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시사
  • 영화
  • 동물
  • 게임
  • 사회
  • 자동차
  • 회원
  • 유머
  • 정보
  • 컴퓨터
  • 연예
   
[일반] 

생수 사먹는 이유를 알고싶습니다

[회원게시판]
글쓴이 : 가고파구푸 날짜 : 2021-03-03 (수) 11:04 조회 : 5502 추천 : 13  
저는 1인가구로 쭉 혼자살아서
일반 4인가족이랑 개념이랑 좀 다른데

그 중 하나가 많은 사람들이 물을 사서 먹더라구요

저는 수돗물 끓여서 항상 먹습니다

생수 사드시는분들 이유가 궁금합니다

해당 자료가 마음에 드신다면 업로더를 위해서 게시물에 추천을 부탁드립니다.



브래드야드 2021-03-03 (수) 11:05 추천 28 반대 0
물끓이기 귀찮아서 아닐까요?
오른손운차이 2021-03-03 (수) 11:38 추천 11 반대 1
대구 사시면 이해 될겁니다

대구 수돗물 이력
1991년 페놀 검출
2004년 다이옥산 검출
2006년 퍼클로레이트 검출
2018년 발암물질 다량 검출

대부분 구미공단에서 나온 발암물질 및 독극물인데요

매번 조치했다 안전하다 이지랄 하고 매번 구미공단에서 족같은 독극물 나오니깐 사람들이 이젠 안믿어요

주기적으로 수돗물 사건 터지는거 보면 대구시에서 일안한다는 겁니다

그래서 대구에 생수전문배달 업체 이용하는 세대 많습니다
불타는 2021-03-03 (수) 11:12 추천 10 반대 1
수돗물 특유의 염소냄새를 싫어하시는분도 있습니다.
이게 끓여도 냄새가 나거든요.
브래드야드 2021-03-03 (수) 11:05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물끓이기 귀찮아서 아닐까요?
추천 28 반대 0
그레고리안 2021-03-03 (수) 11:06
물 끓이기 귀찮아서?
저도 1인 가구인데 전 얼음정수기 두고 먹어요
용미르 2021-03-03 (수) 11:07
저희 집 4인가족 기준 물을 많이먹는지.. 한주전자 끓여도 금방금방 마셔버려서 자주 끓여야 하는데
귀찮더라구요
으악새 2021-03-03 (수) 11:08
개인적으로는 끓이고 식히면 맛없습니다. 그래서 보리를 넣고 먹는데 그것도 빨리 소비하지 않으면 쉬어버려 보관이 어렵더라고요. 그래서 사먹거나 정수기를 이용하는게 아닐까요?
불타는 2021-03-03 (수) 11:1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수돗물 특유의 염소냄새를 싫어하시는분도 있습니다.
이게 끓여도 냄새가 나거든요.
추천 10 반대 1
아이돌학교 2021-03-03 (수) 11:13
2리터 X 12개가 평균 6,000원 입니다.
하루에 2리터 한통씩 먹어도 18,000원이면 충분합니다.
한달에 얼마 버는지 모르지만, 월 18,000원 지출하는게 큰 어려움은 아닐거 같습니다.
물 끓이고 식히고 보리차 이런것도 넣어야 하는 돈, 이것저것 따지면 생수가 편하죠.
Tattat 2021-03-03 (수) 11:13
저도 정수기 쓰기 전에는 도무지 이해를 못했었습니다. 너무 편합니다.
샤랄라랴 2021-03-03 (수) 11:14
끓여먹으면 보리 같은거 넣어야되고
끓인후 식힌후에 먹어야되고
냉장고에 넣으려면 다른 용기에 따라야되고
다시 물끓이기전엔 씻어야되고 ㅎㅎ
그리운건그대… 2021-03-03 (수) 11:19
물끓이는 수고와 가스비등 하면

생수가 더 싸요
아린민솔파 2021-03-03 (수) 11:20
생수 코스트코에서 업어오믄 확실히 쌉니다
     
       
요약하자면 2021-03-03 (수) 11:46
저는 나쁘지않은데 부모님이 뚜껑이작아서 불편하다 하시더라고요
혼자나가면 그거로 써야...
     
       
주경야동 2021-03-04 (목) 10:23
인터넷보다 싸나요????
          
