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20] (나눔이벤트) (이벤트경품) "멍냥이" 드라이 한방 (2)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나눔이벤트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리뷰]

스포 / 학사신공 넘나 재미있는 것

 
글쓴이 : 네피르 날짜 : 2019-01-08 (화) 06:35 조회 : 3660 추천 : 9  
한립이랑 남궁완이랑 결혼하는 부분까지  1부 해피한 분위기라 딱 끊기 좋아서 끊었다가
영계 직전까지만 봐야지 했다가 어? 어! 끊을 수가 없어!!! 결국 최신 화까지 다 봐버렸네요...

일단 느낀점은 하치님 영계 줄거리 스포가 꽤 초반부여서 의외였다는 점

스포 내용이 길어서 한립이 수사 능력 잃어버리고 수행하는 기간이 길 줄 알았는데
의외로 빨리 수사 능력 되찾고 수행도 xx년이 지났다 같이 빠르게 중간 중간을 넘겨서
인계편이 단팥죽을 먹는 느낌이라면 영계편은 식혜 먹는 느낌의 시원시원스러운 맛이 있네요.

마치 인계편은 전직 전이라서 기본 직업 스킬 조금씩 배우는 느낌이라면
영계편은 이제 전직 해서 스킬을 빠르게 빠르게 익히는 듯한 느낌

전투력도 인계편에서는 원영기 찍기 전까지는 성장 and 줄행랑이 반복이었는데
영계편은 수사 능력 되찾고 화신기 능력으로 활동하니까  인계편에서 죽을똥말똥 모은 것들이
나름 결실을 맺어서  같은 화신기 급이면  화신기 초인 한립이 중, 후 상관 없이 압살 해버리고
화신기 중급 찍으니까 한 단계 위의 연허 초까지는 그냥 이겨버리네요.

인계에서는 결단 후기 - 원영, 원영 후기 - 화신 이렇게 등급이 다르면
싸움은 커녕 도망 겨우 가는 수준이었다는 걸 생각하면 인계에서 열심히 굴러서
영계에서는 나름 어깨 좀 피고 다니는 거 같습니다.

물론 2단계 위인 합체의 경지인 수사들을 만나면 도망도 잘 못가지만..

그리고 뒷 내용이 너무 궁금해서 스포 찾아본 결과
나름 어깨 좀 피고 다니나 싶었더니 키우던 동물한테도 수행 추월 당해서 굽신 거리는 등
인계에서든 영계에서든 짠한 한립의 수행 길은 여전한 거 같아서 앞으로의 진행도 재미있을 거 같습니다.

그리고 스포 찾다 보니까 2부 진선계편의 내용이 꽤 나와서
2부 스포도 몇몇 글을 봤는데 진선계에서 털리고 기억상실 한다는 내용은 알았는데
인계 - 영계에서의 수련 초기화 내용과 달리 똑같이 초기화 되었지만
새로 등장하는 인물이나 진행 방식이 매우 좋다는 평가가 많네요.

그리고 인계-영계가 공법과 같은 도술을 이용한 싸움을 했다면
진선계는 확실히 신선 느낌이 팍팍 나는 시간, 공간, 윤회 같은 법칙의 힘으로 싸운다고 합니다.

그리고 신비한 병의 이름은 예전 스포에도 장천병이라고 이름은 언급 되었는데
2부 내용에서 대체적인 능력이 시간과 관련된 법칙을 다루는 사기템이라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거짓 스포 내용이 워낙 많아서 진짜인지는 모르겠지만 진선계에서는
이제 이 갓 사기템 야광 녹즙액 신비한 병, 장천병도 업그레이드가 가능해지고
업그레이드 결과 전독시의 제 4의 벽처럼 한마디 말을 한다고 합니다. *드디어 미세하게 풀리는 핵심 떡밥!

크으... 지금 영계도 너무 재미있는데 2부는..크으으으으으!!

사실 1부 영계 끝나고 소설이 초오오오~ 장편이다 보니
2부는 좀 볼까 말까 고민이 되었는데  후딱 1부 번역 끝나고

2부 계속 번역 진행 되어서 최신화까지 빨리 따라 갔으면 정말 좋겠다는 생각만 드네요.

무명암 2019-01-08 (화) 12:36
오랜만에 학사신공 생각나서 2부 얼마나 연재되었나 보니 650편 가까이 나왔군요.
우리나라 분량으로 대략 반띵하면 300~350편일 테고 그럼 12~14권 분량...
슬슬 읽어봐야겠네요. 완결까지 기다리려고 했는데 그렇게 기다리다간 1부 내용 다 까먹을 듯.
     
