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교통사고를 당하고 3개월을쉬다복직했는데.. 또 6개월무급휴직을해야하네요...

글쓴이 : 사랑하며살자 날짜 : 2019-09-12 (목) 01:41 조회 : 1076
간단요약
1. 5월 초 교통사고가 남.
2. 왠진모르겠는데 한방병원으로 입원하래서 대학한방병원에 입원함.
3. MRI촬영 했는데 디스크 탈출증이라고 3주입원하라고 했으나.. 퇴원시에도 전혀 혼자 걷기힘든상태였음.
4. 인근 한방병원에 2주간 추가입원.. 퇴원시에도 다리끄는상태..
5. 일은 3개월 반 휴직하고.. 최근 복직했으나 근무로 인한 상태 악화.. 정말... 허리가  찢어져나가는 통증...
6. 퇴사를 해야하는 상황이었으나 회사에 사실상 빌다시피해서 다시 6개월 무급휴직을 받은상태...



자세한 내용..TMI포함..
5월 2일.. 퇴근길에 자전거를타고가다가 차가 정비소에서 인도를통해 차도로 나오는 방향으로 서있는걸보고 차먼저 보내고 가야지 하고 멈췄습니다.
한참 기다리고 차가 없는데도 안나가길래 안나가는 차인가보다 하고 다시 자전거를 타려고 발로 밀고 가는데 차가 갑자기 출발을 하더니 치더군요... 뭐지 뭐지하는데 차가 사람친것도 모르고 계속 미는겁니다..

어.. 어.. 하면서 자동차 범퍼아래로 허리까지 밀렸고 타이어는 눈으로보고 피했습니다. 뒤늦게 차주[아주머니]가 급하게 내렸는데 사이드 브레이크를 안잡고내렸는지 그상태로 차가 밀리더군요.. 
다시 아주머니가 차로 가서 브레이크를 잡고 내리셨습니다..
내리면서 앞을 안보고 있었다고 미안하다고.. 백프로 자기가 잘못한거라고 자기 뭐.. 어머니가 치매가걸려서 빨리가야해서 통화하느라고 그랬다고 막 여하튼 정신없게 떠들어 댔습니다..
너무 어안이 벙벙했던게.. 최소 분단위로 차가 먼저나가길 기다렸는데 안나가는걸 확인하고 제가 출발하자말자 차로 치인거라.. 뭐지.. 뭐지하는 마음이었고.. 그 당시에 놀란 마음과 아주머니 헛소리를 들으면서 분쟁을 만들기보단 보험처리를 하자는 마음과.. 당혹스러운 마음으로 아주머니 연락처만 받았습니다.
집에와서 눕는데 허리가 아프기시작하더군요.

아주머니한테 전화를해서 보험사신고하시고 번호만 알려달라고했더니 뭐 얼마다치지도않아보이는데 무슨 보험처리를 하냐는 식으로 말하더군요..
태세전환참... 어이가 없고 너무 분한마음에 음성녹음한다고 이게 말이되는 소리냐면서 다른소리말고 보험번호달라고하니깐 뭐 자기가 그런뜻이아니었고 어쩌고 또 헛소리 길어지길래 그냥 보험번호달라고하고 좋게좋게 끊었는데.. 다음날 병원을가야하는데 보험번호는 안주고 전화는 안받는 그런 상황이었어요.. 그 정비소에서 일한다는걸 알고 찾아가서 받아냈습니다.

여차저차 강동경희대학병원에.. 한방병원쪽으로 입원을했는데[뭐 골절은 없다고 더 나은 치료받으려면 여기로 입원하라고하더라구요.]
저는 너무아파서 잠도못자고 정말 삐쩍말라가고.. 걷지도못하는데 병원에서는 그냥 마치 꾀병부리는 사람처럼 대하더군요... 정말 전혀 걷지도 못하는 상황에서.. 퇴원을 하라고하길래 막막함에 병원 수십군데를 전화해서 받아준다는 동네 한방병원 규모의 한의원에 다시 2주를 입원했습니다.

