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논쟁을 걸 거면 공부 좀 하고요...그냥 일상 얘기 하는 것도 아니고 후...

[회원게시판]
글쓴이 : 떼낄라리아 날짜 : 2019-10-13 (일) 09:35 조회 : 1684 추천 : 4  

후... 매우 노답이라 어디서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공부 좀 그냥 내가 이것저것 뒤져보고 결론내지 마시고 바라다 같이 학자들 사이에서 현재 맞다고 결론이 난 거면

결론이 난 이유를 이해하려고 노력하세요. 


우선 아래 네 줄은 읽고 싶으면 읽고 싫으면 마세요.

명사+하다는 카테고리가 아예 별개인 영역입니다. 

보통 동사는 어간+어미의 구성으로 먹+다, 바라+다 따위인데

명사+하다류의 명사 즉 사랑+하다, 일+하다 등은 어간+어미의 구성이 아니라 명사+접미사입니다. 하다가 접미사죠.

그러니 다른 영역, 다른 구조의 동사를 가져와서 동일시하며 전개하는 게 참 참담하다... 뭐 그런 기분입니다.


본격적으로 개인강의해드릴게요.(원래 리플로 달려다가 이 표현을 썼는데 내용이 너무 길어져 글로 팝니다. 이해를...)

하다가 해로 활용되는 건 'ㅕ 불규칙'을 공부하셔야 합니다. 그냥 해~라고 하잖아! 하고 끝이 아니라요.


'모든 '하다'에는 '-아/어'로 시작한 어미 대신으로 '-여'를 붙인다. 축약형은 어간의 'ㅏ'를 떼고 '-아/어' 대신으로 'ㅐ'를 붙인다.'


이게 딱 한국어 문법 ㅕ 불규칙에 규정된 사항입니다. '하다'접미사로 끝나는 동사 이외에 적용하면 바보인 겁니다. 바보짓하셨고요.

그래서 '바라/(아)/서'처럼 되지 않고 '하/여/서'가 되는 것이죠. 여기에 위의 법칙대로 축약형을 적용하면

'바라서'(ㅏ/ㅓ탈락에 의해 중간 아 탈락)와 '해서'(바로 위의 ㅕ불규칙 적용)가 됩니다.


마지막으로 동사가 명령/권유로 종결되는 예시를 들까요? 그 바보같은 글의 첫째로 든 예시였죠.

때는 동사는 어간+'ㅏ/ㅓ'를 어미로 받아 명령형으로 활용합니다.

먹+ㅓ=먹어

바라+ㅏ=바라(ㅏ/ㅓ 탈락 규칙 적용)

자 여기서 다시 생각합시다. 하다에만 적용되는 불규칙은 뭐다?!! 네 ㅕ불규칙 다시 적용해야 해서

하+여(ㅏ/ㅓ로 시작한 어미 대신 -여를 붙인다)=하여

- >그리고 다시 축약형은?! (어간의 ㅏ를 떼고, 즉 하에서 ㅏ를 떼니 ㅎ만 남고) +ㅐ ( /ㅓ붙일 것을 ㅐ로 바꾸니)=

즉 하다에만 적용되는 딱 정해진 법칙이란 말입니다.

오직 하다에만 적용되는 것을 가지고 다른 동사에 끼워맞추려니 아까 글처럼 당당한 오류가 생기는 것이고요.

이것으로 아까 그 괴상망측한 망논리에 대한 충분한 답이 되었나요?

답이 안 되었어요? 그럼 스스로 명사+하다 형 동사 이외의 동사에 ㅐ로 끝나게 적용해보세요.

먹다-밥은 천천히 먹애~

달리다-얘 운동장을 빨리 달래~

걷다-빨리 걷애~

멈추다-거기 그대로 멈추애~(ㅜ와 ㅐ를 합친 단모음이 없어서 원...)

참 바보같죠?


반면 명사+하다를 ㅕ불규칙 적용하여 쓰면 아래처럼 자연스럽고요.

청소+하다=청소해

자제+하다=자제해

투자+하다=투자해



저는 이번 논쟁을 제기하며 차라리 '바래'가 너무 흔하게 쓰이니 '바래'가 현재 문법에 맞지 않고

'바라'라는 어근 자체를 파괴하지만 예외적으로 허용하자는 대부분의 제 글 반대론자 분들,

그분들의 의견은 충분히 들어볼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동의는 안 해서 계속해서 반박할 거지만요.