       
글쓴이 2019-01-08 (화) 21:14
크으.. 저도 중국어 되면 쭈욱 봤을 텐데.. 중국어 넘나 어려운 것..
2부에서 신비한 병 떡밥도 풀리고 있고 진선계에서 서금충이 귀엽게 변한다고 하는데 넘나 보고싶은 것..
배로갚음 2019-01-08 (화) 14:57
해당 스포는 어디서 볼수 있을까요?? 알려주시며누감사하겠습니다. 찾아도 하치님꺼 말곤 안나오더라구요
     
       
글쓴이 2019-01-08 (화) 20:51
디시 무협 갤러리에서 이야기 하는 것들이 대부분 학사신공, 전생검신 이야기라서
그쪽에서 스포 관련 이야기를 찾아서 봤어요.
근데 여기에서 스포를 거짓으로 그럴싸하게 말하는 사기꾼도 섞여있으니 가려 봐야 한다는 단점이..
          
            
v곤이v 2019-01-10 (목) 11:20
다 사실이네요 ㅋㅋ 저도 650편까지 보고 현재 655편인데 묵혀두고 있어요. 금동이(서금충)는 먹는거 좋아합니다. ㅋㅋ
김풍선 2019-01-08 (화) 16:35
학사신공의 묘미는  외줄타기?  강해지고 강해져도 계속 새로운 강자가 나타나는데  항상 다른형식의 모습으로 등장함
그 맛으로 보는거죠.  지루할만하면 새로운 장소,  새로운 조연들이 나오는데  다 달라...

최신화보고 있는데요.  인계에 있는 남궁려는  영계로 올라옴?  아니면 그냥 쥭음?
     
       
글쓴이 2019-01-08 (화) 21:04
한립 부인인 남궁완을 말하는 거면 정확한 건지는 모르겠는데
한립 합체기? 대승기? 무튼 영계에서 무력 최상위 찍을 쯤에 부인인 남궁완을 찾아다니다가
남궁완만 사용하는 기술을 쓰는 여아를 발견해서 그 여아를 시작으로
끝끝내 남궁완을 찾았다고 하네요.

남궁완은 영계에 올라오기는 하는데 올라가는 도중 겁나 큰 진령이라는
영계에서도 정점의 무력을 가진 영수들이 싸우는 것을 도중에 만나서
교통사고로 다른 이세계로 갔고 그 진령들 싸움에서 죽은 쪽 시체에서 얻은 것으로
합체기 수사가 되었다고 합니다. 근데 이 이세계가 인족이 핍박 받는 곳이라서
한립에게 도와 달라고 하고 무력 최고점 찍은 한립이 싹다 쓸어버리고
100명의 제자 보내서 인족이 살기 좋게 만들었다는 스포를 본 거 같네요.

그 후 다시 만난 남궁완이랑 몇천년을 띵가띵가 하면서 행복하게 살았다고 합니다.

한립 무력이 영계 정점이라 영계에서 수명이 무한이라도
진선계를 갈 수 밖에 없는 이유인 대천겁 같은 것은 사실상 문제가 안되었다고 하는데
아뿔사! 우리 한립 이것저것 주워 먹다가 잘 못 주워 먹은 사기 공법이
중간에 수행을 멈추면 좆되는 공법이었고 이 공법은 지금 한립이 익힌 단계까지만
영계에 있고 그 위는 진선계에 있어서 영계에서 영생 or 최소 만년 단위로 남궁완이랑
같이 행복하게 긴 시간을 꿀빨 수 있었지만 진선계를 갈 수 밖에 없었다고 하네요.
          
            
김풍선 2019-01-08 (화) 22:58
결국 만나니 다행이네요
각답비상소 2019-01-08 (화) 21:18
영계편 기대안했는데 진짜 꿀잼이네요.
     
       
글쓴이 2019-01-08 (화) 21:21
인계편은 그냥 도술 같은 거로 싸웠다면 영계편은 한립 인간 시절 배운 무공이랑
육체 공법이 이어져서 무협 같이 몸으로 싸울 수 있는 방식도 생기고 변신도 할 수 있는 등
능력이 많아지니까 보는 재미도 더 늘어나는 거 같아요. 거기다 2부는 이제 법칙 싸움이라니..

크으~ 세계관 크다 커!
공구상 2019-01-08 (화) 22:08
영계 올라가서 화신기 수행회복하고 영지쟁탈전에서 화신기 중기 수사랑 대결하는거 까지 보고 잠시 접었습니다.
150편 정도 모았다가 한방에 보려구요.
     
