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배달의 민족 비난/비판이 참 의아하네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라할라마 날짜 : 2020-04-08 (수) 02:59 조회 : 1663 추천 : 4  


가입하고서 몇 년 만에 처음 글을 써보는 것 같습니다. 


직장생활의 무료함(그땐 그게 행복인 줄 몰랐지 ㅜㅜ)을 달래고자 가입한 이래 상당히 오랜 시간이 흘렀네요 ㅋㅋㅋ




최근에 배달의 민족 수수료 개편과 관련해서 온갖 언론과 정치권에서 상당한 비판을 가하고 있고...또 이토에서도 많은 분들이 한 목소리로 비판하며 탈퇴 및 불매를 말씀하고 계시더군요.


현 사태와 관련해서 다들 왜 그리 열을 내시는 건지 사실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솔직한 심정으로는 그냥 언론 플레이에 놀아나는 것 같아 보입니다.


전부터 배민VS요기요 중에서 배민이 더 저렴한 광고비와 중개수수료(이하 중개료)를 책정하고 있는데 왜 언론과 사람들은 배민만 못 잡아먹어서 안달인 걸까 궁금했습니다.


물론 이번 사태가 터지면서 혹시나 제가 잘못 알고 있을까봐 관련 기사나 자료를 조금 찾아보니 역시나 배민이 제일 저렴합니다.



(출처_네이버 포스트_비즈니스 워치  http://naver.me/G2DLS0fH )



위에 보시면 직관적으로 "정률재(수수료)는 배민이, 정액제(광고비)는 요기요가 싸잖아."라고 보실 수 있겠지만


배민은 [정액제 OR 정률제 중 택일]이고 요기요는 [정률제 기본, 필요시 정액제 추가선택]입니다.


게다가 정률제에 한해서 카드 수수료 3.3%를 제외하고 본다면 배민 6.8% VS 요기요 12.5%로 요기요가 2배나 더 비싼 수수료를 받습니다 .


업주 입장에서 배민을 사용한다고 했을 때, 월매출 대비 수수료 VS 정액제(8만 8천)를 고려해서 하나를 선택하면 되지만


요기요는 무조건 12.5%의 수수료를 내고 추가로 배달앱 내에서 업체를 홍보하기 위해선 추가로 광고비를 지불하는 방식이니 


그 비용은 배민에 비할 바가 못됩니다.


참고_배달의민족 vs  요기요 배달통 수수료 체계 비교해보니(19년 12월, 민중의 소리)

https://www.vop.co.kr/A00001452798.html




그런데 어째서 언론과 정부, 그리고 시민들은 배달의 민족에게만 손가락질을 하는 걸까요.


금번 DH코리아와 (주)우아한 형제들(배달의 민족) 인수합병 이전에도 


배민+요기요(배달통은 요기요에 합병) 모두 쌈싸서 욕하는 척하다가 결국 배달의 민족을 총알받이로 세웠죠.


물론 유통구조가 하나 더 늘어남에 따라 최종 소비자의 비용이 늘어나는 건 경제적으로 당연한 거고 배달앱의 태생적 한계지만


단지 업계 1위라는 이유만으로, 2위 업체의 절만 수준인 수수료를 받고 있음에도 모든 비난을 홀로 받아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2019년 기준 배민의 시장 점유율 55% 이상)


참고_ 배민, 요기요 배달앱 열풍...수수료 과도하단 지적도(19년 10월, 네이버 포스트_비즈니스워치)

http://naver.me/G2DLS0fH





그리고 인수합병을 이유로 배민을 비난하는 이토분들도 많은데요.


소규모 스타트업으로 시작해서 여러 해외 기업의 자본 투자로 지금의 배달시장(혹은 배달대행시장)을 만들고 업계의 1위를 달리고 있던 배민이지만


시장 상황이 언제 바뀔지 모르고, 또 언제까지고 업계 1위를 할 수 있으리란 보장도 없는데


국내 3조원 규모의 배민 VS 해외 13조 규모의 요기요(DH코리아)의 양강구도 속에서 


우버 이츠, 쿠팡 이츠, 위메프 O2O까지 등장한 판에 언제까지고 출혈 경쟁을 버틸 수만은 없었을 테죠...


