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정보
  • 사회
  • 유머
  • 회원
  • 연예
  • 시사

브랜드연구소

RiZUM RZCOS 러판 준비중

   
[일반] 

소득주도성장 지금 어디로 가고 있나요?

[시사게시판]
글쓴이 : 클린이토유저 날짜 : 2020-11-22 (일) 08:58 조회 : 510 추천 : 6    
무조건적인 정부의 부동산정책 옹호

감싸기, 현실무시 거짓말등은

정말 현상황 개선에 아무도움이 안됩니다.

소득주도성장 그당시 정말 많은사람들이

우려하고 문제있다고 했던것들..

많은지지자분들이 옹호하고 감싸고 싸우고

우려하는사람들을 다 적으로 취급하고..

그 결과 어떤가요?

소득주도성장이라는거 철저히 기억에서

지우려하고 있습니다.

저는 이미 부동산과는 거리가 멀어졌어요.

2주택소유라 더 투자하기도 부담스럽고

그럴만한 대담성도 없습니다.

오히려 집값오르면 너무 땡큐지요.

하지만.. 이 불안정한시장은

너무 두렵고 무섭습니다.

무주택자와 제가 격차를 가지는것처럼

누군가는 저보다 훨씬 더 큰 이득을 볼것이기 때문에..

제발 안정된 시장을 정부에서 만들어주길
클린이토유저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고양이와백합… 2020-11-22 (일) 09:06 추천 9 반대 2
일요일 아침부터 작정하고 틀니 끼고 딱-딱- 거릴거면 게시판 분류 좀 지켜 주시지요.
없어요난 2020-11-22 (일) 09:43 추천 8 반대 1
역대급 잘되고있다고 봅니다. 소득주도성장의 핵심은 밑바닥층이 살만한 기틀을 마련하여,중산층 그 이상이 되는것.

주택 문제는 LH라던가 청년 전세 디딤돌등이있고,
사업쪽에서도 신용보증제단에 저금리제도와 이번에 새희망자금등으로 역대급 정책 보여주고있네요.

그전 정부에서는 뭔 자원외교, 창조경제, 이뤄낸게 뭐가있나요?
dasari 2020-11-22 (일) 10:49 추천 7 반대 0
부동산을 거주대상이 아닌 투자대상으로 보는 전형적인 마인드
왜 투기대상이 아닐까..하는 전형적 마인드

& 상대적 박탈감을 못 이겨하는 케이스
승현123 2020-11-22 (일) 09:06
글쎄요. 님이 무주택자라서 본인이 살집 1채를 서울에서 사고 싶었는데 못 샀다면 공감했겠지만
님은 이전 쓴글을 보니 그냥 부동산 투기를 못해서 화가 난거잖아요. 뭐 그건 논외로 치고..
부동산도 양극화가 일어나서 지방쪽은 떨어지고 서울이나 수도권은 올라간다는 말 많이 들었네요.
     
       
글쓴이 2020-11-22 (일) 09:09
늦게 집을 하나 더 사서 너무 아쉽지요ㅋㅋ

저는 어차피 직장도 울산이라

서울은 못가용. 서울에 투자를 겁많아서 못하니

수도권분들과 계속 격차가 나는게 두려운거지용

그리고 그런상황에 대한 개선이 전혀안되는것두ㅎㅎ
고양이와백합… 2020-11-22 (일) 09:06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일요일 아침부터 작정하고 틀니 끼고 딱-딱- 거릴거면 게시판 분류 좀 지켜 주시지요.
     
       
글쓴이 2020-11-22 (일) 09:07
오우 바꿨어요ㅎㅅ선플 부탁해요
없어요난 2020-11-22 (일) 09:4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역대급 잘되고있다고 봅니다. 소득주도성장의 핵심은 밑바닥층이 살만한 기틀을 마련하여,중산층 그 이상이 되는것.

주택 문제는 LH라던가 청년 전세 디딤돌등이있고,
사업쪽에서도 신용보증제단에 저금리제도와 이번에 새희망자금등으로 역대급 정책 보여주고있네요.