            
아린민솔파 2021-03-04 (목) 12:17
생수 500미리 30팩에 5000원 이하, 한팩에 200원도 안해요~
아이유찡 2021-03-03 (수) 11:21
끓이기 매우 귀찮.. 그리고 라면 끓일 때 맛이 달라요
황금거지 2021-03-03 (수) 11:22
생수랑 끓인수도물이랑 맛자체가 너무다른데요~
에핑 2021-03-03 (수) 11:24
맛이 다르죠.
미디블 2021-03-03 (수) 11:24
여러모로 귀찮거든요.
끓이기, 식히기, 병 세척하기
저 같이 찬물파는 까먹고 냉장해놓은 물이 없으면 짜증나더라고요
아자 2021-03-03 (수) 11:24
생수 맛이 좋더라구요

저는 보리차나 결명자차도 자주 삽니다
noodles 2021-03-03 (수) 11:25
편리성 때문이겠죠 뭐...... -0-;;;
HBJang 2021-03-03 (수) 11:25
끓여먹기 귀찮고요. 그 수돗물이 관을 타고올때 위생이 안좋다는 말들이 있어요. 전 브리타 정수주전자 쓰는데 이것도 잘 믿음이...그냥 사먹을까도 생각중입니다.
qorrma 2021-03-03 (수) 11:28
아마 약드시는 분들이 생수드시는분도 있을거에요 건강으로나
아버지께서 큰수술후 생수 사서 드세요 어머니와 전 여전히 물을 끓여 보리차 넣어 마시구요
아톰향 2021-03-03 (수) 11:28
귀찮....
오른손운차이 2021-03-03 (수) 11:3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대구 사시면 이해 될겁니다

대구 수돗물 이력
1991년 페놀 검출
2004년 다이옥산 검출
2006년 퍼클로레이트 검출
2018년 발암물질 다량 검출

대부분 구미공단에서 나온 발암물질 및 독극물인데요

매번 조치했다 안전하다 이지랄 하고 매번 구미공단에서 족같은 독극물 나오니깐 사람들이 이젠 안믿어요

주기적으로 수돗물 사건 터지는거 보면 대구시에서 일안한다는 겁니다

그래서 대구에 생수전문배달 업체 이용하는 세대 많습니다
추천 11 반대 1
     
       
IlIIIlll 2021-03-03 (수) 14:27
그래서 구미쪽이랑 연결 안된 수성구쪽 물은 좋죠.
I시나브로l 2021-03-03 (수) 11:48
끓여먹는게 돈 더들지도...
제라드록바 2021-03-03 (수) 11:54
오래된 주택,아파트 사는 사람은 상수도관 노후  때문에 생수 사다 먹는 일이 많죠
저도 요즘같은 때는 400원짜리 2리터 생수 한병으로 며칠을 먹으니 끓여먹는 것보다 사먹게 되네요
베타블러드 2021-03-03 (수) 12:04
많은분들이 이야기해주셨는데 가정내 상수도관이 점차 노후되기 때문이고 물끓이는데 손이 가기때문이지요.

그래서 저희집은 보리차 끓여먹다 냉온수기(그 생수통 배달시켜먹는거)로 바꿨다가 냉온수기도 오래되서

관리가 힘들어지자 사서 먹기 시작했네요. 위에 어느분 말씀대로 저도 브리타 제품 갖고있는데 솔직히

쓰다보니 이거 쓰느니 그냥 커피나 음식할때도 생수넣어서 끓이는게 낫겠더라고요...
꽃보다요가 2021-03-03 (수) 12:13
정수기물이랑 비교하는 거면 몰라도 수돗물 끓인거랑 생수는 맛이 많이 다르죠.
어쩌라9 2021-03-03 (수) 12:21
혼자삽니다

정수기 겁나 편합니다

생수는 무거워서 안사먹습니다
삶은달걀O 2021-03-03 (수) 12:29
물 끓이고 식혀서 다른 통에 옮기고 설겆이하고 시간도 오래걸리고 너무 귀찮습니다
그 시간과 드는 비용 생각하면 사먹는것과 큰차이 없습니다
블루복스 2021-03-03 (수) 12:40


수도관 청소를 해보면
그냥 끓여만 먹어서는
안된다는 것을 바로 알 수 있죠.

정수기 본인이 직접 관리하면
믿을 수 있고
깨끗한 물 마실 수 있습니다.
     