       
글쓴이 2019-01-09 (수) 05:00
지금 진행이 던전에서 보물터는 진행이라서 확실히 좀 더 묵혀 놓고 보셔야 할 듯
투명뱀 2019-01-09 (수) 23:42
얼마전에 완주했는데 다시 묵히는중 ㅠ
타이페이 2019-01-10 (목) 12:24
경지를 넘으면 중기 후기 쭉쭉치고 가는데 경지 넘기가 힘듬~ 태을 언제 가냐~
취미밴드구함 2019-01-10 (목) 14:12
전생검신 보다가 개답답해서 접었는데 말이죠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eTo마켓] 맛에 한번 놀라고 가격에 한번 놀라는 만두!!! 더블크루 06-25
24510 [추천]  문퍄) 게임 속 전사가 되었다  (2) OpsOps 15:43 1 303
24509 [추천]  헨드릭의 시스템 추천합니다.  (2) tinto 12:27 3 397
24508 [일반]  이런 저런 망나니 시리즈 중 추천?  (5) 마르티네즈 02:09 0 646
24507 [추천]  퍼펙트 써전 볼만하네요..  (4) 제롱콜라 00:14 2 499
24506  겜전사... 겜전사 너무 재밌당  (16) 우리용 06-24 4 1450
24505 [추천]  아비무쌍 웹툰 추천해주신분 원망스럽네요  (3) 제롱콜라 06-24 0 879
24504 [기타]  중국어 번역기는 어디가 좋은가요  (2) 비너스여신 06-24 0 444
24503 [일반]  뇌전검왕 sss급 헌터되다..  (4) 듀포른 06-24 1 984
24502 [일반]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요즘 어떤가요?  (9) Chalilee 06-24 1 794
24501 [일반]  내용으로 만화제목 찾습니다  (2) kwonholy 06-24 0 494
24500 [리뷰]  읽어봤던 작품 간단 리뷰 (문피아)  (18) elakmsdf 06-23 14 1879
24499 [일반]  요즘 상위건소설은 100화만넘어가면 노잼 ㅡㅡ  (11) okinawa 06-23 1 1253
24498 [일반]  납골당,바바리안,보안관,마행처우역거 급으로 잘 쓴 소설 추천 좀.  (10) 무비조하 06-23 1 1271
24497 [일반]  아빠가 너무 강함? 밥먹고 가라?  (3) 레몬박하 06-23 0 1005
24496 [일반]  나 혼자만 레벨업을 읽고 이해가 안가서 질문...  (14) 더블하연 06-23 0 913
24495 [기타]  이런류 소설좀부탁드려도될까요?  (1) 조드호 06-23 1 379
24494 [일반]  요즘 일본 라노벨 관련해서 든 생각 인데요.  (6) rabbit16 06-23 1 734
24493 [리뷰]  최근 보는 문피아 소설들 몇개 끄적여봅니다. (간단 리뷰)  (21) 세레브로 06-23 7 1988
24492 [정보]  이 무협 보신분 계실까요  Iike 06-22 0 487
24491 [추천]  로드워리어 작가님 위키쓰는 용사 완결했네요.  (2) 체어킬러 06-21 3 1352
24490 [일반]  판타지 영지물 추천 바랍니다.^^  (11) 럭키드레건 06-21 4 1633
24489 [일반]  조아라 사이트 이용에 대해서 좀 알려주세요  (5) 검은나락 06-21 1 551
24488 [정보]  달빛조각사 보는 분 있나요?  (10) 발암먼지 06-21 2 1073
24487 [리뷰]  문피아 , 시리즈 무료/유료 추천,하차한 소설 리뷰  (3) syna 06-21 9 2312
24486 [리뷰]  지푸라기 여자 ★★★★☆ 클매니아 06-21 1 843
24485 [리뷰]  김형욱 회고록 개정증보판 전 5권 ★★★★☆ 이미지첨부 클매니아 06-21 4 398
24484 [리뷰]  말러를 들으면서 읽은 '왜 말러인가?' ★★★★ 이미지첨부 클매니아 06-21 3 295
24483 [일반]  검술명가의 막내아들  (7) 광보 06-21 3 1891
24482 [리뷰]  동방명장 고선지 (東方名將 高仙芝) ★★★★☆ 이미지첨부 클매니아 06-21 2 694
24481 [정보]  총몽 완전판 박스세트 예약판매  (4) 이미지첨부 fourplay 06-20 3 10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