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5/26] (기타) 경찰이 또 주작??? (101)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응모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잡담] 

1억 모으기까지 44개월 남았습니다.

[회원게시판]
글쓴이 : 아나라보 날짜 : 2019-04-26 (금) 11:08 조회 : 2987 추천 : 12  

2015년 9월에 입사해서 일하기 시작했습니다.


제가 석사 과정 중 취직을 한거라 최종학력은 학사졸업이었지요.


중소기업 취직이라 월급은 그렇게 많이 받지는 못했습니다.


세후 180만원정도 받다가 석사 졸업 후 200만원정도 받았던걸로 기억하네요.


부모님 용돈 30만원, 기타 공과금 비용 25만원, 한달 식비 + 용돈 20 만원 을 제외한 돈을 전부 적금으로 돌리면서 모으다가


2017년 9월에 부모님이 집을 구매하신다고 해서 모아둔 돈 2500만원 전부를 드리고 전 다시 처음부터 돈을 모으기 시작했지요


좀 더 악착같이 모은거 같습니다. 한달 용돈을 5만원으로 줄이고 식비도 5만원 내에서 해결하면서 모으다가 


올해 초 박사과정을 진행하면서 교통편이 불편해서 중고차 한대 구매하고 아직까지 열심히 모으고 있습니다.


이제 통장에 찍히는 잔고가 3500만원 정도네요.


여자는 당연히 없고 결혼할 생각도 당연히 없습니다.


친구들은 2달에 한번정도 만나고 쉬는 날도 제가 사람 많은 곳을 싫어하니 집에서만 있네요.


남들은 뭔 재미로 사냐라고 하는데 매달 늘어가는 통장의 잔고가 저의 행복이네요.


목표는 제가 35살 전까지 1억 모으기 입니다.



저녁비 2019-04-26 (금) 11:12
1억에 청약같은걸로 당첨되서 대출로 집하나 사면...정말 좋겠어요...화이팅화이팅!
     
       
글쓴이 2019-04-26 (금) 11:51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표독도사 2019-04-26 (금) 11:14
굿
     
       
글쓴이 2019-04-26 (금) 11:52
감사합니다.
크로스오버 2019-04-26 (금) 11:25
열심히 사시는것 같아 응원합니다. 화이팅!
     
       
글쓴이 2019-04-26 (금) 11:51
응원 감사합니다 ^^
mcsniper 2019-04-26 (금) 11:35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9-04-26 (금) 11:52
꼭 목표를 달성하도록 하겠습니다.
공공칠빵빵빵… 2019-04-26 (금) 11:53
어느분야 공부하시나요?
     
       
글쓴이 2019-04-26 (금) 11:55
분자생물학 계열입니다 ^^
          
            
공공칠빵빵빵… 2019-04-26 (금) 13:59
오... 열공하셔요+_+
준89 2019-04-26 (금) 12:03
응원합니다. 글고 한잔하러 가실땐 꼭 카드 놓고 가시길.
     
       
글쓴이 2019-04-26 (금) 18:03
제가 체크카드 밖에 없어서 괜찮습니다 ㅎㅎ 용돈용 체크카드 따로 들고다니거든요
톨레스 2019-04-26 (금) 14:04
효자시네요.ㅎ
빨리 1억 모으셨으면 좋겠네요.
화이팅하세요.
     
       
글쓴이 2019-04-26 (금) 18:04
감사합니다. ^^
부르트링 2019-04-26 (금) 18:09
모든 직장인분들 화이팅입니다~
     
       
글쓴이 2019-04-26 (금) 18:31
화이팅!!
고객관리센터 2019-04-26 (금) 18:17
정말 대단하시네요... 두달전에 퇴사햇는데 이제 또 어떻게 취업하나 걱정입니다 헝 ㅠㅠ
     
       
글쓴이 2019-04-26 (금) 18:31
금방 연락오실 겁니다. ^^
포르토스 2019-04-26 (금) 19:02
저도 15년도 7월부터 다니면서 곧 4년인데 6000정도 모았네요
언제 집살지는 참.. 막막한데 모으다 보면 또 기회가 있겠죠 ㅠ
     
       
글쓴이 2019-04-26 (금) 19:27
많이 모으셨네요 부럽습니다 ㅠㅠ
마니파드마 2019-04-26 (금) 19:46
저는 운이 좋게..분양권 당첨이 되는 바람에 시세차익으로 허무하게 1억 이상을 벌었네요..

힘내세요!
     
       
아닝앙 2019-04-27 (토) 01:04
본인 자랑이 본문 내용이랑 뭔상관이져 ㅋㅋㅋ 찬물끼얹네ㅋㅋㅋ
제자리걸음 2019-04-26 (금) 20:52
소확행!
     
       
글쓴이 2019-04-27 (토) 15:41
저에게는 큰 행복이지요 ㅎㅎ
만세사창 2019-04-26 (금) 23:23
화이팅하세용!! 전 이제 1억까지 9개월 남았습니다. ^_^
     
       
글쓴이 2019-04-27 (토) 15:41
부럽습니다. 저도 얼른 시간이 지나갔으면 좋겠네요.
락앤락 2019-04-26 (금) 23:58
8년에 1억 모으면 잘 모은거일듯
     
       
글쓴이 2019-04-27 (토) 15:42
감사합니다.
LUVTOME 2019-04-27 (토) 01:33
저도 7년해서 차사고 1억정도 모았는데 뻘짓해서 다시 0의 인생으로..ㅠ
돈은진짜 잘버는것보다 지키는 신념이 대단한겁니다.
     