       
토렝뜨 2021-03-03 (수) 23:40
혹 정수기 셀프관리 참고할 만한 곳이 있을까요?
          
            
블루복스 2021-03-04 (목) 00:36
저도 처음에 비싼 정수기 쓰다가

그냥 DIY 정수기 검색해서
수도배관에서 정수기 호스 따는 것 하고
싱크대 조리수 밸브 다는 것만 시공 맡겼고
(5분 만에 끝남;;;)

언더싱크 정수기 필터 케이스만 샀습니다.

정수기 필터는
여러 정수기 필터회사 선택해서
직접 꼽아 쓰면 됩니다.

현재 11인치 양방향
5개 필터 쓰고 있습니다.

정수기 설치 전에
수도관 청소 한번 하시고
녹물이 어느정도 나오는지
수압이 어떻게 되는지에 따라
필터크기와 갯수, 종류를
선택하시면 될 듯 합니다.
               
                 
토렝뜨 2021-03-05 (금) 04:54
아 싱크대 밑에 필터달고 정수해서 먹는거 말씀이셨군요
정수기라니 기계에서 물내려 먹는 것에 꽂혔네요
형태가 어떻든 물만 잘 정수되면 상관 없겠지요 ㅎㅎ
그리고 이게 더 유지나 관리하기에 좋아 보입니다
끓여 먹는 것도 슬슬 귀찮아지네요
정보 고맙습니다
허니노랑 2021-03-03 (수) 13:28
정수기 주기적으로 코디 오는거 귀찮아서여.
약속 맞추려면 묶여있어야 하니 싫네여.
     
       
GAUGUIN 2021-03-03 (수) 22:35
저도 이게 가장 큰 걸림돌이더라구요.
     
       
주경야동 2021-03-04 (목) 10:24
어제 코디하시는 아는분이 자가관리 정수기 나왔다고 권하긴 하드라구요. 아이콘정수기라고...
한달에 2만 4천원인가.. 하던데요..
imgen 2021-03-03 (수) 13:57
pet병 환경호르몬 나옵니다 여름되면 더 심해짐 플라스틱 조각도 나오고
     
       
주경야동 2021-03-04 (목) 10:25
이게 문제긴한데.그래서 티비에나온 어떤집은 채에 한번 거르더라구요.......;;;;
KooZan 2021-03-03 (수) 16:41
귀찮아서요
물도 많이 마시는 편인데 특히나 여름되면 더 하구요
나이키777 2021-03-03 (수) 18:06
여름엔 생수 가을부터 봄까지 끓임 ~
김사장 2021-03-03 (수) 18:14
주택이 오래되면 녹물이 나옵니다 끓여도 찝찝하고, 정수기도 설치했었는데 필터 교환할 때 녹물 죽죽 나오는거 보고 생수 사다 마셔요
     
       
주경야동 2021-03-04 (목) 10:26
필터교환할떄 녹나오는 보이며 전 그집에서 정수기 하길 잘했다.. 했는데 지금은 새집이라 그렇게 필터에 보이진 않지만요..
하이패스 2021-03-03 (수) 18:23
위에 수도관 청소문제를 말씀하셨는데 지금 사는 집이 저정도는 아니지만
오래된 집이라 물 사먹습니다.
그냥 씻거나 청소하는거면 신경을 안쓰는데 마시는 물은 좀 꺼려져서;
40년 넘은 집이라 배관청소를 해야하는데 아버지는 좀 살다가 파실생각이시라
돈 더 들이기는 뭣하다고 하시니;
스마트찬 2021-03-03 (수) 19:43
오래된 아파트 경우 물탱크 보시면..  세수하기도 찝찝 할 걸요
6DWorld 2021-03-03 (수) 20:33
오래된집은 정수기써도 안좋습니다.
철분 많은 물 마시면 간 버려요.
     
