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리뷰]

신대륙의 변호사, "도시 던전: 도시의 까마귀"

 
글쓴이 : 루카루스s 날짜 : 2019-06-14 (금) 22:02 조회 : 3414 추천 : 11  

도시 던전: 도시의 까마귀


부와 빈곤, 기회와 위기, 평등과 불평등, 희망과 절망의 도시 던전.
그 첫 번째 이야기 '도시의 까마귀'
마법을 쓸 수 없는 마법사 가문의 자손 '벤자민'. 기회를 찾아 신대륙에 넘어갔으며, 이후 어떠한 사건의 냄새를 맡게 된다.


문피아 2019년 공모작 작품이며, 현재 61화 무료연재입니다.

작가 분이 "강가 먼지의 왕자"라는 작품으로 유명한 '노란커피'입니다.

구관이 명관이라고 확실히 내공이 느껴지네요.


판타지 세상의 도시에서 벌어지는 여러 사건을 변호사인 주인공이 맡아 해결하는 내용입니다.

일단은 좋은 점은 눈으로 보는 듯한 섬세한 묘사와 잔잔하면서 치밀한 이야기 구조입니다.

현대 변호사물을 판타지 세상으로 옮기면 이럴까요? 그것과도 좀 다른 매력이 있습니다.

거기에다가 탄탄한 세계관 설정도 이 소설의 매력을 어필하는데 한 몫 거들고요.


반면에 아쉬운 점은, 너무 묘사에 치중하다 보니깐 꼼꼼하게 읽어야 하네요.

스윽 지나가면 놓치는 부분이 너무 많습니다. Telling이 과하다고 해야되나요.

묘사하는 문단 길이도 요즘 추세를 기준으로 긴 편입니다.

때문에 읽는 속도가 느려져 자칫 지루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여튼 찬찬히 뜯어보면 좋은 필력의 작품입니다.


https://novel.munpia.com/150575


-Stand beyond the legend
 [남성스타일] YAN13 브랜드 로브 오버 더블 롱코트 입니다. (5) 

오후의녹차 2019-06-15 (토) 07:39
추천엔 추천!
전직 변호사 출신 악마가 나오는 '미궁은 사업이다'도 추천합니다.
악마같은 변호사라는 말도 있는데, 그런 변호사가 정말 악마가 되면 무서운 일(?)이 벌어지더군요.
     
       
글쓴이 2019-06-15 (토) 10:00
댓글+추천 감사합니다.
임감천林柑泉 2019-06-15 (토) 11:43
남주 이름 벤자민이 왜 이리 거슬릴까요.
     
       
글쓴이 2019-06-15 (토) 12:01
왜 거슬릴까요?..
만화12 2019-06-15 (토) 12:47
리뷰는 추천, 감사합니다.
my88 2019-06-15 (토) 13:10
시놉 보니까 예전에 황금가지 브릿지에서 연재하던 '오크 변호사' 시리즈 떠오르네요..

재밌었는데 뭔가 플랫폼 자체를 자주 안 들어가다가 보니 중간에 잊어버렸던 ㅋㅋ
브라운아이둘 2019-06-16 (일) 21:48
노란커피(O)노랑커피(X)
     
       
글쓴이 2019-06-16 (일) 22:19
엌.. 수정했습니다.
헬메스 2019-06-17 (월) 00:12
가서 봤떠니, 재밌네요.

분위기가 진지해서 웹 소설 보다는 정통 추리물 분위기인데, 동시에 아주 독특한 판타지적 설정들이 함께 있어서 흑설탕처럼 끈적거리는 맛이 납니다.
난애 2019-06-18 (화) 20:29
오, 가서 봐야겠네요. 오늘은 빗소리 들으며 맥주와 함께 글 읽어 보러 갑니다~
산삼꽃 2019-06-20 (목) 15:46
아직 2화만 봤는데 재밌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종길이형 2019-07-11 (목) 03:34
추천글 보고 다 읽고 왔습니다. 큰 기대없이 읽기 시작했는데, 생각보다 더 괜찮았습니다! 제가 요즘 흔히 유행하는 성좌물, 환생물 등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그런지 소재도 꽤 참신하게 느껴졌고, 작가님도 어느정도 재능있는 분 같네요. 무엇보다 글을 다 읽고나서 추천글을 다시보니, 루카루스님이 이 소설을 참 간결하면서도 적절하게 소개해주신 듯 합니다.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컴퓨터견적] 가정용 견적 부탁드립니다 컴퓨터견적
25346 [추천]  요즘 읽은 소설들 #22(문피아)  (1) graysoul 11-18 7 644
25345 [일반]  왜 회귀만 하면  (12) 나비야놀자 11-18 0 847
25344  카카오페이 나이스지키미 정답 다같은신용  (7) kokomokz 11-18 6 444
25343  재미있게본책인데 제목을모르겠어요(무협)  (1) 면벽서생 11-18 0 273
25342 [일반]  게임속전사가되었다 질문  (5) 막천현 11-18 0 497
25341 [일반]  설봉작가가 신작을 내놓았네요.  (17) 마돌이 11-18 1 1003
25340 [일반]  축구 소설 읽다가 정 떨어질 때.  (2) Tzan 11-18 1 763
25339 [일반]  조아라가 많이 바뀌었군요.  (13) 에리카미 11-17 0 1429
25338 [기타]  임준욱 무적자 yes24 e북으로는 보지 마세요.  (5) 광92 11-17 0 1126
25337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10~1위편)  (15) 트리어 11-17 18 1574
25336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20~10위편)  (3) 트리어 11-17 8 991
25335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30~20위편)  (3) 트리어 11-17 12 1026
25334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40~30위편)  (4) 트리어 11-17 10 807
25333 [기타]  오래전에 봤던 만화를 다시 보고 싶습니다. 도움 부탁드립니다  (3) 양도리땡이 11-17 1 415
25332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50~40위편)  (2) 트리어 11-17 9 630
25331 [정보]  카카오페이지 여우티 이벤트 캐시뽑기권  (8) 륜의 11-17 4 552
25330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60~50위편)  (5) 트리어 11-17 16 1053
25329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70~60위편)  트리어 11-17 8 635
25328 [일반]  이런 장르 뭐라고 해야하죠? 기갑? 슈트?  (13) 또이 11-17 1 818
25327 [추천]  백제의 이름을 잇다. 내일까지 리디에서 50화 무료입니다.  (2) 킹오브스윙 11-17 3 355
25326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80~70위편)  트리어 11-17 11 600
25325 [리뷰]  [문피아]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90~80위편)  (4) 트리어 11-17 13 673
25324 [리뷰]  [문피아]문피아 신인베스트 100선(100~90위편)  (4) 트리어 11-17 14 807
25323 [추천]  로드워리어님 신작 정말 재밌네요  (11) 무명암 11-16 6 1701
25322 [일반]  <오디오북> '존재하는' 상태에 머물수록 당신의 경험은 기적처럼 변하고 [인식의 도약]  순수의식 11-16 1 125
25321 [정보]  한비작가비틀린 여자관을 가지고 있네요.  (22) 은퇴미 11-16 1 1308
25320 [추천]  시스템과 회귀에 질린 스포츠소설 독자님들께 추천  무득 11-16 1 611
25319 [리뷰]  조아라 더블 라이프  (1) OpsOps 11-16 1 536
25318  문피아 선작중인 소설들(미완작품)  (11) ykrgs 11-16 6 1457
25317 [추천]  주인공의 여동생이다  (3) 남무남무 11-16 3 78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