물론 해보지 않으면 모를 일이라지만 규모가 규모인 터라 장기적으로 봤을 때 어떻게든 요기요가 자본의 힘으로 시장을 먹지 않았을까 합니다.


결국 배민으로서는 상한가라고 생각되는 시점에서 더이상의 출혈을 막고자 매각을 했다고 봐야겠죠.


더군다나 배민+요기요의 병합이 아닌 독자 운영으로 기존의 시스템율 유지함으로서 기존에  배민을 이용하던 업주+고객을 최대한 보호했다고 생각합니다.


그놈이 그놈이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을지 모르겠지만 결국 내부 경쟁으로 인해서라도 소비자에게 조금이나마 더 혜택이 돌아올 여지가 생기는 건 당연하겠죠?


참고_왜 배달의 민족은 요기요의 제안을 받은 것일까(19년 12월, OUTSTANDING)

https://outstanding.kr/beaminglobal20191213/





평소에 인기게시판, 회게, 유게에서 댓글만 겨우 남기다가 도저히 갑갑해서 주저리 주저리 글을 써봅니다.


아래는 본 글을 작성하면서 참고한 기사/포스트이며 어디까지나 제 사견이니 마음껏 비판하시고 댓글로 의견 부탁드립니다!


재미도 없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행님덜!!










사냥중 2020-04-08 (수) 03:14
광고임 ?
     
       
글쓴이 2020-04-08 (수) 03:38
아쉽게도 배민에서 받아먹을 수 있는 건 없네요 ㅜㅜ
자이스까 2020-04-08 (수) 03:19
배민 다니시는 관계자분이신듯
     
       
글쓴이 2020-04-08 (수) 03:39
관계자의 친구라서요 ㅜㅜ 정작 저는 테이크아웃을 선호해서 배달앱을 안 써요 ㅋㅋㅋ
c101c 2020-04-08 (수) 03:20
이미 이전부터 저런 부분에 대해 여러 의견들이 돌고 있었고
이번 변화로 인해서 그게 한꺼번에 터져나왔다고 봐야할것 같네요.

단순히 저기보다는 괜찮은데 하는 시각으로 해석할 문제가 아닌듯
     
       
글쓴이 2020-04-08 (수) 03:39
그렇게 볼 수도 있겠네요...감사합니다!
응응으 2020-04-08 (수) 03:28
독점이 왜 안좋은지 모르시는건가?
코로나라는 재난상황 때문에 다들 힘든 가운데 떡상하면서 오히려 수수료를 올려버렸는데
욕을 안먹는게 이상한거죠.
지금 같은 시기에 수수료를 올리는건 독점이기 때문에 가능한건데
그걸 한몸인 요기요랑 비교해서 요기요보다 수수료가 낮으니까 올려도 된다는건
뭔 논리인지 이해가 안되는데.
     
       
글쓴이 2020-04-08 (수) 03:42
수수료가 올라갔다고 하시는데 엄밀하게 말하면 6.8%에서 5.8%로 1% 내려갔어요~
다만 어플 내에서 업체 노출과 관련해서 기존과 차이가 생기다보니 이래저래 말이 나오는 거구요
애초에 인수합병 전에도 가격은 훨씬 쌌고 지금도 싼데 이토분들은 요기요에는 별 말 업고 배민만 불매한다고 하는 건지 의아해서 그렇습니다 ㅜㅜ
          
            
응응으 2020-04-08 (수) 04:23
버려지는 상품의 수수료가 내려갔다고 해서 배민의 수수료가 내려갔다고 말하는건
정확히 업체가 수수료 체계를 바꾸면서 의도한 것이죠.
배민의 입장도 똑같습니다. 내려간 수수료도 있는데 왜그러느냐?
버려지는건 내리고 주력을 올렸으면서 눈가리고 아웅하는 식이죠.
          
