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반] 

밑똥닦 새끼들이 세월호 유가족을 어떻게 대했는지 잘 정리된 기사

[시사게시판]
글쓴이 : Veritas 날짜 : 2020-07-31 (금) 23:59 조회 : 1718 추천 : 68    

"세월호 유가족 5년만에 만난 통합당.."실수 많았다"

주 원내대표는 한국당 시절 세월호 망언과 관련해 "실수가 많았다. 의도치 않은 말들이 툭툭 튀어나와 곤혹스럽기도 했다"고 회고했다".


이 기사를 보고 졸라 어이없어서 올려봅니다.

이 개새퀴들은 국민을 병신으로 보고 있는 게 틀림없습니다.

마침 잘 정리된 기사가 있어서 링크합니다.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20560.html


미래통합당 새끼들은 개새끼들입니다.



1. 세월호 참사 폄하·유가족 모독

■ 2014년 8월 1일

국회 본청 앞에서 19일째 단식 농성 중인 세월호 참사 유가족을 두고

“(본청 앞에) 줄 치고 옷(빨래) 걸어놓고, 그게 모양새가 뭐냐. 그 모습이 노숙자들이 하는 것 같은 느낌”, “정의화 국회의장이 (유족들의) 농성을 허가해줘서 그런 거다. 무슨 일이 있으면 억울할 때마다 (국회에) 와서 그러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

■ 2014년 6월 30일

세월호 국정조사 기관보고 과정에서 지지부진한 진행에 분통 터뜨리는 유가족에게 “내가 당신에게 말했냐”, “경비는 뭐 하나”라며 불청객 취급. 이어 2014년 7월 2일 세월호 국정조사에서는 해양경찰청으로부터 보고를 받던 중, 해경청장이 수색구조에서 중요한 게 신뢰관계라고 생각해 중요사항에 대해 가족들에게 설명을 하면서 진행했다고 답변하는 과정에서 “실제 구조작업 할 때 가족의 동의를 받으면서 해 왔다 이런… 실제로 그렇게 했습니까? 아니 아니, 제가 보기에는 정부가 전문성을 갖고, 그렇지요? 독단적으로 하면 되고 가족들한테는 그건 소통 차원에서 하면 되는 겁니다. 가족이 전문지식이 있습니까, 이성이 있습니까?”라며 비하 발언

-이완영 자유한국당 의원

■ 2014년 7월 24일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세월호 참사에 대한) 저희의 기본 입장은 교통사고다, 그래서 선주나 선박회사를 상대로 소송해서 판결받으면 그것으로 강제집행을 해야 하는데, 많은 사람이 희생되고 특수한 케이스니까 재판 절차를 간소화하고, 국가가 일단 전액 대납해주고 나중에 절차를 거쳐 받자는 설계다”, “이것도 이전 사고에 비해 상당한 특례다”

-주호영 자유한국당 의원

2014년 7월2일 오후 세월호국정조사특별위원회 해양경찰청 기관보고가 여당의 거부로 열리지 못하자 세월호 유가족들이 새누리당 국조상황실에 들러 조원진 새당 간사와 심재철 위원장을 항의하고 국조 재개를 촉구하고 있다.  신소영 기자 [email protected]

2014년 7월2일 오후 세월호국정조사특별위원회 해양경찰청 기관보고가 여당의 거부로 열리지 못하자 세월호 유가족들이 새누리당 국조상황실에 들러 조원진 새당 간사와 심재철 위원장을 항의하고 국조 재개를 촉구하고 있다. 신소영 기자 [email protected]


2. 세월호 진상규명 방해

■ 2014년 7월 20일

카카오톡으로 “학교 수학여행을 가다가 희생된 사건을 특별법을 만들어 보상해 달라는 것은 이치에 어긋난다”, “세월호 사망자들이 수억 원의 보험금을 받는다”, “안전사고로 죽은 사망자들을 국가유공자들보다 몇 배 더 좋은 대우를 해달라는 것이 세월호 특별법”이라는 내용의 메시지를 당직자와 지인들에게 보냄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

■ 2014년 11월7일

국회 본회의에서 세월호 특별법 제정에 반대하며 “세월호 특조위는 검찰보다도 더 강력한 권한을 가지며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하고 있습니다. 묵비권은 검찰수사에서 기본적으로 허용되는 우리 국민의 기본권입니다. 침해할 수 없는 기본적 인권입니다. 그런데 이 세월호조사위 청문회에서 묵비권을 행사하여 증언을 거부할 경우에는 3년 징역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이것이 과연 우리 헌법에 합치된다고 할 수 있습니까?”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

