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잡담] 

전화에 대한 추억

[회원게시판]
글쓴이 : yesimmad 날짜 : 2019-12-15 (일) 09:47 조회 : 457 추천 : 4  

아버지가 외항선원이시던 70년대엔

어머니가 통화원하는 날짜 며칠전에 예약을 하셨지요.

아버지와 통화 연결이 되면 온식구가 수화기에 달라 붙어

아빠! 언제와요? 청바지 사다주세요. 쵸콜렛 사다주세여...

어머니는 그리운 남편과 대화도 제대로 못하셨고.


1990년대 초에 제가 해외유학 나왔을 때는 한국과의전화 3분이 $1 정도였나 해서

직통보다도, 국제전화 카드 같은 거 구입해서 쓰곤 했죠. 그게 좀 쌌어요.


지난달, 대학생이라 일찍 방학 맞이한 두아이를 한국 친척들께 보내 놓고

저희 내외는 매일 카톡으로 영상통화 합니다. 할아버지 할머니 얼굴 뵙고 싶다 하면

아이들이 두분꼐 폰 넘겨드리고 그렇게 대화하죠.

시장가서 먹거리 살 떈 이거산다 저거산다 보여주기도 한답니다.


이 얼마나 편리한 세상인지요?


NATCHIN 2019-12-15 (일) 10:02
그러고 보면 요즘에는 00700같은 국제전화 광고를 찾아볼 수가 없네요 ㅋㅋ
골드라이탄 2019-12-15 (일) 10:14
ㅋㅋㅋㅋ어렸을적에 아부지 월급날...저녁에 집전화만 기다립니다..돼지갈비 먹으러감.
금기자 2019-12-15 (일) 10:38
가족이 전부죠~

무척 엄하셨던 아버지도 월급날엔 시장에서 통닭 사오시곤 했죠. 가끔 술 한 잔 하시면 아맛나' 와 비비빅' 도 사오시고,,

사실 저와 동생은 전혀 안좋아하는 팥 들어간 하드' 였는데 당신께서 좋아하시는 걸 사오시니 솔직히 어거지로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물론 지금은 무척 좋아합니다. 제게 아맛나, 맛동산' 란 키워드 속엔 아버지' 란 단어가 숨어 있어요.

한국에 살지 않으신가 보네요. 가족이 정기적으로 헤어졌다가 재회하시는 듯,,,편리한 세상 맞네요. ^^
칼있시마 2019-12-15 (일) 11:55
예전에 구리선으로 통화를 할때는 불과 1km 를 넘으면 증폭기가 필요했습니다.
그런데 서울-부산 거리이면 얼마나 많은 증폭기가 필요했을까요?
그중에 한개라도 고장나면 통화가 안되겠죠.
생각해보면 왜그리 시외통화요금이 비쌌는지 이해가 됩니다.

더더구나 해외통신이거나 선박통신이면 오직 위성으로만 통화가 가능했습니다.

지금은 광케이블 사용합니다.
수십 수백킬로 거리에도 증폭기가 필요없습니다.
게다가 머리카락보다 훨씬 더 가는 광케이블 한가닥에 수천 수만명이 동시 통화가 가능하죠.
그래서 광케이블을 통신혁명이라 불리는 이유입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1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166187 [일반]  음방 열어 놓고 한 잔 합니다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1:26 0 53
166186 [잡담]  분노주의) 선넘네 진짜 (6) 이미지첨부 내가레전드다 11:10 2 529
166185 [일반]  아이즈원이 다시 활동한다는건 말도안되는 소리죠 (4) jinoo218 11:07 4 197
166184 [일반]  최강욱 너는 게획이 다 있구나 (2) 이미지첨부 메르쿠치 11:00 0 386
166183 [일반]  연휴 날씨를 보니 3월에 보이는 포근함이군요. gogo1024 10:57 0 80
166182 [일반]  어휴 정말 못말리는 차이러스 (1) 흰둥흰둥 10:57 0 157
166181 [잡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미지첨부 Chloe♡♡ 10:56 0 52
166180 [잡담]  타지 생활하면서 명절을 혼자보내게 되었네용 (3) 니포마 10:44 1 190
166179 [일반]  촌닭음방 01 24 이미지첨부 탑리스너 10:41 0 48
166178 [잡담]  명절 잘보내세요~ (1) 이미지첨부 폭포수라 10:20 2 108
166177 [일반]  설연휴네요 (1) 공유하는세상 10:04 1 131
166176 [잡담]  삼성서울병원 환자 면회 전면 금지. (1) 김윤이 09:55 2 554
166175 [잡담]  속보- 북한 고려항공 중국 운행 중단. 김윤이 09:44 0 402
166174 [잡담]  속보 - 우한 폐렴 환자 7명 추가 사망. 김윤이 09:41 0 470
166173 [일반]  외국인에게 한국어는 어려울까 (3) 막걸리투나잇 09:37 0 355
166172 [일반]  크롬쓰고 있는데요 글읽으러 들어가면 위에 목록이 안뜨네요 (2) 이미지첨부 게로우 09:29 1 152
166171 [일반]  김용민 페이스북 (2) 이미지첨부 fourplay 09:15 0 635
166170 [일반]  와 용인 수지구(신분당선 라인)아파트 또 1억씩 오름 (8) 라하마 09:14 1 431
166169 [일반]  글을 이해하는 능력이 대한민국 사람들이 모자라는것같습니다. (5) 파아란호수 08:59 0 377
166168 [고민]  중학생 패딩 추천좀 해주세요. (2) 버령 08:56 0 219
166167 [일반]  주식으로 먹고 살려면 주식이 삶이 되어야 겠죠? (10) 너덜너덜 08:49 0 497
166166 [일반]  살면서 누구 닮았다는 소리 들어봤나요? (13) 후방주의자 08:45 3 452
166165 [일반]  명절 시작입니다. (1) 최소의만찬 08:35 1 120
166164 [단문]  남편깨우기 (9) 뿡탄호야 08:26 4 517
166163 [일반]  최성식 변호사 페이스북 (5) 이미지첨부 개골산 07:40 0 805
166162 [일반]  이런 경우 처벌은 어떻게 되나요 ? (법 잘 아시는 분들..) (5) 아자 07:33 1 355
166161 [일반]  [속보] 추미애 법무부 '윤석열 조국 수사팀' 감찰 착수 (13) 이미지첨부 fourplay 07:28 0 1043
166160 [잡담]  방금전 시방새 뉴스 보다가 개빡치네요 (10) 내일은없다 07:22 0 942
166159 [일반]  추미애 법무부 장관, 일선 검사들과 첫 만남 고투더 07:19 0 453
166158 [일반]  이성윤 중앙지검장은 최비서관을 기소하지 말라고 한게 아니라,본인 조사없는 기소는 … (2) 이미지첨부 셀랑스 07:05 0 5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