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물
  • 유머
  • 사회
  • 컴퓨터
  • 영화
  • 정보
  • 자동차
  • 회원
  • 시사
  • 연예
  • 게임
   
[일반] 

은행들의 한도 제한 계좌에 대해서 황당하네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지훈짱2 날짜 : 2021-02-23 (화) 18:18 조회 : 521 추천 : 4    

 은행들의 한도 제한 계좌에 대해서 황당하네요...


주은행이 2개 있고 이건 한도가 없습니다...  옛날에 월세 이체와 비상금용도로 쓰던 은행통장이 하나 있는데 


5~6년전부터 돈만 백만원정도 놔두고 거래 내역이 1년에 한두건정도로 작다보니 한도제한 계좌로 자기네들이 변경했더군요,,,


문제는 이 은행계좌로 정기예금을 들었고 그게 만기되어 찾으려고 하는데  하루 출금이나 이체한도가 100만원이라고


창구직원이 단정적으로 말을 하네요..  인터넷 가입예금이라 만기해지시 그 은행계좌로만 들어가지는지라..


하루100만원씩이면 돈 찾는데 몇달 걸리는 개노가다인데 말이 되냐고 따졌는데 규정이 그렇다네요...


그러면 내가 바로 통장해지하면 일시로 다 줘야하는데 어떻할거냐니깐 바로 답변 못하고 그냥 안된다고하네요...


짜증나서 본사 상담사랑 대화후 법무팀이랑 관련 담당자와 통화후 해결 됐는데


당연히 일시 이체한도 없이 진행되는거로 이야기가 되었습니다..


5년전에도 비슷한 상황이 생겨서 본사 법무팀이랑 이야기해서 해결했는데 그때랑 달라진게 거의 없더군요...


금융거래와 관련된 법이나 은행들의 대응방안은 구체적이거나 명확한게 여전히 없더군요..


애당초 대포통장이나 피싱사기등의 범죄로부터 실명 사용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건데 구체적인 법규도 없고


은행의 책임을 명시된 내용도 없고 은행은 "노력한다"라는 추상적인 내용은 그대로고요..


은행들이 단편적인 몇가지 규약만 강제적으로 요구하고 있는게 다양한 상황에 적용도 힘들고 창구쪽은 애매하면


책임지지 않기위해서 그냥 안된다고만 하는 경우가 많네요..


은행도 돈 안되는 사안이라 별로 구체적으로 문서화된 대응 매뉴얼도 없습니다.. 일부도 은행마다 다르고.


창구직원의 재량이라는 추상적인 거로 판단하는데 피곤하네요...


물론 창구직원의 열의로 보이싱피싱 당하는 노인분들 피해 방지해서 칭찬 듣는거는 좋은데


정확한 규정도 없고 자기들도 잘 모르면서 너무 단정적으로 말하는 과장직급까지 단 창구직원 때문에 피곤하네요..


지금까지 은행들이 잘못한거 책임도 지지 않으면서 거래액은 작지만 실명 확인되고 거래 내역이 14년된 사람을 꽤 피곤하게 하네요..


이걸로 오늘 오후가 날라갔습니다..   


제 주거래은행은 모든게 가능하고 모든 수수료가 면제지만 와이프가 찾을수는 없지만 계좌조회가 가능해서


와이프가 모르는 이통장은 저에게 앞으로 필요하거든요,  ㅠ.ㅠ


왠지 서글퍼지네요..


 

지훈짱2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오리콘 2021-02-23 (화) 18:34
https://anisyw.tistory.com/99
불편하지만 이체한도를 풀기위해서는 거래목적 증빙서류가 필요하다고하네요
     
       
글쓴이 2021-02-23 (화) 18:55
2014년 금융감독원 지침으로 은행은 입출금 신규계좌 신규시 그 목적을 확인하고 증빙서류는 받도록한다고 나와있잖아요... 그러니깐 신규계좌가 아니고 2006년도에 개설된 실명확인되고 거래 내역이 있는 통장에는 불소급 원칙에 따라서 새로운 규정을 소급적용이 되서는 안되는거든요.. 이걸 은행 법무팀 직원은 이해하고 동의하는데 창구직원은 이해를 못해서 문제인 상황입니다.. ㅠ.ㅠ
야한빤스 2021-02-23 (화) 20:21
한도계좌가... 은행에 직접 가도 100만원 제한인가요??
전 인터넷뱅킹쪽만 제한인줄 알았는데;;;;;;

(모바일은행에서 계좌 만들어도 돈 천만원 넣어두면 알아서 한도계좌가 풀리더라고요;;;)
알쟁이 2021-02-24 (수) 14:01
저는 얼마전에 회사를 옮기면서 안쓰는 은행쪽으로 급여통장을 쓰라길래
몇년전에 쓰던 ㅅ은행 계좌를 쓸라고 했더니 그사이에 정지가 되어있더라구요.

그래서 은행 가서 풀어달랬더니 대포통장관련해서 이체가 일 30만원 한도랍니다.
그래서 이거 한도 풀려면 어떻게 하냐 했더니
1. 3개월뒤에 와라
2. 카드 만들어라 <-- 결국 지들 실적올리겠다는거고 해달라면 해줄수 있다는거겠죠.

라는 소리를 하길래 은행다니는 친구한테 물어보니 개소리라고 하더라구요.