그래도 국립국어원이 워낙에 다들 그렇게 쓰니 바꿔줄게~, 이건 근거도 불분명한데 니들 말이 맞는 거 같으니 바꿔줄게(닭도리탕)

같은 갯뻘짓을 너무 많이해서

계속 우기시면 바라다의 명령 혹은 권유형 종결어미를 ㅏ가 아니라 ㅐ로 적용하는 바래 불규칙이 탄생할지도...

그러니 서로 열심히 주장합시다. 저처럼 바뀔 게 있고 안 바뀔 게 있다 파들도 열심히 주장해보고요.

제 쪽 분들이 많으면 현상유지될 것이고 아니면 바래 불규칙 생기겠죠.


다만 논란종결이니 뭐니 하며 누가 봐도 공부 부족인 상태에서 결론 내고, 인기 댓글 1순위가 무식함 자랑한다고 지적당하는 글은

우리 서로의 안구 건강을 위해서 자제하길 바라~ 바랍니다~


아파카트 2019-10-13 (일) 09:36
?? 뭔일 잇어요?
     
       
글쓴이 2019-10-13 (일) 09:44
회계에
종결로 검색하시면 됩니다
순수의식 2019-10-13 (일) 09:39
그래서 무슨말이 틀렸고 무슨말이 옳다는거죠?
     
       
글쓴이 2019-10-13 (일) 09:44
현재 국어 문법상
바래~는 틀리고 바라~가 맞습니다.
          
            
순수의식 2019-10-13 (일) 10:15
네 알겠어요
저도 바라로 사용했어요
          
            
빙과중독 2019-10-14 (월) 02:20
그런걸로 시비 거는 분들이 있었어요????? 무식한 사람들이네..
바래는 색이 바래다 같이 사용하는거고 바라다가 맞는 걸로 알고 있는데..
천생아재 2019-10-13 (일) 10:01
맞춤법 같은거 얘기하면 꼰대/프로불편러로 몰아가더라구요 ㅎㅎㅎ
     
       
The미래 2019-10-14 (월) 00:26
맞아요. ㅋㅋ 거기다가 어디서 언어는 변하는거다라는 소리는 또 듣고와서... 그걸 본인이 틀린 상황에 인용하면서 합리화하죠.
라디오 2019-10-13 (일) 10:25
유일한 예외 있어도 되지 않을까요?
'푸다'도 'ㅜ'가 탈락하서 '풔'가 아닌 '퍼'가 되는 유일한 케이스인데, '퍼' 만큼이나 '바래'도 노래나 방송매체 등을 통해서 과거부터 자연스럽게 사용해왔습니다.
'효과'도 아나운서들이나 '효:과'라고 발음하다가 결국 '효:꽈'라는 발음을 허용했습니다.
애초에 국문법이 기존에 사용하던 언어습관을 체계화한 것인데, '바래'는 그 규칙을 찾을 수 없다고 틀린 것이라고 단정하는 것은 교만이라 생각합니다.
아니면 과거(국문법을 체계화하기 이전)에 '바래'를 '바라'라고 표기했다는 어떤 학술자료 등이 존재하는지 궁금합니다.
어그로탐지기 2019-10-13 (일) 10:46
ilulil 얘 말하는거죠? 어그로같다니까 바로 차단하던데 ㅋㅋ
눈새앙 2019-10-13 (일) 10:53
과학이나 수학은 진입장벽이 있어서 어중이떠중이들이 자기 말이 맞다고 우길 생각조차 못 하는데 역사학 언어학 사회학 이 쪽은 아는 거 하나도 없으면서 꼭 한 마디씩 안 거들면 몸이 뒤틀리는 사람들이 있어요.
친절한 2019-10-13 (일) 10:57
예전에 여자친구있을때 자주 혼났는데 ㅎ..
바래가 아니라 바라 라고.
     