그전 정부에서는 뭔 자원외교, 창조경제, 이뤄낸게 뭐가있나요?
dasari 2020-11-22 (일) 10:49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부동산을 거주대상이 아닌 투자대상으로 보는 전형적인 마인드
왜 투기대상이 아닐까..하는 전형적 마인드

& 상대적 박탈감을 못 이겨하는 케이스
한잔두잔세잔 2020-11-22 (일) 11:03
.
장산김선생 2020-11-22 (일) 11:09
잘되고있는데 피부로 못느끼시나요?
팥팥팥 2020-11-22 (일) 11:39
이렇게 대안없이 저주만 퍼부으면 개선 되는건가요??

누가 소득주도성장을 지우려 해요??

무슨 대안이라도 내놓던가 대안은 1도 없고

욕한다고 바뀌 것도 아니고

이런글 쓰면 누가 돈이라도 준답니까
만만디얼 2020-11-22 (일) 17:06


제발 은근슬쩍 돌려놓은 소주성처럼
부동산도 김현미 경질하고 시장에 맡기길 바랍니다
     
       
ajsTm 2020-11-22 (일) 19:57
이런 사람들이 코로나에도 최저임금 인상하면 인상한다고 난리칠 사람
역대최저?
주요 선진국들 코로나로 경제 성장율이 마이너스 찍고있는데
수출로 먹고사는 우리나라 기업들이 제대로 돌아가겠음?
          
            
만만디얼 2020-11-23 (월) 02:13
보다시피 코로나 한참 전에 소주성 실패 결과를 수긍하고 평균 인상률로 돌아갔잖아요
               
                 
ajsTm 2020-11-23 (월) 10:01
소주성실패의 결과로 최저임금인상율이 내려간게 아니라
코로나로 인한 세계경제 불황과 불확실성으로 내려간거임
바이든도 우리나라와 비슷한 소득주도성장을  공약으로 내걸고
시간당 15달러 계획을 발표했는데
미국대통령이 바보임?
                    
                      
만만디얼 2020-11-23 (월) 17:25
아닙니다 뻔히 표에 드러나는데 왜 거짓을 말하세요
코로나는 2020년
평균 인상률에도 한참 못 미치는 2020년의 대폭 하락한 인상률은 이미 지난해 결정된 것
즉 2019년에 와서는 도저히 경제침체를 견딜 수 없어서 소주성 포기를 결정한 겁니다
소주성 정책의 입안자 장하성 경질도 2018년 말경입니다
안타깝습니다 양심을 속였거나 지적 수준이 떨어지거나
                         
                           
ajsTm 2020-11-23 (월) 21:11
https://news.einfomax.co.kr/news/articleView.html?idxno=4117451
美 기업들, 바이든 최저임금인상 주시…2026년까지 2배 인상
바이든 당선인은 현재 7.25달러인 연방 최저임금을 2026년까지 15달러로 인상하겠다고 공약에서 제안했다. 최저임금 인상은 저임금 노동자에게 도움이 된다.

https://news.v.daum.net/v/20201119215006765
바이든 당선인은 10년 넘게 7.25달러에서 멈춘 연방정부 최저시급을 2026년까지 15달러로 인상하려고 한다. 이미 주 별로는 이달 초 플로리다를 포함해 50개주 중 8개주가 자체적으로 최저시급을 15달러로 올린 상황이다.

미국이 바보임?
당신이 올린 표에 역대최저 인상율은 2021년
2021년 최저임금 인상을 2019년함?
눈은 폼으로 달고 다님?
머리는 폼으로 달고 다님?
                         
