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도움] 

북한vs남한전투력 차이는 넘사벽입니다. 미국없이도 대한민국 독자적으로 일주일이면 끝나죠.

[시사게시판]
글쓴이 : 네스의왕 날짜 : 2019-11-16 (토) 17:30 조회 : 2297 추천 : 24    

 2차세계대전 유효기간 끝난지 15년이 넘은 북한무기와, 몇세대 이상 최신무기로 무장한 대한민국 국군이 붙으면??

 제가 2천년 제대했지만, 그대도 기습하면 하루면 평양접수, 일주일이면 백두산까지 완벽히 접수하고, 북한군 무장해제가 가능하다 했습니다.


 우리의 주적은 북한이지만, 사실상 라이벌도 경쟁상대도 안됩니다.

 

 여기서부터 얘기해보죠. 왜 북한을 접수 안할까요? 

 첫째는 통일비용과 전쟁으로 인한 천문학적인 손해 때문입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햇볕정책이고 이는 남북한 모두에게 최선입니다.

 둘째는 우리가 독자적으로 북침하면 중국과 러시아군이 개입합니다. 이로 인해 전쟁은 장기화되고 한반도는 전쟁의 소용돌이에 빠집니다. 이는 문재인 대통령이 가장 멀리하는 최악의 상황이죠, 그래서 한반도에서의 절대 전쟁 불가를 선언한 것이죠.


 중국군 무시하는데, 옛날 베트남전때 미국이 베트남을 포기한 이유는 중국군때문이었습니다. 북베트남으로 치고 올라오면 중국과 소련군이 개입하기때문에 올라가진 못하고, 계속해서 북베트남은 정기적으로 남침해오고, 미군은 계속해 사상자가 생기고 비용은 계속해 투입되고... 딜레마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다가 전쟁을 일으킨 미대통령이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다음 대통령이 철군을 결정해 버린 것이죠. 

 

 현재 중국과 러시아는 북한에 미군이 들어오는걸 생명의 위협으로 여기며 절대적으로 경계하고 있습니다. 북베트남이든 한반도도 미국과 직접적으로 마주보는 상황을 매우 두려워 한다는 것이죠. 그래서 북한이 침공당할경우 무조건 개입해 3차세계대전이 벌어질수 있습니다.


 중국과 러시아 일본은 한반도를 전략적으로 이용만 하는 국가이고, 미국은 대한민국을 이용해 역시 적은 노력으로 중국과 러시아를 경계하고 있습니다. 한반도에서의 미군 철군이요??? 나가라 하세요. 북한은 우리의 적수자체가 아닙니다. 다만 미군이 완전철군하면 다시 들어올 경우 중국이 문제삼아 한국에 대한 경제보복이 뒤따를 겁니다. 반면에 미국더러 한반도에서 완전철군하라고 하면 미군은 오히려 한국을 달래고 감싸안으려 할 겁니다. 왜냐면 예전엔 일본이 최종방어선이었지만, 지금은 군사규모가 더 커진 한국군이 미국에겐 더 전략적 가치가 있거든요.



**현재상황: 

-한국은 경제적 이익을 취하는 국가 1위가 중국, 2위가 미국 입니다.

--북한은 한국과의 전쟁시 적수자체가 못됩니다. 일방적 원사이드 게임이 될것이고, 어쩌면 생각이상으로 쉽게 허물어질 가능성도 많습니다.

--중국과 러시아는 최강의 미국과 마주보게되는 통일 한국을 절대 바라지 않습니다. 일본역시 다른 의미에서 통일한국을 매우 두려워 반대합니다.

====한국이 전작권을 회수하고 미군에게 최소한의 군대만 주둔허용시키고 나머지는 나가라 하면 미국은 오히려 이를 반대하며 오히려 한국을 설득하려 할겁니다.  미국은 한국에 방위비 부담을 요구하고 있지만, 이는 일단 뻥카입니다. 하지만 위에 무역경제이익을 취하는 한국입장에선 무시만 할순없죠.



