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음식] 

서른이 넘어서야 알게 된 삶은 달걀 잘 까는 방법...

[회원게시판]
글쓴이 : 씨프 날짜 : 2019-11-08 (금) 17:49 조회 : 3982 추천 : 8    

그동안 꽤나 많은 삶은 달걀과 메추리알을 까댔습니다...


저뿐만 아니라 모든 사람들이 그랬을 거에요...


아마, 이미 알고 계시는 분들도 많을 겁니다...


인터넷이나 어른들께서 달걀을 삶을 때는 소금이나 식초를 넣고 삶으면 잘 까진다고 팁을 전수합니다.


맞습니다. 틀린 게 아니에요...


근데 더 중요한 사실을 알려주질 않았네요...


달걀을 깔 때 흰자에 얇게 붙어있는 불투명한 피막이 보이실 겁니다.


바로 이게 소금이나 식초를 넣는 원인인데 보통 농도가 잘 안 맞아서 넣으나 안 넣으나 별 차이 못 느끼실 겁니다.


괘념치 맙시다!!!


과감히 달걀 껍질을 탁 깨주세요...


그리고 무작정 까지 마시고 깨진 달걀 사이로 보이는 흰자를 잘 보세요...


맨들맨들 광택이 나면 그냥 껍질을 까도 잘 까질 겁니다.


하지만 왠지 불투하게 보인다?


그럼 손톱으로 살살 긁어 주세요... 


그럼 불투명한 피막이 벗겨지고 흰자의 광택이 보이실 겁니다.


꼭!!! 불투명한 피막을 껍질과 함께 잡으시고 까시길 바랍니다.


피막을 무시하시면 껍질이 잘 떨어지지 않아 엉망진창이 되어가는 삶은 달걀을 경험하시게 될 겁니다.


저는 이걸 수박 겉핧기로 배워서 제대로 된 방법을 서른이 넘어서야 깨달았네요...


꼭 피막을 함께 벗기시는 겁니다. 


그럼 속 시원하고 쉽게 벗기실 거에요~~





씨프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그치지않는비 2019-11-08 (금) 17:52
뭐하러 그리 복잡하게 하나요. 그냥 찬물에 담궜다가 깨면 힘도 안들고 그냥 잘 까지는데
     
       
글쓴이 2019-11-08 (금) 18:10
찬물에 담궜다가 깠는데도 불구하고, 잘 안 까지는 경우가 없어나 보군요...
저는 매 번 그래나서...
          
            
그치지않는비 2019-11-08 (금) 18:22
네...지금까지 경험해 본 적이 한번도 없었어요. 완숙을 해서 그런가? ㅋ
               
                 
우후여 2019-11-08 (금) 19:21
신선하지 않은 달걀은 잘까진다고 하던데 아마 그런 이유이지 않을까요???
                    
                      
재석유임 2019-11-08 (금) 20:26
헛 저는 신선하지 않는 달걀이 더 안까지던데 ㅋㅋㅋ
쯔바이♬ 2019-11-08 (금) 17:54
그 피막과 흰자가 잘 분리 되느냐 안 되느냐가 문제인거죠....
건물주루팡 2019-11-08 (금) 17:58
까주세요
스테플 2019-11-08 (금) 18:04
그 피막이 안떨어져서 힘든 건데요.... 반숙이거나 조금 들 익었을 경우 그렇더군요
완전히 충분히 익혀서 찬물에 잠깐 식힌 뒤 까면 잘 까집니다
블루헤드21 2019-11-08 (금) 18:12
그냥 달걀 찌고 끝날때쯤 찬물 한번 계란 위로 부어주고 냄비 식을 때까지 그대로 둬버림.
크로스오버 2019-11-08 (금) 18:21
다 식은거 몇번 탁탁 깨트려서 피막 찾고 뭐하지 말고 그냥 탁 깨트린 다음 그대로 살짝 압력 줘서 드르르르 굴려줬다가 까면 쏙 나와요.
네로미123 2019-11-08 (금) 18:23
그 막이 존재하는걸 이제 아셨단거............?ㄷㄷ
     
       
글쓴이 2019-11-08 (금) 18:28
있는 건 알았는데 껍질만 죽어라 깐 거죠... 어리석게도...
          