거기선 또 상태가 이렇게 심각해서어떻게 하냐고 끝도없이 치료를 해대는데.. 솔직히... 솔직히 딱히 나아지는 느낌은 크게 들진않았습니다.. 다만 그래도 다리를 질질끌고 편의점은 나갈정도가 되었었어요.. 그정도되기까지가 딱 사고로부터  한달정도 지났을때였습니다.
도저히 일을 할 수 없는 상황이어서.. 회사에 어렵게 부탁을해서 3개월 반을 자택근처에있는병원 오가며 치료를 받았습니다.. 

큰 병원을 다니기엔 운신이 너무 힘들어서 불가능했습니다.
그렇게 3개월이지나고.. 복직을 해야만 하는 시점에는 솔직히 무리만 하지않고 조심히 일하면 괜찮을거라는 생각이 들었었습니다. 신경주사도 맞았었구요..
근데 웬걸.. 겨우 이틀정도 일을했는데.. 허리가 참기 힘든정도로 아픈겁니다..
지금 한 2주? 3주?정도일했는데... 거의 처음 사고가 났을때만큼 아프네요... 회사에서 더이상 휴직을 줄 수 없다는것을 애원하다시피해서 겨우 6개월 무급휴직을 다음달부터 쓸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근데 지금 시점에서..사실 참 많은부분에서 막막하다는 느낌이 들어 글을 남겨봅니다.
처음에 3개월을 쉬어야했으때도 너무 슬프고 분했습니다.
앞도안보고.. 사람을 치고도 모를정도의 사람이 운전을 했는데.. 조심하려고 노력노력해도.. 상대방의 부주의로 인해 일어난 사고로인해..
몇달을 제대로 걷기는 커녕 누워도 앉아도 아픈 상태로.. 치료도 제대로 받지 못하고 돈도 벌지못하는 상황에.. 날 친 사람은 처벌도 받지않고 그저 보험료 조금 오르는게 다이겠구나.. 하면서.. 미안하다는 말도하지않는 그 아주머니가 정말 크게 다쳤으면 좋겠다라는 맘이었는데..
지금은.. 그냥 막연한 울분이 막.. 속에서 끓어오릅니다...
분명 난 피해자인데.. 회사에선 꼴통이되어버렸고...
병원에선 자기들 돈 못받을까봐 MRI도 다시 안찍어준다고하고 입원도 안된다고하고.. 그냥 마약성 진통제만 처방해주고...
지금 이정도면 운좋은거래요. 다시 못걷는 사람들도 많으니깐 그렇게 생각하래요.. 말이되나요?...
솔직히 합의금을 받아봐야 얼마나 받겠어요? 천만원?... 세달치 월급밖에 더되나요?.. 제가 일 못해서 손해본 금액을 생각하면 겨우 그 돈 받으려고 아픈척한다고 생각을 하는건지....
생각이 막튀네요.. 죄송해요.. 그냥.. 어떤 무언가를 바라는 마음에서 쓴 글은 아닙니다..
너무 막막하고.. 막연하고.. 그런.. 그냥 그런 심정에서 조금이나마 이 울분이 풀리려나하고.. 적어올려봅니다..
요청자가 자신의 300포인트를 걸었습니다. 답변이 채택되면 150포인트를 드립니다.

로이스케 2019-09-12 (목) 02:12
그냥 보험금 받고 끝날 일이 아닌 것 같은데요?
그리고 왜 한방병원을 가셨는지도 모르겠지만,
골절 문제가 아니라 신경이 눌리면 심각해질 수도 있는데 뭔가 병원은 천하태평이군요.
     
       
글쓴이 2019-09-12 (목) 08:54
처음 갔던 척추전문병원에선 엑스레이 찍어보고 골절아니라고 2주뒤에 오라고하더군요...
그래서 이건 아닌데 싶어서 다른 정형외과 좀더 큰데를 찾아갔는데 ct촬영해보더니 문제없다고 한의원만 다니먼 된다고하더군요...
정형외과가면 해줄수있는게없다고..
그래서 찾다가찾다가 간곳이 강동경희대 한방병원이었는데... 최악이었습니다...
너무 힘드네요 정말.... ㅋㅋ...
          