■ 2015년 10월24일

국회 농림해양수산부 예산심사소위에서 세월호 특조위가 제출한 청문회(5개 조사 파트가 각 4회씩 총 20회)용 예산 1억6000만원을 두고 “청문회를 20회 하면 많은 것 아니냐. 청문회를 통해 사고 조사되는 것 아니다”, “청문회 20회 해서 신문에 나고 하면 분탕질 또 난다”

-김종태 전 새누리당 의원

■ 2015년 11월 19일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에서 특조위가 대통령 행적 조사를 배제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특조위가 안전한 대한민국 만들기라는 본연의 임무는 내팽개치고 정치 공세만 하려는 것은 유감”, “대통령 대한 조사 착수는 이 정치적 중립성 의무에 위반되는 것으로 특조위 이탈과 월권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

■ 2015년 11월24일

새누리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세월호 특조위가 본래 목적에서 벗어났다. 진상조사 목적이 아니라 특정 정치적 목적을 띈 단체”

-김정훈 자유한국당 의원

■ 2015년 11월24일

새누리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이미 밝혀졌음에도 불구하고 대통령 행적에 집착하는 것은 다른 불순한 의도(가 있다는 것)”, “(특조위는) 쓸데없이 정치놀음으로 허비하는 일이 없도록 적극 협조해주길 바란다”

-황진하 전 새누리당 의원

■ 2015년 11월26일

특조위가 대통령 행적 조사를 배제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참사 직후의 대응책임은 재해대책본부나 해수부, 해경에 있는 것이지 대통령에게 있는 것이 아니다”, “대통령의 행적조사를 조사 대상에 포함시켰다는 것은 위법이거나 월권행위에 해당”, “특조위의 권한과 기능을 재정립하는 법 개정이 안 되면, 특조위 해체를 검토해야 한다”

-안효대 전 새누리당 의원

■ 2015년 12월2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활동기한 내내 사실상 하는 일이 아무 일도 없이 국민 세금만 낭비하고 있는 세월호특별조사위원회 관련 예산을 점검해야 되는 것이 시급하다”, “특조위가 사실상 과거 소위 운동권 경력 있거나 그쪽 활동하는 사람들로 120명을 거의 다 채워놓고 엉뚱하게 세월호 침몰 당일에 대통령 7시간 행적 조사하겠다고 한다”

-김용남 전 새누리당 의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월8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1993년 7월 빌 클린턴 대통령에 이어 24년 만에 국회연설을 하기 입장 전 조원진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구호가 든 피켓을 들고 고함치자 경위들이 제지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월8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1993년 7월 빌 클린턴 대통령에 이어 24년 만에 국회연설을 하기 입장 전 조원진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구호가 든 피켓을 들고 고함치자 경위들이 제지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3. 박근혜 정부 책임 회피

■ 2014년 7월11일

세월호 국정조사에서 “AI가 터졌어요. AI가 터졌어. 대통령께서 AI 책임자한테 전화를 해요. ‘이 AI 확산되지 않도록 모든 동원할 수 있는 사람을 다 동원해서 AI 막아라’, 그러면 그 책임은 컨트롤타워가 대통령입니까?”, “그러면 대통령이 ‘AI가 전국에 막 퍼지고 있는데 AI 퍼지지 않도록 모든 사람을 동원해서 막아라. 그리고 차단할 것 다 차단하고 해라’, 대통령이 할 수 있는 겁니다. 그러면 그때는 그게 전부 대통령이 컨트롤타워 역할을 다 해야 되네요? 그렇습니까?”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

■ 2016년 12월5일

국회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특위에서 “세월호 7시간 동안이 중요한 게 아니다. 전두환 정권 때 경제가 왜 잘됐나. 대통령이 관심 없어서 잘된 것이고, 김재익 경제수석이 잘해서 그런 거다. 임진왜란 때 선조가 전쟁하는 게 아니라 이순신 장군이 전쟁하는 것”, “현장 책임자만 잘 임명했으면 대통령은 세월호 참사 7시간 동안 놀아도 된다”, “대통령에 총체적 책임은 있지만 직접적인 책임은 없다”

-정유섭 자유한국당 의원

■ 2017년 3월24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세월호를 정략적으로 이용한 건 박근혜 정권 아니냐”는 질문에 “(오히려 박근혜 정권이) 이용을 당했다”, 3월26일 KBS 주관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 경선 TV 토론회에서 “좌파들이 해난사고를 정치에 이용한 지 3년이 지났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세월호 참사 1090일째인 4월10일 오전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 철재 부두 트랜스포터 위로 거치된 세월호 곳곳에 변형 또는 훼손된 흔적이 보이고 있다. 목포/김성광 기자 [email protected]

