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4/21] (블박) 운전이 직업인데.. (7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나눔쿠폰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일반]

[신간불교서적 소개] 붓다의 철학

 
글쓴이 : 순수의식 날짜 : 2018-11-09 (금) 02:36 조회 : 1006 추천 : 6  

불교는 철학인가, 종교인가

한국 불교학의 살아있는 고전 『아함의 중도체계』,
27년 만에 『붓다의 철학』으로 새롭게 개정증보 발간!

한국을 대표하는 불교학자 이중표 교수(전남대 철학과)의 역작 『아함의 중도체계』가 27년 만에 개정증보 되어 『붓다의 철학』이라는 이름으로 새롭게 출간되었다. 혹자는 불교가 종교인가, 철학인가를 묻는다. 불교가 어떻게 철학의 여러 문제를 다룰 수 있느냐는 것이다. 불교의 종교성은 초월자에 대한 믿음이 아니라 진리성에 있다. 븟다가 남에게 의지하지 말고 법(진리)에 의지할 것을 강조하는 까닭이 여기에 있다. 이 책은 붓다가 깨닫고 증명한 진리 안에서 철학이 추구하는 제 문제, 인식론 · 존재론 · 가치론이 어떻게 논의되고 있는지, 그리고 그 문제에 대한 해답을 철학적으로 해석하여 입증해내고 있다.

 
 
저자소개
 
이중표

저자 : 이중표
전남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한 뒤 동국대학교 대학원에서 불교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현재 전남대학교 철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호남불교문화연구소 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범한철학회 회장과 불교학연구회 회장을 역임했다.
저서로는 『불교란 무엇인가』, 『아함의 중도체계』, 『니까야로 읽는 금강경』, 『니까야로 읽는 반야심경』 외 여러 책이 있으며, 빨리어 경전을 역해한 『정선 디가 니까야』, 『정선 맛지마 니까야』 등이 있다. 이 밖에 역서로 『불교와 일반시스템 이론』과 『불교와 양자역학』이 있다.

 
 
목차
 

독자에게
머리말

제1장 중도(中道)
Ⅰ. 붓다의 침묵
1. 기존의 해석
1) 소극적인 해석
2) 적극적인 해석
2. 붓다의 침묵과 관련된 중요 경전
1) 전유경(箭喩經, Culamalunkya-sutta)
2) 청정경(淸淨經, Pasadika-sutta)
3) 범동경(梵動經, Brahmaj?la-sutta)
3. 붓다의 침묵의 의의
Ⅱ. 중도의 내용과 체계
1. 당시의 외도사상(外道思想)
2. 붓다의 중도(中道)
1) 고락중도(苦樂中道)
2) 자작타작중도(自作他作中道)
3) 단상중도(斷常中道)
4) 일이중도(一異中道)
5) 유무중도(有無中道)
3. 붓다의 철학

제2장 인식론
Ⅰ. 붓다의 진리관
1. 붓다의 두 가지 인식설(認識說)
1) 지각적(知覺的) 인식설(認識說)
2) 증오적(證悟的) 인식설(認識說)
2. 붓다의 진리관(眞理觀)
Ⅱ. 붓다의 인식론
1. 중도의 자각
1) 고락중도(苦樂中道)의 자각
2) 유무중도(有無中道)의 자각
2. 9차제정(九次第定)과 7식주2처(七識住二處)
3. 9차제정(九次第定)과 12연기(十二緣起)
1) 색계(色界) 4선(四禪)과 12연기(十二緣起)
2) 제식연기설(齊識緣起說)의 의의
3) 4무색정(四無色定)과 무명(無明)의 자각
4) 멸진정(滅盡定)과 12연기(十二緣起)

제3장 존재론
Ⅰ. 붓다의 세계관
1. 의식이 있는 한 길 몸속에 있는 세계
2. 12입처(十二入處)의 의미
3. 12입처는 6근(六根)· 6경(六境)이 아니다
4. 붓다의 세계관(世界觀)
Ⅱ. 붓다의 존재론
1. 붓다의 존재론(存在論)
2. 의(意)와 법(法)의 관계
Ⅲ. 5온(五蘊)
1. 5온의 성립과정과 구조
1) 18계(十八界)의 성립과 6촉(六觸)의 발생
2) 5온의 질료(質料)
3) 5온의 순서와 구성
2. 5온의 의미
3. 5온과 연기설(緣起說)
4. 5온과 5취온(五取蘊)
Ⅳ. 12연기(十二緣起)
1. 12연기에 대한 기존의 해석
1) 삼세양중인과설(三世兩重因果說)
2) 무시간적(無時間的) 연기관(緣起觀)
2. 연기(緣起)의 의미
1) 연기(緣起)와 집(集)
2) 연기(緣起)와 법(法)
3. 두 계열의 연기설(緣起說)과 이들의 관계
1) 12입처(十二入處) 계열 연기설(緣起說)
2) 12연기(十二緣起) 계열 연기설(緣起說)
4. 12연기의 구조와 의미
1) 12연기의 구조
2) 유전문(流轉門)과 환멸문(還滅門)
3) 12지(十二支)의 의미

