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17] (특가판매) 담원 게이밍모니터 특가판매 32인치 커브드… (11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리뷰]

성의는 없고... 손발은 사라지고... <나는 마도왕이다>

 
글쓴이 : 무명암 날짜 : 2019-01-03 (목) 10:40 조회 : 1907 추천 : 3  
오랜만에(?) 혹평 좀 해보겠습니다.


카카오페이지 1000원짜리 캐시뽑기권을 받는 이벤트에 응모하려면 

걔들이 정해주는 작품 중에서 하나 골라서 몇 편 이상을 봐야 하는데 

그중에 고른 게 <나는 마도왕이다>였습니다. 

작품소개도 안 보고 그냥 읽기 시작했어요.


읽어도 그만 안 읽어도 그만인 서론이 너댓 편 정도 이어집니다.

현대레이드물 + 주인공은 밑바닥 인생 + 대마도사의 전생을 각성함. 

이 한줄 요약만 알면 나머지는 다 패스해도 무방함.



일단 각성했습니다. 명색이 마법사니까 마법을 쓰겠죠?

근데 주인공 마법 쓰는 모습이 정말 충격적입니다.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나를 보호하라, 방패."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힘이여 증강하라, 근력."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무게여 가벼워져라, 경량화."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상처여 아물어라, 치료."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날카로움."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강화."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마력."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증폭."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민첩함이여 증강하라. 민첩."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체력이여 증강하라. 체력."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마력이여 증강하라. 마력."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나약해 져라. 약화."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시야를 차단하라. 암시."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움직이지 못하게 되리. 마비."



주인공이 각성한 5화부터, 도저히 못버티겠다 싶어서 하차하게 된 10화까지 

작품 내에 등장한 주문시전 장면을 모아본 겁니다. 이건 무슨 매크로 복붙한 것도 아니고...-_-

처음에는 아 좀 오글거리네 이러고 말았는데 그게 끝도 없이 반복되니 

나중엔 "마나의 사역자로서 명한다" 이 문구만 봐도 욕이 절로 나오더군요.

그렇게 귀찮으면 차라리 생략을 하지 그랬어요 작가님...ㅜㅜ



그리고 작가님 상식이 쪼끔(?) 부족합니다. 

구글 켜놓고 기본적인 사전조사라도 했다면 하지 않을 실수를 막 연발합니다.

킬링타임용으로 읽는 판소에 과하게 높은 잣대를 들이대고 싶진 않습니다만 

약간만 조사하면 피할 수 있는 실수를 거듭 범한다는 건 기본적인 태도의 문제입니다.

독자들이 댓글에 제보를 해도 수정하는 모습도 없고요.



주문 만들기 귀찮으니 마나사역 운운으로 다 때우고, 

사전조사 귀찮으니 적당히 손가는 대로 휘갈기고, 

독자입장에서 그렇게 성의없게 쓴 글에 몰입하기는 쉽지가 않네요.


저는 10화에서 하차해서 그 뒤로 얼마나 나아지는지는 모르겠습니다.

극초반만 이렇고 메인스토리 진입하면 훌륭한 작품일 수도 있겠죠.

하지만 도저히 더 읽을 기력이 생기질 않는군요.


그깟 캐시뽑기권이 뭐라고... 

다음번엔 이딴 이벤트에 혹하지 않으리라 다짐하며 이만 글 줄입니당.ㅎㅎ


noodles 2019-01-03 (목) 10:41
악 캐쉬 타임 지났네 ㅠㅠ

저는 악녀는 오늘도 즐겁다 ,  엄청난 bj가 나타났다 읽어 봤는데 둘다 그냥 그랬음.
우유미우 2019-01-03 (목) 10:47
김원호급이네요 ㅎㅎ
동급생 2019-01-03 (목) 11:02
답이 없는데 대체 카카오에는 어떻게 들어갔는지 알수가 없음
물거품 2019-01-03 (목) 11:47
고렘팩토리네요.
dodooda 2019-01-03 (목) 12:22
ㅇㅇ 고렘 팩토리임. 양판소 만드는 공장.
cirino 2019-01-03 (목) 12:42
예전 어떤 분 글에 제가 비슷한 글을 쓴 적이 있어요.
고렘팩토리 작품을 보고 개연성이 없다고 욕하는 것은 소금을 먹고 짜다고 욕하는 것과 같다고요.
.
고렘팩토리가 카카오와 관계가 엄청나게 좋은 것 같더군요.
카카오 상위권은 아무리 봐도 인맥이 중요한 것 같은데 꽤 있고요.
이벤트도 고렘팩토리 작품 많이 하고요.
그 중에 괜찮은 것이 어쩌다 있지만...
그런 것 기대하느니 그냥 믿고 거르는 고렘팩토리...
믿거고...
장르시장의 암적인 존재라고 생각함.
베타블러드 2019-01-03 (목) 12:49
그냥 글이 전반적으로 엉성하더군요. 저는 빠른포기. 우선 제가 싫어하는 스텟나오는 게임 시스템인지라. 게임시스템은 진짜 잘써줘야 봐줄까 말까인데 볼만하지 않더군요.
잉여학개론 2019-01-03 (목) 14:26
고렘은 거릅시다 눈건강을 위해.
ポロリン賢 2019-01-03 (목) 14:50
고렘팩토리 아아..
슬림덕 2019-01-04 (금) 00:29
선발대의 희생에 감사드립니다.  ^^
고렘팩토리인지는 어떻게 알죠????
     
       
dodooda 2019-01-04 (금) 09:47
표지 하단에 출판사나 매니지먼트 하는 곳 나옴.
          
