유시민의 세월, 최배근의 망고, 조국의 폴더 (1) Veritas 04-23 9 156
71525 [잡담]  다이어트하고 소주먹다가 낭패봤네요.. (5) detou2 04-23 8 33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