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게임
  • 시사
  • 정보
  • 자동차
  • 영화
  • 컴퓨터
  • 동물
  • 회원
  • 유머
  • 사회
   
[일반] 

"윤석열 검찰이 움츠러든 이유" - 서울의 소리 사설 -

[시사게시판]
글쓴이 : 대두풀 날짜 : 2021-01-25 (월) 13:06 조회 : 889 추천 : 32  

 

윤석열 검찰이 움츠러든 이유!

"촛불 시민이 존재하는 한 검찰 반란은 무위로 끝나고 말 것이다."

유영안 논설위원     |   입력 : 2021/01/24 [10:03]

한동안 침체 국면을 맞이했던 국정 지지율과 민주당 지지율이 문재인 대통령의 새해 신년 기자회견을 기점으로 다시 오르고 있다. 그동안 세상을 뜨겁게 달구었던 검찰의 쿠데타 아닌 쿠데타도 조금 잠잠해지고 1000명을 웃돌던 코로나 확진자도 300~400명 선에서 잡혀가고 있다. 거기에다 3차 재난 지원금이 소상공인 위주로 지급되어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무엇보다 문재인 대통령이 사면 불가 쪽으로 정리한 게 중도층을 움직인 것 같다. 또한 “윤석열 총장은 문재인 정부의 총장”이라는 한 마디가 그동안 윤석열만 바라보던 보수층을 흔들어 놓으면서 중도층에 안정감을 준 게 주요했다고 본다. 윤석열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은 “문재인 정부나 되니까 검찰이 살아 있는 권력도 수사할 수  있고, 문재인 정부나 되니까 감사원이 정부 정책에도 반기를 들 수 있다는 역설적 해석이 가능하다.

 

어쩌면 그 점은 ”문재인 정부나 되니까 미투 운동도 벌어졌다.“는 말과 일맥상통한다. 그렇다. 비록 아군이 다칠 수 있지만 역설적으로 문재인 정부니까 검찰이 반발할 수 있고, 문재인 정부니까 정부 기관인 감사원이 반발할 수도 있으며, 문재인 정부니까 미투 운동도 활발하게 벌어질 수 있는 것이다.

 

환언하면 과거 이병박근혜 정부에선 꿈도 꿀 수 없었던 일이 지금 문재인 정부에서 벌어지고 있는 것이다. 덕분에 대통령 측근 비리가 전혀 발생하지 않고 있으며, 여성에 대한 인식도 대폭 전환되는 계기가 되었다. 그 모든 것을 문재인 대통령은 ”윤석열 총장은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이다“라고 한 방에 정리해버린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조금 센스가 둔해 보여도 사실은 촌철살인의 대가이다. 입을 꾹 다물고 눈만 껌벅이고 있으니까 아무런 대책이 없는 것 같아도 항상 현안에 대해 고민하며 억지가 아닌 원칙과 순리로 풀어가는 게 문재인 대통령의 특징이다. 때론 지지자들이 보기에 답답하고 때론 화도 나지만 모든 걸 분노로 푸는 종전의 방식과는 다른 전략을 구사하는 사람이 바로 문재인 대통령이다.

 

필자는 그것을 ‘노무현 학습 효과’라고 본다. 강성 일변도로 개혁이 성공한 적이 없다. 공수처만 해도 오랜 인내 끝에 결실을 보았다. 그 외 그동안은 꿈도 못 꾼 수많은 법이 이미 통과되었다. 즉 문재인 대통령은 인내와 숙고로 개혁 입법이 통과되도록 했던 것이다. 만약 문재인 대통령이 지지자들과 같이 분노만 했다면 이 정도의 개혁도 이루지 못했을 것이다.

 

생각해 보라, 어떤 정부에서 전직 대통령 두 명을 모두 감옥에 보내고 그 측근 수십 명을 처벌받게 했는가? 역설적이게도 문재인 정부니까 할 수 있었던 것이다. 거기에는 촛불 혁명이 거대한 동력으로 작용했다. 촛불 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 정부가 수구들에게 짓밟히는 것을 묵과할 수 없었던 것이다. 그들은 잠시 돌아설 수 있지만 영원히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을 버릴 수 없다. 개혁 정도에 따라 지지율은 앞으로도 계속 오를 것이다.

