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김현종 “한미일 고위급 협의에 한미는 적극..日은 답이 없어”

[시사게시판]
글쓴이 : 전사abj 날짜 : 2019-07-12 (금) 04:39 조회 : 375 추천 : 5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로 한일 갈등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전격 방미한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한미일의 고위급 협의에 대해 미국과 한국은 적극적인 반면 일본 측이 아직 답이 없다고 밝혔다. 

김 차장은 11일(현지시간) 이날 취재진에게 “지금 아마 미국은 한미일 간에 고위급 협의를 하려고 하는데 (이에 대해) 한국과 미국은 매우 적극적"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지금 건설적인 방법을 찾는 게 좋은 데 아직도 일본 쪽에선 답이 없다. 소극적인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차장은 한일 갈등을 중재하기 위한 미국의 역할에 대해 구체적 논의가 있었는지에 대해선 ‘노 코멘트(언급하지 않겠다) ’는 입장을 보였다. 


그는 다만 “(한일이) 모두 미국의 동맹국이기 때문에 이 문제가 장기적으로 미국 입장에서도 좋은 것은 없으니까 문제 해결이 빨리 됐으면 좋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전날 덜레스 공항을 통해 워싱턴DC에 도착한 김 차장은 백악관으로 직행, 믹 멀베이니 비서실장 대행을 만나는 등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한 우리 정부의 입장을 설명하며 미국의 협조를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어제 백악관에서 멀베이니 비서실장과 회의를 했고, 상·하원의원들을 어제도 만났고 오늘 오전에도 만났다”면서 “우리 입장을 잘 설명했다"고 말했다. 


김 차장은 전날 멀베이니 비서실장은 한일 양국이 모두 동맹국인만큼 양국의 갈등이 건설적으로 해결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고 소개했다. 


김 차장은 이밖에 일본의 경제 보복 문제가 정무 이슈와 외교 이슈가 모두 포함돼 있다면서 “오늘 오후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USTR) 대표도 만날 예정이고 미 상·하원의원들도 계속 접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차장은 12일에는 백악관에서 찰스 쿠퍼먼 국가안보회의(NSC) 부보좌관도 만나 일본의 수출규제 문제와 북핵 문제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아프리카 출장 중인 강경화 장관은 10일 폼페이오 장관과 통화를 갖고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가 세계 무역 질서에 부정적 영향을 끼칠 뿐 아니라 한미일의 협력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설명했고, 폼페이오 장관은 이해를 표명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김희상 외교부 양자 경제외교 국장은 11일 워싱턴DC에서 열리는 고위경제 대화 국장급 협의에 참석, 롤런드 드 마셀러스 미 국무부 국제금융개발담당 부차관보, 마크 내퍼 한국·일본 담당 동아태 부차관보 등과 만나 우리 정부의 입장을 설명할 예정이다.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도 내주 미국을 방문,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USTR 대표 등과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email protected] 

전사abj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우보만리 2019-07-12 (금) 05:08
미국이 과연 도움을 줄지.....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회원게시판 (시사게시판) 기능 변경안내 (13) eToLAND 06-25 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9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17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19
112373 [일반]  서울 동대문쪽에서 5G 속도 측정이요! (1) 이미지첨부 사퓨 14:08 1 88
112372 [일반]  "니 팔자야" 노라조 노래 완전 대박!! (1) 나는꽃이야 14:07 1 128
112371 [일반]  플스4 대체할게없다는데 (9) lazygirls 14:05 0 195
112370 [일반]  이거 불매운동해야되요? 하는분들이 꽤 많네요 (4) jinoo218 14:01 3 191
112369 [잡담]  6살짜리 꼰대? 정상? 을 만났습니다. (5) 이저어어엉 13:59 1 239
112368 [잡담]  불매 운동에 (1) ⓘⓣ 13:55 0 73
112367 [잡담]  불매 운동 관련 게시물 중에서... (7) FYBs 13:48 0 145
112366 [고민]  귀에 물 들어갔을때 어떻게 처리 해야 하나요 ? (11) 소주랑닭똥집 13:46 1 146
112365 [일반]  라이언킹 혼자 볼만한가요 (4) 아이즈원♡ 13:43 1 157
112364 [일반]  라블링 라면 드셔보신분? (4) 징징현아™ 13:41 0 152
112363 [일반]  요즘 학교에서 양아치들은 어떻게 다루나요? (7) 수라도 13:39 0 166
112362 [일반]  생식력 없는 수컷 살포를 통한 모기퇴치. (4) 파지올리 13:37 2 204
112361 [일반]  마블영화는 빠들때문에 과대평가받는게있는듯 (6) lazygirls 13:37 0 194
112360 [정치]  일본 제품 불매 목록 리스트. 매일 업데이트. 2019.7.18. 오후1시 기준 (1) 이미지첨부 영어3 13:37 0 138
112359 [일반]  멕시코 '마약왕' 구스만에 종신형..14조8천억 추징 (1) 이미지첨부 에쵸티 13:34 1 209
112358 [일반]  8년전 정두언의원 가상 유언장 (1) 아이즈원♡ 13:34 0 353
112357 [일반]  이거보고 무서워서 ㅡㅡ 영화추천요 (2) 이미지첨부 lazygirls 13:32 0 250
112356 [잡담]  국가원수 모독죄는 지금 없는건가요? (5) cvcvkj 13:29 1 175
112355 [일반]  오늘밤 김제동 9월 종방 예정... (2) 천생아재 13:29 0 181
112354 [일반]  "신라면, 김치 안 먹어" 일본서도 '한국 불매운동' 꿈틀대나 (17) 이미지첨부 에쵸티 13:17 1 470
112353 [일반]  미니스톱... 변화하는바람 13:13 0 200
112352 [일반]  일본 대 한국연합의 대결로 가고 있는듯... (8) 푸른권율 13:13 1 408
112351 [일반]  한일정보협정 아직도 파기 않했냐??? (2) 이미지첨부 골드라이탄 13:10 0 379
112350 [잡담]  불매운동이 효과있다는 증거 1. 타개요자 13:09 3 376
112349 [경제]  우리나라 반도체 소재 산업 망친 주범--> MB,그네 (2) 이미지첨부 대군 13:08 0 438
112348 [잡담]  MB가 퇴임하면서 했던 말 (4) 이미지첨부 허밍타임2 13:07 0 760
112347 [일반]  "월급쟁이 삼성 이학수, 수조원 재산 어떻게 모았을까" 오마이걸 13:07 0 249
112346 [뉴스]  미 하원 외교위원회, 한미일협력 결의…“건설적·미래지향 한일관계 중요” 기후변화 13:03 0 75
112345 [잡담]  삶의 질이 +5 올랐습니다 (6) 이미지첨부 유머엽기 12:58 2 489
112344 [잡담]  대놓고 내정간섭 하는 "일본언론" (6) 불경 12:57 0 5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