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일반] 

중국인의 시민의식을 알수있는 이번 코로나19의 대응

[시사게시판]
글쓴이 : Anarchis 날짜 : 2020-02-16 (일) 16:50 조회 : 643 추천 : 6  
https://news.v.daum.net/v/20200216062803801?f=m

"우리가 왜 기숙사에 들어가"..대학가 中유학생 통제불능



충북의 대학들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개강에 맞춰 입국하는 중국인 유학생을 기숙사에 격리하는 관리대책을 세웠으나 사실상 통제 불능이다.

학생들에게 내용을 안내하고 입국 날짜 등을 일일이 확인하고 있으나 입국은 물론 기숙사 격리 자체에 강한 거부감을 나타내기 때문이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개강을 1~3주 연기한 도내 12개 대학은 이 기간을 이용해 중국인 유학생을 기숙사에 격리해 감염 여부를 확인하는 등 관리할 계획이었다.

중국인 유학생이 머물 기숙사도 적게는 한 차례 많게는 서너 차례까지 방역하고, 마스크와 손 세정제 등의 개인 위생용품까지 비치했다.

일부 대학은 열화상카메라까지 설치하고 학생들 간 접촉을 차단하기 위해 식사도 도시락으로 제공하기로 하고 업체와 계약 등을 준비하고 있다.

도내에서 중국인 유학생이 가장 많은 충북대는 기숙사를 이용하는 300~400명 전원을 기숙사에 격리해 바이러스 잠복기인 14일 동안 보호할 방침이다.

자취나 하숙 등 개별적으로 생활하는 나머지 중국인 유학생도 개강을 2주 연기하면서 비게 된 일반 학생 기숙사에서 14일 동안 머물도록 할 계획이었다.

또 중국에 머무는 학생들에게 일일이 전화하거나 SNS 메시지를 보내 이런 계획을 알리고 늦어도 이달 29일까지 입국할 수 있도록 안내까지 했다.

하지만 1차 전수조사를 벌인 결과 권고한 입국 날짜에 맞춰 들어와 기숙사에서 생활하겠다고 의사를 밝힌 학생은 고작 10여명에 불과했다.

나머지는 입국 자체를 할 수 없거나 이달 29일 이후에나 입국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상당수는 입국해도 기숙사에는 들어가지 않겠다고 거부 의사를 밝히기도 했다.

나머지는 입국 자체를 할 수 없거나 이달 29일 이후에나 입국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상당수는 입국해도 기숙사에는 들어가지 않겠다고 거부 의사를 밝히기도 했다.

이처럼 중국인 유학생의 협조가 이뤄지지 않자 충북대는 학생들에게 다시 한번 입국을 권고하고 기숙사 임시생활을 안내했다. 2차 전수조사로 동의 여부도 확인하고 있다.

충북대 관계자는 "전수조사를 해 보니 단체생활(기숙사 격리)에 따른 감염과 입국 과정에서의 감염을 우려해 이동 자체를 하지 않으려는 학생이 상당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2차 전수조사 결과가 나와 봐야 하겠지만, 지금 같은 분위기라면 계획 자체에 어려움이 있다"며 "학생들에게 일일이 전화해 협조를 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충북대뿐 아니라 나머지 대학도 학생들의 협조가 이뤄지지 않기는 마찬가지다. 어느 대학에서는 기숙사 격리 자체를 불쾌하게 받아들이며 저항하는 모습까지 나타나고 있다.

상황이 이렇게 되면서 일부 대학은 학생뿐 아니라 학부모와 접촉해 양해를 구하고 계획에 협조해 달라고 요청하거나 학칙으로 강제할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

한 대학 관계자는 "협조적인 학생도 꽤 있지만, 상당수가 비협조적"이라며 "기숙사 자가격리에 불응하면 학칙에 어긋나지 않는 선에서 반강제적으로 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난번 홍콩때도 그렇지만 지금 중국인들은 자신들이 독재국가에 사는것도 모르고 자신들이 얼마나 억압받고 사는지도 모르는 그런 상황인데 외국유학이라도 다니는 사람들의 시민의식을 보니 공산당독재가 천년만년갈꺼 같음.