            
사당후세인 2019-11-08 (금) 18:30
껍질만 깠다면 그 막도 먹는건 줄 알았다는 거?......ㄷㄷ
          
            
네로미123 2019-11-08 (금) 18:43
국딩때 터득한 스킬.. 막이랑 껍질 잡고 호로록 ㅎ
          
            
송키호테 2019-11-09 (토) 16:37
ㄷㄷㄷ
그거까지먹으면 겁나퍽퍽한데
아침이슬 2019-11-08 (금) 18:34
껍질만 부순 후에 물 속에서 까면 잘 까져요.
존본햄 2019-11-08 (금) 19:24
삶는 시간이나 달걀을 넣는 시점 등 여러가지 조건에 따라서 그 막이 껍질에 붙어서 한번에 잘 벗겨지고 잘 안벗겨지고 하는 차이가 생기는 거죠.
그 막과 겁질이 한꺼번에 잘 벗겨졌다는 건 삶는 조건이 완벽하게 잘 맞아떨어졌다는 얘기입니다.
그니까 그게 원인이 아니라 결과인거죠.

조건이 잘못되면 그게 한번에 안떨어집니다.
Astraios 2019-11-08 (금) 19:37
삶자마자 찬물에 풍덩하고 좀있다가 옆에 물채운 대접 준비하고 물속에서 까면 됩니다.
수리진 2019-11-08 (금) 20:14
압력솥으로 삶으면 백퍼 잘 까지더군요
재석유임 2019-11-08 (금) 20:27
그냥 소금을 많이 넣으면 깔때 잘 까지더라구요 ㅎㅎ
우주여행객 2019-11-08 (금) 23:34
원래 피막을 같이 까는데요 안까지는 이유가 그 피막이 흰자와 찰싹 붙어서 안떨어지는 경우가 있더라구요 그때는 니가 이기나 내가 이기나 오기로 깝니다 ㅋㅋ
     