                           
ajsTm 2020-11-23 (월) 21:15
당신같은 인간들이나 언론,기득권들이 하도 지랄들하니
국민여론이 소주성반대하는거 아님?
그니깐 우리나라에 망했다고 하는 소주성을
미국은 왜 할려고 하는데?
바이든 당선과 맞물러 스타벅스는 직원 임금 10%인상 발표했는데
스타벅스가 미쳤다고 그냥 인상함?
소주성이 장점만 있는게 아니니 장점을 최대한 살리고
단점은 보완하도록 여론이 만들어 져야하는데
무조건 나쁜거다하니 국내상황이 이모양이지
                         
                           
ajsTm 2020-11-23 (월) 21:23
2009년~2017년까지 9년동안 최저임금인상 2470원인상
(2009년:4000원->2017년6470원)
2017년~2020년 4년동안 최저임금인상 2120원인상
                         
                           
ajsTm 2020-11-23 (월) 21:29
https://news.v.daum.net/v/20201123141421671
최저임금 '韓처럼 하자는 日'.. 도쿄·아키타 2300원 차이 [도쿄리포트]
스가 총리, 일본판 소득주도성장론 추진
美바이든 정권도 최저임금 인상 추진

■스가, 일본판 소득주도 성장론
이 '일본판 소득주도 성장론'의 포문을 연 건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다. 스가 총리는 지난 9월 취임 후 첫 국회 소신 표명 연설에서 "지방소득을 증가시키고, 소비를 활성화하기 위해 최저임금의 전국적 인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임금을 올려 소비를 촉진하고, 지역경제를 살리겠다는 취지다. 스가 총리는 전국적 일률화 뿐만 아니라 아베 정권 당시 연 3%였던 최저임금 인상폭을 연 5%대로 올려야 한다는 입장이다.

일본도 미국도 전부 바보들인가?
우리나라에선 망했다고 지랄들인데 ?
                    
                      
만만디얼 2020-11-23 (월) 21:45
미국 상황이 우리와 다를뿐더러 바이든은 앞으로 실제 할지 안할지 어느 수위로 적용할지도 모르는 공약이고 우리는 이미 정책 실천했다가 제대로 말아먹고 명백하게 코로나 이전 시점에 거두어들였건만 미국은 왜 자꾸 들먹이나요

애초에 문재인 정부의 소주성 플랜은 매년 두자릿수 임금 인상률을 통해 만원 달성이 목표였습니다

표를 보세요
역대최저 2021년 이전에
2020년 2.9% 인상을 결정한
2019년 7월에 소주성은 파기된 거에요 문재인 정부여당에서 소주성 언급 안 한지 이미 오래되었어요 소주성 이미 버린 문재인 싫고 정책의 목표부터 성격이 다른 그나마도 이제부터 논의나 해보자는 스가가 좋으면 일본 이민 가세요

지적 수준 미달을 폭언과 물타기로 떼우려고 하지 마세요 그래서 가축 취급 어장 관리 문트릭스에서 탈출 못하는 겁니다
                         
                           
ajsTm 2020-11-23 (월) 22:07
https://news.v.daum.net/v/20201119215006765
바이든 당선인은 10년 넘게 7.25달러에서 멈춘 연방정부 최저시급을 2026년까지 15달러로 인상하려고 한다. 이미 주 별로는 이달 초 플로리다를 포함해 50개주 중 8개주가 자체적으로 최저시급을 15달러로 올린 상황이다.

미국 50개주 중에 8개주가 자체적으로 이미 15달러로 인상한 상황
일본 스가는 한국판 소득주도성장론 발표
위에도 언급했듯이 당신같은 사람들과 언론, 기득권들이 하도 망했다고 지랄들하니 최저임금인상을 1만원까지 못하지
2018년 2019년까지 최저임금 인상 잘하다가 올해 주춤한거잖아
그리 망했다고 지랄들하는데
미국과 일본은 왜 할려고 하냐고???
우리나라에서 망했다메?
미국 민주당 정치인들과 이미 시간당 최저임금 인상한 8개주 정치인들 바보임?
일본 스가도 바보임?
                    
