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연구소

RiZUM RZCOS

   
[일반] 

친문 미운털 박혔다던 이재명 반전…이낙연과 오차범위 접전

[시사게시판]
글쓴이 : 아이돌학교 날짜 : 2020-10-18 (일) 20:09 조회 : 1230 추천 : 4    

한국갤럽이 지난 13~15일 실시한 차기 정치 지도자 선호도 조사 결과 작지만 유의미한 변화가 관찰됐다. 더불어민주당의 유력한 차기 대선 주자로 꼽히는 이낙연 당 대표와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한 민주당 지지층 내 선호도가 각각 36%와 31%로 5%포인트 차이였다. 민주당 지지층에서 이 대표와 이 지사의 선호도 격차가 오차범위(±3.1%포인트) 내로 좁혀진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초만 해도 상황이 달랐다. 지난 1월 민주당 지지층에서 이 대표와 이 지사에 대한 선호도는 각각 47%와 5%로 42%포인트, 2월엔 각각 52%와 4%로 48%포인트의 격차가 있었다. 이후 이 대표는 하락세를, 이 지사는 상승세를 유지하며 8개월 만에 격차가 48%포인트(2월)에서 5%포인트(10월)로 변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당 대표 후보였던 지난 7월 30일 오전 경기도청을 찾아 이재명 경기지사와 대화하고 있다. 둘 사이의 지지율은 전체는 물론 민주당 지지층 내 수치까지 오차범위로 좁혀진 상태다. [중앙포토]

지지층 내 지지율 격차가 줄었다는 건 그만큼 이 지사의 당내 경선 전망이 밝아졌다고도 볼 수 있다. 이 대표와 이 지사의 핵심 지지층은 뚜렷하게 나뉜다. 문재인 정부 초대 국무총리를 지낸 이 대표는 ‘친(親)문재인’ 진영의 지지를 업고 있다. 반면, 이 지사는 ‘비(非)문재인’ 진영의 대표 주자로 자신의 고정 지지층에 의지해 왔다. “친문이 주류인 당 구조상 이 지사가 당내 경선을 통과하긴 어렵다”(초선 의원)는 관측이 나왔던 배경이다. 하지만 최근 갤럽 조사처럼 이 지사가 민주당 내 지지를 더 확보할 경우 친문 색채가 뚜렷한 권리당원의 ‘비토( veto )’가 큰 걸림돌이 아닐 수 있다.

이 지사가 선호도 조사에서 날개를 달기 시작한 건 친형 강제입원 사건과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를 벗은 지난 7월 16일부터다. 전체 선호도는 이 대표를 제쳤고, 민주당 응답자 내 선호도 격차도 한 달 새 27%포인트에서 9%포인트로 크게 좁혔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여권 대선 주자 빅2 선호도 변화.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 @ joongang.co.kr

이 지사는 이후 정책 이슈에서 존재감을 키웠다. 기본소득·기본주택·기본대출 등 전에 없던 정책 제안으로 의제를 선점하거나, 지역화폐의 경제적 효과를 저평가한 한국조세재정연구원 연구 결과를 강하게 비판하며 지역화폐 실효성 이슈를 주도했다. 2차 코로나 재난지원 논의가 본격화한 지난 8월엔 보편지원을 주장하며 선별지원으로 가닥을 잡은 정부·여당에 각을 세우기도 했다. 다만, 그가 조세연을 ‘적폐’로 모는 과정에선 “대통령이 되면 반대 세력을 어떻게 대할지 가늠하게 했다”(당 관계자)는 내부 비판이 있었다.

