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MBC 수익 뛰어넘는 6살 유튜버…"흐름이 바뀌었다"

[회원게시판]
글쓴이 : 노력왕 날짜 : 2020-05-24 (일) 00:31 조회 : 1306 추천 : 2    

보람튜브 하루 수익  MBC  1일 광고 매출 맞먹어

양준일 이어 비 '깡'까지
매출 뿐 아니라 콘텐츠 영향력까지
/사진=유튜브 채널 '보람튜브' 영상 캡처

수입 뿐 아니라 영향력까지 밀리는 추세다.

지난해  MBC  노동조합은 성명서를 통해 "7월 25일 하루  MBC  광고 매출이 1억4000만원이다. 임직원 1700명의 지상파 방송사가 여섯 살 이보람 양의 유튜브 방송과 광고 매출이 비슷해졌으니,  MBC 의 경영 위기가 아니라 생존 위기가 닥친 것"이라고 우려를 표현했다.

그로부터 10개월이 흘렀다. 방송 광고 시장은 더욱 줄어들었고, 영향력 마저 축소되고 있다. 유튜브에서 '탑골 GD' 로 언급되면서  JTBC  '슈가맨'을 통해 소환돼 전성기를 맞이한 양준일, '1일3깡' 열풍을 일으킨 비의 '깡'까지 온라인의 유행이 지상파, 케이블 방송으로 옮겨오는 추세다. 과거 주류 방송에서 유행하던 콘텐츠가 온라인에서 패러디됐던 것과 역전된 상황이 발생하고 있는 것.

◆ "하루에 '깡', 얼마나 하세요?"

MBC  '놀면 뭐하니?'에서 여름 특집으로 혼성 그룹을 예고했다. 콘셉트는 1990년대 말부터 2000년대까지 댄스가요. 지난해부터 온라인에서 화제가 된 '탑골가요'에 아이디어를 얻은 것이 분명해 보인다. 여기에 '놀면 뭐하니?' 김태호  PD 는 요즘 유튜브에서 가장 '핫'한 '깡'의 비를 섭외, '깡'이 나오기까지 비의 활동 일대기를 소개하기에 이른다. 주말 황금시간대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서 '깡'의 온라인 인기를 집중 소개한 셈이다.
/사진=유튜브 채널  MBC  '놀면 뭐하니?' 영상 캡처
'선을 넘는 장성규'보다 더 센 캐릭터로 화제를 모았던 방송인 김민아도 시작은 유튜브 채널 '워크맨'이었다. 매일 오전 아침 뉴스 프로그램에서 단아한 미소로 날씨를 전하던 기상캐스터 김민아의 반전 모습이 온라인에서 화제가 됐고, 이후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러브콜이 이어졌다.

◆ 사람은 물론 자막까지, 유행의 중심이 된 온라인

예능 프로그램에서 제3의 출연진으로 꼽히는 번뜩이는 자막 역시 유튜브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유행하는 유행어를 따온 모습이 빈번하게 발견되고 있다. 입 모양이나 얼굴로 글자를 표현한다거나,  'RGRG' (알지알지),  'Hoxy' (혹시) 등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유튜브를 거쳐  TV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심심치 않게 쓰이고 있다.

온라인은 트렌드를 쉽고 빠르게 받아들이고, 유튜브는 '알고리즘'을 통해 맞춤형으로 영상들을 쏟아 보인다. 비슷한 성향이 늘어나면서 유행이 시작된다. 이런 흐름이 미디어 흐름을 주도하면서 영향력이 커져가는 것.

◆ 사람이 몰리는 곳에 돈도 몰린다

사람이 몰리는 곳에 돈이 몰리는 건, 대중 문화의 기본이다. 디지털 광고 시장은 점점 커지지만  TV  광고 시장이 줄어드는 건 대중문화 트렌드의 중심이  TV 에서 디지털로 옮겨갔다는 것을 단적으로 보여준다.

지난해 전체 광고 시장은 13조9154억 원으로 전년 대비 3.2% 증가했다. 이중  PC 와 모바일 등 디지털 모바일 광고는 14.2% 증가해 전체 광고 시장의 약 50%에 육박하는 6조5291억 원에 달했다. 반면 방송과 인쇄광고는 각각 7.2%, 5.4% 감소해 3조3920억 원, 2조2148억 원에 그쳤다.

수년간 축적된 오리지널 콘텐츠를 갖고 있는 방송사들은 유튜브 등 온라인 스트리밍 플랫폼으로 눈을 돌려 '옛날 영상'을 풀기 시작했다. 효과는 수익으로 직결됐다. 디지털 플랫폼을 관리했던 방송사 관계자는 "2017년 월 500만 원이던 온라인 플랫폼 수익이 2019년엔 1억 원 이상으로 20배 이상 상승했다"며 "광고 시장이 줄어든 상황에서 디지털 플랫폼은 빼놓을 수 없는 수익사업 영역이 됐다"고 밝혔다.  TV 가 오히려 디지털에 기대는 구조가 된 셈이다.

◆ 기운 빠지는  TV , 새로운 권력이 된 온라인

물론 전통적인 미디어의 영향력이 완전히 사라진 건 아니다. 유튜브에서 유행하는 콘텐츠 대부분은 이미 오래전  TV  방송으로 만들어진 영상이라는 점에서 '오리지널'의 영향력을 무시할 순 없다.