                      
만만디얼 2020-11-23 (월) 22:24
아 드디어 문재인 정부가 코로나 무관하게 이전 시점에 이미 소주성 버렸다는 것은 인정하는건가요
근데 아직도 구석구석 거짓 왜곡을 섞는군요

다시 말하지만

2020년 최저임금 만원 포기는 2019년 7월에 결정한 것이고요 그 이유는 영세 소상공인의 연쇄 몰락으로 인한 경제 침체였습니다 해서 2019년 말에 정부에서 발표한 2020년 향후 경제 계획에 소주성 이름은 없고 오로지 토목 부양 정책만 가득했었죠

다시 말하지만

바이든은 공약일뿐 문재인도 만원 달성이 공약이었지만 파기했고 바이든도 앞으로 어떻게 할지는 두고봐야 하고요 바이든은 바보일 가능성 좀 있습니다

스가는 중앙 지방 격차 해소 방법으로 거론만 했을 뿐 당내에서도 중론이 아니기에 그냥 아무것도 아닙니다
                         
                           
ajsTm 2020-11-23 (월) 22:42
뭔 소주성을 버렸다고..
글 이해못해요?
당신같은 사람들,언론,기득권들이 하도 지랄들하니
국민여론이 반대로가니 인상을 못한거지
바이든공약이 공갈포임?
그리고 이미 15달로 인상한 8개주는 뭐가 되는거임
스가가 발표한 소득주도 성장론이 당내 중론이 아니라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ajsTm 2020-11-23 (월) 22:43
https://news.v.daum.net/v/20201123141421671

23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중의원 12선의 에토 세이시로를 좌장으로 하는 자민당 '최저임금 일원화 추진 의원 연맹'이 연내 최저임금 인상 논의를 시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연맹 측은 최저임금 전국 일원화시 나타날 수 있는 쟁점들을 정리하기 위해 전문가 회의를 열 계획이다.
자민당의 한 중진 의원은 "최저 임금은 어디서나 같아야 한다"며 "(이대로 두면)도쿄 일극 집중이 가속화하면서 지방은 피폐해 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일본 노동계나 야당이 할 법한 주장을 자민당이 주도하고 있는 것이다.

다른사람 지적수준 운운하기전에 자기 자신이나 돌아보쇼
                         
                           
ajsTm 2020-11-23 (월) 22:51
https://news.v.daum.net/v/20201108100351780
바이든 시대 어디로.. 중산층 재건, 최저임금 인상, 기후변화 대응

바이든 당선인이 지난 4일(현지시간) 개설한 인수위원회 홈페이지에는 ‘바이든 시대’ 우선 과제들이 언급돼있다. 인수위 측은 “미국이 직면한 위기는 팬데믹(코로나19 대유행)에서 경기 침체, 기후 변화, 인종 불평등에 이르기까지 심각하다”고 밝혔다. 바이든 행정부의 국정운영 밑그림은 이 과제들 중심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인수위가 우선 추진하는 정책은 바로 중산층 재건을 통한 경기 부양이다. 경제 정책은 이번 대선 유권자들의 표심을 가른 중요 이슈로도 꼽힌다.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바이든 인수위는 일자리 창출을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하는 과제로 언급했다. 미국 제품 우선 구매에 4000억달러를 투자하고 500만개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것이 바이든 캠프의 공약이기도 했다.

최저임금 인상도 핵심 공약이어서 일자리 노동 분야의 경기 부양책에 속도가 날 전망이다. 현재 미국 연방정부가 정한 최저시급은 7.5달러지만 이를 15달러로 2배 높인다는 계획이다. 바이든 캠프는 줄곧 최저임금 인상을 주장하며 그 배경으로 “미국의 중추인 중산층을 재건하기 위해 대통령에 출마했다”고 설명한 바 있다. 노동자와 중산층을 위한 사회보장제도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동시에 연간 40만달러 이상의 소득을 올리는 고소득자들에게 세금을 인상하는 방안도 거론된다.

바이든의 최저임금 인상은 핵심공약중 하나이며
미국 중산층 재건의 디딤돌임
이게 단순한 공약?
이양반은 이전 선거에서 트럼트가 왜 당선됐는지
왜 민주당이 대통령선거에서 트럼프에 패배했는지 전혀 모르는구만
                    
                      
만만디얼 2020-11-23 (월) 22:59
이 논쟁이 시작된 주요 쟁점이

님이 임금 인상률 하락은 코로나 때문이라고 우기면서 시작된 거에요 올라가서 님이 초반에 달았던 댓글 확인 좀 해보세요

나는 님하고 다른 나라의 공약 실현성이나 성공 가능성을 가지고 토론하고 싶은 생각이 전혀 없어요 님은 작은 팩트 하나 본인이 틀린 것 인정도 안하고 폭언을 일삼는 사람인데요
                         