반면, 이 대표는 현 정부와 결이 다른 정책을 제안하거나 비판을 내놓기 어려워 독자 행보가 불가능하다. 이에 당 대표의 권한을 통한 갈등·정책 조율로 안정적인 국정운영 능력을 부각하는 데 집중하는 모양새다. 당 대표 취임 직후 당 정책위를 통해 대한의사협회와 협상을 벌여 의사 파업 사태를 정리했고, 2차 코로나 재난지원 논의 때도 일찌감치 선별지원에 방점을 찍으면서 큰 혼란을 피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오후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 중인 인천 연수구 셀트리온2공장을 방문해 보호안경을 쓰고 있다. 그는 이 자리에서 당 국난극복K뉴딜위원회에 바이오헬스본부를 신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1]

정부와의 궁합이 이 대표의 세일즈 포인트인 셈이다. 이 대표는 추석 연휴 기간 버스 기사 등 필수노동자를 찾아 격려하고 지원책 마련을 약속했는데, 정부는 필수노동자 관계부처  TF  출범으로 화답했다. 민주당 핵심 당직자는 “당 주도로 정책을 설계하겠다는 이 대표의 의지”라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이날도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하는 인천 셀트리온 공장을 찾아 “당 국난극복  K- 뉴딜위원회(위원장 이낙연)의 바이오·헬스본부를 신설해서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 방안을 본격적으로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한 민주당 전직 의원은 “이 대표가 대선 준비를 위해 대표직에서 물러나는 내년 초쯤이면 둘 사이 정책 대결이 볼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이돌학교 아이돌전문가

아이돌학교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글쓴이 2020-10-18 (일) 20:12


공수처가 제대로 출범을 못하는 결정적인 이유는 박병석과 이낙연 때문.
저들은 인간이 아니기에 더 이상 협치 얘기를 꺼낼 이유가 없다는게 여론임.
몬산다정말 2020-10-18 (일) 20:33
이낙연 보고 대실망
싫어도 이재맹이한테 기울어졌슴
이낙연 왜 실망했냐고,?
고도보구오요 2020-10-18 (일) 21:33
부동산 누가 잘할지 생각해보면 이재명이 잘할거같음
PT민군 2020-10-18 (일) 22:31
ㅋㅋㅋㅋㅋㅋㅋㅋ
반지의제길 2020-10-18 (일) 22:47
아이돌학교 열심히 돌리고 있구나.
시끄럽소 2020-10-18 (일) 23:05
손꾸락들 많네..
아무리 그래도 똥은 먹는거 아니라고 배웠음.
     
       
히치 2020-10-19 (월) 08:12
니가 똥이다
난 손가혁이 뭔지도 모르지만 이재명 좋아하는데 내가 손가혁이면 너는 발가혁이냐
섶다리 2020-10-19 (월) 04:09
이재명을 응원합니다.
FCBarca 2020-10-19 (월) 04:11
적폐들이랑 잘 어울려야 한다고 하고 자빠졌으니 지지율이 안떨어지고 배기겠냐
선별 지원으로 돈 날리고 욕 먹고 뭐하자는 건지..

