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단독] 서울고법 재정전담부 신설 가닥.. 법원도 검찰 기소권 견제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20-01-21 (화) 03:28 조회 : 828 추천 : 15    

[단독] 서울고법 재정전담부 신설 가닥.. 법원도 檢기소권 견제

윤경환 기자   입력 2020.01.20. 12:32   수정 2020.01.20. 18:29 "1.5개 이상 필요" 대법원장 보고
전체 판사회의 의결.. 내달 도입

[서울경제] 서울고등법원이 검찰 불기소 처분을 다시 살펴보는 재정신청 전담 합의부 1~2곳을 신설하기로 했다. 최근 검찰 권한의 비대화를 둘러싸고 여론이 첨예하게 대립하는 가운데 법원까지 검찰의 기소독점권에 대한 견제에 가세한 모양새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은 다음달 인사 이후 사무 분담 과정에서 재정신청 전담부를 신설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김창보 서울고등법원장은 지난해 업무보고에서 재정신청 전담부 신설 방안을 김명수 대법원장에게 알린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김 법원장은 “재정신청 사건은 서면심리 특성상 업무 부담은 크지 않으나 민원인 상대 등으로 판사와 직원의 피로도는 크다”며 전담부가 최소 1.5개 이상 필요하다고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고법은 22일 전체 판사회의에서 관련 의견을 수렴한 뒤 구체적으로 어떻게 규정을 마련해 전담부를 신설할지 확정할 예정이다.

복수의 법원 관계자는 “김 법원장이 취임한 지난해 2월부터 재정신청 전담부 설치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며 “전체 회의는 이미 신설이 어느 정도 결정된 상황에서 판사들의 의견만 들어보는 과정”이라고 귀띔했다.

서울고법이 이렇게 전담부를 설치하게 된 것은 재정신청 인용률이 고작 0%대에 머물면서 충실한 심리 없이 유명무실하게 운영된다는 지적이 잇따랐기 때문이다. 특히 지난 2015년 국정감사 때부터 지난해까지 이병석 새누리당(자유한국당 전신) 의원을 필두로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 오신환 새로운보수당(전 바른미래당) 의원, 송기헌·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 여야를 막론하고 재정신청 심리를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을 내놓았다. 실제 최근 법원이 재정신청을 인용해 공소제기 결정을 내린 비율은 0.5%를 밑돈다.

재정신청 제도는 검찰의 부당한 불기소 결정을 견제하기 위해 1954년 도입됐다. 검찰 불기소 처분에 불복한 고소·고발인이 전국 고등법원에 공소제기를 신청하는 제도다. 법원이 재정신청을 받아들이면 검사는 반드시 공소를 제기해야 해 강력한 견제 수단으로 꼽힌다.

서울고법의 전담부 신설 결정에는 지난해 3월 수원고등법원 출범과 서울고법 인천 원외재판부 설치가 힘을 보탰다. 2심 사건 수가 해당 법원으로 분산되면서 그간 걸림돌로 지목됐던 인력 문제에 여유가 생긴 것이다. 현재 재정신청 재판은 서울고법 10개 행정부와 1개 민사항고부가 나눠 심리하고 있다.

다만 정치권이 5년 전부터 제기한 문제에 대해 법원이 하필 검찰개혁으로 여론이 양분된 현시점에 화답하는 모양새를 취한 것은 논란의 대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 검찰 권력 견제라는 청와대와 법무부의 정책 방향에 독립된 사법부까지 협조하는 양상이 됐기 때문이다. 사법부는 최근 이탄희 전 판사와 이수진·최기상·장동혁 전 부장판사 등이 잇따라 여당 쪽 정치에 투신하거나 이를 검토하면서 국민 신뢰에 다시 한번 흠집이 가는 분위기다.

대법원 관계자는 “서울고법의 전담부 설치에 대법원은 어떤 의견도 내지 않았으며 최근 검찰개혁 등과 관련한 의심은 ‘오비이락’”이라고 일축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120123217308

조국표 사법개혁안이 하나둘씩 진행~

재정신청 제도는 검찰의 부당한 불기소 결정을 견제하기 위해 1954년 도입됐다. 

검찰 불기소 처분에 불복한 고소·고발인이 전국 고등법원에 공소제기를 신청하는 제도

법원이 재정신청을 받아들이면 검사는 반드시 공소를 제기해야 해 강력한 견제 수단으로 꼽힌다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인간조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골드라이탄 2020-01-21 (화) 03:43 추천 6 반대 0


ㅋㅋ선택적 기소
골드라이탄 2020-01-21 (화) 03:4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ㅋㅋ선택적 기소
그녀함락 2020-01-21 (화) 04:30
일하는 검찰 입장에서도 사건접수를 전부다 제대로 수사할 여력이 없기는 하쥐.