붉은해적 2019-11-16 (토) 17:32
경쟁 상대 안됩니다.
북한이랑 일대일 맏다이 뜨면 북한이 아무리 핵을 가지고 있고 미사일이 몇 백 몇 천발이라고 해도 우리가 바릅니다.
당연히 알고 있는 것이구요.
문제는 북한이랑 전쟁하면 짱깨가 자동 참전하게 되어 있어서 그게 문제죠
이토연구소 2019-11-16 (토) 17:34
핵우산 때문에 미군 못버림..
뿌셔얌 2019-11-16 (토) 17:36
미군철수 찬성!
단 핵개발후 철수!!
유자청 2019-11-16 (토) 17:38
미군이 없다고 핵우산까지 치울수는 없지요.
핵우산 치우겠다고 나오면 다른나라에서 우리꺼 달아준다고 나올겁니다.
     
       
Nophist 2019-11-16 (토) 18:04
미국 말고 핵우산을 제공할수 있는 나라가 있나요?>
          
            
유자청 2019-11-16 (토) 18:09
일단 프랑스가 비슷한 서비스를 하는것 같더군요.
               
                 
Nophist 2019-11-16 (토) 18:12
프랑스는 핵우산에서 독립하겠다고 이제 발버둥 치는 수준인데...;
                    
                      
유자청 2019-11-16 (토) 18:18
일단 핵보유국이니까 외교적 카드로 사용하던데요
     
       
항삼세 2019-11-16 (토) 20:08
다른 나라까지 갈 필요가 없음. 북한 핵이 있는 한 우리 스스로 핵무장할 수
있는 명분 충분.
 핵우산 안해주면 스스로 NPT를 깨버리겠다는 거나 마찬가지인데 절대 핵우산 철회 못함.
저격수 2019-11-16 (토) 17:46
미군이 주둔하는 이유조차 모르는 바보들이 많더라구요
오로지 우리를 지켜주기 위해서 주둔한다고 ㅋㅋㅋㅋㅋ
순진한건지, 우매한건지
     
       
Jegilson 2019-11-16 (토) 18:38
그건 고사하고 우리가 돈 대주는 것도 모르는 사람 널렸어요...
쇠렌센 2019-11-16 (토) 17:50
남북이 일대일로 싸운다는 전제 자체가 비현실적이라는 문제가 있긴 하지만...
     
       
차단된시멘트 2019-11-16 (토) 18:11
애~애~애~~애취!!
          
            
쇠렌센 2019-11-16 (토) 20:00


­
쿠퍼위아노 2019-11-16 (토) 18:12
미군철수하고 중공군주둔 허용하죠 친중으로 가즈아
     
       
유자청 2019-11-16 (토) 18:15
중공군이 왜 들어옵니까?
제한적 모병제를 활용한 신규 군단하나 시험삼아 만들어 봐야죠.
          
            
단참외 2019-11-16 (토) 18:28
언제나 그렇듯 그들은 늘 한 몸처럼 나오죠.
     
       
단참외 2019-11-16 (토) 18:28
­
     
       
anwjrod 2019-11-16 (토) 18:46
조선족인가요?
중국은 홍콩의 자유를 허용하고 천안문 사태에  대해 피해자와 유족에게 공식 사과와 배상하고
티벳과 신장위구르 내몽골에 대해 거의 자치정부 수준의 독립을 허용하고
공산당 일당독재를 실질적으로 포기하는 수준의 민주주의를 도입한다고 해도
중국과는 외교 경제 군사교류는 멀지도 가까이 하지도 않는 적당한 거리두기가
대한민국의 국익에 최선의 정책입니다.
     
