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정통파 느낌의 선협물 <도과 / 道果>

 
글쓴이 : 무명암 날짜 : 2019-09-02 (월) 14:43 조회 : 3511 추천 : 14  

 <도과 / 道果>


키워드 : 선협, 환생, 분신술, 완결, 중국어



오랜만에 제대로 된 선협물을 발견해서 추천해 봅니다. 


주인공은 현대인, 어느날 고대중국과 비슷한 세계로 환생합니다.

그런데 인간이 아니라 진흙신상에 갖힌 산신령으로 태어나고 말죠.

게다가 신사는 깊은 산골짝에 쳐박혀 있어 아무도 오지 않고...

무려 80년이나 외로움을 견디며 살다가 

어떤 사건을 계기로 인간의 분신을 얻게 되어 세상에 나섭니다.


주인공에게는 치트능력이 하나 있습니다.

거의 완벽하게 독립된 분신을 만들 수 있다는 건데요.

예를 들어 주인공 본체는 산신령이라 '신도'를 익힙니다.

첫번째 분신은 인간이라 인간들이 수련하는 '성명지도'를 익힐 수 있죠.

나중에는 마물 계열 분신을 생성해서 '마공'도 익힌다고 합니다.


각각은 따로 노는 게 아니라 상당한 시너지를 냅니다.

신령본체는 인간분신을 활용해 신앙에너지를 긁어모으며 빠르게 신격을 올리고, 

인간분신은 신령본체의 신력을 활용해 효율적으로 성장해 나갑니다.

인격간의 괴리 이런 것도 없습니다. 모든 분신은 완벽하게 동기화되어 하나입니다.



뭐 능력도 흥미롭긴 한데 그게 중요한 건 아니고요.

이 작품은 진짜 '선협'의 느낌이 납니다.

불의를 단죄하고 의를 실천하는 협객도 나오고, 

선행을 실천하며 공덕을 쌓아 신격을 얻는 인물도 나옵니다.

성현의 문장을 익히며 호연지기를 쌓아 괴력난신을 제거하는 고관도 나오고요.


영약 퍼먹고 죽어라 경지만 올리면서 

파워인플레를 반복하는 그런 내용이 아니라는 겁니다.

봉신연의 스타일의 신선+속세가 섞인 동양풍 판타지에 가깝습니다.

주인공도 평소에 경전을 읽고, 서도를 익히며 심신을 수양합니다.



그렇다고 주인공이 선인은 아닙니다. 악하지도 않지만.

대단히 냉철하고 이지적이며, 은혜도 원한도 잊지 않는 성격에, 

후환을 끊기 위해서라면 아무리 큰 이득이 있어도 가차없이 슥삭해버립니다.

신도를 수련해나가기 위해 선행을 하기는 하는데 그냥 수련의 방편일 뿐입니다.


어떤 선택을 함에 있어 반드시 전후인과를 살펴 신중하게 결정하고, 

그런 의사결정 과정이 독자에게 투명하게 공개되기 때문에 몰입도가 매우 높습니다.

'이새끼 대체 왜 이러냐' 싶은 순간이 없다는 겁니다. 

그의 모든 선택에는 충분한 근거가 제시됩니다.

독자는 주인공의 선택에 동의할 수도 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적어도 이유도 모른 채 끌려갈 일은 없습니다.



요즘 접한 선협물 중에서 가장 깊이 몰입해서 읽은 작품입니다.

특히 주인공이 제 취향이라서 그런지 더욱 더 마음에 들었습니다. 

학사신공의 한립에게서 과단성을 조금 더하고 유연함을 살짝 뺀 느낌이랄까요.


우연히 얻은 법보 안에서 초고수의 영혼을 발견했다고 가정할 때 

한립은 신중하게 접근하면서 그에게서 최대한 이득을 뽑아내겠지만, 

이 주인공은 100% 안전에 대한 확신이 없으면 그냥 법보를 태워버립니다.ㅎㅎ

초고수가 어떤 보상을 약속하며 유혹을 하든 관심도 안 둡니다.



문장이 약간 옛스러워서 읽기 좀 힘들긴 했습니다만 

중국어 가능한 분이라면 한번쯤 건드려볼만한 수작이라 봅니다.

완결작이라는 것도 큰 장점이죠.



ps.

본문상단의 링크에서 원문을 구할 수 있습니다.

 [남성스타일] 워싱 여름 린넨 반바지 3color  

빅마 2019-09-02 (월) 17:31
요즘 중판에 빠져서 번역작들 줄줄이 보고있는데
중판장점이 장편+주인공성격인거같음
국내작들은 착하고 도덕적이고 윤리적인 반면(호구 또는 오지랖)
중판들은 이기적이고 맺고끊음이 확고함(은원관계나 인간관계 이익관계)
공부는 하기싫고 중판은 읽고싶고 번역기는 애매하고 ㅠㅠ
국내에 번역된거면 어느정도 배경지식이있어서 번역기로 번역해도 어느정도 이해되는데
첨부터(아욕봉천) 번역기로 볼려니까 보기어렵네요
     
       
글쓴이 2019-09-03 (화) 08:17
영어가 가능하시면 영문으로 보는 방법도 있습니다.
아욕봉천은 영문번역본 퀄리티가 아주아주 뛰어난 편이라
번역기 돌려 외계어로 보느니 영역본이 훨씬 낫죠.
설사 번역기로 본다 하더라도 영문판으로 영한번역 돌리는 게
번역율은 더 높게 나올 것 같네요.ㅎㅎ
Mibs 2019-09-03 (화) 08:33
도과 는 영문번역이 없는건가요 ?