다음 급여 들어오면 재직증명서랑 들고 가서 한도 풀고 개소리하면 바로 녹음해서 금감원 신고 넣어볼라구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5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3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3
58560 [뉴스]  의사협회 대변한 야당…맥없이 물러난 여당 기후변화 21:28 1 82
58559 [일반]  ㅇㅂ들아 이토가 싫으면 떠나라 (1) 쟈니리코 21:23 6 66
58558 [잡담]  수미산장 콘셉트랑 출연진은 좋네요 (5) 옆동네꽃미남 21:08 4 149
58557 [뉴스]  한국 백신접종 첫날 16000여명 접종, 일본 접종 6일동안 21000여명 접종 (4) 이미지 어라하 21:02 7 171
58556 [잡담]  한 곡 남기고, 쉿~ 할게요~ (5) Bar돌이 20:59 7 79
58555 [일반]  지금 티비로 넷플릭스 되시나요? (4) 이쑤시개살인 20:57 4 161
58554 [일반]  오늘자 정은경청장님 (4) 이미지 낙연 20:55 8 248
58553 [정치]  이토들 CCTV 에 대한 반박 수준 ㅋㅋㅋㅋ [혐오] (8) 이미지 네오킬미 20:51 4 215
58552 [잡담]  삼겹살에 한잔 ,,, (6) 이미지 yohji 20:39 9 256
58551 [잡담]  회사 첫 진급 했는데 사수분이 손 편지를 써주셨어요.. (8) 2년차사원 20:27 8 273
58550 [잡담]  이런 곳은 어떤점에서 불편할까요? (2) 우잰 20:26 3 108
58549 [일반]  중국이라는 나라, 개념 탄생의 비밀 동이족에서 갈라져 나온 하화족이 생겨난 배경 중… 고두막한 20:24 1 91
58548 [잡담]  간만에 온 꿈꾸는 중간인 겨울숲 20:24 3 93
58547 [뉴스]  조땟다는걸 느낀 램지어... (4) 이미지 수타가이 20:18 7 395
58546 [일반]  별다방에서 이쁜 커피잔 델고왔네요~ (3) 이미지 잇힝e 20:16 2 290
58545 [도움]  음파칫솔 구매하려고 하는데 동생이 딜을 했습니다. 그런데 궁금해요. (8) 절망의끝에서 20:12 1 101
58544 [일반]  마포구 보건소 백신접종 지켜보는 문대통령 아이즈원♡ 20:12 2 90
58543 [일반]  디아블로 2나온다길래 그래픽 카드 구경 중인데.. (6) 늘썩은나무 20:11 3 280
58542 [잡담]  팔찌 어떤지 봐줄 사람~ (6) 이미지 장교 20:08 3 201
58541 [뉴스]  [뉴스타파][트로피 스캔들] ② 이명박처럼...엉터리상에 세금 쓴 183개 공공기관 이미지 기후변화 20:05 2 40
58540 [일반]  민주당 박주민 "국민의힘은 가덕도공항 하자는 것인지, 안하자는것인지" (5) 이미지 아이즈원♡ 20:05 5 149
58539 [잡담]  영어공부 제시카 (2) lucife314 20:02 3 197
58538 [고민]  오늘 알바 연락왔는데 왜이리 불안할까요. 우잰 20:01 2 158
58537 [잡담]  금요일에 한 잔~ (4) Bar돌이 19:56 3 85
58536 [일반]  '선풍기 10대에 1억?' 뭇매 맞은 기장군…'사업 재검토' (3) 이미지 행인4 19:46 7 260
58535 [정치]  조국 전 장관의 인민재판을 보며 (5) 문나섭 19:42 0 190
58534 [일반]  1만보걷기 153일차 식단조절 106일차 이미지 갓유리 19:41 2 91
58533 [일반]  주식 어떻게될까요 (3) 파리런던스위… 19:39 1 249
58532 [잡담]  대기업은 며칠 이상 입원해야 병가 쓸 수 있나요? (2) 피자주세요 19:38 1 133
58531 [일반]  도루코 쓰다가 질레트 쓰니깐 신세계 (3) 9700 19:30 5 309
58530 [잡담]  제가 삼십대 후반인데 말이죠 (5) 어린날추억 19:26 4 313
58529 [일반]  최초의 아사달은 하얼빈이다 천문으로 확인된 환단고기 일식기록 (4) 고두막한 19:19 3 123
58528 [일반]  3.1절에 친일매국노 세력들이 집회를 한다는지 이해가 안되네요. (10) gogo1024 19:15 7 124
58527 [일반]  의사 면허법은 통과 안시키고 가덕도 특별법은 통과시키고...하는 짓이..정말 한심.. (5) 몽중인 19:11 4 175
58526 [일반]  웨이브(wavve) 환불,결제취소 관련.. (5) 린킨 19:10 5 140
58525 [잡담]  생수 Only Price 미네랄 워터 어때요? (3) 이미지 순수의식 19:08 4 115
58524 [일반]  개독친일 꼴통들 3.1절 집회 못하네요. (5) 파지올리 18:59 10 265
58523 [일반]  요즘 유튜브에 연예인들이 나무위키 읽어주는 거 자주하던데... (3) 가나다ABC 18:55 5 207
58522 [잡담]  캡사이신이 지겨워서 베트남 고추가루 구매했네요. (2) 저하늘을날아 18:51 5 162
58521 [뉴스]  이웃들 보는데..4층서 6살 딸 던지고 투신한 엄마 순수의식 18:46 2 20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