                           
ajsTm 2020-11-23 (월) 23:11
님이 올린 표에 2021년 역대최저라는 최저임금 인상율을 강조한거 안보이셈?
그 표가 2020년 최저임금 인상율을 강조했음? 2021년 최저임금 인상율이
역대 최저라고 강조한거잖음
그러니 내가 코로나때문이라 답글단거고
이후 올해 최저임금 인상율이 2.9%인건
당신같은 사람들과 언론,기득권들이 하도 지랄들하니
여론이 최저임금 반대로가니 떨어진거라고 몇번이나 언급했잔소
미국과 일본이 우리나라처럼 최저임금 인상해서
중산층재건한다고 하니 소주성이야긴 빼고
이 논쟁의 주요 쟁점을 다시 끌고오는 ....ㅋㅋㅋ
                         
                           
ajsTm 2020-11-23 (월) 23:17
바이든 핵심공약인 중산층 재건의 시작이 최저임금 인상임
이미 미국 8개주는 시간당 15달러 인상했고
우리나라도 언론이 제대로된 기사만 내보냈으면
코로나로 인해 시간당 1만원은 무리겠지만 지금보다야 인상됐겠지
우리나라의 소득주도성장이 망했다고 하기전에
왜 미국과 일본에서 따라 할려는지 그 이유나 찾아보셈
무작정 반대만 할려고하니 발전이 없지
                    
                      
만만디얼 2020-11-23 (월) 23:22
표 밑에 내가 코멘트 해놨죠

소주성 돌려놨다고요 표에도 드러나고 실제로도 그렇고 명백하게 코로나 이전 시점에 소주성 돌려놨던 행태를 거론한건데

혼자 모자란 생각에 코로나 들먹인게 님입니다 2021년 최저 이전에 2020년 2.9%만 해도 역대급으로 손꼽히는 낮은 인상률이에요 저걸 보고 최저 인상률만 눈에 들어오는 님의 지적 수준을 탓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글쎄 이런 작은 팩트 하나 인정하지 않고
본인이 가져온 기사에도 명확하게 공약과 논의의 명암이 거론되어 있음에도 제대로 살펴보지 않는 듯한 님과 다른 곁가지 논쟁을 하는 것 원하지 않습니다
                         
                           
ajsTm 2020-11-24 (화) 11:50
2020년 2.9%떨어진게 소주성이실패해서?
당신같은 사람들과 언론,기득권들이 하도 지랄해대니
부담이 생겨서 인상을 못한거지
그러니깐 망했다고 하는 소주성을 미국과 일본은 왜 하냐고?
납득이 돼?
당신논리면 미국과 일본 정치인,경제학자들은 바보임
                         
                           
ajsTm 2020-11-24 (화) 14:05
그리고 2019년 미중 무역갈등이 심할때임
당시 미중 무역갈등으로 인한 수출부진으로 최저임금 인상율이 저조한거
이게 무슨 최저임금 인상과 큰 관계가 있다고
https://news.v.daum.net/v/20191203090119913
한화투자증권은 3일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고 하는데 당사자인 미국과 중국의 GDP 성장률은 크게 낮아지지 않았지만 주변국들의 성장률이 낮아졌다. 미중 무역합의가 필요하지만 중간에 있는 EU와 일본이 재정건전화를 끝내고 경기부양적인 재정정책으로 전환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의견을 밝혔다.

