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1] (연예인) 방심한 사나 ㄷㄷ (3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나눔쿠폰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추천]

자기계발 추천도서

 
글쓴이 : 포사트계 날짜 : 2019-02-11 (월) 10:49 조회 : 644 추천 : 1  
40차 20190103카드뉴스2-11.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2.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3.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4.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5.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6.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7.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8.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09.jpg

40차 20190103카드뉴스2-10.jpg


pagua 2019-02-11 (월) 11:27
반디 베스트셀러 라인업에서 본 것 같은 나열이네요. 흠...
nick4 2019-02-11 (월) 20:30
https://namu.wiki/w/자기개발서

확실하게 학문의 한 갈래로 정립된 것은 아니지만, 자기개발서가 다루는 주제를 비공식적으로 성공학(成功学) 또는 성공철학(成功哲学)이라고 명명하는 경우는 있다. 단, 이러한 명칭에 대해서, '성공학'이라는 게 '학문'으로서 성립하는가 하는 의문을 제기하는 사람들도 있다. 학문으로서 성립하려면 주장과 근거가 확실해야 하는데, '성공'의 정의가 사람마다 다르기에 주장과 근거가 난무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더구나 "XX하면 성공한다"고 해서 그것을 100% 따르더라도 정말로 성공할 수 있는지도 의문.

정말로 하겠다고 마음을 먹은 사람들이라면 이런 류의 책을 읽을 시간에 본인이 파고 싶어하는 분야의 전문서적을 읽고 있을 것이다.이게 정답이다.

이야기를 크고 넓게 서술한 책들은 범용성은 있지만 공자님말씀 식이므로 뻔한 말을 굳이 돈 주고 사야 할 필요가 없다. 반면에 개인적 경험이 크게 묻어나오는 책들은 실용성은 있지만 범용성이 없어 비슷한 책 여러권 보면서 교차검증이 필요한데 비슷한 책을 다 살수도 없는 일. 물론 돈이 많아서 사도 돈이 아깝지 않는다면 모를까.

처세술에 대해 제대로 배우고 싶다면, 적어도 수십 년 전부터 팔려온 책을 읽는 게 좋다. 생각 있는 어른들이 괜히 고전 읽으라고 독려하는 게 아니다! 수십, 수백 년 동안 전해져 오는 고전은 반짝 뜨고 잊혀지는, 시중에 널려있는 자기개발서들과는 차원을 달리하는 깊이와 뼈대가 있기 때문이다.

이런 고전이나 명서는 규모가 좀 있는 대부분의 도서관에는 반드시 있으니 찾아보자.
손자병법 - 손자
수상록 - 미셸 드 몽테뉴
신기관 - 프랜시스 베이컨
사기 열전 - 사마천
인간관계론, 성공대화론, 자기관리론[27] - 데일 카네기
상군서
한비자[28]
군주론 - 니콜로 마키아벨리 [29]
채근담

학술적인 분야로는 조직관리 입문서들이 있다.
간호학: 간호관리학
경영학: 인적자원관리, 조직행동론 등 조직관리 전반
심리학: 조직심리학
행정학: 인사행정론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24029 [추천]  나로 살아가는 기쁨  이미지첨부 라벤다향기 04-21 0 86
24028 [추천]  알고보니 창술최강 추천  은퇴미 04-21 0 378
24027 [일반]  신승2부가 몇편부터인가요?  (1) 아카니스12 04-21 0 100
24026 [기타]  십자성 전왕의검 재밌네요  알아서기어라 04-21 0 184
24025 [일반]  혹시 영지물 추천해 주실 작품 있으신가요?  (11) 혀빨러 04-21 1 376
24024 [일반]  피도 눈물도 없는 용사 괜찮네요  (1) 미수맨 04-21 1 280
24023 [일반]  요새 보고있는 소설들  (2) rh지방우유 04-21 4 634
24022 [일반]  대체역사 소설을 보면서 항상 아쉬운점..몇가지(feat.전폭결,더퍼거토리)  (19) kanggun 04-21 0 447
24021 [리뷰]  멸망한 세계의 사냥꾼 재밌네요  (14) 흐켱간지 04-21 4 675
24020 [일반]  군림천하 페이지 넘기기가 힘드네요  (11) 오울드프 04-21 0 602
24019 [일반]  문피아에 연애요소 좀 있는 소설 있나요?  (7) 레일리 04-21 0 458
24018 [일반]  월야환담 시리즈는 한국에서 출판한게 아쉽죠.  (16) 고고한사람 04-21 0 926
24017 [일반]  옥타곤의 제왕  (7) 창백한푸른점 04-21 1 712
24016 [추천]  피도 눈물도 없는 용사 재밌네요  (3) 뚬뚬이 04-20 1 877
24015 [정보]  제목찾습니다  (4) iznuw 04-20 0 286
24014 [기타]  무협을 보고 싶은데 볼만한 글이 없네요...  (10) 아침에바나나 04-20 0 752
24013  소설 쓰는 작가들은 일본이 부럽겠네요  (33) 더블하연 04-20 1 1621
24012 [정보]  소설 제목 찾습니다  (2) 담담웅 04-20 0 226
24011 [일반]  "이 소설은 다 좋은데 결말이 별로임."  (20) 창렬마차 04-20 2 1114
24010 [일반]  카카오 "나는 될놈이다" 볼만한가요? 그리고 선작 리스트 공유합니다.  (4) rest 04-20 0 731
24009 [정보]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 야구편 시작했습니다.  (16) 아침에바나나 04-20 0 739
24008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1 ~ 6 (하치) + 명하 이후 스포 (파파고) 통합 모음  (2) 듀포른 04-20 6 506
24007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2 - (스샷 통합 정리 및 글씨 선명 수정)  이미지첨부 듀포른 04-20 3 238
24006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1 - (스샷 정리 및 글씨 선명 수정)  이미지첨부 듀포른 04-20 3 500
24005 [일반]  조아라 블럭 당했습니다.  (15) 버드크러쉬 04-20 0 1313
24004 [추천]  카카오페이지}소설 몇개 추천드립니다.  (4) 소설광 04-20 1 910
24003 [일반]  역대급 미드필더의 탄생 별로네요.  (2) 브레이니악 04-20 0 368
24002 [일반]  현판 특히 경제물 쓰면서 정치를 배제하는건 불가능  (3) 바람별흐름 04-20 2 390
24001 [추천]  카카오 페이지 추천 드려 봅니다.  (7) 차후 04-20 5 886
24000 [일반]  폭군같은 주인공이 나오는 소설좀 추천해주세요  (1) 별바앞9 04-20 1 2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