            
로이스케 2019-09-12 (목) 18:04
제가 전문가이지도 않아서 계속 뭐라 이야기 하긴 힘들지만.

가능하다면 밑분 말씀대로 다른 신경외과 한번 가보세요.
CT로도 가능한 부분도 있었겠지만, 역시 MRI을 해봐야 하실 것 같아요.

이런 부분은 빠를수록 좋죠.

(음. 좀 찾아보니 그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로 판단하고 한방병원에 보냈을지도 모르겠네요.)
               
                 
글쓴이 2019-09-12 (목) 18:50
아.. MRI도 찍어봤구 근전도 검사도 해봤어욥 ㅎㅎ ㅠㅠ
                    
                      
로이스케 2019-09-12 (목) 19:33
아. 본문을 다 읽고, MRI를 분명히 읽었는데도 제가 착각을 했군요. 죄송합니다.

여튼 그래도 일단 다른 의사선생님께 문의는 해보시길 바래요.
                         
                           
글쓴이 2019-09-12 (목) 20:14
넵넵 !! 감사합니다 ㅎㅎ
쵸이스 2019-09-12 (목) 10:34
서울성모 병원 신경외과 류경식 선생님께 진료함 받아보세요.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저도 사고후 중대병원서 치료받다 향후 물리치료 받으라는데 아무래도 이건 아닌것 같아
성모병원가니 깜짝 놀라며 바로 수술날짜 잡고 완쾌되었어요.
병원이 신뢰가 가는게 MRI사진 보여주면서 어떠어떠한 수술을 하며 향후 어떻게 될것이라 조목조목 환자와 가족에게
약30분가량 설명하면서 믿음이 확 왔죠.
     
       
글쓴이 2019-09-12 (목) 18:50
아하.. 감사합니다!!
d4theace 2019-09-17 (화) 19:35
대인사고인 경우 후유장애에 따라 치료비외에 추가로 받을 수 있습니다.
물론 피해자인 본인이 할 수 있지만 손해사정인을 구하여 보험사를 상대로
요구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보상금을 요구하기 위해서는
진단서가 필수입니다.
일반적으로 한방병원 보다는 양방인 병원 진단서가 필수적입니다.
왜냐하면 객관적인 자료인 엑스레이,CT,MRI등 영상자료와 초진기록지인 의사의 소견서가 필수로 들어가야 하는데
한방병원인 경우 뼈,근육의 이해도가 상대적으로 낮아 진단서나 소견서가 객관적인지 못한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따라서 사고 당시 진단서가 가장중요한데 그 진단서가 제대로 발급받지 않은 상태에서
진단이 내려졌다면 그 만큼 피해자인 본인에게 불리한 상황이 될 가능성이 큽니다.

지금이라도 양방병원에 가서 객관적인 진단자료를 첨부하여 제대로된 치료와 보상금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리치골드먼 2019-09-18 (수) 18:28
한방병원말고 대학병원 큰데로 가보세요.
   