김일구 연구원은 "2017년 성장률을 100이라고 할 때 미국의 2019년 성장률은 100, 중국 90, 유로존 48, 일본 47, 기타 선진국 56, 기타 신흥국 74로 고래 싸움에 고래는 멀쩡하고 새우들만 다친 모습"이라고 지적했다.

https://news.v.daum.net/v/20190901212907185
9개월 연속 수출 하락..미중 무역갈등 여파는?
이렇게 미중 무역갈등이 격화되면서, 가뜩이나 어려운 우리나라의 수출도 설상가상의 국면에 빠져들고 있습니다.
수출 감소세가 벌써 9개월짼데, 앞으로의 전망도 밝지 않다는 게 더 큰 문젭니다.
지난달 우리나라 수출액은 442억 달러.
1년 전보다 13.6% 줄었습니다.
수출 감소는 9개월째이고 감소 폭도 석 달 연속 두 자릿 수 감소를 기록했습니다.
주요 요인은 미중 무역갈등입니다.
미국 수출은 6.7%, 중국 수출은 21.3%나 줄었습니다.

미중 무역갈등심화와
2018년 성장을 이끌던 반도체가격 하락으로 더더욱 어려워진걸
소주성을 갖다 대기는
                         
                           
ajsTm 2020-11-24 (화) 14:12
당신말대로라면
정권바뀐뒤 2018년 가장많은 1060원 인상하고도
2018년 역대 최단기간 수출 1조달러 돌파했는데
그러면 이건 소주성성공 사례인가?

https://news.v.daum.net/v/20181116134626081
韓수출 연간 1조달러 돌파..역대 최단기간

세계 경제상황과 흐름을 보고 이야기를 해지
뭔 최저임금 하나만 가져와서 난리를 피니
                         
                           
ajsTm 2020-11-24 (화) 14:25
2018년 장중 코스피 2600 처음으로 돌파했는데
이것도 소주성 성공으로 오른거겠네
갖다 붙일걸 갖다 붙이세요
     
       
문팔이 2020-11-22 (일) 23:42
눈이 있으면 본인이 뭘 가지고 왔는지나 제대로 좀 봐요
딱 보니 그림에 "역대최저"라는것만 보고 문제라고 하는거 같은데 1.5% 위에 떡하니 나와있는 8720원은 안 보이나봐요ㅋ
아, 친노동자편이라 코로나로 중소상인 죽거나 말거나 전년처럼 못 해도 2.9%는 올려야 된다는 주장인가요? 근데 올해 gdp -성장인데 어쩌죠??
          
            
만만디얼 2020-11-23 (월) 02:17
눈이 있으면 내 입장을 마음대로 짐작하지 말고 코멘트를 읽어주세요
소주성 포기한 것처럼 부동산도 그만 건드리면 좋겠다고 떡하니 써놨습니다
               