제4장 가치론
Ⅰ. 붓다의 가치론
1. 사실판단과 가치판단의 문제
2. 고락중도(苦樂中道)의 가치론적 의의
Ⅱ. 4성제의 구조와 의의
1. 4성제의 구조
2. 4성제의 의의
Ⅲ. 멸성제와 도성제의 관계
1. 멸성제(滅聖諦)와 도성제(道聖諦)의 관계
2. 8정도(八正道)의 구조
3. 정념(正念)과 정정(正定)
Ⅳ. 무아의 세계
1. 결박(結縛)과 해탈(解脫)
2. 무명(無明)과 명(明)
3. 유위(有爲)와 무위(無爲)
4. 생사(生死)와 열반(涅槃)
5. 무아(無我)의 세계
참고문헌



명상의 본질적인 부분은 \'내가 존재하고 있음을 기억하는 일\'이다. 걸을 때나 앉을 때나 먹거나 말할 때도 \'내가 존재함\'을 기억하라. 이 자각을 통해 진정한 깨달음이 찾아온다.

글쓴이 2018-11-09 (금) 02:37
불교는 종교인가 철학인가
     
       
허마이언 2018-11-09 (금) 03:41
이데올로기죠.
          
            
글쓴이 2018-11-09 (금) 14:51
종교도 이데올로기고 철학도 이데롤로기인데...
               
                 
허마이언 2018-11-09 (금) 15:04
제가 이데올로기란 말을 잘못 쓴 건지 모르겠네요. 제가 하고 싶었던 말은, 철학은 진리 탐구가 목적이지만 종교는 정치 이념이라는 겁니다.
노네임8 2018-11-09 (금) 06:54
이중표 교수님 저서군요.
인도철학도 흥미롭게 읽었던 기억이 나는데, 이번 책도 읽어봐야겠어요.
추천 감사합니다.
pagua 2018-11-09 (금) 12:22
항상 좋은책 소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권세가 2018-11-11 (일) 19:28
읽어봐야겟네요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2
24023 [리뷰]  멸망한 세계의 사냥꾼 재밌네요 ★★★★★ (6) 흐켱간지 12:43 2 104
24022 [일반]  군림천하 페이지 넘기기가 힘드네요  (3) 오울드프 12:20 0 118
24021 [일반]  문피아에 연애요소 좀 있는 소설 있나요?  (6) 레일리 07:42 0 238
24020 [일반]  월야환담 시리즈는 한국에서 출판한게 아쉽죠.  (11) 고고한사람 05:42 0 547
24019 [일반]  옥타곤의 제왕  (4) 창백한푸른점 01:12 0 520
24018 [추천]  피도 눈물도 없는 용사 재밌네요  (2) 뚬뚬이 04-20 0 644
24017 [정보]  제목찾습니다  (4) iznuw 04-20 0 233
24016 [기타]  무협을 보고 싶은데 볼만한 글이 없네요...  (10) 아침에바나나 04-20 0 579
24015  소설 쓰는 작가들은 일본이 부럽겠네요  (31) 더블하연 04-20 1 1328
24014 [정보]  소설 제목 찾습니다  (2) 담담웅 04-20 0 184
24013 [일반]  "이 소설은 다 좋은데 결말이 별로임."  (20) 창렬마차 04-20 1 874
24012 [일반]  카카오 "나는 될놈이다" 볼만한가요? 그리고 선작 리스트 공유합니다.  (4) rest 04-20 0 625
24011 [정보]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 야구편 시작했습니다.  (15) 아침에바나나 04-20 0 616
24010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1 ~ 6 (하치) + 명하 이후 스포 (파파고) 통합 모음  (2) 듀포른 04-20 6 386
24009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2 - (스샷 통합 정리 및 글씨 선명 수정)  이미지첨부 듀포른 04-20 3 196
24008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1 - (스샷 정리 및 글씨 선명 수정)  이미지첨부 듀포른 04-20 3 416
24007 [일반]  조아라 블럭 당했습니다.  (15) 버드크러쉬 04-20 0 1155
24006 [추천]  카카오페이지}소설 몇개 추천드립니다.  (4) 소설광 04-20 1 783
24005 [일반]  역대급 미드필더의 탄생 별로네요.  (2) 브레이니악 04-20 0 329
24004 [일반]  현판 특히 경제물 쓰면서 정치를 배제하는건 불가능  (3) 바람별흐름 04-20 2 332
24003 [추천]  카카오 페이지 추천 드려 봅니다.  (7) 차후 04-20 5 759
24002 [일반]  폭군같은 주인공이 나오는 소설좀 추천해주세요  (1) 별바앞9 04-20 1 214
24001 [추천]  천마 나오는 거 중에 그래도 추천작~  서비이삼 04-20 0 371
24000 [추천]  대윤회전생 추천.  (8) 제롱콜라 04-20 0 777
23999 [정보]  윈10용 텍뷰어 추천 - 조페 읽기  (5) 이미지첨부 자빠트려 04-19 1 782
23998 [일반]  노블 3개월 결제하고  (14) Oslad 04-19 0 956
23997 [일반]  <회귀로 압도한다> 요즘 연재분 읽다보면 느끼는 건데...  (18) 무명암 04-19 2 1083
23996 [일반]  무협 제옥 도움 요청드립니다.  (2) 팔리디니 04-19 0 264
23995 [추천]  내 머릿속에 2000년 마법역사 추천합니당  (8) foradun 04-19 2 860
23994 [기타]  대체역사는 결국 대리만족 성향이 큰가요?  (10) 알아서기어라 04-19 0 58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