 

집권 5년차, 역대 어느 정부에서도 볼 수 없었던 이 ‘기적’은 바로 촛불 시민이 만들어준 것이다. 검찰이 잠시 움츠러든 것도 옵티머스 사건이나 윤석열 장모 비리 의혹이 실제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MBC가 그 역할을 했다. 옵티머스 사건으로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을 골로 보내려던 수구들은 거기에 과거 보수 세력이 개입했고, 실제로 국당 지역 위원장이 2억 뇌물을 받아 구속됐으며, 검찰들은 99만원 술값 해프닝으로 국민들의 질타를 받았다. 겪어보니 검찰의 민낯이 정말 쓰레기보다 못했던 것이다.

 

공수처가 출범한 것도 검찰이 움츠러든 이유 중 하나다. 이제는 자신들도 수사받을 수 있고 감옥에 갈 수 있다는 사실이 엄청난 압박으로 다가온 것이다. 그동안 검찰은 무소불위의 권력을 누리며 자신들의 범죄는 덮어주고 기소도 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제는 상황이 달라졌다. 그동안 검찰이 덮어버린 대형 사건이 공수처에 의해 드러나면 아마 곡소리가 날 것이다.

 

거기에 어디 정치 검찰만 개입되었겠는가? 아마 수구 세력이 수두룩 구속될 것이다. 그동안 수구 세력들은 카르텔을 형성해 이익을 공유했다. 판, 검사가 달라 보여도 사실은 한통속이다. 그들은 서로 ‘짬짬이’ 하며 기소와 선고로 거래하며 막대한 돈을 챙겼다. 어떤 검사장 출신은 퇴임 후 1년 만에 100억을 넘게 수임료로 챙겼다가 구속되기도 했다. 즉 그들이 외치는 정의는 도시락 싸움이었던 것이다.

 

이번에 판사 80명이 한꺼번에 퇴임한 것도 알고 보면 전관예우 때문이다. 조금 있으면 정관예우 금지가 3년으로 늘어나기 때문이다. 그러기 전에 퇴임해 대형 로펌으로 들어가 한몫 챙기겠다는 뜻이다. 그들에겐 전관예우가 진짜 퇴직금이기 때문이다. 일부를 제외하곤 그 전관예우로 평생을 부유하게 살아가는 것이다. 그 카르텔이 깨지는 순간 수구들은 와해되고 말 것이다.

 

그 엄청난 일을 지금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이 하고 있는 것이다.  욕심 같으면 싹 갈아엎고 싶지만 ‘노무현 학습 효과’가 말해주듯 모든 것은 분노로 푸는 게 아니라 순리와 명분으로 풀어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문재인 정부는 역사에 남을 것이고, 민주당 역시 가장 위대한 일을 한 당으로 남을 것이다.

 

섣부른 일차 방정식만으로 풀 수 없는 게 정치다. 이럴 때일수록 정부와 민주당을 지지하고 좀 더 많은 개혁이 이루어지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지해야 한다. 그 지지는 곧 우리들의 삶의 변화로 보답할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세종대왕 이후 가장 위대한 성군이 될 것이다. 그 뒤에 정의로운 촛불 시민들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그 정의로운 세력이 드디어 문재인 정부의 진정성을 알고 다시 지지하고 있다. 수구들은 앞으로 지지율이 오를 동력이 없다. 코로나가 잡혀가고 부동산 문제도 공공 임대 주택 정책으로 어느 정도 잡혀가고 있다. 남은 것은 수구들의 추악한 민낯이 하나씩 밝혀질 일밖에 없다. 다시 강조하지만 촛불 시민이 존재하는 한 수구들의 반란은 무위로 끝나고 말 것이다.

 

차가운 바람과 얼음으로 뒤덮였던 언덕에 곧 봄이 올 것이다.

4월에 필 진달래, 개나리가 벌써 보고 싶다.