       
글쓴이 2019-04-27 (토) 15:42
주변의 유혹을 잘 참아봐야지요 ㅠ
파뤼투나잇 2019-04-27 (토) 11:08
2013년 12월 입사, 현재 약 1억 8천정도 모았슴. 현재 33세..
월급만으로 한계가 있어서 가끔 주말에 알바하면서 주식투자를 좀 해서 그래도 빠르게 모았슴..
차도 바꾸고 싶은데 쫄보라 10년 넘은 아반떼 20만km 주행한거 타고다님 ㅠㅠ 집사고 나면 차도 바꿔야겠어요
     
       
글쓴이 2019-04-27 (토) 15:43
제 미래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전 더 쫄보라 주식은 손도 안되고 그냥 개미처럼 열심히 모아야지요 ㅎㅎ
Psalm 2019-04-27 (토) 11:12
자수성가해야하는 저랑 같은 케이스인거 같아
응원하고자 댓글 남겨요
저는 36이구 이번달에 자산 1억을 찍었습니다
만 8년 정도 걸린거 같습니다
우여곡절이 많았지만 꾸준함과 성실함이 목표에 이르게 했네요

힘내시고 부디 원하시는 바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글쓴이 2019-04-27 (토) 15:43
꼭 저도 성공하도록 하겠습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97939 [일반]  늦봄의 인왕산숲길 산책 이미지첨부 클매니아 22:07 0 48
97938 [잡담]  조조가 영웅일수없는 이유 반박글 (6) 우월한써니 22:05 1 160
97937 [일반]  짜장면 2,500원 (2) 이미지첨부 산돌마을 22:04 0 220
97936 [일반]  내일자 장도리.jpg (3)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22:03 0 130
97935 [잡담]  혼전순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여쭙습니다. (8) 우왕제발없길 22:00 0 144
97934 [일반]  (목주의)즐거운 저녁 (2) 이미지첨부 ♥나비냐옹♥ 21:56 0 129
97933 [일반]  이왕 이렇게 된거 갈때까지 가보자는건가 혼수성태 (1) 겨울숲 21:54 0 174
97932 [잡담]  효린 학폭으로 처벌이 가능할까여? (5) ψ오크 21:54 0 205
97931 [일반]  둘다 보긴 볼꺼같은데..... (1) 일산앤디 21:53 0 81
97930 [일반]  기생충 영화 근데 무슨 스토리 일까요 (7) 잇힝e 21:52 0 179
97929 [잡담]  황교안은 치킨호크 - 뉴스룸의 일갈 (3) 이미지첨부 파지올리 21:49 0 174
97928 [정치]  순실정권 선미정권 (11) 씨오씨 21:46 0 194
97927 [잡담]  만두 좋아하세요? 만두는 사랑입니다. (18) 이미지첨부 블록틱스 21:43 3 305
97926 [일반]  지금 중국에 남아있는 카드가 있나요? (12) 하루미치 21:37 0 296
97925 [잡담]  개신교인들 사고방식을 이해해야할 것중 하나 (3) 가가맨 21:36 0 164
97924 [잡담]  저녁은 비빔밥으로 때웠네요 (4) 한계를넘어서… 21:32 1 200
97923 [고민]  블로그에 취미로 책리뷰를 쓰고있는데, 내용이 어떤지 한번 봐주세요ㅠㅠ (9) 이미지첨부 자유도시 21:27 0 141
97922 [일반]  버튼 누르면 띵~동 울리는 그런 기계 없나요? (4) 가나라다마 21:24 0 155
97921 [일반]  페미로 정부까는것들은 죄다 벌레들! (13) 전자학개론 21:22 11 220
97920 [일반]  토왜당의 끊임없는 도둑질 산돌마을 21:21 0 165
97919 [일반]  늦은 저녁 해장하고 왔습니다. (3) 이미지첨부 잇힝e 21:20 0 204
97918 [음식]  동대문 쉑쉑왔습니다 (7) 이미지첨부 Gollira 21:17 1 520
97917 [잡담]  비비고 미역국 맛있네요 ㅋ (1) 이미지첨부 뒷걸음 21:16 0 242
97916 [잡담]  서울 중랑천 장미축제 다녀왔습니다. (6) 이미지첨부 루카루스s 21:15 3 242
97915 [잡담]  슬플땐 어떻게 해야 하나요 (3) 순수의식 21:11 0 115
97914 [뉴스]  [바이오토픽] 인류세(Anthropocene), 새로운 지질시대 인증 추진 예정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21:06 1 93
97913 [일반]  김성태를 미리 죽여버리는 장제원. 바보냐, 잔인한 거냐? (1) 장산 21:05 0 462
97912 [잡담]  손흥민 아빠 손웅정한테 남의 아들 한명 던져주고 (13) 이미지첨부 속세를떠난중… 21:03 0 557
97911 [잡담]  이상한 국제전화??? (12) 이미지첨부 시간이제일정… 20:56 4 581
97910 [음식]  국수! (8) 이미지첨부 아카드。 20:56 1 3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