            
응응으 2020-04-08 (수) 04:42
요기요는 수수료 높다고 원래부터 말이 많은 업체였고 그래서 점유율도 낮았습니다.
수수료 높은 어플이라고 불매하는 사람이 많았단 말이에요..
합병 하기전에 이벤트를 때려박아서 점유율을 올리긴 했지만요.
어쨌든 그래서 배민만 불매한다는게 말이 안되는거에요.
배민이 수수료 장난친다고 요기요로 갈아탄다는 사람 없습니다.
합병해서 독점으로 간 이상 수수료 올릴건 다 예상을 한 상황에서
최악의 타이밍에 배민이라는 브랜드가 선빵을 날렸기 때문에 배민이 언급 되는거지
요기요가 잘했다고 언급이 안되는게 아닙니다.
               
                 
글쓴이 2020-04-08 (수) 04:52
그렇군요...덕분에 저도 다시 생각해보게 되네요.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
오늘도즐겁게 2020-04-08 (수) 03:31
그럼 안 쓰고 직접 지점으로 전화하면 더 좋은듯 ㅋ
     
       
글쓴이 2020-04-08 (수) 03:43
그래서 저는 테이크아웃을 선호합니다! 면대면이 훨씬 정감가고 좋아서요
심심한퉁퉁이 2020-04-08 (수) 04:25
지금 배민대신 요기요 가자가 아니라 배민 쓰지 말고 지역어플을 만들고 활성화 쪽이라서... 요기요나 배민이나 다 같은 놈인거 다들 알죠.
어그로탐지기 2020-04-08 (수) 04:49
글에 색까지 입히시고 아주 정성이시네요
웅33 2020-04-08 (수) 05:43
배민이 만든 옵션이 자신들의 수익 감소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이었다는 것이 중요하죠.
소상공인 지원한다고 코로나 19 지원 수십억, 수백억 기사로 우호 여론을 만들고,
그 와중에 은근 슬쩍 이 옵션을 시행했다는게 포인트입니다.

요금체계를 책정할 때 계산기 엄청 뚜드려 봤을텐데,
그리고 소상공인에게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걸 알고 있었을텐데
이 시점에 이런 행동을 하는 것은 단순히 오해라고 보기 어려운거죠.
     
       
글쓴이 2020-04-08 (수) 22:39
확실히 제가 생각하지 못한 부분들이 많았던 것 같습니다.

댓글로 알려주신 내용들 덕분에 저도 다양한 관점에서 생각해보게 되네요! 감사합니다 :)
사악사악 2020-04-08 (수) 06:20
다 그렇다고 치더라도
시기가 구려요 시기가...
지금은 아니였지... ㅡ.,ㅡ

진짜 병신인가 싶은데...
camiosdm 2020-04-08 (수) 07:07
ㅋㅋㅋㅋ먼 내부경쟁임 ㅋㅋㅋㅋㅋ
Astraios 2020-04-08 (수) 07:43
지인의 친구가 이러기엔 내용이 너무 정성스럽네ㅋㅋㅋ
뿡탄호야 2020-04-08 (수) 07:45
시장의 98%를 먹고있는 외국계 대기업 vs 코로나 상황에서 수수료가 올라 더 힘든 소상공인

이것보다 기사로 까기 좋은게 어딨음?
이 시기에 수수료 정책을 바꾼놈이 병신임
     
       
글쓴이 2020-04-08 (수) 22:39
그것도 그렇네요...어쩌면 총선+코로나 여파로 조용히 묻어갈 수 있을거라고 생각했던 걸까요? 허헣
에아 2020-04-08 (수) 09:03
같은 회사인데 요기요 보다는 배민이 낫다는게 뭔 의미가 있음?
마죠쿠사마야 2020-04-08 (수) 09:36
ㅋㅋ 지인의 친구가 이러기엔 너무 자료가 전문가 스럽네...거기 업계 계통 종사자임?
     