중국의 미래는 죽의장막을 더 높게 할것이냐? 아니면 죽의장막을 피로 덮을것이냐인데 지금 중국인들을 보면 공산당반대집회를 하면 집회장소주변시민들이 시끄럽다고 때려잡을거 같은 느낌임
Black Tiger

Konigstiger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6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6
189593 [일반]  긴급재난지원금 대해서 쿠마상1 13:26 0 266
189592 [나눔]  진실범님^^ 누구나 만들어 봤어요[수정] (3) 이미지첨부 haerry 13:24 4 290
189591 [일반]  [총선] 이토회원님들의 절실한 도움이 필요합니다. (13) 이미지첨부 살살좀하자 13:23 18 394
189590 [뉴스]  경기도 재난소득 지급방법 참고들 하세요 (3) 이미지첨부 tmvhswl 13:22 4 589
189589 [일반]  [펌] 13세8명 훔친차로 도주하다 난 사망사고입니다. (4) 백년전쟁 13:22 8 517
189588 [일반]  윤춘장 근황.jpg (2) 이미지첨부 축구왕강백호 13:21 17 1006
189587 [뉴스]  [긴급진단, 전문가 인터뷰]①예방의학 전문가 “노동환경 바꿔 사회 전체 감염수준 낮… 기후변화 13:20 1 110
189586 [잡담]  회사 경리가 신천지 신도에요. (23) 그러니까a 13:20 15 2584
189585 [일반]  원유철 "미래한국당, 통합당과 차이 없다…우리는 형제정당" (5) 아이즈원♡ 13:13 3 379
189584 [일반]  모든업종 유급휴직자 수당 90% 지원 (8) 이미지첨부 난놈 13:04 2 532
189583 [일반]  "신라젠 사건"이 아니고 "채널A불법취재공작"이다... (3) 푸른권율 13:01 24 595
189582 [일반]  황교안 "천만 교인 책임있는 것처럼 뉘앙스 갖는 것 적절하지 않아" (6) 이미지첨부 수타가이 13:01 5 352
189581 [일반]  "한국서 검사받자"..핀란드 국적기로 '코로나 검체' 공수 (6) 이미지첨부 고투더 13:00 14 588
189580 [일반]  열린펀드 가입하세요 (15) 개골산 12:53 19 520
189579 [일반]  코로나 A형위험 O형 혈액형 낮아 (16) 자율차 12:52 1 622
189578 [일반]  오늘은 만우절이기도 하지만 장국영이 우리 곁을 떠난 날 (7) 내야수오지배 12:50 2 202
189577 [일반]  검찰이 비정상인 이유 (2) 에1리언 12:48 19 543
189576 [일반]  코로나로 잠시 잊혀졌던 인물 (1) 영보이이 12:42 4 657
189575 [일반]  민식이법 (9) 마녀의가마솥 12:40 3 290
189574 [일반]  전광훈 목사 "급사 위험성 있으니 풀어달라"..보석요청 (24) 이미지첨부 스트라이커K 12:38 22 748
189573 [일반]  적폐들은 절대 외부의 공격으로 무너지지 않습니다. (1) 돈덕쿠 12:32 2 233
189572 [사회]  [그 때 그 분]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는데 목례하는 반기문 (5) 이미지첨부 Veritas 12:26 7 478
189571 [일반]  제가 전에 N번방사건에... 이미지첨부 수타가이 12:26 4 410
189570 [일반]  사람없는 아침에만 운동하니까 자연스레 공복운동 선호하게되네여 최고야너는 12:25 1 199
189569 [일반]  한국 치안 최대 미스터리.jpg (37) 이미지첨부 sienic77 12:23 24 4964
189568 [일반]  의리의 상징인 그녀 한국을 떠나던 날 (4)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2:22 10 881
189567 [뉴스]  통합당, 공식유튜브 '문대통령 교도소 무상급식' 발언에 사과 (2) 이미지첨부 수타가이 12:22 10 461
189566 [일반]  검찰 이쓰래기들 또한건했네 정경심 고발장 공소장 내사자료 없음 (9) 아우짜라고 12:17 27 786
189565 [일반]  채널A~검찰의 검은 유착관계 개골산 12:14 4 348
189564 [일반]  법정에 쏟아진 '총장 결재 없는 상장' (13) 쟁반국수 12:13 65 1548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