            
슬림덕 2019-01-04 (금) 15:08
감사합니다.  ^^
폼폼 2019-01-04 (금) 17:39
저도 캐쉬때문에 읽다가 5화에 포기 ㅋㅋ
어우어 2019-01-05 (토) 16:19
이렇게 지뢰 하나 피합니다.
illidan 2019-01-06 (일) 17:43
카카오는 저래도 평점이 9점이상임...
삐요삐요 2019-01-06 (일) 19:21
카카오에서 평점보고 작품선택하기엔 문제가 많은 동네죠
GOC4 2019-01-13 (일) 22:21
고렘팩토리에 속한 장르 소설 중 십중팔구는 지뢰더라고요. 간혹 드물게 평작이 있어서 무조건 거르지는 않지만 저렇게 캐쉬권으로 푸시하는 글 치고 제대로 된 건 못 봤습니다. (평작 이상이라면 저렇게 푸쉬 안 해도 독자수가 많거든요.)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24033 [기타]  현판 회귀물 하나 찾습니다.  (1) 인랑 17:48 0 60
24032 [일반]  강남퇴마사 유료화 됐네용!  (1) 까탈린그리드 16:00 0 197
24031 [기타]  이번에 터진 사건이라는데, 웹소설 작가 인식이 상당히 안 좋나보군요  (6) 이미지첨부 유산균 14:50 0 606
24030 [추천]  문) 환생신마 - 겨루  (1) 몽부 13:28 1 272
24029 [리뷰]  다른세계에서 주워왔습니다 재미있네요  (4) ㅁㄴㅇ라ㅣ머… 01:26 1 977
24028 [추천]  나로 살아가는 기쁨  (1) 이미지첨부 라벤다향기 04-21 0 657
24027 [추천]  알고보니 창술최강 추천  (4) 은퇴미 04-21 4 1117
24026 [일반]  신승2부가 몇편부터인가요?  (10) 아카니스12 04-21 0 311
24025 [일반]  혹시 영지물 추천해 주실 작품 있으신가요?  (13) 혀빨러 04-21 1 734
24024 [일반]  피도 눈물도 없는 용사 괜찮네요  (2) 미수맨 04-21 1 512
24023 [일반]  요새 보고있는 소설들  (5) rh지방우유 04-21 4 1017
24022 [일반]  대체역사 소설을 보면서 항상 아쉬운점..몇가지(feat.전폭결,더퍼거토리)  (24) kanggun 04-21 1 712
24021 [리뷰]  멸망한 세계의 사냥꾼 재밌네요  (16) 흐켱간지 04-21 4 921
24020 [일반]  군림천하 페이지 넘기기가 힘드네요  (14) 오울드프 04-21 0 825
24019 [일반]  문피아에 연애요소 좀 있는 소설 있나요?  (17) 레일리 04-21 0 581
24018 [일반]  월야환담 시리즈는 한국에서 출판한게 아쉽죠.  (18) 고고한사람 04-21 0 1152
24017 [일반]  옥타곤의 제왕  (9) 창백한푸른점 04-21 1 814
24016 [추천]  피도 눈물도 없는 용사 재밌네요  (3) 뚬뚬이 04-20 1 965
24015 [정보]  제목찾습니다  (4) iznuw 04-20 0 313
24014 [기타]  무협을 보고 싶은데 볼만한 글이 없네요...  (11) 아침에바나나 04-20 0 833
24013  소설 쓰는 작가들은 일본이 부럽겠네요  (34) 더블하연 04-20 2 1816
24012 [정보]  소설 제목 찾습니다  (2) 담담웅 04-20 0 243
24011 [일반]  "이 소설은 다 좋은데 결말이 별로임."  (20) 창렬마차 04-20 2 1264
24010 [일반]  카카오 "나는 될놈이다" 볼만한가요? 그리고 선작 리스트 공유합니다.  (5) rest 04-20 0 783
24009 [정보]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 야구편 시작했습니다.  (16) 아침에바나나 04-20 0 810
24008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1 ~ 6 (하치) + 명하 이후 스포 (파파고) 통합 모음  (3) 듀포른 04-20 6 609
24007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2 - (스샷 통합 정리 및 글씨 선명 수정)  이미지첨부 듀포른 04-20 3 273
24006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1 - (스샷 정리 및 글씨 선명 수정)  이미지첨부 듀포른 04-20 3 574
24005 [일반]  조아라 블럭 당했습니다.  (15) 버드크러쉬 04-20 0 1435
24004 [추천]  카카오페이지}소설 몇개 추천드립니다.  (4) 소설광 04-20 1 99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