지금 저 위에 써놓은 기사가 중앙기레기 기사인데, 호의적으로 써놓은 거 봐라 ㅋㅋ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1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31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4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1
32174 [일반]  ‘김학의’ 성범죄 덮은 검사 이미지 백년전쟁 16:55 0 40
32173 [일반]  10월 마지막날 한번쯤 듣게되는 노래 (1) unikaka 16:54 1 12
32172 [사회]  커밍아웃검사 사표 받으십시오! 청원 노보비너스 16:51 2 38
32171 [일반]  나도 월드와이드 핸썸 보이 하고 싶다 이미지 노력왕 16:48 0 37
32170 [일반]  KBS 탐사보도에 딱 걸린 검찰의 '기획수사' 의혹 아이즈원♡ 16:40 3 108
32169 [일반]  [단독] 연세대 전 부총장 딸 '부정입학' 의혹..연구실 압수수색 (1) 아이즈원♡ 16:37 1 102
32168 [일반]  MB 유죄에 與 일각 "억울한 정봉주에 무죄를" 이미지 인간조건 16:31 3 102
32167 [도움]  그래픽카드 컴잘알님 계신가요? UDTSEAL63 16:26 0 101
32166 [일반]  브라운스톤이란 아파트가.. (2) 오리온땅콩 16:24 0 148
32165 [일반]  네이버 검색 이상해졌네요. (3) 너자나자 16:21 0 133
32164 [일반]  차 사실분 ... 현기차 요즘 바쁩니다. (3) 은하제국황제 16:19 0 237
32163 [잡담]  출장마사지 불법인가요? (6) 아제왔소잉 16:01 0 422
32162 [일반]  김주대 시인,"겨우 10%에 불과한 검사들의 릴레이 자위행위" (2) 오마이걸 15:57 9 219
32161 [일반]  추장관이 인용한 글 (1) 이미지 아이즈원♡ 15:55 9 235
32160 [잡담]  독감 백신 보건복지부 장관도 맞았군요 (5) 이미지 이진영7 15:36 1 267
32159 [일반]  패밀리 레스토랑급 가게 혼밥은 난이도가 어떤가요? (14) 클리소벨 15:26 1 192
32158 [잡담]  스마트폰이 진짜 분신같이 느껴지네요. (2) 제미니 15:22 0 198
32157 [일반]  돌싱의 참 (6)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5:16 1 429
32156 [잡담]  결국 질렀습니다......jpg (17) 이미지 탈레랑 15:15 3 767
32155 [일반]  오늘 점심식사였습니다. (3) 이미지 하느리여 15:15 0 228
32154 [일반]  늦은 점심 먹으러 식당 혼자 옴 ㅋ (6) 이미지 잇힝e 15:10 1 304
32153 [일반]  부모님 집값만 수 억 올랐습니다.. (8) IIIiIIiI 15:06 0 566
32152 [일반]  졸립네요 이미지 노력왕 15:04 0 73
32151 [일반]  정부 추천 김창룡 상임위원만 승인 취소를 주장 인간조건 15:04 2 208
32150 [일반]  조선일보 사설(2017.1.5). 빛속으로 15:03 2 190
32149 [일반]  짱게 묻어서 망한영화중 최고는 퍼시픽림이 아닐까요? (17) 핑크보호주의 14:55 0 329
32148 [일반]  “누가 일본에 갑니까? 한국에 가지” 현재 미국에서 나온 인터뷰 (5) 이미지 인간조건 14:50 9 582
32147 [일반]  간만에 술먹으면 더잘먹는다vs더못먹는다 (6) 이라으카루다 14:49 1 162
32146 [일반]  유튜브 다운로드 프로그램 갑자기 다 안되네요 (12) Kasino 14:40 1 205
32145 [일반]  김민석 보건복지위원장 " 최대집은 자작극 언플 그만해라" (1) 이미지 아이즈원♡ 14:24 10 289
32144 [일반]  익스플로러 검색이력?? 삭제?? 안뜨게?? 못하나요? (2) 이미지 긴팔티 14:19 1 90
32143 [일반]  kda 신곡 more 영상 댓글 보니 외국인들은 중국인 보컬 합류와 센터 자리 친거에 무덤… (5) 듀블레스 14:07 1 268
32142 [일반]  플랭크는 왜 맨날해도 힘들까요 ㅋㅋ (7) 파주지앵 14:04 3 294
32141 [일반]  사람은 얼마나 많은 돈이 필요한가? (1) 온머리 13:51 2 284
32140 [일반]  이명박씨 구속소식 접한 김경준씨 공식 입장.페북 (5) 이미지 sienic77 13:24 24 638
32139 [일반]  돌싱의 점심 (5)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13:15 4 494
32138 [일반]  "이명박은 BBK도 소유"..김경준 "진술 막은 검찰 단죄해야" 아이즈원♡ 13:14 11 291
32137 [일반]  녹차를 커피필터에 걸러먹는 나란놈.. (4) 이미지 베­베 13:11 4 421
32136 [일반]  오버크럭 자동으로 해주는 프로그램 있나요 ㅠㅠ? (5) 펌거슨 13:11 1 223
32135 [일반]  다시봐도 잼있는 드라마들 적극 추천 (1) 갓유리 13:04 2 23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