       
글쓴이 2020-04-08 (수) 22:40
전부 구글링해서 퍼왔습니다...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ㅋㅋㅋㅋ
드라카 2020-04-08 (수) 09:52
본인이 점주거나 점주 관계자라면 이번 배민에 반대하는게 맞을텐데요...

원래 배민은 맛집랭킹이나 찜 등으로 주문하면 수수료 안 받았습니다.
그래서 배민 주문할때 보면 점주가 꼭 찜해달라고 하는 경우가 많았어요
근데 이번 개편으로 이런 경우도 수수료 부과한다고 했습니다.
그런데 이걸 공개적으로 밝히지 않았ㅇ요
그래서 욕 더 처먹음
     
       
글쓴이 2020-04-08 (수) 22:41
정률제가 적용되는 범위가 확대된 거군요...

점주 입장에선 배민+요기요 모두 가입해서 비용을 내야하니 속 터질만 하네요 ㅜㅜ
반했당 2020-04-08 (수) 10:31
배달앱 써본적이 없어서리
얄리얄리얄랑… 2020-04-08 (수) 11:17
세줄요약이 필요합니다
왜내하면 사람들이 잘안일걸랑요 요점은 요기요가 더 심각하단거같은데
     
       
글쓴이 2020-04-08 (수) 22:37
글을 너무 오랜만에 써봐서 생각 못했네요 ㅜㅜ
취지는 "더 비싼 돈 받는 요기요는 아무 말도 없고 배민만 뭐라 하는가"였는데 위에 댓글들 읽고 다시 생각하는 중입니다 ㅎㅎㅎ
deicide 2020-04-08 (수) 11:31
본인과 의견이 다르면 비아냥과 비난이 넘치네..
     
       
글쓴이 2020-04-08 (수) 22:42
말씀하신 점은 주의하도록 하겠습니다. 기분 나쁘셨다면 죄송합니다!
          
            
deicide 2020-04-09 (목) 11:01
글 쓰신분한테 한 말이 아니고 댓글 단 사람들 중에 일부가 그러기에 남긴건데 오해 하신듯요.
저도 글쓰신분 의견에 동의 하는건 아니지만 나와 의견이 다르다고 비아냥과 비난은 성숙하지 못한 태도라고 생각합니다.
맥커친 2020-04-08 (수) 22:31
기레기가  이토까지 진출했네.. 