       
쿠퍼위아노 2019-11-16 (토) 19:12
잘아네요 17억 짱깨들 착해지는 그날까지 화이팅
          
            
단참외 2019-11-16 (토) 20:44
­
또이 2019-11-16 (토) 22:46
이기는건 당연한거고... 어휴 답답
워트호그 2019-11-16 (토) 23:04
우리가 북한따위 안밀어버리는 이유는
그게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빈대잡다 초가삼간 다태운다" 다는 속담이 생각나네요

예비군 동원령 선포만 내려와도 우리나라 주요 경제인구중 가장 젊은 2백만이 빠져나갑니다.
전쟁발발과 동시에 우리나라 주요증시는 휴지조각이 될것이며
수출입 물동량 전부에 전쟁리스크 비용이 붙어 우리나라 대동맥이던 수출이 다 말라버릴겁니다.

그것뿐만이 아닙니다.
당장 밀고 올라가려면 병참군수지원이 따라줘야 할텐데 그게 말처럼 쉬운게 아닙니다.

지난 수십년간 방어에 치중하다보니 대단위 공세 지원에 대한 경험과 자원이 딸립니다.
온 사방이 산과 숲에 둘러 쌓인 도로조차 형편없는 북한 땅을 치고 올라가야 할텐데 사방에 산재한 빨치산들과 패잔병들을 밀어내며 수백만톤의 물자를 전방에 보급한다는 건 정말 왠만한 국가가 아니면 가지고 있지도 않고 해낼수 없는 일입니다.

"걸프전 당시 미7군단 예하 4개 사단과 포병, 공병, 통신여단 등 군단 직할부대는 4일간의 전투에서 무려 3293만3083L(하루 평균 831만6000L)의 연료와 9000톤(하루 평균 2250톤)의 탄약을 소비했다. 당시 미7군단에는 5개의 군수지원단이 배속돼 보급을 담당했는데 각각의 군수지원단은 5000갤런 연료보급트럭 60대로 하루 최대 113만4000L의 연료를 보급했지만 미7군단의 선봉을 담당한 제1기갑사단의 경우 하루 최대 283만5000L의 연료를 소모하기도 했다. 즉 보급량보다 소모량이 더 많았던 것."
(물론 에이브람스랑 험비가 기름퍼먹는 돼지새끼라..)
위의 기사와 같이 미군조차도 후달리는 병참을 우리가 지금 감당하기에는 무리가 있다고 봐야겠죠
당장 기계화사단에 있는 두돈반트럭이 몇대나 될까 생각해보면 대충 계산이 나오지 않을까 하네요

전쟁은 예로부터 숫자놀음이었습니다.
내가 더 멀리나가는 활을 가지고 있다고 검술이 더 발전되어 있다고 전쟁을 이길수 있는게 아니었습니다.
누군가 이야기 하듯 전쟁은 병참과 보급의 연속이고
전략과 전술은 그뒤를 따라 이어지는겁니다
     
       
워트호그 2019-11-16 (토) 23:15
중고딩 싸움도 아니고 '내가 더 쌔니까 이김 ㅋ' 이게 안되요

다 큰 어른의 일처럼
확 줘 패버리면 이길거 같은데
진짜 패 죽이면 깜빵가게되고 전과자되며 실업자도 되는거랑 똑같습니다.

물론 제가 먼저 이야기하는 건
패죽이기 위해 야구방망이를 들어야 하는데
그걸 들어올리기 위해 필요한 칼로리소모와 근력이 상대를 죽일만큼 소모되면
나도 근육파열과 기아로 죽을수도 있다는 이야기를 먼저 드리는 겁니다.
          
            
글쓴이 2019-11-17 (일) 02:03
좋은 내용입니다. 뭐든 하나부터 열까지 맞물리며 끝이 없죠. 반대로 햇볕정책으로 가서 통일이 어찌어찌 된다해도 보수꼴통의 빨갱이 논리'와, 북한과의 수준'차이로 인해 통일을 원하지 않게 될 남한의 국민들, 또 남한이 전부 다 뺏어간다고 여기게 될 북한 공산주의 좌파 세력, 중국을 혈맹으로 여기고 홍콩에 대처하는 지금의 중국모델을 따르고 싶을 북한 공산당집권세력' .... 정말 갈 길도 많고 풀어야 할 것도 많습니다. 독일'과는 난이도의 격이 다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반도는 통일되어야 하고, 먼훗날엔 간도와 만주를 두고 중국과 러시아와 협상을 해야 합니다. 또 그때되면 그 시대의 사명에 따른 수많은 문제가 발생해야 하고 해결해야 겠죠.
 -좋은점은 일단 통일만 되고 안정화만 되면... 한국이 아닌, "대한민국" 그 자체가 됩니다.
               
