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WP "코로나 오판 트럼프는 최악···카터 무능과 닉슨 부패 겸비"

[회원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20-04-08 (수) 05:07 조회 : 509 추천 : 4  
"도널드 트럼프는 미국 역사상 최악의 대통령이다."


워싱턴포스트(WP)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강도 높은 비판을 내놨다. 유명 작가이자 칼럼니스트인 맥스 부트는 5일(현지시간) 발표한 칼럼에서 트럼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대해 신랄하게 비판했다.

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신종 코로나 감염증과 관련한 브리핑을 하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로이터=연합뉴스]


WP는 "지난 한 달 동안 우리는 충분히 경험했다"며 "트럼프는 신종 코로나 대책을 세우는 데 있어 엄청난 잘못을 저질렀고 역사상 최악의 대통령으로 자리매김했다"고 썼다. 트럼프가 지난 2월 '확진 사례가 곧 제로에 가까워질 것'이라 호언장담했다는 점을 언급하며 "결과는 전혀 달랐다"는 말도 덧붙였다.

트럼프가 그토록 자랑해왔던 경제 성과에 대해서도 비판했다. 신문은 "세계 경제가 큰 위기를 맞았던 2007~2009년 당시 사라진 일자리는 900만개였지만, 이번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인한 실업 건수는 1000만건에 달한다"며 "이는 1939년 대공황이 끝난 이후 80년 만에 가장 높은 수치"라고 밝혔다.

무엇보다 정부 관리와 전문가들의 의견을 귀담아듣지 않았다는 점을 호되게 질책했다.

미국의 각 기관은 지난 1월부터 이미 중국에서 심각한 전염병이 돌고 있다는 보고를 했지만, 트럼프는 제대로 듣지 않았다는 것이다. 1월 18일에는 엘릭스 에이자 보건복지부 장관이 그 심각성에 대해 브리핑했지만, 트럼프는 일축하고 "그저 중국에서 온 바이러스이며 우리는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는 말만 반복했다.

WP는 "바이러스에 대한 경고를 들은 이후에도 트럼프는 8번의 선거유세에 나가 연설했고, 골프도 쳤다"며 "이는 상황의 심각함을 전달한 관료들을 무시한 행위"라고 꼬집었다. 트럼프의 무관심 때문에 보호장구와 산소호흡기 등을 비축할 시간을 놓치고 대혼란이 일어났다는 지적이다.

트럼프 대통령이 "역사상 최악"이라고 비판한 워싱턴포스트의 칼럼. [워싱턴포스트 홈페이지 캡처]


한국에 대한 언급도 나왔다. "대만과 싱가포르, 한국, 독일과 같은 국가들이 (미국보다) 훨씬 더 나은 성과를 거두었고 이들은 앞으로 고통을 훨씬 적게 받을 것"이라며 "미국은 한국보다 치사율이 6배나 높다"고 설명했다.

WP는 또 "트럼프의 실패는 너무도 기념비적"이라며 "그는 조지 W 부시와 지미 카터의 무능함, 리처드 닉슨의 부패를 모두 갖춘 대통령"이라고 비꼬았다. 그러면서 이런 트럼프에 비견할 만한 최악의 대통령은 미국의 남북 전쟁을 막지 못한 제임스 뷰캐넌(1857~1861년 재임)이지만, 남북 전쟁은 불가피했다고 볼 가능성이 있는 반면 지금의 재앙에는 그럴 가능성이 없다고 일축했다. 누구라도 예견할 수 있었기에 충분히 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는 주장이다.

신문은 "상황이 이런데도 그는 중국과 언론,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민주당을 비난하는 데만 집중하고 있다"며 "트럼프는 11월 대선에서 역사의 판단을 피할 수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미국 뉴욕에서 신종 코로나 감염증 환자들을 돌보고있는 한 의료진의 모습. 트럼프 대통령의 초기 대처 실패로 의료진이 보호장구를 충분히 준비할 기회를 놓쳤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AP=연합뉴스]


전염병을 자신의 정치적 이익에 이용 비판도

WP뿐 아니다. 미국의 많은 언론이 트럼프 대통령의 신종 코로나 대책을 비판하고 있는 가운데 '트럼프가 전염병을 자신의 정치적 이익에 이용하고 있다'는 비난도 나오고 있다.

AP통신은 최근 보도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 위기를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위해 이용하고 있다"며 "세금 공제를 확대하고, 국경을 강화하고, 보호주의를 더욱 심화하는 등 자신의 의제를 더욱 강하게 밀어붙이려고 한다"고 비판했다.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 역시 "(이런 이유로) 이미 트럼프 지지자들 사이에서는 미국이 그간 국경을 개방하고 중국 제조업에 과도하게 의존해 왔기에 (신종 코로나) 위기가 촉발됐다는 공감대가 형성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미국의 신종 코로나 위기는 올해 치러질 대선에도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인다. 위기 상황 속에서 늘 그렇듯, 지난달까지만 해도 트럼프의 지지율은 외려 오르는 추세였지만 최근 양상은 다르다.

지난 4일 미국 리서치회사 글로벌전략그룹(GSG)이 트럼프 지지자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한 결과 트럼프가 '잘 대처하고 있다'는 답을 한 사람은 지난달보다 7%포인트가량 줄어들었다.

