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1] (감동) 파병가서 돌아온 엄마.. (40)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잡담] 

케어의 박소연 대표 문제가 많네요 ㄷㄷㄷ

[회원게시판]
글쓴이 : yohji 날짜 : 2019-01-13 (일) 13:45 조회 : 493 추천 : 0  

 

최근 4년간 동물 200마리를 안락사시켰다는 보도로 파문이 인 동물보호단체 케어의 박소연 대표가 과거 직접 안락사한 유기 동물을 대학에 실험용으로 보낸 일로 검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고 비즈한국이 12일 보도했다.

비즈한국은 “박소연 대표가 2011년 포천에 위치한 케어 동물보호소에서 유기견 20마리를 안락사시켜 한 대학교 수의과대학에 동물 실험용으로 보냈다”고 보도했다.



안락사는 불치병을 지녔거나 사람이나 동물을 전염시키는 질환을 앓는 동물에 한해서만 진행된다는 현행법을 어긴 것이다.


당시 박소연 대표는 입양이 안 됐거나 덩치가 크고 건강한 유기견들을 안락사한 혐의를 받았다고 비즈한국은 전했다.

이 중에는 개인으로부터 위탁비를 받고 보호 중인 동물도 있었다.


전직 케어 직원 A씨는 “​동물도 생명체로 봐야 한다는 분위기와 주장이 있었던 만큼 견주 외에 개에게도 위자료를 지급할 것을 요구했다.

당시 박소연 대표는 그럴 수 없다며 개는 현행법상 ‘물건’이라 주장했다​. ​저 사람이 동물애호가가 맞는지 의구심이 들었다”​고 말했다.


박소연 대표는 이 일로 당시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고 비즈한국은 전했다.

초범이고 반성한다는 이유에서였다.


비즈한국은 지난해 11월 박소연 대표에게 ‘안락사’에 관해 질문한 적이 있다며 당시 얘기를 전했다.

박소연 대표는 비즈한국과의 통화에서 “​국내 대학들은 알게 모르게 살아있는 동물을 대상으로 실험을 많이 한다.

굉장히 잔인한 행위다. 그래서 죽은 아이들을 대학교에 총 세 차례 보냈다.

선진국에선 안락사한 유기동물을 실험용으로 자주 사용한다”​며 “​안락사의 경우 수의사보다 동물과 가까이 지냈던 사람이 했을 때 동물이 공포를 덜 느낀다. 그래서 내가 안락사에 나선 것”​이라고 주장했다. ​


이밖에 비즈한국은 수의사 면허 없이 유기동물을 수차례 안락사시켰으며, 184회 허위 유기동물포획·관리대장을 각 시에 제출해 1950만 원을 부정 수급한 사실도 있다고 덧붙였다.

또 케어 동물보호소 이전을 위해 충북 충주시에 매입한 토지를 단체 이름이 아닌 박소연 대표 개인의 것으로 설정한 일도 적절성 논란이 인다고 비즈한국은 전했다.


구조동물을 안락사했다는 보도 이후 케어 직원들은 안락사를 주도한 박소연 대표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진실탐사그룹 ‘셜록’이 공개한 녹음파일에는 박소연 대표가 구조된 개들을 가리켜 안락사시키기 위해 데려왔다며 “아프면 다 데리고 있을 필요가 없다”고 말하는 대목이 담겼다.

‘케어 대표 사퇴를 위한 직원연대’는 12일 페이스북에 올린 성명서에서 “안락사에 대한 의사결정은 박소연 대표와 동물관리국 일부 관리자 사이에서만 이뤄졌다”며 “죄송하다. 직원들도 몰랐다. 동물들은 죄가 없다”고 밝혔다.


박소연 대표가 이끄는 케어는 2002년 ‘​동물사랑실천협회(일명 동사실)’​​라는 이름으로 설립됐다. 2만300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으며 연간 15억여 원에 이르는 후원금을 받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에게 ‘​세계 최초 유기견 퍼스트 도그’​라는 타이틀로 유기견 ‘​​토리’​를 입양 보내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대단한 사람이네요 ㄷㄷㄷ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변화 2019-01-13 (일) 13:51
저런 인간들이 돈은 잘 벌어요
청와대에 유기견 보낸 것도 재주가 대단한거죠
굳ㅋ굳 2019-01-13 (일) 14:15
괴물이죠...
쌔리라 2019-01-13 (일) 14:33
사이코패스
쥐닭참수 2019-01-13 (일) 14:40
농민일보 출신에 문통님 지지를 공개선언한 황교익도 작업으로 묻어버리더니

문통님에게 문토리 선물한 박소연대표도 작업 들어가는구나...

