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요즘 읽은 소설들 #9(문피아)

 
글쓴이 : graysoul 날짜 : 2019-08-19 (월) 22:46 조회 : 6276 추천 : 15  

1. 막장드라마의 제왕
https://novel.munpia.com/165603

과거 방송국 PD 출신이었으나 방송국을 나와서 공무원 생활을 하며 중년이 된 주인공이 과거로 회귀하게 됩니다.
주인공이 자동차 사고를 당하는데 죽기전 소원으로 막장 드라마를 만들어 보고 싶다고 합니다.
그러자 시스템 비슷한게 개입해서 막장 드라마를 만들기 가장 좋은 조건인 10년 전으로 회귀를 시켜줍니다.
그러면서 유명한 영화감독의 영혼도 서포터로 붙여줍니다.

방송국에서 일하던 시절 만들었던 드라마는 당시 경쟁작들이 화려해서 시청률은 안좋았지만 나중에 괜찮은 작품이라고 재평가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드라마가 만들어지게 되는 시기에 회귀하게 된 주인공 입장에서 과거를 그대로 따라가서는 막장 드라마를 만들 수 없죠.
5년 이내에 시스템에서 요구하는 기준에 충족하는 막장 드라마를 만들어야한다는 조건부 회귀이기 때문에 과거와는 다른 막장 드라마를 만드는 내용입니다.

극초반은 별로였는데 7화에 작가와 미팅하는 장면부터 재미있어지더군요.



2. 여기에 사인해주세요.
https://novel.munpia.com/164474

이세계 전생물 중에 신과 대면해서 여러가지 설명을 듣는 것이 있죠.
이 소설은 각 세계의 관리자들로부터 의뢰를 받고 이세계로 전생시킬 사람을 조달하는 일종의 브로커 업체 직원들이 주인공입니다.

과거에는 사고사로 영혼을 그대로 데려갔는데 그래서 저승사자들하고 껄끄러운 관계가 되었다고 합니다.
요즘은 영혼을 복사해서 데려가는 방식이라는 설정입니다.

작가가 '~의'와 '~에'를 구분 못합니다.
'~의'를 사용할 상황에 무조건 '~에'를 사용하는데 이게 습관인듯합니다.

어쩌다 가끔나오는 정도가 아니라 정말 심각할 정도라서 소설 내용과는 별개로 엄청 신경쓰이더군요.
이 소재로 이후 스토리가 어떻게 진행될지 궁금했지만 도저히 못 버티고 중간에 하차했습니다.



3. 모범생이 힘을 숨김
https://novel.munpia.com/163315

각성자들이 하나둘씩 나오기 시작하는 세계에서 주인공도 각성을 하게 됩니다.
그런데 주인공은 원래부터 초능력자라서 어지간한 각성자보다 더 강합니다.
각성자들이 사고를 친 경우가 많아서 사람들의 인식은 상당히 안 좋고, 각성자들도 자신이 각성자인 것을 숨기는 경우가 있는 세계에서 주인공이 힘을 숨기는 소설입니다.


4. 이 세계는 TRPG 게임이다
https://novel.munpia.com/165529

영미권 해외 소설을 번역한 것이라고 합니다.
정신차려보니 어떤 비행기에 많은 소년 소녀들과 함께 납치된 상태로 영문도 모르는채 밖으로 내던져져서 미국의 시골 같은 배경에서 좀비와 괴물들을 상대로 서바이벌을 하게 됩니다.
같은 비행기에 타고 있던 소년 소녀들과는 배틀로얄처럼 경쟁을 할 수도 있고, 협력을 할 수도 있는 상황이죠.
그런데 좀비들과 싸워보니 과거에 자신이 구상했던 TRPG 설정과 비슷합니다.



5. 중 갑옷 마법사
https://novel.munpia.com/160524

차에서 잠들었는데 눈 떠보니 이세계에 소환된 주인공입니다.
혼자 소환된게 아니라 많은 사람들이 소환되었습니다.
교단에서 예언에 따라 구원자를 소환한 것이라고 하는데 이것만 보면 흔한 클리셰죠.
그런데 그 후 진행이 흔한 소설들 그대로 따라가는게 아니라서 하차할지 고민하면서도 계속보고 있습니다.

주인공도 그렇고 다른 등장인물들도 그렇고 뭔가 정상적인 사고방식을 가진 사람은 아닌 것 같은데 싸이코패스는 아닙니다.
흔히 회사나 학교에 보면 좀 이상한 사람이 있죠. 딱 그런 느낌입니다.