죽음도우리인… 2021-01-25 (월) 13:55
마누라. 장모에 잠도 안와 지가 무혐의 때리고 다시 수사하니 나온게 없어 오히려 수사했다고 욕먹음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5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3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3
59105 [일반]  년 수입 100만원 정도인 유튜버인데 사업자 등록 잘아시는분 있나요? 바이오 15:54 0 47
59104 [일반]  넷플릭스에서 볼만한거 추천 좀 (3) 형사강철중 15:53 0 35
59103 [잡담]  요즘 세상 보면 돈 없는것 자체가 꼭 죄인거 같음 (2) 대단한곳 15:46 0 80
59102 [잡담]  G마켓 스마일클럽 배달쿠폰 바꼈네요 (3) 이미지 참된자아 15:39 0 98
59101 [일반]  실밥제거 안되는게 흔한 일 인가요? (4) 이제차단해야… 15:38 1 117
59100 [일반]  ㅇㅂ야 차단 걸었으면서 내글을 참 잘보고 있네 (4) 쟈니리코 15:34 4 89
59099 [잡담]  말문이 막히는게 아니라 (2) 겨울숲 15:32 2 73
59098 [일반]  다중이 일베충 정상인 코스프레하다 빤스런.jpg (4) 이미지 Grogu 15:32 4 203
59097 [일반]  이게 머선일이고.. '문죄인' 일베용어 아니라니 ㄷㄷㄷ (11) 나서스 15:31 0 122
59096 [일반]  호영이가 겨울숲 15:28 2 60
59095 [일반]  가만히 있으면 중간은 간다고 쟈니리코 15:27 4 88
59094 [잡담]  얘네는 터트릴꼬얌 하더니 또 폭로 나옴 (6) 겨울숲 15:24 1 245
59093 [잡담]  오늘 반품샵 눈에 띠는 물건 (3) 이미지 블록틱스 15:22 1 286
59092 [잡담]  비가 오니... 미치지않고서… 15:20 1 52
59091 [일반]  수꼴 토왜들이 비가 내리니 넷에서 분탕질을 치고 있군요. (1) gogo1024 15:20 4 69
59090 [일반]  이게 머선일이고...'문죄인'이 일베 단어 라니 ㄷㄷㄷ...jpg (6) 이미지 나서스 15:19 1 131
59089 [일반]  노엘폭행 풀영상 봤는데 존나 웃기네 ㅋㅋㅋㅋㅋㅋ (5) gackt082 15:16 1 386
59088 [일반]  오랜만에 오후까지 늦잠을 잤습니다. chylaw 15:10 2 57
59087 [일반]  가상화폐 인기 lovesym 15:06 0 187
59086 [일반]  ㅇㅂ들 언어를 쓰면서 ㅇㅂ가 아니라니 (2) 쟈니리코 15:04 8 100
59085 [일반]  문죄인, 개박이, 박은애 (21) 10000억 14:54 4 256
59084 [잡담]  문깨들이 이정도일줄이야. (14) 10000억 14:51 2 236
59083 [일반]  저도 문죄인 욕했다가 (20) 10000억 14:45 3 334
59082 [일반]  일베 몰이 적당히 하세요. (14) 라라라11 14:40 5 256
59081 [일반]  2021.03.01 왜국 후쿠시마 해수 표면 수온 편차도입니다. (4) 이미지 gogo1024 14:17 3 171
59080 [일반]  동네 중국집 70분기다렸는데.. (16) 비천주 14:08 4 703
59079 [일반]  독립선언서 낭독 아이즈원♡ 13:59 3 153
59078 [일반]  알리 배송속도 가...;;;; (17) 이미지 김소혜♡티마 13:54 3 631
59077 [잡담]  오늘 복권 사러 오시는 손님이 없네요.-ㅅ-;; 하이후헤호 13:53 3 278
59076 [일반]  금태섭이 악질인 이유 (4) 이미지 셀랑스 13:32 11 517
59075 [일반]  전외 병장에서 레벨업이 안되지용? (11) 궁굼하도오다 13:11 4 229
59074 [일반]  2. 배구 쌍둥이스타건 실력으로 지우지 못하니 외적으로 지우려는 시도로 보임 (4) galton 13:04 1 376
59073 [일반]  백신 거부도 자유입니다. 그.런.데 (3) 은하제국황제 12:53 6 445
59072 [잡담]  아 쭉 쉬다가 내일 회사가려니 정말 가기 싫네요 (7) 카드값줘체뤼 12:51 2 231
59071 [일반]  민주당에게 준 표가 너~무 아깝습니다 (72) 제이케이디 12:50 12 701
59070 [잡담]  ㅋㅋ 아 차단당했음 ㅋㅋㅋㅋ (1) camiosdm 12:49 2 279
59069 [일반]  이게 머선일이고...문 대통령 “일본과 대화할 준비…과거에 발목 잡힐 수 없어”ㄷㄷ… (20) 이미지 나서스 12:39 4 325
59068 [잡담]  독도는 우리땅이고 (1) nKitten 12:37 5 153
59067 [일반]  얀센 백신이 미국에서 접종승인 났다고 합니다. (1) 그까이꺼뭐라… 12:34 2 198
59066 [일반]  김원웅 "민주당 'P 의원'은 친일비호 정치인"..박용진 겨냥 (1) 개골산 12:30 6 19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