       
수리진 2019-11-09 (토) 00:06
결과는 대부분 패..
lIIIl 2019-11-09 (토) 01:04
전 숟가락 넣어서 까면 잘 까지더라구요
퍼런별 2019-11-09 (토) 01:23
뭔가 막 안쓰러움이 느껴진다... 소금을 넣는 건 삼투압 작용으로 피막과 알 본체에 틈을 만들어주기 위함이며 식초는 단백질을 응고시키는 역할을 함으로써 혹시 금이 가거나 깨지더라도 보다 빠르게 응고시키기 위함이지 껍질을 잘 까기 위해서가 아닙니다. 그냥 툭 깨고 바닥등 평평한 곳에 손바닥으로 가볍게 누른 상태에서 두르륵 한번 굴려주신 후에 까시던지 아니면 수저의 볼록한 부분으로 전체적으로 충격을 가한 후에 까시면 잘 까집니다. 정말이지 피막 얘기가 나올줄은...
미세먼지 2019-11-09 (토) 09:02
군대에서 가장 혐오했던 식단표중 하나가 계란 장조림이었습니다....정성이 들어가서 맛있는것 같다던 선임....지는 3개씩 처먹고 밑에 후임이 계란 반계 받는거 보고 왜 애들한테 저것밖에 안주냐고 따지던 새끼....이젠 추억이지만 이상하게 군대 계란은 잘안까지는것 같더라구요......아무래도 많은 양의 계란을 한번에 삶다가 보니까 그런것 같은데 진짜 계란장조림 많이 있던 달에는 진심 식단표 짠새끼 죽여버리고 싶었습니다.
루카루스s 2019-11-09 (토) 09:29
피막때문에 안 까지는 애들은 전체에 금이 가게 한 다음 얇은 피막 잡고 후루룩 돌리면 두두둑 껍질이 떨어집니다.
세꼬시스 2019-11-09 (토) 11:16
걍 운인걸로
다각도 2019-11-09 (토) 14:13
이제 아셨다니 ㅠㅠ;
삑살왕자 2019-11-09 (토) 15:53
상온에 두었다가 삶으면 끝!
처릿 2019-11-09 (토) 16:23
얼음물에 급속하게 식히는것도 효과있죠. 설명하자면 껍질과 말씀하신 얇은 막이 함께 벗겨지죠.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다중/멀티계정에 대한 규정안내 (17) eToLAND 09-30 3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8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4
3047 [일반]  정장 상의 늘릴 수 있나요? (2) 독거다라이 09:46 0 68
3046 [일반]  오늘 아침은 엄청 춥네요.. 공유하는세상 09:38 0 52
3045 [뉴스]  11월 13일 과학&공학 뉴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9:09 0 71
3044 [뉴스]  중국, 2020년 화성 탐사에 나선다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9:05 0 112
3043 [뉴스]  농산물 훔쳐간 도둑, 유전자 분석 기술로 잡는다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8:53 0 193
3042 [일반]  회사 10시 출근이 이리 쾌적할수가 (7) 잇힝e 08:51 3 363
3041 [뉴스]  매립한 살처분 돼지 침출수, 대장균·항생제 오염 "비상"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8:51 0 116
3040 [뉴스]  [만연하는 가짜 의학정보]"배란일 다음날 관계하면 딸 낳는다?"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8:47 1 162
3039 [일반]  아침부터 시끄러워서 나가봤더니 (2) MasteK 07:23 0 758
3038 [잡담]  단열보강중입니다 ㅋ (6)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7:22 2 571
3037 [일반]  알리 주문취소 관련 (4) Gnayn 06:55 0 357
3036 [일반]  여러분 오늘은 수능시험날~! (4) 에쵸티 06:54 2 192
3035 [일반]  일본의 뒷통수 사례들 (2) 이미지첨부 heicli 06:25 5 514
3034 [잡담]  일본 반응이라고 댓글 퍼온 것 봣는데 남말할게아니네요 (3) Frantell 06:11 1 431
3033 [일반]  미친놈 때문에 깼네요 (2) MasteK 06:07 1 592
3032 [일반]  진지하게 하는 말인데.. 이상한 집이 있습니다 (7) 55AMG 04:38 0 587
3031 [잡담]  편의점갔다가 기분 잡치고왔네요. (33) 동네북 04:06 8 1558
3030 [일반]  일본 자동차 근황 (9) 이미지첨부 heicli 03:07 6 1185
3029 [일반]  이거 브금 제목 아시는 분 계신지요? (2) 수성궁몽유록 03:03 0 160
3028 [일반]  Kt핸드폰 결합할인 받는분들?궁금한게있어요 타무닝 03:00 0 124
3027 [일반]  결국 cm punk가 돌아왔군요. (1) 놀란냥 02:50 0 378
3026 [날씨]  [오늘날씨] 매서운 수능 한파…아침 기온 영하로 '뚝' (1) 오늘의날씨 02:04 0 143
3025 [일반]  사라다빵이요. (1) 형살있는남자 01:57 0 278
3024 [일반]  세상은 지금도 엄청난 속도로 변하고 있는 반면 (3) 백두텨 01:54 1 471
3023 [일반]  카카오 대리를 불렀는데... (3) 소리색깔 01:30 0 630
3022 [잡담]  차단하면 익게 글도 안보이나요 뿡탄호야 01:23 0 120
3021 [일반]  종교법인의 과도한 세금혜택이 대형교회들 절대적 자식세습으로 이어지는.... (2) 앙순이들아 00:54 0 189
3020 [잡담]  진짜 수능 날 되니 날씨가 ㅎㄷㄷ (1) 오십구키로 00:46 2 298
3019 [날씨]  2019년 11월 14일 [오늘의 날씨] (3) 이미지첨부 5180 00:40 3 142
3018 [잡담]  아 이노래때문에 정상 생활이 불가능하네요. (3) localess 00:40 3 67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