       
Peace427 2019-10-13 (일) 11:40
배우신 분이시네여 ㅋㅋ
Peace427 2019-10-13 (일) 11:41
어간 어미도 모르는 것 같던데...
초반에 들어갔다가
의외로 어간 어미 모르는 사람 많아서
설명 포기했었는데...
멋진 강의 굿~!


p.s.
억제의 뜻은 자제하다
     
       
드라카 2019-10-13 (일) 17:03
그러게요
바라다 어간도 구분 못하면서 다른데 끼워맞추는거
까지는 문법을 잘 모르면 그럴 수 있다 생각하는데
이후 지 말이 맞다고 박박 우기는거 보면 ㅋㅋ
오리콘 2019-10-14 (월) 00:17
'하다'부터 사람들이 많으쓰니 안바꾸는 거아니였나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다중/멀티계정에 대한 규정안내 (17) eToLAND 09-30 3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8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4
2981 [일반]  요즘에 이렇게 카드깡하는 사람도있네 공지사항 10:31 0 45
2980 [잡담]  수맥이 안맞는 이유 6DWorld 10:29 0 53
2979 [일반]  연예인이라는게 능력이 있다고 잘되는것 아니더군요 (2) 로비 10:28 0 61
2978 [잡담]  치과병원 사랑니 발치 비용 어느 정도 하나요? (4) 세징야 10:23 0 55
2977 [일반]  차량에 명함꽂이, 사진꽂이는 어디서 구매할 수 있을까요?? (1) 고스트으 10:20 0 49
2976 [일반]  택시때문에 맘 상한 아침이네요 (7) 무지개똥 10:17 0 146
2975 [일반]  농협 암데나 가며는 짤짤이 바꺼줍니까? (5) 췍길걷기 09:21 0 233
2974 [도움]  카드 포인트는 어떻게 모으나요 (6) 『깡』 09:09 1 128
2973 [일반]  오늘의 출근길 이미지첨부 Barcafer 09:05 0 200
2972 [잡담]  보겸툰 저세상 드립 ㅋㅋㅋ (5) 이미지첨부 국가안보실 08:52 1 736
2971 [잡담]  오랜 기다림 끝에 나온 Jtbc 드라마 보좌관 시즌 2 (7) 이미지첨부 하로프로는내… 08:50 0 340
2970 [일반]  살면서 드라마 볼때 눈물 흘린게 추노에 설화~ (1) 흰귀신이밤에… 08:38 1 272
2969 [도움]  혹시 이거만 따로 구할수 있나요? (2) 이미지첨부 camiosdm 08:33 0 349
2968 [일반]  혹시 몬스터 에너지 자주 먹고 피부 좋아진분 있나요? (3) 라하마 08:18 0 226
2967 [일반]  요즘 아침저녁 기온이 뚝 떨어져서.. (1) 공유하는세상 08:16 1 145
2966 [일반]  10년전에 하던 디아2 계정...못찾겠죠?? (4) 정저지와 08:03 1 431
2965 [일반]  프리미어12 (1) 성공해서돌아… 08:02 0 216
2964 [일반]  솜이불 너무 좋다~ (2) 안安분分지知… 07:38 0 280
2963 [잡담]  밥솥이 고장이 났어요 (6) 빙그레v 06:35 0 267
2962 [잡담]  슬픔, 순수의식 04:04 1 125
2961 [일반]  조선로코 녹두전 재밌네요.ㅎㅎㅎ (1) 이미지첨부 빈폴 03:52 1 417
2960 [잡담]  헐 영화 스피드 주인공이 키아누 리브스 였네요 (14) 야한빤스 01:41 1 797
2959 [일반]  밤낮 바뀌어서 큰일났네요. (3) 6DWorld 01:31 0 415
2958 [뉴스]  "아직 살아있어요"..남아공서 멸종됐던 식물, 215년 만에 재발견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27 3 903
2957 [날씨]  [오늘의 날씨] 서울 아침 6도 한낮 16도, 내륙 일부 안개 오늘의날씨 01:08 1 125
2956 [고민]  이번에 학원창업 할려고 하는데 학원이름 때문에 고민이네요 . (27) ㅣ케나ㅣ 01:02 1 523
2955 [일반]  맥도날드 불고기버거 오랜만에 먹었는데 대실망.. (23) 햄촤딩 00:39 1 543
2954 [뉴스]  ‘중고 로켓’ 발사 시대…80%가 재활용품...스페이스 X, 스타링크 발사 성공..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34 1 330
2953 [잡담]  범인은바로너 시즌2 보고있는데 겨울의바다 00:34 0 383
2952 [일반]  이 경량 패딩 어떤가요?? (19) 스푸라이트 00:22 0 98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