말장난하고 놀자는건가?
조또라고 2020-04-08 (수) 23:29
이렇게 모아서 보니 둘다 도둑놈들이네요
김교태 2020-04-09 (목) 00:57
단순히 절대값이 아니라 상대값만 따지는건가요?
2등보다 적다고해서 결코 적은 수수료는 아닌것 같은데요... 아무런 관심이 없는 사람이 봐도 이런글은 취지가 의심스럽습니다.
루이스22 2020-04-09 (목) 11:38
글은 길어서 안읽음
그냥 배달어플회사는 피빨아먹는 모기들임 안쓰는게 정답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9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2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7
3086 [뉴스]  [미국 LA] “어제 저녁 규모 5.5 지진은 작년 7월 강진의 여진”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8:09 0 33
3085 [뉴스]  코로나19 속 찾아온 허리케인 시즌…중미 열대폭풍 사망자 속출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8:04 0 44
3084 [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서 규모 5.5 지진..."진원 얕아 피해 우려" (현지시간 3일)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7:57 0 69
3083 [일반]  아들이 드디어 학교에 갑니다. ♥나비냐옹♥ 07:49 1 104
3082 [뉴스]  NASA, 트럼프가 새로 공개한 캠페인 영상에 반발(경악)하고 온라인 청원에 들어감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7:35 1 122
3081 [잡담]  오늘 경북 경남 온도차 장난 아이네요. ㄷㄷ (2) 이미지첨부 파지올리 07:34 1 282
3080 [날씨]  오늘의 날씨 깍꿍 07:30 0 43
3079 [잡담]  [역사] 책 읽다가 담배와 관련된 내용인데 (7) 가오갤라쿤 07:07 0 122
3078 [일반]  접수번호 1번 뽑았어요ㅋㅋㅋ (1) 이미지첨부 츄루륩춉츕 07:02 1 434
3077 [일반]  왜 아무도 저를 좋아하지 않을까요.... (8) 스스로하자 06:53 4 312
3076 [잡담]  항상 코로나 조심 도깨비 06:42 0 115
3075 [일반]  현기차 디자인 혁신은 역대급인거 같네요... (10) 이미지첨부 진짜정우성 06:27 3 573
3074 [잡담]  미국에도 ㅇㅂ하는애들 같은 애들이 있네요. (2) 너희kin 06:17 1 205
3073 [일반]  예전 기사입니다, 2015/06/05 일본의 전쟁은 그 목적이'세계정복임'을 명시… (1) 이미지첨부 Schach 03:55 1 260
3072 [일반]  비말 차단 마스크 오늘부터 500원 판매 한다네요 (4) 빠락빠락 03:24 3 473
3071 [일반]  모기 진짜 죽여버리고싶어요 (8) 이라으카루다 03:08 1 326
3070 [일반]  마지막에 화장실 물내리는 뮤직비디오?? 오만상쳐라 02:49 0 262
3069 [뉴스]  안양 37번 환자 교회활동 숨기려 거짓 동선 밝혔다가 역학조사서 들통 (3) 어라하 02:40 4 327
3068 [일반]  마스크......... ㅋㅋㅋㅋㅋㅋㅋㅋㅋ (1) The미래 02:30 3 397
3067 [일반]  LG 그램 분해 영상 겨울숲 02:12 1 440
3066 [뉴스]  세계 최초 플라스틱 없는 ‘친환경 얼굴가림막’ 판매 시작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39 2 571
3065 [일반]  예전에 산 다니다 보면 꼭 들리는 곳이 절이었는데 (4) 이미지첨부 아자 01:22 3 374
3064 [잡담]  망고 여섯 (3) 이미지첨부 노력왕 01:19 1 469
3063 [잡담]  노인 등치는 의료기기.건강식품무료 홍보관이 없어지지 않는이유 (1) 엉엉아 01:07 3 223
3062 [잡담]  아재의 대취 (2) 이미지첨부 미낙스 00:46 4 516
3061 [일반]  요새 트짹이들끼리의 성매매토론보는데 러블리러브 00:46 0 301
3060 [잡담]  TFT (롤토체스) 하다가 절망.. (4) 오십구키로 00:41 2 310
3059 [뉴스]  [NASA] 2020년 화성탐사로저 퍼시비어런스 미디어데이 개최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25 1 89
3058 [잡담]  크 다 내려 놓으니 맘이 편해지네요.. (6) 풍운비 00:20 7 538
3057 [일반]  스타벅스 텀블러 인터넷은 짭인가요 (3) 잇힝e 00:11 1 435
3056 [잡담]  밖에 정말 미스트같은 비가 내리네욤..ㄷㄷ (4) 곰돌이분신술 00:10 2 343
3055 [일반]  어제 지방도로 달리는데 (2) 아자 00:06 1 253
3054 [잡담]  시각장애인점자판, 자전거겸용도로 만들때 생각좀 하고 만들어줬으면 좋겠어요. (1) 이미지첨부 전자의요정 00:06 3 135
3053 [잡담]  지금 백분 토론 보는 중........ㅎ 하얀손™ 00:03 5 252
3052 [날씨]  2020년 6월 5일 [오늘의 날씨] (2) 이미지첨부 5180 00:02 4 89
3051 [잡담]  오랜만에 해운대 놀라왔어요 (5) 이미지첨부 블록틱스 06-04 3 406
3050 [잡담]  책상에 드루누워..ㅋㅋ (4)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6-04 3 362
3049 [도움]  노래 재목이 궁금합니다. (6) 귤사줘 06-04 0 151
3048 [잡담]  시속 30km 유지 잘 되세요? (35) Smile에스 06-04 1 657
3047 [잡담]  KBS 다큐 인사이트 시청률에 미친 PD들 재밌네요 이미지첨부 피자주세요 06-04 1 46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