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종양일보야, 니들 냄새는? ㅋ

[시사게시판]
글쓴이 : CorelDRAW 날짜 : 2020-05-23 (토) 08:30 조회 : 683 추천 : 14    


“여론몰이에는 항상 공식이 있다. 돈, 섹스, 간첩 이 세 가지를 돌려가며 쓴다.”

방송인 김어준씨가 지난 21일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방송 ‘ tbs   뉴스공장’에서 한 말이다.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의 남편이 안성 위안부쉼터에서 탈북자들에게 “월북을 종용했다”는 언론보도가 나온 직후였다. 김씨는 “돈을 해먹었다고 하다가 그게 어느 정도 먹힌다고 생각하니 이제 간첩으로 몰고가는 것”이라며 이같은 보도를 ‘간첩몰이’로 규정했다.

정치권에서는 지난해 ‘조국 사태’ 때처럼 김씨가 본격적으로 윤 당선인 엄호에 들어갔다는 관측이 나온다. 이에 야당에선 “김어준씨가 논란을 부추기고 있다는 점이 조국 사태와 닮은 꼴”(조수진 미래한국당 대변인)이라며 우려섞인 반응이 나왔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김씨에 대해 “타고난 이야기꾼이자 걸어 다니는 음모론”이라고 평가했다. 김씨가 요즘 문재인 대통령 지지층에서 가장 영향력이 있는 방송인이란 얘기도 나온다. 김씨가 왜 이런 평가를 받는지 최근 논란이 된 정치 쟁점들을 중심으로 그의 논법을 정리했다.


①논란의 희화화ㆍ경량화
김어준. [뉴스1]


조국 사태가 한창이던 지난해 8월23일 방송된 ‘다스뵈이다’에서 김씨는 조국 전 법무부장관을 적극 엄호했다. 조 전 장관의 딸의 ‘논문 제1저자 등재’, 이후 고려대 진학을 기반으로 한 ‘의전원 입학’이 논란이 되던 때였다.

김씨는 이를 “ 별 것도 아닌 의혹이 부풀려졌다” 는 식의 논법으로 방어했다. 그는 논문 제1저자 등재와 관련 “친구 아빠한테 가서 전문가 영역의 훈련을 받았다. 그런데 언론은 뭔가 특혜를 주고 받은 것처럼 기사를 낸다”며 “이번 논문은 전문가에게 물어보니 한 2~3시간 윈도우 프로그램 돌리는 것이다. 이 친구(조민)는 매우 성실하게 그걸 해서 기특하다고 그걸(1저자 등재)를 한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의혹은 검찰이 기소해 현재 재판이 진행 중이다.

의전원 장학금 수령 의혹을 두고는 “X소리다. 사람들은 의학전문대학원이라는 게 있는지도 모른다. X발”이라고 말했다.

②“냄새가 난다”…음모론 불지피기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냄새가 난다” 는 말도 그가 자주 쓰는 표현이다. ‘확인되진 않았지만 이런 일이 있었을 수도 있다’는 의미를 김씨는 “냄새가 난다”는 표현으로 정리하는 경우가 잦다.

조국 사태 때인 지난해 8월28일, 그는 ‘뉴스공장’에서 “‘조국 힘내세요’와 ‘조국 사퇴하세요’ 검색어를 구글 트렌드를 통해 들여다보면 ‘조국 사퇴하세요’는 서울에 집중돼있다”며 “확인된 것은 없지만 한 지역의 사람들만 사퇴를 검색하는 움직임은 부자연스럽다. 매크로의 냄새가 난다”고 주장했다.

“냄새가 난다”는 그의 말은 일사불란한 행동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성(性) 착취물 제작ㆍ유포 텔레그램 대화방 ‘n번방’에 대해 방송인 김어준씨가 지난달 6일 “(정치 공작의) 냄새가 난다”고 말하자, 친문(親文) 성향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검찰n번방공작’이라는 키워드의 게시물이 다수 올라왔다.