       
주경야동 2021-03-04 (목) 10:28
음... 그래서 그런집들은 역삼투압 방식을 많이들 쓰시긴 하드라구요..
근데 문제는 그냥 맹물이란느거... 모든성분을 다빼버림
글쓴이 2021-03-03 (수) 20:42
답변들 감사합니다. 저도 생수 사먹어볼게요 ㅎㅎ
승기야ㅑㅑㅑ… 2021-03-03 (수) 21:48
녹 물 대신,
GAUGUIN 2021-03-03 (수) 21:59
사람들이 편리함만을 추구하기 때문이죠.
레호아스 2021-03-03 (수) 22:13
이유
1. 수돗물 염소냄새가 너무 심함..
끓이거나 받아놔도 냄새남.
2. 새아파트건 낡은아파트건 시간이나 상황따라 녹.물때.찌꺼기가 생김. 낡을수록 더더더 왜? 내부배관은 청소가 불가능하니까.
3. 끓이고 식히고 번거로움.
쉬기도 바쁜데 이런 노가다를 할 시간 없음.
4. 정수기로 편하게 물마심.
정수기도 3~4년 지나면 내부 핵심부품 때껴서 교체하는게 좋음.
정수기 청소 받아봐야 거기는 청소 불가라~
zipu 2021-03-03 (수) 22:39
끓이면.. 뭐 균같은것은 죽을지 몰라도

녹물 . 물때 찌거기 등.. 이런건 그대로 ㅠ 들어옴

끓여드시더라도 필터는 장착하시는게 좋음
스타그 2021-03-03 (수) 23:45
귀찮. 정수기 월 렌탈료>>>>>생수
     
       
주경야동 2021-03-04 (목) 10:28
1인가구는 맞는데 이게 3인 4인 되면 생수가 더나와요
pureeye 2021-03-03 (수) 23:57
헐.. 혼자 사시면 생수가 훨씬 쌀텐데요.
다크폰치레아 2021-03-04 (목) 00:17
이마트가믄 사들고옵니다
6개에 2000원
치킨에소주 2021-03-04 (목) 00:25
브리타 답변이없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브리타 씁니다 저는
dadadada 2021-03-04 (목) 00:25
스파클이 제일 싼데
2리터 30병에 9800원정도에 자주 올라와요
물맛은 조금 찝찌름한 편인데
몇번 마시면 보면 익숙해지고
다른건 24병에 9000원대 올라와요
슬림덕 2021-03-04 (목) 00:51
냉온수 안되도 괜찮으면 정수필터 파는거 사서 설치해서 쓰면 됩니다.
필터 1년에 2.5만
처음 설치재료비 4만~5만정도 ( 필터, 호수, 케이스 등 )
언제든 호수 전체 갈아버려도 됩니다.  몽땅 버리고 새로 설치해도 큰돈 안들죠.
골게터® 2021-03-04 (목) 01:00
언더싱크 정수기를 사용해서 그 물을 20리터 스텐 들통에 끓여서 루이보스 티(Tee)를 넣어서
식혀서 냉장고에 보관했다가 먹습니다.
활성산소를 잡아주는 티죠.
운동을 많이해서 운동할 때 지참해서 먹기 시작했죠.
물 맛도 좋고 진갈색 빛깔이 좋죠.
라면이나 음식용은 정수기 물을 사용합니다.

수도물은 수도꼭지 필터를 사용해서 쓰고있는데 아파트관리를 잘해서인지 녹물이 별로 안쌓여서
변색이 잘안되네요.
1년에 한두번 물 탱크 청소하고 난후에는 초기에 녹물이 조금 올라오데요.

생수가 저는 더 찝찝하더라고요.
밍밍한 맛이 영 그래요.
수돗물에 보리차넣고 그냥 끓이는 것은 배관이나 물탱크 녹물, 물때 정화가 안될겁니다.
폐비윤씨2 2021-03-04 (목) 01:40
가스비가 더 나올걸요 ㅋㅋ
아파카트 2021-03-04 (목) 03:05
외국살다보니
수돗물에 대한 믿음이 없어져서 한국가도 사먹게 되더라고요