 [eTo마켓] 쫀득달콤한 홍찰옥수수와 부드럽고 찰진 백찰옥수수 (4) 

DeusVult 2019-08-20 (화) 00:39
추천 = 추천 !
리뷰보고 몇개 건져갔는데 오늘도 도전해볼 목록이 있군영
감사합니다~
디스이즈잇 2019-08-20 (화) 02:17
리뷰는 추천.
임감천林柑泉 2019-08-20 (화) 03:08
중 갑옷이 중단되었네요.
미공개 2019-08-20 (화) 11:16
추천엔 감사 ^^
크리스갈드 2019-08-20 (화) 11:39
막장드라마의 제왕 추강!
캐릭터들이 살아있어서 재밌습니다.
GoTrip 2019-08-22 (목) 23:32
이 세계는 TRPG 게임이다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ㄹㄹ33 2019-08-23 (금) 20:43
막장~ 재밌더군요.
모범생~ 봐봐야 할듯.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3
[스폰서박스] 주방용 덕트 제작 및 공사 전문 세진공조덕트입니다! (121) 세진공조덕트
26566 [정보]  갬블링 1945 연재 다시 시작하네요  CrazyZeus 12:39 0 56
26565 [일반]  복수 포기하는 주인공 정말 극혐...  무명암 11:53 1 130
26564 [추천]  문퍄 나는 전생을 기억한다 -이기준-  위도우메이컷 11:24 0 104
26563 [추천]  최근에 읽은 추리소설 8권 추천!!  이미지 스몰빌리지 11:19 1 65
26562 [리뷰]  던전&커맨더.  (1) MODA10 08:31 2 206
26561 [기타]  찾는 소설이 있는데 추천좀 부탁 합니다  미국노가다 02:40 0 144
26560 [기타]  소설연재 1년 반. 기나긴 여정에 완결을 내며 (내용 김, 하소연 주의)  (18) 이미지 고얌이 00:06 9 425
26559 [정보]  거지 같은 문피아...  (6) 이미지 미국노가다 07-10 5 659
26558 [일반]  무협소설 추천부탁드립니다.  (8) 시스이 07-10 3 407
26557 [리뷰]  사립학교 아이들  네서 07-10 4 245
26556 [기타]  갬블링1945 읽어보신분들 계신가요??  (5) 조드호 07-10 1 389
26555 [기타]  소설 책 잘 고르는 방법이 있을까요?  (4) 정다솜 07-10 2 142
26554 [기타]  소설 연재 사이트 괜찮은곳 소개 부탁드립니다.  (12) 갯바위낚시꾼 07-10 1 533
26553 [추천]  뱅퀴어 더 드래곤  (6) BWknight 07-10 9 596
26552 [일반]  클리어확률제로 감옥 부분 같은 소설 없을까요?  (3) 현이남 07-09 1 380
26551 [기타]  나노마신 네이버 웹툰 됐네요?  (3) 석천이형 07-09 5 731
26550 [리뷰]  최근 베스트셀러 "돈의 속성"을 읽고 ★★★★☆ 6DWorld 07-09 7 515
26549 [추천]  문피아-KFC 변경 군단의 기사 추천합니다.  (15) 이미지 호야짱 07-09 14 923
26548 [기타]  도화만리 필그림 작가 후속작 없나여?  (2) Capoue 07-09 2 476
26547 [일반]  웹소설 유튜브 채널 추천  (1) 묘미 07-08 8 884
26546 [리뷰]  지식편의점에서 과자 한봉지 사먹어봤습니다  이미지 마초치 07-08 4 538
26545 [일반]  번칠 다시 연재하네요.  (6) 변화 07-08 3 1004
26544 [일반]  신입사원 김철수 재밌네요 오홍홍  (10) 아루이주니우 07-08 7 1219
26543  여러 소설들을 보다보니 개연성은 좀 안맞는것들이 잼나네요  (13) 후방주의자 07-08 4 822
26542 [일반]  문피아 또터졌네...  (14) 마리오●□● 07-07 7 1756
26541 [일반]  맹주사후 다 봤습니다. ㅋ  (4) 쵸파 07-07 4 1020
26540 [일반]  헐. 원스토어북스에선 뭘 질러야하나요?  (2) 야밤에체조 07-07 2 490
26539 [일반]  주인공 무기가 검이 아닌 판타지소설 추천해주실수 있으신가요  (4) 앵간히점 07-06 2 808
26538 [추천]  공명  이미지 라벤다향기 07-06 3 452
26537 [추천]  요즘 읽은 소설들 #55(문피아)  graysoul 07-06 8 155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