③“○○ 작전의 일환”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홈페이지 캡쳐]


김씨는   “작전이 펼쳐지고 있다” 는 식으로 음모론을 구체화하기도 한다. 지난해 8월23일 ‘다스뵈이다’에서 그는 당시 언론보도와 야당의 공세를 두고 “조국은 보수가 가장 두려워하는 대선 후보다. 차기를 없애버리려고 하는 작전의 일환”이라고 주장했다. “자식(조민) 공격하는 건 그 연령대(20대)를 자극해서 온라인 댓글작업하기도 가장 좋다”며 조 전 장관 딸 관련 의혹을 ‘댓글작업의 수월성’과 연계했다.

지난달 6일 ‘n번방’ 사건과 관련해 야당이 “우리당 인사가 유사 사건에 연루될 경우 정계에서 퇴출하겠다”고 하자 김씨는 이를 두고도 “공작의 관점에서 봐야한다”고 말했다. “성명을 내지 않았느냐. 이건 고민해서 만들어진 메시지다”→“ 민주당 쪽에서 강한 여성과 30ㆍ40대에게 충격파를 줄 수 있는 것”→“민주당의 n번방 연루자가 나올 테니 정계에서 완전 퇴출시키라는 이야기”라는 논리구조를 따랐지만 그 근거는 “돌출 발언이 아니라 성명이라 의심스럽다”는 것 말곤 없었다.

④해명 돕는 ‘스피커’도 자처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연합뉴스]


공세에 시달리는 여권 인사를 자신의 방송에 출연시켜 적극적으로 해명 답변을 유도하는 것도 김씨의 논법 중 하나다. 그는 지난 13일 윤미향 당선인을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방송에 출연시킨 뒤 질문 중간중간에 “누군가 윤미향 당선자가 국회에서 활동하는 걸 매우 싫어하는 건가” “3300만원을 맥줏집에서 썼다는 식의 보도는 완전 거짓말” “정의연이 돈이 있어야 착복을 할 것”이라는 등의 발언을 했다. 야당에선 “의혹 당사자를 불러놓고 핵심적인 질문할 시간도 모자란데 저런 질문을 하는 건 대놓고 변론을 하겠다는 것”이라는 비판이 나왔다.

조국 사태가 정점으로 향하던 지난해 10월 조 전 장관의 딸 조민씨가 첫 육성인터뷰를 한 곳도 ‘김어준의 뉴스공장’이었다.   조수진 미래한국당 대변인은 이와 관련 “당시 조국 씨 딸은 억울함만 잔뜩 늘어놨고, 명색이 진행자라는 김 씨는 ‘표창장 조작 의혹’ 같은 쟁점은 아예 물어보지도 않았다”고 비판했다.

한영익 기자   hanyi @ joongang.co.kr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0&oid=025&aid=0003002964




CorelDRAW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fourplay 2020-05-23 (토) 08:43 추천 7 반대 0


https://www.reportrash.com/?content=reporter/detail&id=749

"라면뉴스"의 진원지 중앙일보 "냄새가 난다" ㅋㅋㅋㅋ
수리진 2020-05-23 (토) 08:41
니들 입장에선 털보가 얄밉긴 하겠지
fourplay 2020-05-23 (토) 08:4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https://www.reportrash.com/?content=reporter/detail&id=749