불기소 해도 될 사건이 올라오는것도 어쩔수 없을것이고.

문제는 왜 있는자들의 사건은 유독 불기소가 많냐는 것일뿐
머해 2020-01-21 (화) 04:45
선택적 기소를 없애기 위한 최소한의 조치쯤?

일단 평균율을 맞추기위한 초입정도?

헌법 취지에서 환원하는  작업?. 훗
†와룡 2020-01-21 (화) 08:52
기사에 개인의견을 마치 사실인냥 써놨네요
검찰개혁에 대한 목소리가 훨씬 높은데 여론이 첨예하게 갈린다고 그리고 판사들이 여당편을 들거나 여당에 입당했고 그로인해서 국민적 신뢰에 흡집이 간다고

당장 어제 뉴스만 봐도 옷벗고 자유당가서 총선 출마한다는 전대갈 재판하던 판사도 있는데 기사라는건 지극히 사실만 전달해야 하는건데 사실에 지 의견을 슬쩍 끼워넣음으로써 마치 사실인냥 인식을 시키려는것으로 보이네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4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171676 [잡담]  호텔 도착 블록틱스 04:35 0 1
171675 [일반]  짜장 볶았어요ㅎ 이미지첨부 레드보틀 04:28 1 29
171674 [뉴스]  “이 와중에?” 일본 신종 코로나 기승인데 ‘알몸 축제’ 1만명 운집 (2) 발딱이 04:07 0 100
171673 [뉴스]  "한국 참가 반대" 한일관계 꼬이게 만든 영국의 궤변 발딱이 04:06 0 111
171672 [일반]  층간 소음으로 옆집이 아래층과 싸우네요 (4) 굴락 03:27 1 183
171671 [잡담]  나는 매국노보다는 나아 ??? (1) 유랑천하 02:57 0 143
171670 [도움]  지금 당장 삭제 하지 않으면 안되는 업데이트 (6) 효성하앍 02:20 5 507
171669 [잡담]  이태원 클라쓰 재밌네요. (2) 이미지첨부 국가안보실 02:19 1 233
171668 [뉴스]  신종코로나 감염증(COVID-19)를 일으키는 바이러스 이름 (5)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2:17 0 172
171667 [잡담]  영화 '코어' 에서 정말 슬펐던 장면 (2) 베르너하이젠… 02:13 2 323
171666 [일반]  컴퓨터용 책상 주문제작하는데 비쌀까요? (6) 인증메일안날… 02:03 0 193
171665 [일반]  뭘해야 행복할까요? (3) 유기화학8판 02:02 2 115
171664 [일반]  일본 제품이 철저하게 잘 만드는 이유를 추측해봄. (38) 아이돌학교 01:59 1 333
171663 [일반]  토트넘 a 빌라 전 재밌는 장면 (1) 강생이똥꼬 01:58 1 265
171662 [일반]  시진핑과 이명박근혜는 닮았다 자유당 개새들아 어디다 대고 개소리야 (7) 이미지첨부 아우짜라고 01:55 0 152
171661 [일반]  제가 쓴 글이 삭제됐네요. (12) 삐야기얄리 01:40 0 300
171660 [일반]  ㅎ ㄷ ㄷ 지금 누가 우리집 문 열려고 함 수정) (10) 안安분分지知… 01:39 1 482
171659 [뉴스]  중국 방사선 치료 감마나이프 개발자 코로나19로 숨져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27 2 269
171658 [뉴스]  [15일 오늘의 우주] 2013년 : 첼라빈스크 유성우 사건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06 1 152
171657 [일반]  손흥민이 해냈네요 성빈e 01:03 4 419
171656 [일반]  한국 역사상 가장 위대한 축구선수 손흥민 (24) 헬로헬로반반 00:57 5 928
171655 [일반]  와 마지막 역전골 ㅋ (1) 잇힝e 00:54 1 527
171654 [일반]  빛흥민 극장골 (1) 스카이큐브 00:53 0 422
171653 [일반]  손흥민 골!! (13) 허니버터야옹 00:53 2 568
171652 [잡담]  체코 도착 !! 스코다 자동차 처음 타보네요 (3) 블록틱스 00:42 1 252
171651 [일반]  진중권 "문빠들이 또 임미리 신상 턴다. 문주주의 소통법,,," (17) 소나우두 00:35 0 388
171650 [일반]  무인화 ... 솔직히 무리입니다. (3) 신성사회황국… 00:32 3 380
171649 [일반]  치킨뼈. 살이 있는채로 종량제봉투면 과태료 8만원. (7) 이미지첨부 높이나는도요… 00:32 3 547
171648 [뉴스]  [16일 오늘의 우주] 1948년 : 제라드 카이퍼가 천왕성의 위성 미란다를 발견하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31 1 56
171647 [일반]  지역별 기독교 인구비율 (8) 소나우두 00:22 0 34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