여기선 설겆이하고  물이 마르면 허옇게 자국이 남습니다 ㅋㅋㅋ

외국살다 한국가서도 핸드폰을 주머니에 넣고 습관적으로 지퍼를 올라는것과 비슷하달까
냥큼한냥이 2021-03-04 (목) 04:18
1인세대구요 역삼투압 얼음정수기 쓰다가
물도 많이 안마시는데 비용도 너무 크고
관리직원 방문시 일정 맞후는것도 일이더라구요.
동네마트서 생수 2리터*6개 2500원 정도에 파는데 두팩이면 한달 더 먹더라구요. 여러모로 생수가 갠춘한것 같아요
dodooda 2021-03-04 (목) 06:16
스텐 그릇에 수돗물 10ml정도 넣어서 자연증발 시켜보세요.
하얀가루 남습니다. 물을 끓여도 안날아가가고 그대로 남아있는 게 있다는 소리죠.
주단무 2021-03-04 (목) 08:17
저도 초반에는 보리차 꼬박꼬박 끓여먹었고요.
나중에는 사무실(엄청 가까움)에서 정수기물 떠다가 먹었어요.
이게 수십번 반복하다 보니 힘들기도 하고 귀찮기도 해서 생수 2L*6개들이 하나 사서 먹어봤는데.
엄청 간편하고 그렇게 비싸지도 않더라고요. 제가 가는 마트는 행사하면 1,980원에 판매하거든요.
이거 2~3개 쟁여놓으면 생각보다 물 많이 안먹더라고요.
대부분 일하러 나가있는 상태라 집에 있는 시간이 많지 않으니까요.
콘듀치킨 2021-03-04 (목) 10:10
진짜 편한건 정수기
탱파 2021-03-04 (목) 10:11
본가에선 평생 끓여 놓으시는 보리차류를 먹었는데
혼자 사니까 그냥 커피포트로 수돗물 끓여 먹어요
부모님은 수돗물은 냄새나서 싫다고 하시더라고요

넷상에서 수돗물로 라면 끓여 먹어도 되냐는 글을
보고 좀 놀랐음
우리집은 평생 수돗물로 끓였는데...
제3의눈빛 2021-03-04 (목) 10:13
끓여 먹습니다. 좀 불편하지만....

전에 생수를 사먹어 봤는데 버려지는 페트병이 너무 신경쓰이더군요.
게임맨 2021-03-04 (목) 10:30
정수기관련 이슈가 터질때마다 생수는 사먹는 게 제일 괜찮은 것 같더군요.
빈병은 생수회사에서 수거해갑니다.
15병 정도 수거하면 생수1병은 그냥 주더군요.