"라면뉴스"의 진원지 중앙일보 "냄새가 난다" ㅋㅋㅋㅋ
고르78 2020-05-23 (토) 10:38
이런 기더기들은 길이 길이 기록을 남겨줘서 본인들에 자식들이 볼수 있게 해야함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212361 [일반]  "순간의 선택, 10년 좌우합니다"…뉴트로 열풍에 뜨는 '금성' (1) 이미지첨부 아자 04:20 1 180
212360 [정치]  [미대선 여론조사] 위스콘신, 텍사스, 노스캐롤라이나, 플로리다, 미시간 등 초박빙..…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4:14 1 95
212359 [뉴스]  트럼프에 반기 든 美국방 "시위진압에 연방군 투입 안된다"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4:12 2 133
212358 [뉴스]  조지 플로이드 살인 용의혐의를 받는 경찰관 4명 모두 기소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4:11 1 103
212357 [일반]  ㅋㅋ 일주일 정도 바빠서 술을 안/못 마셨더니... (2) The미래 03:58 1 110
212356 [일반]  바닷속 보물'선' 패권경쟁..한국이 전세계 '빅4'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3:37 0 205
212355 [일반]  자가 매매 10억선인 사람들 (3) 이라으카루다 02:55 0 367
212354 [일반]  흑인종 차별에 반발 시위의 양상이 (1) 빡치는댓글 02:36 1 216
212353 [뉴스]  국민 54% "전쟁영웅이라도 친일파면 현충원서 이장해야" (1) 발딱이 02:27 0 213
212352 [날씨]  2020년 6월 4일 [오늘의 날씨] 이미지첨부 5180 02:25 0 92
212351 [일반]  안마의자 고가일수록 좋은가요 (2) 잇힝e 02:15 2 230
212350 [일반]  어렵게만든 인간관계 무너졌네요 하..... (3) 이라으카루다 01:23 1 645
212349 [사회]  아주경제가 따져 보는 이번주 여러가지 이슈들 놀란냥 01:23 2 205
212348 [잡담]  야밤에 올려봅니다. (2) 이미지첨부 디스한갑 00:58 2 291
212347 [잡담]  미국 공항, 6/16부터 중국에서 오는 비행기 착륙 불허하기로 (1) donn 00:55 3 290
212346 [일반]  TV 하나 구매하려는데 도움 부탁드립니다. (8) 이미지첨부 허각 00:50 2 221
212345 [일반]  끼어들기 관련글이 있어서 경험담 냉소월 00:23 3 145
212344 [일반]  네이버 연예뉴스에 많이 본 뉴스 10위안에 박봄 기사가 5개? (7) 이미지첨부 인천뱃놀이 00:07 4 396
212343 [잡담]  댕댕이 눈꼽 떼주는데 ...ㅠㅠ (2) 곰돌이분신술 00:05 0 303
212342 [잡담]  지금 골목 식당 보는 중.......ㅎ (2) 하얀손™ 00:04 4 286
212341 [잡담]  다이소 5000원짜리 스피커 샀네유 (8) 이미지첨부 오십구키로 00:03 4 759
212340 [일반]  아재아닙니다 레트로죠.. (15) 이미지첨부 에스카노르 00:02 4 518
212339 [뉴스]  “5·18 책임 사후에도 물어야”…광주·전남 의원 1호 법안 (1) 기후변화 06-03 8 133
212338 [잡담]  모두 좋은 밤 되세요^^ (8)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3 6 182
212337 [일반]  SBS가 왜 저러는 걸까요? (11) 이미지첨부 닥똥집똥침 06-03 31 1052
212336 [뉴스]  일본 전범기업 자산 매각 급물살…“국내 절차만으로 진행” (2) 기후변화 06-03 4 375
212335 [뉴스]  CNN 앵커의 반문… "대체 어떤 시위대가 예의 바르고 평화로운가" (8)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3 3 629
212334 [뉴스]  얼마나 한잔이 그리웠으면, 땅굴 판 남아공 도둑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3 2 281
212333 [뉴스]  일본 코로나19 신규확진 31명…프로야구 선수 2명 감염, 개막 예정대로?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3 2 156
212332 [일반]  티비프로를 받아서 보는거랑 본방보는거랑 느낌이 다르네요.ㅋ (6) 이미지첨부 빈폴 06-03 2 240
212331 [일반]  침투방수 프라이머 사용법? (7) 이미지첨부 푸른하늘에서 06-03 3 268
212330 [뉴스]  이제는 'KF AD'…'여름용 마스크' 5백 원에 풀린다 (1) 기후변화 06-03 4 356
212329 [일반]  경찰이 왔습니다. (*실제, 낚시 아님) (5) 쵸니쵸니 06-03 2 491
212328 [일반]  sbs 기더기 혼내는 빨간아재 (11) 고투더 06-03 31 853
212327 [뉴스]  ‘우주인터넷’ 첫 고객은 미 육군?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3 2 265
212326 [일반]  미친 듯 ㅋㅋ 대낮에 한 잔... (5) The미래 06-03 3 384
212325 [잡담]  오우 씨 펄...그녀는 진주..차단이라니 (15) 시간이제일정… 06-03 10 796
212324 [일반]  이번 계모 학대사건.. (6) 카일러스 06-03 2 199
212323 [일반]  저는 이번 여름도 호캉스로 할겁니다 ㅋㅋㅋ (4) 이미지첨부 츄루륩춉츕 06-03 2 436
212322 [뉴스]  MSN, 뉴스PD 등 계약직 50명 자르고 AI로 대체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3 2 2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