임주리 기자 [email protected]

진리는 나의 빛
Veritas Lux Mea

공공칠빵빵빵… 2020-04-08 (수) 05:34
아이고 재선해야되는데 ...
쿨스타 2020-04-08 (수) 06:11
트황상이 자신의 무능을 덮기위해 , 다시는 이런일이 없게끔 중국정복을 시작했으면....
니키짱 2020-04-08 (수) 07:34
중국을 제제하는 건 정말 잘한 일임. 이제 중국을 붕괴시키면 완성.
ezmo 2020-04-08 (수) 09:53
저사진 ㅋ본거같은데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3008 [일반]  이젠 하다 하다 인종차별주의자도 나타나고 아주 신났군요 (1) 임자있는몸 16:34 0 150
3007 [뉴스]  美 국방부 폭력시위 격화에, 육군 헌병 투입 준비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6:28 0 160
3006 [일반]  삼시세끼5 마지막게스트는 이서진 이라네요 (2) 클리소벨 16:24 0 295
3005 [뉴스]  [속보] 등교 뒤 코로나 19 확진된 부산 고3생 검사 뒤 피시방 이용 (5)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6:23 0 305
3004 [일반]  취기에 시내나가려다가 여기로왛어요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6:22 3 167
3003 [잡담]  코로나 요녀석.. (1) 이미지첨부 火男 16:21 0 117
3002 [뉴스]  네팔 불가촉천민 6명 강으로 쫓겨 익사…"계급간 결혼 넘봐"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6:06 1 242
3001 [잡담]  날이 점점 더 더워지면 마스크 때문에 갈등이 심해지겠죠 ,, (1) yohji 16:06 0 116
3000 [뉴스]  인도 원숭이, 코로나19 환자 혈액샘플 강탈…주민들 불안 (4)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6:04 0 184
2999 [일반]  덥네요 (1)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5:58 0 126
2998 [잡담]  인천 계양구 40대 확진자 겨울숲 15:50 0 340
2997 [뉴스]  美 매체, '성폭행 의혹&음주운전 삼진아웃' 강정호의 영광&몰락 집중조명 이미지첨부 BabyBlue 15:46 2 245
2996 [뉴스]  코로나19에도…우주선 발사 보려 모여든 美 15만 군중 논란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5:43 2 203
2995 [뉴스]  "살려달라" 흑인 사망케한 美 경찰 아내 '이혼 신청'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5:40 1 453
2994 [뉴스]  美 애틀랜타, 흑인 사망 시위 격화…"방위군 500명 투입"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5:37 1 212
2993 [일반]  50%의 확률 (11) 벨라루스 15:35 0 424
2992 [일반]  혼자 한 잔 빱니다2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5:30 3 243
2991 [잡담]  지자체 재난기본소득 가 유독 사용이 안되는 이유를 생각해 봤습니다. (1) nick4 15:25 0 230
2990 [뉴스]  애틀란타에선 생방송 중 CNN 센터안에서 폭발물터짐 ㄷㄷ (6)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5:17 1 648
2989 [일반]  헬스에서 힘 키우려면 (10) 백두텨 15:16 1 411
2988 [잡담]  신김치는.. 결국 볶음밥으로 해결봤습니다! (7) 이미지첨부 Oneday 15:03 1 282
2987 [일반]  미네소타 법원, 조지 플로이드 살인 용의자의 보석금을 50만달러로 정했다고..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5:02 1 234
2986 [일반]  와이프님과 신경전 (7) 기기11 14:52 4 587
2985 [일반]  재난지원금으로 치과가고 좋네요 (3) 마어니쟈 14:44 0 279
2984 [일반]  방문도 창문도 닫아 놨는데 볼륨 노브를 11시방향으로 돌리니 (6)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4:43 0 317
2983 [잡담]  미국사시는분? 이번 흑인 관련 (7) rlatndud 14:41 1 235
2982 [뉴스]  현재 미국에서 프로이드 항의시위가 일어나고 있는 지역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41 2 227
2981 [잡담]  알레르망 이불 후기 (5) 이미지첨부 ψ오크 14:31 3 558
2980 [뉴스]  스페이스 X, 스타쉽 SN4 프로토타입 로켓 엔진 테스중 폭발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30 2 226
2979 [일반]  종합소득세 가게 작년 12/27일 오픈했는데 (5) 더불어민주당 14:18 0 225
2978 [뉴스]  [속보]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 269명, 어제보다 3명 늘어 외 (1) 포이에마 14:18 2 254
2977 [뉴스]  [제주도] 집합금지명령에도 강행된 포커대회…경찰력 투입해 해산시켜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16 1 413
2976 [일반]  택배 비대면 배송?? (18) 이미지첨부 로또당첨갈망 14:13 1 453
2975 [일반]  3층 이사비용 보통 얼마나 드나요? (10) 혼자선 14:10 0 211
2974 [뉴스]  흑인 숨지게 한 美 경찰 '살인'으로 기소…9분간 짓눌렀다 (9)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06 4 348
2973 [일반]  혼자 한 잔 빱니다 (10)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4:02 4 355
2972 [뉴스]  전 세계 누적 확진자 600만명 돌파....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02 3 192
2971 [잡담]  요새 알리 배송은 믿을만 한가요? (8) 파지올리 14:00 1 189
2970 [일반]  마당딸린 시골집에 살면 불편한점 (28) 카자마 13:50 8 1003
2969 [잡담]  체온 측정도 어려운 계절~ Barcafer 13:45 0 19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