그리고 혹시 생길지 모르는 비상상황에서도 나름 유용한 것 같습니다.
엔자임 2021-03-04 (목) 10:54
수돗물도 먹기는 하는데 끓여 먹는 경우 아니면 먹는경우가 없고 그냥 마시는 물 먹고 싶을때 생수 먹어요
왜 안 끓여 먹냐고 물어보시면 그냥 이렇게 살아왔어요 ㅠㅠ 특별한 이유는 없습니다.
향기바다 2021-03-04 (목) 12:04
우리나라 수돗물은 세계 최고수준이지만 배관이 오래된 곳이 많아서 미세한 오염이 있다고 해서 생수 사먹거나 브리타 씁니다.
이토연구소 2021-03-04 (목) 12:26
귀찮아서 = 가스비+연료비+수도요금+시간
가꼬와라 2021-03-04 (목) 15:22
예전에 수질환경 관련해서 교육을 받으러 간적있는데 그때 강사로 오신 교수님이
왠만하면 물을 정수기물도 먹지 말고 제대로 생산하는 생수를 사서 먹는것이 좋다고 하더라구요
본인도 정수기나 수돗물을 전혀 안먹는다고
도마도재배자 2021-03-04 (목) 19:41
찝찝해서요. 전 라면 끓이거나 밥할때 조리할때도 생수로 합니다.
하다아 2021-03-05 (금) 20:52
식수는 끓여먹음.
정수기는 필터에 대한 신뢰가 조금 부족함.
생수가 더 나아보여서 사먹음.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4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3
70057 [사회]  광우뻥이라구요? 이미지 꾸찌남 23:12 0 5
70056 [일반]  [펌] 한국 백신 조달 상황 바로잡기 이미지 푸른하늘에서 23:10 1 16
70055 [뉴스]  [탐사K] 휴식 없는 24시간 교대제…“뇌심혈관계에 치명적” 기후변화 23:03 0 24
70054 [잡담]  우와~~이 노래 5시간째중...;;;.avi (3) 휴지끈티팬티 22:52 3 93
70053 [일반]  나는 추미애다! (10) 이미지 비빔밥 22:51 5 136
70052 [잡담]  오늘 저녁 메뉴 (2) 도깨비 22:50 1 42
70051 [일반]  무흣 ㅋㅋ (3) 이미지 노력왕 22:44 2 134
70050 [일반]  세월호 아직 손도 못댄 놈들 이미지 닥똥집똥침 22:39 3 148
70049 [단문]  속옷 가지러 왔다가 흔적 남기고 갑니다. (35) 이미지 디스한갑 22:32 12 293
70048 [잡담]  시게 분위기가 뒤숭숭해서 환기차원에서의 잡담 (14) 팥팥팥 22:32 4 72
70047 [잡담]  고생하셨습니다. (6) 바보자슥 22:30 4 46
70046 [잡담]  캐나다나 유럽권 사시는 분들 토렌트쓰시나요? 한숨은CO2 22:26 1 51
70045 [일반]  [프로필]박경미 신임 청와대 대변인..文대통령의 마지막 '입' (1)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22:24 4 95
70044 [일반]  4.7 보궐선거 연령대별 투표율 자료 나온거 있나요? (3) 보고있다 22:21 2 71
70043 [일반]  OCN Thrills에서 명작하네요 (2) 수리아 22:15 3 220
70042 [사회]  실제상황입니다! (6) 이미지 마르틴헤 22:14 2 363
70041 [일반]  이재명이 좋습니다. (26) 이미지 yuripi 22:06 16 212
70040 [뉴스]  신임 정무수석 이철희 “NO라고 말하는 참모 될 것” (13) 기후변화 22:00 3 154
70039 [일반]  성매매 피해자라고 할게 아니라 성착취 피해자해야 하는게 맞지 않나 싶네요 (28) 쟈니리코 21:54 3 118
70038 [잡담]  그냥 잡소리~ (7) 이미지 Bar돌이 21:53 2 101
70037 [일반]  세월호 7년동안 아직도 진상 규명이 안된 게시판 나라 (8) 치푸의삶 21:49 2 182
70036 [일반]  덴마크 AZ 백신 '완전중단'에 유럽국들 "우리가 남은 것 사겠다" (1)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21:47 3 172
70035 [잡담]  횟집에서 쏘주 한잔 ,,, 이미지 yohji 21:46 6 212
70034 [일반]  전 더는 관련글은 안씁니다. (23) 높이나는도요… 21:45 2 142
70033 [일반]  김어준 깐다고 정체성에 혼란이 온 경제지 (9) 이미지 비빔밥 21:41 8 297
70032 [뉴스]  조롱·비아냥 문자 폭탄에…결국 '손수레 배송' 재개 (6) 기후변화 21:36 3 203
70031 [사회]  중국몽 근황.jpg (4) 이미지 박사님 21:29 3 354
70030 [잡담]  갈라치기 분탕종자들 구분 잘하고 피아식별 잘 합시다. (19) 다크매터 21:25 9 130
70029 [일반]  1만보걷기 199일차 식단조절 150 (1) 이미지 갓유리 21:22 3 111
70028 [일반]  (민주) 당인지 감수성 테스트 (5) 이미지 CorelDRAW 21:21 7 147
70027 [일반]  똥파리 똥파리~ (4) 이미지 라라라11 21:20 4 123
70026 [일반]  마지막으로 확실히 약속드립니다. (24) 높이나는도요… 21:19 1 164
70025 [뉴스]  언론의 '포럼 장사' 코로나19 시대에도 계속됐다 - 뉴스타파 이미지 기후변화 21:19 2 43
70024 [일반]  남양유업 2개월 정지 처분은 무의미.. (3) 그래서더놀란 21:17 6 344
70023 [일반]  군가산점 관련 법안으로 김남국의원에 대해 찾아보니 (9) 이미지 꼰대가될거야 21:12 3 119
70022 [잡담]  늘 내일이 문제... (2) 이미지 Bar돌이 21:09 4 112
70021 [일반]  누구지지자라고 하면서 입에 걸레물고 있는 사람들 (41) Anarchis 21:01 7 168
70020 [잡담]  라스트 오브 어스 리메이크와 드라마가 나온다... (5) 이미지 절망의끝에서 21:01 4 278
70019 [잡담]  살다 살다 별의별 꿈을 다 꾸네요 (2) 미디어마스터 21:00 4 108
70018 [일반]  대북전단금지법이 논란이 될 이유가 있나요? (6) 새대갈 20:51 7 1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