세월호 참사 1090일째인 4월10일 오전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 철재 부두 트랜스포터 위로 거치된 세월호 곳곳에 변형 또는 훼손된 흔적이 보이고 있다. 목포/김성광 기자 [email protected]


4. 수색 종료 촉구

■ 2014년 10월20일

광주고검 국정감사에서 “저는 이 세월호 수색, 이제는 좀 종료할 때가 되지 않았나 이렇게 생각을 합니다. 중단하자는게 아닙니다. 하다가 그냥 그만두자는 게 아니고, 이제는 우리가 할 만큼 했다. 할 만큼 했기 때문에 이제 정말 마무리할 때가 아닌가 이런 생각을 합니다”, “잠수사 두 분, 소방대원 다섯 분을 비롯해서 11명이 됩니다, 제가 집계를 해 보니까. 사체를 지금 인양하기 위해서 11명이 또 희생이 된 겁니다”, “하루에 비용만 3억5000만 원. 여태까지 마지막 사체를 건져낸 이후로, 처음부터가 아니고 그 이후로 들어간 비용만 해도 300억원을 이미 넘기고 있습니다.”

■ 2014년 11월 13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세월호 인양에 반대하며 “여기에 돈이 너무 많이 듭니다, 예산이. 해수부에서는 한 1000억원 정도 든다고 하는데요, 이게 한 3000억원 정도로 눈덩이처럼 더 불어날 것이 예상이 됩니다. 그러면 이 돈은 그냥 나오느냐, 내년도 예산에 전혀 반영되어 있지 않아요. 어디서 무리하게 끌어다 써야 하는 문제가 있고요.”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Veritas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인간조건 2020-08-01 (토) 00:01
어차피 이제 세월호는 시간이 걸릴뿐 실체적 진실이 나올 수 밖에 없는 아주 좋은 여건이 조성되었지요

세월호 수사 - 의지만 있으면 언제든 국회에서 슈퍼여당 민주당 단독으로 입법 가능
밟은미래 2020-08-01 (토) 00:04
그냥 한마디로 지들 권력? 돈줄? 지키려면

국민들도 언제든 '적'으로 돌릴 수 있다는 사실을

스스로 증명해줬죠...
cleankor 2020-08-01 (토) 00:05
이번 선거 직전까지 막말을 퍼붓던 넘들이 갑자기 이렇게 싸이코적으로 나오는 게 수상쩍네요.
빡겜 2020-08-01 (토) 00:31
웃고않자있네 길거리에서 객사를 해도 부족할 놈이
삐야기얄리 2020-08-01 (토) 00:46
공감능력이 없어야 들어갈수 있는 당인가.
타귀 2020-08-01 (토) 00:58
진짜 내가 살아 생전에
민주당을 내내 지지할순없을지라도,
저것들은 당 없어질때까진 절대 지지없음.
쟈니리코 2020-08-01 (토) 01:02
ㄱㄱㄱ들이죠
온머리 2020-08-01 (토) 03:48
지들이 한 것을 부정하라 하니 어쩔 수 없었나 봅니다.
인면 수심이 따로 없다.
동네강아지 2020-08-01 (토) 05:26
대한민국 보수주의자들: 도대체 저 발언들이 뭐가 문제라는 거지????????????????????????????
바디 2020-08-01 (토) 07:59
저 당이 왜 안없어지고 남아있는거지
sun샤인 2020-08-01 (토) 09:23
저런 새키들하고 같은 하늘아래있다는게 치욕이다
닥똥집똥침 2020-08-01 (토) 18:19


..
     