진짜 정치공작 너무하네요
     
       
글쓴이 2019-01-13 (일) 14:59
재미있는 회원님이네요 ^^~
     
       
김상유 2019-01-13 (일) 17:21
아직 머리 덜 깨지신거 같네요
판타지는계속… 2019-01-14 (월) 09:13
힘들었지. 이제 구해줄께.
- 아 누구에요? 고맙습니다.
우리가 또 구조하고 케어하겠습니다.
아 후원 감사합니다. 연 20억 감사요.
- 응? 갑자기 왜그러세요?
안락사 당할래. *보신탕집 갈래?

연 20억 후원금으로도 주체하지 못하는 개를 받아다가
몹쓸짓 하는 단체.
*개 판매는 현재까지 해당 주민들의 이야기를 들은
셜록 기자의 추측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69714 [잡담]  일베충들은 왜 닉네임 만들면 조선족관련된걸로 만드는애들이 많을까요? 왜죠 08:56 0 40
69713 [고민]  제가 꼰대인건가요? (4) 시즈p 08:55 0 63
69712 [일반]  아버지가 섬망 상태가 오래가시네요. (5) 기범 08:48 0 149
69711 [고민]  야나두나 시원스쿨 이런거 하시는분 계신가요 ? 그늘날개 08:47 0 58
69710 [잡담]  한번으로 끝내는, 3000원 일본 신개념 셀프세차 (2) 박지은22 08:43 0 197
69709 [잡담]  와우 갤럭시 폴드..ㄷㄷ (6) 이미지첨부 곰돌이분신술 08:29 0 502
69708 [일반]  ‘태극기부대 광풍’에 퇴행하는 자유한국당.... (5) 이미지첨부 fourplay 08:20 0 322
69707 [일반]  버닝썬 철거하다가 걸렸다는데요? (6) 뮤엘 08:04 1 566
69706 [일반]  제가 아이폰만 쓰다가 갤럭시s10시리즈로 넘어가려고 하는데요 (6) 백두텨 08:01 0 203
69705 [일반]  편의점택배 원래 좀 걸리나요 ? (8) 아자 07:59 0 123
69704 [잡담]  오랜만에 최신 맛폰 뽐뿌 오네요. (7) 이미지첨부 코스믹보보 07:45 0 542
69703 [잡담]  이제 막 나가는 쪽바리. 김윤이 07:24 0 415
69702 [잡담]  25일 전후로 해서 또 알바들이.. (3) 수타가이 07:16 0 273
69701 [날씨]  오늘의 날씨입니다 ~ 고농도 스모그 조심하세요 ㄷㄷㄷ (2)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07:11 2 148
69700 [잡담]  출근했습니다!! 굿모닝입니다 07:09 1 59
69699 [날씨]  2/21 대기질 지수 (1) 이미지첨부 o어나니머스o 07:08 3 109
69698 [일반]  안전화 잘아시는분 추천좀 해주세요 (12) 기능패 07:03 0 248
69697 [일반]  월드비젼 어린이 후원 네이버 배너광고 광고비가 얼마나 할까요.. (2) 닉넴고갈 06:36 0 150
69696 [일반]  한국인의 의식 수준은 거의 짱깨입니다. (61) 이미지첨부 이재명박 06:22 0 913
69695 [일반]  정치를 논하려는 사람들은 반론만 하면 차단하네요 (2) 아지엉아 06:22 2 115
69694 [정치]  현정부에 그렇게나 불만이면 다시금 이런 청와대를 선사해드리고 싶네요. (15) 이미지첨부 시연21 06:06 0 506
69693 [일반]  대북경협이 개시되면, 일본의 위치는 정말 애매한 포지션이죠 (5) 전사abj 06:05 0 212
69692 [일반]  갤럭시 폴드는 생각보다 안크네요.. (7) 오후2시 05:52 1 525
69691 [뉴스]  해왕성의 14번째 새 위성 '히포캠프' 발견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5:37 1 300
69690 [일반]  xx에의 는 뭘로 읽어야 하나요? (5) 아파카트 05:37 0 163
69689 [정치]  황교안 두드러기 군 면제. 4명뿐. 아들도 병역 의혹. (8) 이미지첨부 푸르름 05:14 0 456
69688 [잡담]  요번 갤럭시 미쳤네요. (19) 이미지첨부 메밀쿤 04:46 3 1189
69687 [잡담]  요즘 입맛이 아예 없어져서 큰일이네요... (5) 풍운비 04:17 1 193
69686 [뉴스]  외주업체 근로자 또 '안타까운 죽음'…당진 현대제철서 1명 숨져 희망을싣은돛… 03:53 0 176
69685 [잡담]  노트북 어느회사가 디자인이 괜찮은가요? (6) 표독도사 03:47 0 3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