그럼에도 온라인 미디어의 기운은 앞으로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심두보 성신여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는 "과거 뉴 미디어라 일컬어지던  TV 기 이제야 올드미디어가 된 것"이라며 "텔레비전이 하던 역할을 휴대전화가 완전히 흡수했고, 젊은층 뿐아니라 중장년까지 모든 세대가 모바일로 콘텐츠를 즐긴다는 점에서 영향력은 강력할 수 밖에 없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올드 미디어 권력이 완전히 사라지진 않겠지만, 이전까지 그들이 갖고 있던 강력한 권력은 유튜브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으로 분산될 것"이라고 관측했다

너무 평온해 보이는 거야.오늘 날씨가 이렇게 좋았구나.그때서야 하늘도 보이고 내가 왜 이러고 사나 왜 이렇게 하루하루 미친년처럼 사나
노력왕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9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212645 [뉴스]  북한주민 간편하게 만날 수 있다 이미지첨부 USNewYork 01:45 0 13
212644 [일반]  (일탈사연) 해외여행가서 시원하게 마사지받은 남편과 이혼 합니다. (1) 이미지첨부 WORLDSELL 01:39 0 45
212643 [뉴스]  세계 최초 플라스틱 없는 ‘친환경 얼굴가림막’ 판매 시작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39 0 54
212642 [일반]  예전에 산 다니다 보면 쉽게 들리는 곳이 절이었는데 (1) 이미지첨부 아자 01:22 0 82
212641 [잡담]  망고 여섯 (1) 이미지첨부 노력왕 01:19 0 99
212640 [잡담]  노인 등치는 의료기기.건강식품무료 홍보관이 없어지지 않는이유 (1) 엉엉아 01:07 2 96
212639 [뉴스]  해외 19개국에 있다는데… 우리나라도 ‘동물당’ 가능할까요?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06 1 112
212638 [잡담]  아재의 대취 (1) 이미지첨부 미낙스 00:46 2 240
212637 [일반]  요새 트짹이들끼리의 성매매토론보는데 러블리러브 00:46 0 157
212636 [잡담]  TFT (롤토체스) 하다가 절망.. (3) 오십구키로 00:41 1 135
212635 [일반]  200여 명 일하는데 '5인 미만 사업장'..들통난 꼼수 (1) 인간조건 00:34 1 240
212634 [뉴스]  [NASA] 2020년 화성탐사로저 퍼시비어런스 미디어데이 개최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25 0 62
212633 [일반]  [단독] 게임 '만렙' 찍으려고..보안망 뚫은 충북교육청 공무원 (4) 인간조건 00:22 4 298
212632 [잡담]  크 다 내려 놓으니 맘이 편해지네요.. (4) 풍운비 00:20 4 282
212631 [일반]  스타벅스 텀블러 인터넷은 짭인가요 (3) 잇힝e 00:11 0 239
212630 [잡담]  밖에 정말 미스트같은 비가 내리네욤..ㄷㄷ (4) 곰돌이분신술 00:10 1 194
212629 [일반]  어제 지방도로 달리는데 (2) 아자 00:06 1 146
212628 [잡담]  시각장애인점자판, 자전거겸용도로 만들때 생각좀 하고 만들어줬으면 좋겠어요. (1) 이미지첨부 전자의요정 00:06 2 91
212627 [잡담]  지금 백분 토론 보는 중........ㅎ 하얀손™ 00:03 4 158
212626 [날씨]  2020년 6월 5일 [오늘의 날씨] 이미지첨부 5180 00:02 1 50
212625 [잡담]  오랜만에 해운대 놀라왔어요 (4) 이미지첨부 블록틱스 06-04 2 217
212624 [잡담]  책상에 드루누워..ㅋㅋ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4 2 208
212623 [일반]  랜카드가 없는 노트북을 어찌해킹할꼬 (21) 토르톨란탐구… 06-04 1 410
212622 [도움]  노래 재목이 궁금합니다. (6) 귤사줘 06-04 0 120
212621 [잡담]  시속 30km 유지 잘 되세요? (31) Smile에스 06-04 0 479
212620 [잡담]  KBS 다큐 인사이트 시청률에 미친 PD들 재밌네요 이미지첨부 피자주세요 06-04 1 322
212619 [일반]  미국 플로이드 죽음에 대한 국가적 보상 (1) 행복하세욤 06-04 0 273
212618 [일반]  민주당 원내대표 김태년. (8) 권민 06-04 10 505
212617 [잡담]  (종료)지금 유튜브에서 슬기로운 의사생활 라이브 해주고 있네요. 무한도 06-04 2 166
212616 [일반]  삼성 5nm 올 4분기에 양산 시작합니다 (3) 인증메일안날… 06-04 2 281
212615 [잡담]  슬기로운 의사 생활도 끝나고 (1) 바보자슥 06-04 0 157
212614 [일반]  제습제 이런거 괜찮을까여? (9) 이미지첨부 ψ오크 06-04 1 228
212613 [뉴스]  보리스 존슨 또 격리되나…함께 회의 기업장관 코로나 의심 증세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4 1 139
212612 [일반]  7년이 지나도 멀쩡한 광마우스 .. (5) 이미지첨부 갓유리 06-04 3 522
212611 [뉴스]  [뉴스타파][국회 세금도둑]③ "임기 끝났다"...오남용 예산 반납에 손사래 이미지첨부 기후변화 06-04 2 82
212610 [일반]  당분간 만나지 말아야 할까요? (2) 알러브붑 06-04 1 247
212609 [고민]  주택 밀집 지역 주차 문제 고민 이거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15) 이미지첨부 CivilWar 06-04 3 237
212608 [잡담]  산스장에서 확찐자 예방중 (1) 이미지첨부 존슨씨 06-04 3 402
212607 [일반]  슬의생 좋아하시는 분들은 여기로~ (3) 곤드레밥 06-04 4 212
212606 [일반]  극장에서 영화를 보고 싶네요. (5) 권민 06-04 0 14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