       
굿겜 2020-08-02 (일) 00:18
김무성 이때 진짜 ㅅㅂ......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명예훼손 및 비방 고소/고발건 주의부탁드립니다. (6) eToLAND 07-27 16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1) eToLAND 08-06 43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33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2
1615 [뉴스]  조선여성을 강제로 위안부 시켜ㅡ 일본 전범들의 자백 이미지 발딱이 01:33 0 6
1614 [뉴스]  아베, 트럼프 제치고 '코로나19 지도력 평가' 꼴찌. 이미지 발딱이 01:32 0 2
1613 [일반]  윤희숙의 거짓말정치 대한민국 미래희망 파괴범, 기레기 부동산 영웅만들기 백태 아우짜라고 01:10 3 59
1612 [사회]  댓읽 기자들 "MB,박근혜가 버린 7광구에 현정부가 나서다" 왜죠 01:04 5 108
1611 [일반]  수사의 공정성을 위해 만든 검찰이 만든 '수심위' 공정성은 어디에?? (1) 이미지 †와룡 00:36 6 73
1610 [뉴스]  참여연대 "수사심의위, 검찰 자의적 판단에 따라 운영" (1) 기후변화 08-13 7 132
1609 [사회]  가난한 이들은 왜 보수가 되는가? (6) 정의™ 08-13 13 350
1608 [뉴스]  박주민 "文 말씀 맞다, 부동산 효과 나타나" (9) 나우컴미 08-13 8 411
1607 [일반]  문 대통령 "홍남기, 경제사령탑 역할 잘해..자신감있게 정책 추진" 이미지 인간조건 08-13 6 147
1606 [일반]  민주당 지지율 하락 원인은 (1) 이미지 인간조건 08-13 16 484
1605 [잡담]  개콘이 없어진 이유... (6) nKitten 08-13 8 509
1604 [일반]  반대의견을 수용하지 않는것이 민주주의 인가요? (6) 이미지 Veritas 08-13 18 257
1603 [뉴스]  노영민 사표 반려…청와대 결국 ‘반쪽 쇄신’ (6) 기후변화 08-13 3 253
1602 [일반]  반대의견을 수용하지 않는것이 민주주의 인가요? (22) 좌붉안석 08-13 3 212
1601 [일반]  보수우파당을 지지하면 생기는 일 아세요?? (8) 이미지 Veritas 08-13 14 216
1600 [일반]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구속적부심 기각..법원 "이유 없다" (10) 이미지 고투더 08-13 13 318
1599 [잡담]  보수우파당을 지지하면 생기는 일 (3) nKitten 08-13 11 186
1598 [일반]  언론 보도 행태를 보면 참 웃겨요 (11) †와룡 08-13 13 191
1597 [일반]  미국 정치 완전 썩었네요 (6) 닥똥집똥침 08-13 11 380
1596 [일반]  [단독]검찰 떠나려는 현직검사들..경력법관 임용에 60여명 몰렸다 (3) 이미지 인간조건 08-13 14 381
1595 [일반]  보수우파당을 지지하면 생기는 일 (24) 좌붉안석 08-13 6 271
1594 [단문]  소오름!!! (13) 이미지 카르노브 08-13 7 363
1593 [일반]  섵불렀던점 죄송합니다 (17) 막천현 08-13 7 310
1592 [일반]  [돌발영상] '영화'를 찍다 / YTN (2) 아이즈원♡ 08-13 9 200
1591 [뉴스]  최대집 의협회장 "의사 13만명 면허증, 청와대 앞에서 불태울 것" (20) 이미지 포이에마 08-13 11 570
1590 [일반]  자기와 의견이 다르다고 몰이하지 말고 존중합시다??? (32) 이미지 Veritas 08-13 39 469
1589 [일반]  보수의 몰락. (7) 삐야기얄리 08-13 15 634
1588 [일반]  람보 선생 유게에 글 올리고 있네요 (2) 차단된시멘트 08-13 11 212
1587 [일반]  참고참던 조국 장관을 폭발시킨 두 개의 악질 기사 아우짜라고 08-13 9 450
1586 [일반]  조국 장관이 따박따박 지적하는 기레기 케이스 기더기 3종세트 아우짜라고 08-13 7 317
1585 [잡담]  지지율 역전 여론조사 결과로, 기레기들이 엄청나게 물고 빠네.. (4) 나나들이 08-13 3 338
1584 [일반]  차분히 상대방 의견 존중합시다 (31) 막천현 08-13 3 257
1583 [일반]  '뇌물수수' 전 군사법원장 "남재준 요구로 금품 수수해 전달" 아이즈원♡ 08-13 5 164
1582 [일반]  진중권의 일밍아웃(?)에 대하여 (21) 이미지 차단된시멘트 08-13 8 652
1581 [일반]  아.... 예전 홍삼빌런이 그립네요. (6) 카르노브 08-13 8 272
1580 [일반]  오판과 편견 (ft.손혜원 아우짜라고 08-13 6 222
1579 [뉴스]  [직관 후기] 법정서 ‘소설 쓰는’ 검찰...변호인 “반론 가치도 없어” [빨간아재] (2) 이미지 새날 08-13 6 260
1578 [일반]  대박~ 조국, 서울시장 '설' 떳다~ 당황한 적폐들 선수치는 건희, 결국 듣보… (5) 아우짜라고 08-13 10 477
1577 [뉴스]  '세월호 텐트 막말' 차명진 전 의원 기소의견 검찰 송치 (5) 포이에마 08-13 11 211
1576 [잡담]  여론조사 전체 추세는 안 좋은 건 맞죠... (12) 포이에마 08-13 5 28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