                 
문팔이 2020-11-28 (토) 22:18
부동산정책이야 김현미 및 국토부 소속 다주택자놈들이 펴는 정책이 원체 무능하고 잘못하고 있으니 그냥 제발 시장이 알아서 하길 냅두길 바라고 있습니다
근데 소득주도성장은 정부여당과 청와대가 나름 잘 이끌어가고 있는데요? 그덕에 최저임금 상승으로 실제 저임금계층 삶의 질이 박근혜때보다 훨씬 나아지고 있는데 뭘 자꾸 포기했다 그러세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2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31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4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1
38893 [일반]  "조직에 힘이 너무 없다" 선수협 스스로 걷어찬 '존재감' 카일러스 22:47 0 29
38892 [잡담]  바로피나보다 더 저렴한 탈모약이 나왔네요 (1) 이진영7 22:45 1 37
38891 [잡담]  La 밑에 있는 Orange county 에서 또 불났네요... (2)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22:42 0 26
38890 [일반]  수능으로 의치한수의대 가는거 굉장히 까다롭네요.jpg (1) 이미지 sienic77 22:40 0 52
38889 [뉴스]  여야 의원들, 자기 지역구 예산엔 ‘더, 더, 더’ 기후변화 22:33 0 34
38888 [일반]  YouTube 인간 쓰레기들이 놀기 딱 좋음 prisen 22:32 1 70
38887 [잡담]  정전기 안타는 원단.. (3) 를푸른 22:28 1 88
38886 [잡담]  이번에 이슈된 생쥐족발... 하필 회사앞이네요... EdarkSO 22:25 2 87
38885 [뉴스]  의료계 눈치 본 국회…'실손보험 청구 간소화' 또 무산 기후변화 22:14 2 77
38884 [일반]  [단독] 윤석열, 그만두고 싶어도 그만둘 수 없다 (11) 이미지 gdfhdfhr 22:10 11 415
38883 [잡담]  그냥 재밌어서 공부하고 적성에 맞고 재밌는 일하면서 살았습니다 뿡탄호야 22:05 2 149
38882 [잡담]  고생하셨습니다. 바보자슥 22:04 4 35
38881 [뉴스]  정의당 발의 3년 만에…국민의힘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만들자” (1) 이미지 기후변화 22:00 2 130
38880 [고민]  ‘동해’를 ‘일본해’라고 표기하는거 괜찮다? (3) 미췐 21:48 2 198
38879 [일반]  술 밤꽃향기 (2) 이미지 이궈달라 21:36 5 366
38878 [뉴스]  "검사 3명 술접대 실제 있었다" 수사팀 결론…내주쯤 기소 기후변화 21:33 4 119
38877 [잡담]  백신이 당장 나와도 어린이는 대상이 아니군요... (3) 포이에마 21:33 3 159
38876 [뉴스]  이용구 법무차관 "징계위 참석은 임무..결과 지켜봐달라" (5) 이미지 Irwin 21:30 10 221
38875 [일반]  아마존 웹 서비스 탈퇴좀 알려주세요 (6) 이미지 camiosdm 21:22 2 138
38874 [일반]  개인적으로 이번 수능 유심히 보는점 클리소벨 21:20 3 108
38873 [잡담]  김용민PD의 페이스북 질문에 대한 이동형 작가의 의견 (2) 겨울이야기™ 21:17 12 461
38872 [일반]  30대에 수능...봤습니다... 아하하하... (8) 이미지 sienic77 21:15 7 524
38871 [일반]  김용민 혼자 개뻘짓 한거 같은데... (13) simak 21:10 2 591
38870 [일반]  노짱 지지자들의 상처에 소금 뿌리는 국민의짐 (19) 산돌마을 21:07 5 289
38869 [잡담]  오랜만에 흙과 잔디를 밟아보네요,,, (1) 이미지 yohji 21:06 5 166
38868 [일반]  사랑제일교회 측 '쇠파이프' 폭행..용역 직원 '뇌출혈' 아이즈원♡ 21:04 5 225
38867 [일반]  이번 수능땐 휴대폰 얘기가 안 나오네요? (2) 거스기 21:01 4 156
38866 [잡담]  나의아저씨 재탕 중인데요 (1) 옆동네꽃미남 20:53 2 195
38865 [일반]  수능1등급은 둘 다 맞습니다. 왜 그런지 설명해드리겠습니다. (10) 다크혼 20:40 3 254
38864 [일반]  음 수술후에 붓기빼는데 좋은게 뭐가있을까요? (4) 다크시니 20:38 3 120
38863 [고민]  어금니 크라운 선택해야하는데 조언 좀 해주세요 (9) 꿈꾸냥 20:36 2 138
38862 [사회]  한국도 이민 개방국가가 되지 않을까요? (9) gumulro 20:35 3 192
38861 [잡담]  아재의 혼술 (6) 이미지 미낙스 20:25 4 188
38860 [일반]  A가 누군지 김엄마가 말했군요 (13) 브이테너 20:19 12 890
38859 [일반]  작년까지 청와대 의전비서관이었던 민주당 조한기가 어제 올린 트윗 (3) 이미지 셀랑스 20:19 23 427
38858 [일반]  홍준표 "배은망덕한 주호영" (9) 이미지 아이즈원♡ 20:16 15 504
38857 [잡담]  음악을 16비트로 바꿔주는 사이트나 프로그램, 어플 있을까요? (1) 몸근영 20:10 2 95
38856 [일반]  본회의장에서 국힘당 직격한 박상혁..이번엔 윤석열! 아이즈원♡ 20:10 7 281
38855 [일반]  오늘 저녁은 간단하게... (2) 이미지 옹느랑 20:09 5 209
38854 [고민]  지하실에 물이 차서 빼려고 하는데 어떻게 해야할까요?? (8) 동그라미 19:56 3 2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