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19] (연예인) 드디어 한국에 돌아온 성소.jpg (75)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이토공간
   
[일반] 

이명박이 해놓은 기관장들 해임 --이명박1년, 민주주의 후퇴]감사원장도 강제 하차… 공공기관 정권 예속화

[시사게시판]
글쓴이 : 아우짜라고 날짜 : 2018-11-09 (금) 10:51 조회 : 621
이명박1년, 민주주의 후퇴]감사원장도 강제 하차… 공공기관 정권 예속화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_id=200812162305455#csidxf46cf1201ff1039be85110c9391a4c8 

‘감사원장은 국회의 동의를 얻어 대통령이 임명하고, 그 임기는 4년으로 하며, 1차에 한해 중임할 수 있다.’(헌법 98조 2항).

헌법은 감사원의 구성, 감사원장과 감사위원의 임기 등을 명시하고 있다. 여기에 감사원법은 감사원장이 탄핵 결정이나 금고 이상의 형 등을 제외하고는 당사자의 뜻에 반해 면직되지 않도록 구체화한다. 감사원장의 임기를 헌법이 직접 명시한 이유는 간단하다. 감사원이 행정부 감찰의 최고 기관으로 그만큼 정권과의 독립성, 중립성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지난 5월 전임 정부때 임명된 전윤철 감사원장이 갖가지 사퇴압력설 속에 결국 물러났다. 임기를 1년여 남겨두고서다.

새 정부 출범 1년, 민주사회의 토대이자 민주화의 주요 성과의 하나인 공직 임기제가 흔들리고 있다.

헌법과 법률에 의해 임기가 보장된 감사원장 등 차관급 이상 정무직은 물론, ‘공공기관운영법’ 등이 임기를 보장하는 공기업·준정부 기관·정부출연연구소 등 공공기관장과 임원들의 임기도 법과 따로 논다.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는 정치적 요구가 헌법적 권리까지 무너뜨린다. 독립성과 중립성, 업무의 연속성과 효율성을 고려해 도입된 임기제의 취지가 “정권이 교체됐다”는 등의 이유로 한 순간에 무너지는 것이다.

이 같은 임기제 파괴는 공공기관의 정권 예속화를 가져오고, 정권 교체때마다 ‘인사 악순환’을 불러온다는 지적이다.

이명박 정부가 들어서면서 임기가 보장된 공공기관장 등에 대한 ‘물갈이’는 전 부처에서 벌어졌다.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은 아예 공개적으로 기관장들의 사퇴를 요구할 정도였다. 한 쪽으론 ‘법치’를 외치면서 다른 쪽에선 스스로 법 파괴에 나선 셈이다. 사퇴를 거부한 기관장들은 ‘특별 감사’란 이름의 ‘표적 감사’를 받아야 했다. 이런 사퇴압박은 공공기관의 자율경영·책임경영 체제와 낙하산 인사의 폐단을 막기 위한 ‘공공기관 운영에 관한 법률’을 정부가 위반하는 것이다. 지난해 4월 제정된 이 법은 공공기관장 등의 임기를 명시하고, 공기업·준정부기관장도 임명권자가 해임하거나 정관으로 정한 사유가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임기 중 해임되지 않도록 정하고 있다.

정부의 대표적 ‘몰아내기 인사’는 국책연구기관장 사퇴 종용이다. 국무총리실은 정부 출범 2개월 만에 23개 연구기관장들의 사표 제출을 압박했다. 이종오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은 당시 “국책연구기관장의 임기제는 소신있게 연구하고 일하라는 것”이라며 “정권이 교체됐으니 재신임한다고 하면 향후 연구기관장들은 정치권의 눈치를 볼 수밖에 없고 정치보복의 악순환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사표제출을 거부하다 결국 해임된 이종태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장은 “국책연구기관의 자율성, 독립성을 무시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실제 ‘정권이 바뀐 만큼 연구기관장들도 재신임 절차를 거쳐야 한다’는 총리실의 논리는 정부가 앞장서 정치적 중립성·독립성 확보를 위해 1999년 만들어진 ‘정부출연 연구기관 등의 설립운영에 관한 법’을 무시한 것이다.

민주당 백재현 의원은 303개의 공공기관장 중 새 정부 들어 중도 사퇴한 곳은 전체의 39%인 119곳으로 집계(10월 현재)됐다고 밝혔다. 지난 3~6월 실시된 감사원의 공기업 경영개선 실태 감사를 분석한 민주당 박영선 의원은 “감사는 공기업 대표의 사퇴압박용으로 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정권이 바뀔 때마다 임기 공직자를 대상으로 한 ‘입맛 인사’는 벌어졌다. 검찰청법에 임기가 보장된 검찰총장이 대표적이다. 검찰총장 임기제는 1988년 도입됐지만 이후 임기를 채운 이는 14명의 총장 중 단 6명뿐이다.

그런데 현 정부가 유독 비판을 받는 까닭은 무엇일까. 소통 부재, 기관장에 대한 기본적 예우 무시, 법을 준수하려는 최소한의 의지도 보이지 않고 ‘밀어붙이기 식’으로 진행되기 때문이란 지적이다. 한 기관장은 “공직 30여년만에 이 정부처럼 밀어붙이기로 공공기관장들에게 사표를 요구하는 것은 처음”이라며 “전 정부들도 인사를 단행했지만 임기제 자체를 이렇게 뒤흔들진 않았다”고 말했다. 국책연구기관장들에게 일괄 사표를 요구한 것도 전례가 없다. 전국공공연구노조 이광오 정책국장은 “연구기관장들이 단시간에 강제로 사퇴당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문제는 임기제 붕괴에 따른 향후 부작용이다. 정권 교체때마다 기관장을 바꿀 경우 해당 공공기관은 ‘국민’이 아니라 ‘정권’에 봉사할 가능성이 높다. 경제개혁연대는 “정치적 이유로 전임자가 임기를 채우지 못하면 후임자는 본연의 책무 대신 정치적 변수를 고려하게 된다”고 지적했다.