                 
워트호그 2019-11-17 (일) 10:08
한반도 통일에 있어 전쟁은 절대 옵션이 될수 없다라는게 주요 포인트라고 생각하네요
이긴다 라는 게 중요한게 아닙니다.

이건 그냥 오른쪽 팔이 왼쪽 팔을 잡아 뜯는 행위가 되는겁니다.

제가 보기에도 북한 군사력은 과장되고 노후화되었으며 전선유지조차 버거운 군대이기에
작금의 현대국군으로도 충분히 제압할수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전쟁에 이겨도 그 폐허에 들이대는 미,일,중,러의 패권싸움에 우리가 또 다시 일어설수나 있을런지부터가 의문이거든요
차라리 한반도내전이 끝나는 순간 또다른 냉전이 시작되면 다행이지만
자칫하면 한반도를 놓고 한반도 내부에서 타국간 또 다른 전쟁이 터질수도 있다는 겁니다.
짱개와 왜구들에게 있어 한반도의 통일된 정권이라는 것은 잠재적 최대숙적과 마찬가지기 때문입니다.
신원자 2019-11-17 (일) 04:00
햇볕정책은 이미 과거로부터 이어져오는 실패한 정책입니다.
     
       
워트호그 2019-11-17 (일) 10:11
어떠한 정책을 함에 있어 그 정책의 성공과 실패는 어느정도의 노력과 시간을 들여 유지하였는가가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햇볕정책의 실패를 논하기에 앞서 도대체 그 정책을 유지하는데 어떠한 노력과 시간을 들였는지부터 살펴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정권의 색깔이 급격히 바뀌며 폐기된 정책이라고 봐야하지 실패한 정책이다!라고 한다는 것은 결국
지난 보수정권의 프로파간다에 편승한 행위로 밖에 안보여집니다.
폐기된 정책으로 인해 마치 그때 간 지원이 북한의 군사력확장에 도움이 되었다라고 말하고 싶으시겠지만 그 정책이 지속적으로 유지되었다면 어떠한 결과가 나왔을런지 누가 장담할까요?
결과점에 가기도 전에 쓰레기통에 쳐넣었는데 말입니다.
     
       
용털로 2019-11-17 (일) 10:14
제대로 진행 해본적도 없다, 서독이 동족에 해준게 얼만지 아나?
          
            
쇠렌센 2019-11-17 (일) 15:23
동서독을 남북한이랑 비교하네
드라이버짱 2019-11-17 (일) 04:42
트럼프의 행마가 매우 궁금합니다.
미국이 과연 북한과 종전선언까지 이루어질지?
그것이 일반 국민들의 소망아니겠습니까?
그 다음은 경제 개발이고, 무역과 거래, 관광등 모든것이 이루어 질터이니....
과연 미국은 어떤 결정을 할지....계속압박만 하기에는 시간이 점점 더 미국에 불리해 질터인데.....
천사와커피를 2019-11-17 (일) 13:54
1주일이요?
월요일에 시작해서 금요일에 끝내고 장병들 주말에 외박 나갈껍니다.
힘내염 2019-11-17 (일) 15:33
사람도 굶어죽을판에는 도덕성을 떠나 물건훔치는데.. 그런점이 무서워서 햇볕정책펼치는건데..실패한정책이라도 의미는 알고 가시는게 옳지않나 싶네요..
whan031 2019-11-17 (일) 17:41
애들 싸움도 아니고 국가간에 전쟁이 말로 끝날단계처럼 쉬울리가없지요.
북한엔 미사일만 수천발입니다. 불시에 전부 쏴재끼면.
그걸 다 어찌막습니까. 중요요점지로 다 쏟아부을건데
한발이라도 떨어졌다간 수천명 죽는겁니다.