지식iN  주간조회순 | 월간조회순 | 반기조회순 질문상태  |   | 
 
번호 제목 글쓴이 상태 포인트 날짜 조회
[공지]  ※ 지식iN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 03-28
[공지]  ※ 토렌트사이트질문,저작권 자료요청 금지 eToLAND
0 08-25
122289 [컴퓨터/인터넷]  급하게 질문드립니다!! 차임스
200 04:47 55
122288 [음악]  옛날 라디오 출처는 무엇인가요 ? 정상에서만납…
339 04:40 50
122287 [교육/학문]  글의 제목에 문장부호를 써도 되는지 궁금합니다 조용한하늘
500 03:05 60
122286 [TV/영상]  어릴때 본 영화 제목이 뭔지 알 수 있을까요? (2) 말탁
1000 00:33 97
122285 [기타]  매장 리뷰 및 악의적인 문자글 캡쳐본 퍼뜨리는것도 처벌될까요? (4) epicday
2000 08-08 49
122284 [교육/학문]  이거 풀이 방법좀 자세히 알려주세요! (2) 불꽃노동자
1000 08-08 93
122283 [컴퓨터/인터넷]  폰트 문의 (1) 이미지 큐르피아
500 08-08 47
122282 [음악]  밴드 LUCKY TAPES 앨범 구해보아요~~~ (2) 7억이
800 08-08 27
122281 [컴퓨터/인터넷]  컴퓨터가 먹통이 됬습니다 (3) 강남고려
1000 08-08 138
122280 [음악]  릴리즈 정보에서 해외음원 게시판 이용 문의 드려요 (1) ciya
200 08-08 60
122279 [쇼핑]  이런것도 구할수 있나해서요 (3) enrilj
5000 08-08 143
122278 [교육/학문]  프로그래밍 공부 방향에 대해 질문이 있습니다... (8) 아듸위뮈
1000 08-08 169
122277 [게임]  피파와 위닝 시리즈 질문 입니다 홀리가이
500 08-08 104
122276 [경제/재테크]  [부동산] 신축 오피스텔 계약 문의입니다 이미지 토요일인데에
2000 08-08 95
122275 [쇼핑]  여성 속옷 이런거 어디서 사나요? (5) 자조적행복
400 08-08 368
122274 [컴퓨터/인터넷]  웨일브라우저 켤때 다른분들도 느린가요? (1) 몸근영
300 08-07 68
122273 [경제/재테크]  편의점 현금영수증 (1) MLB추
200 08-07 122
122272 [TV/영상]  Lg tv lm6700 모델 스마트 티비 넷플릭스 영상 방법 문의 (4) Qnfvb
500 08-07 48
122271 [취미/생활]  어렸을 때 읽었던 소설 제목이 기억 안나는데 가르쳐주실분?(세인트버너드 개가 나오는 책) (3) 야마히코
1000 08-07 78
122270 [음악]  노래 제목 아시는분? (2) 7억이
600 08-07 66
122269 [컴퓨터/인터넷]  이토 토렌트게시판이 사라졌나요? (3) 매직더개더링
200 08-07 165
122268 [기타]  남자배우를 찾습니다 (17) phoenixs
1000 08-07 391
122267 [기타]  인수인계와 기술이전이 다른 것인가요? (4) 태산곰
1000 08-07 134
122266 [컴퓨터/인터넷]  lg (iptv + 핸드폰 결합 할인+인터넷) 약정갱신 혜택이 따로 있는지요? asd222
200 08-07 33
122265 [컴퓨터/인터넷]  알뜰폰 전문가분에게 질문드립니다. (3) 아이돌학교
500 08-07 142
122264 [교육/학문]  컴공 전공자분들 질문 (8) HerSe
200 08-07 304
122263 [기타]  책을 낼 때 출판사의 권한이 어디까지인지 궁금합니다. (1) 조용한하늘
1253 08-07 131
122262 [기타]  양주 첨 마시는데 안주 추천 좀 해주세요 (11) 차임스
200 08-06 205
122261 [기타]  중고 거래 환불받을수 있을까요? (7) 노정
500 08-06 217
122260 [컴퓨터/인터넷]  스마트폰 영상 전송 방법 중 가장 쉬운 법? (5) bbbee
1000 08-06 146

질문과답변 월간 최다채택 우수답변회원

  • 밀지마 채택답변수 (19)
  • 장난하지마 채택답변수 (11)
  • 나도익명 채택답변수 (10)
  • 마음 채택답변수 (9)
  • dasari 채택답변수 (9)
  • 최대8자 채택답변수 (6)
  • 사랑유으 채택답변수 (6)
  • 금기자 채택답변수 (4)
  • CivilWar 채택답변수 (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