또 정권교체에 따른 전임 정부 인사에 대한 사퇴 요구→코드인사에 따른 후임자 결정→기관의 정권 예속→정권 교체후 다시 사퇴요구로 이어지는 악순환도 문제다. 전문가들은 따라서 임기제를 무시하려면 관련 법을 개정하는 ‘최소한의 성의’라도 보이는 것이 민주주의의 기본 태도라고 강조한다.





이명박근혜가 해놓은 짓하고  차이는 이렇게 극명한 
sdf

이천송영환83 2018-11-09 (금) 11:02
이명박때는 엄청났음
임기가 남았는데도 바로 모가지 ㅎㅎㅎㅎㅎ
자기 사람 내려옴
개뿔도 모르는 사장내려 왔었지 ㅎㅎ
가람찬 2018-11-09 (금) 11:04
레전드 해양수산부장관 ㅋㅋㅋㅋㅋ
바람의아 2018-11-09 (금) 11:11
문화관광부장관이 한 말이 있었지요...정권 바뀌면 임기가 남았어도 알아서 나가는게 도리라고...쩝...정말 내로남불이네요...
도박단 2018-11-09 (금) 12:00
지금 문재인대통령의 임명권 가지고 분탕질 하는 놈들은 알바쓰레기라고 보면 됨...
유자청 2018-11-09 (금) 13:13
이명박 낙하산 부대가 지금도 계속 공기업 장악하고 있겠군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59345 [사회]  손혜원 나전칠기 장인 착취사건의 진실 이미지첨부 점심은수육 06:33 0 24
59344 [잡담]  차라리 언론을 없애는 거 더 나은건 아닐지... (1) 유랑천하 06:06 0 102
59343 [잡담]  요즘 제 컴퓨터의 토렌트 프로그램이 이상합니다. 해적소년 05:40 0 110
59342 [잡담]  흠.......여러분은 어떻게 생각 하실런지..? (11) bimil5 04:40 0 181
59341 [일반]  이토님들은 머리 어떻게 짜르세요?? (12) 네이놈 04:20 3 237
59340 [일반]  프리스트 어제 15화 (스포O) 이미지첨부 빈폴 04:04 0 111
59339 [일반]  불면증도 아닌데 대체 이미지첨부 허니버터야옹 03:58 0 189
59338 [고민]  회사 식사제공을 편의점 도시락으로 드시는 회원님 있으신가요? (6) 주발이얌흐 03:54 0 380
59337 [잡담]  케이스 바꿔봤어요.. 한 20년? 만에 (1) 이미지첨부 닥터박 03:43 2 298
59336 [일반]  SBS는 일베 합성 이미지만 걸린게 10번째(2017년 기준)임 (3)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3:06 0 498
59335 [일반]  차범근을 까는 사람이 있네요 ㅋㅋㅋㅋ 차범근 유럽에서 (1) 이미지첨부 네이놈 03:04 0 371
59334 [일반]  이명박근혜(자한당 정권) 보도지침을 하던 SBS (7)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2:38 0 329
59333 [일반]  땅투기건으로 sbs가 무리수를 두는 이유 (7) 이미지첨부 leislie 02:27 20 553
59332 [일반]  [펌] SBS 개새끼네 이거 (새벽에 욕나오네) (5) 이미지첨부 닥똥집똥침 02:24 0 882
59331 [방송]  SBS 조작방송으로 3억 손해배상 확정 (4) 명교수 02:21 0 926
59330 [잡담]  원룸촌 ㅅㅅ소음 욕이 또 나올라카네... (10) 럽플로우 02:18 0 903
59329 [잡담]  한국 축구 레전드 계보가요? (14) 표독도사 02:16 0 370
59328 [일반]  불법댓글 취업갑질 해커스를 고발합니다. (3) 인간조건 01:55 0 328
59327 [정치]  오히려 나전칠기 장인은 손혜원을 은인이라고 (10) 헬메스 01:42 0 645
59326 [고민]  삼성과 애플.. 어느게 더 좋아??? (4) 이미지첨부 넌내게목욕값… 01:37 0 437
59325 [잡담]  카톡 메시지 삭제기능 바꼈나요? (5) 고고카레마시… 01:32 0 471
59324 [잡담]  트러플오일....... (9) slsusdpa 01:26 1 393
59323 [뉴스]  북미 2차정상회담 2월 말 개최…스톡홀름서 첫 실무협상 착수(종합2보) 희망을싣은돛… 01:25 0 103
59322 [잡담]  더팬... 목장지기 01:14 0 141
59321 [일반]  지금 스카이캐슬 17화 시청 중. (1) 허밍타임2 00:56 1 259
59320 [일반]  바이오틱스 효과있나요? (21) 고래자비 00:44 2 387
59319 [잡담]  어느새 시간이.. (1) 이미지첨부 땡굴넙데데 00:43 1 221
59318 [일반]  이제부턴 드라마 예능 국내 tv는 못보는건가요? (14) 숲속의낭만파 00:43 0 725
59317 [일반]  손홍민이 어느 정도 축구를 잘하나요? (29) 겨울아가지마 00:41 0 636
59316 [잡담]  트럼프 "김영철과 좋은 만남…北과 많은 진전 이뤄'" (2) 김윤이 00:41 0 15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