개바르고 자시고 버튼 한번에 미사일 날리는 현시대에서.
전쟁이 답일순 없어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9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156075 [일반]  심재철 필리버스터 철회 보류 차단된시멘트 09:16 0 38
156074 [일반]  맞은편 아파트 사라짐 ㄷㄷ (1) rapkyo 09:05 0 299
156073 [일반]  [MBC 스트레이트] 추적 '하명수사'의 진실 확인 인간조건 09:02 0 85
156072 [일반]  전 대우그룹회장 김우중 사망 이미지첨부 국가안보실 08:57 0 142
156071 [일반]  서울시 노점상 싸그리 없애 버려야 한다 (3) 飛色 08:51 2 187
156070 [일반]  트럼프는 개X기 (2) 飛色 08:43 0 149
156069 [일반]  2만원이나 3만원 같이 소액은 고소하기 힘든가요? (5) 윤갱펀치 08:30 2 234
156068 [일반]  장사하게되서 영업신고하는데 가스안전필증받는데요 (8) 더불어민주당 08:29 1 104
156067 [일반]  윤석열 물러나라 호텔노브라 08:24 0 238
156066 [일반]  출근시간에 킥보드... (3) 뚜레주루 08:21 3 278
156065 [일반]  '반일종족주의' 읽고 정신 무장한 원내대표라니 (2) 오버나이트 06:37 0 409
156064 [잡담]  네이버 한참 안 가다가 가 봤다가 느낀 점. (4) 나나들이 05:52 3 426
156063 [일반]  미세먼지 또 지랄이네 (3) Elise 05:47 1 389
156062 [일반]  손선수를 생각한다. 온모리 05:36 0 226
156061 [잡담]  사무직도 현장 상황을 조금이라도 알고있으면 좋은데 (9) 혼돈의시대 05:35 2 408
156060 [잡담]  크하하하......미치겠다구나......모기 물렸다 (3) 섹황상제 05:26 1 201
156059 [뉴스]  "유흥업소 여성까지"..아베 덜미 잡은 '벚꽃 잔치' 발딱이 04:56 0 446
156058 [일반]  검찰개혁안 처리 임박..다급한 검찰, 4+1에 '민원'까지 (5)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4:06 0 527
156057 [일반]  컴퓨터 렌탈 해보신분 있나요...? (7) 소나찡 04:06 0 405
156056 [일반]  직장에서 보통 아니..진짜.. (6) 피부암통키 03:55 1 540
156055 [잡담]  씨유 백종원 도시락이 백종원이 검수하고 발매결정한다는데 진짜임? (10) JAYD 03:49 1 673
156054 [일반]  [단독] 황운하 북콘서트 열자 자한당 "선거법위반으로 고발" (3) 인간조건 03:27 0 494
156053 [일반]  잠이안와서 이것저것 하다보니 ㅠㅠ 시간이 ㅠㅠ (2) 패왕색패기 03:02 0 171
156052 [도움]  이베이에서 시계하나 구매하려는데 도대체 이게 뭘까요? (3) 이미지첨부 localess 02:27 1 445
156051 [잡담]  이박사한테 삿대질 ㅋㅋ (4) 이미지첨부 빙그레v 02:25 1 841
156050 [일반]  이런 경우에는 어쩔수없나요? (5) 이미지첨부 dfjfenbg 02:10 1 378
156049 [일반]  Daum 이인영 원내대표 기사에 달린 악플을 보고서.. (1) 김선비 02:03 0 505
156048 [일반]  양준일 '리베카' [인기가요 Rewind] (화질개선판) (4) 인간조건 02:00 3 308
156047 [일반]  가장 좋아하는 힙합 뮤지션은 누굽니까?? (8) 피부암통키 01:59 0 249
156046 [사회]  택시처럼 부르면 온다… 인천 '콜버스' 시범운행 친절한석이 01:56 0 2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