일해라 화교 영문 번역가들 !
     
       
글쓴이 2019-09-03 (화) 08:50
하고 있을 수는 있는데 저는 못 찾겠더군요.
열심히 찾아본 건 아닙니다만...ㅎㅎ
올어게인 2019-09-05 (목) 00:21
추천기에 프로의 향기가....남
     
       
글쓴이 2019-09-05 (목) 13:03
프로는 (당연히) 아니지만 말씀 감사합니다.^^;;
개돌전사 2019-09-08 (일) 05:21
보고싶은데 파파고 미니로밖에 볼 수가 없....ㅠ
카레빠맨 2020-02-16 (일) 10:31
보려면 중국어 공부해서 봐야하나요? 카카오나 시리즈에서 번역 된 것만 보다가 원문은 어떻게 봐야하나 궁금하네요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3
[스폰서박스] 휴대폰번호로 숨은 내 돈 찾기 [휴면예금, 숨은보험금, 카드포인트] (117) 원키퍼
26573 [자작]  웹보다는 서점에 어울릴 소설 가져왔습니다  (1) 이미지 꾸실 07-12 5 348
26572 [일반]  문피아 또 터진 거예요?  (15) 옆동네꽃미남 07-12 5 780
26571 [추천]  독행보 무협 추천합니다.  (2) 클로리나 07-12 6 311
26570 [기타]  학사신공 궁금증 (최신 스포있으니 주의)  (4) 역대급작품 07-12 2 256
26569 [추천]  나 용사였다니까?  (1) 막천현 07-12 4 312
26568 [추천]  문)재벌가 범생이 벼랑끝 작가님!  추영 07-12 3 490
26567 [리뷰]  [무협 소설] 천뢰무한 리뷰 ★★★★★ (4) 중립적인존재 07-11 7 866
26566 [정보]  갬블링 1945 연재 다시 시작하네요  (2) CrazyZeus 07-11 5 507
26565 [일반]  복수 포기하는 주인공 정말 극혐...  (23) 무명암 07-11 11 1110
26564 [추천]  문퍄 나는 전생을 기억한다 -이기준-  (1) 위도우메이컷 07-11 5 591
26563 [추천]  최근에 읽은 추리소설 8권 추천!!  이미지 스몰빌리지 07-11 5 335
26562 [리뷰]  던전&커맨더.  (3) MODA10 07-11 5 571
26561 [기타]  찾는 소설이 있는데 추천좀 부탁 합니다  미국노가다 07-11 1 232
26560 [기타]  소설연재 1년 반. 기나긴 여정에 완결을 내며 (내용 김, 하소연 주의)  (32) 이미지 고얌이 07-11 27 1050
26559 [정보]  거지 같은 문피아...  (7) 이미지 미국노가다 07-10 7 1120
26558 [일반]  무협소설 추천부탁드립니다.  (9) 시스이 07-10 4 579
26557 [리뷰]  사립학교 아이들  네서 07-10 4 298
26556 [기타]  갬블링1945 읽어보신분들 계신가요??  (5) 조드호 07-10 2 575
26555 [기타]  소설 책 잘 고르는 방법이 있을까요?  (5) 정다솜 07-10 3 187
26554 [기타]  소설 연재 사이트 괜찮은곳 소개 부탁드립니다.  (12) 갯바위낚시꾼 07-10 2 692
26553 [추천]  뱅퀴어 더 드래곤  (6) BWknight 07-10 9 783
26552 [일반]  클리어확률제로 감옥 부분 같은 소설 없을까요?  (5) 현이남 07-09 1 440
26551 [기타]  나노마신 네이버 웹툰 됐네요?  (3) 석천이형 07-09 5 862
26550 [리뷰]  최근 베스트셀러 "돈의 속성"을 읽고 ★★★★☆ 6DWorld 07-09 7 591
26549 [추천]  문피아-KFC 변경 군단의 기사 추천합니다.  (15) 이미지 호야짱 07-09 16 1197
26548 [기타]  도화만리 필그림 작가 후속작 없나여?  (2) Capoue 07-09 2 572
26547 [일반]  웹소설 유튜브 채널 추천  (1) 묘미 07-08 8 965
26546 [리뷰]  지식편의점에서 과자 한봉지 사먹어봤습니다  이미지 마초치 07-08 4 595
26545 [일반]  번칠 다시 연재하네요.  (6) 변화 07-08 4 1104
26544 [일반]  신입사원 김철수 재밌네요 오홍홍  (10) 아루이주니우 07-08 7 13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