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24] (기타) 한국인들이 국내여행 꺼리는 이유.jpg (12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포인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리뷰]

문피아 그때그시절 무료작품들 소개1

 
글쓴이 : 루카루스s 날짜 : 2018-10-22 (월) 15:15 조회 : 4524 추천 : 25  

안녕하세요 .

오늘 문피아 선호작 정리를 하다가 오랜만에 떠나보내는 작품들이 ,

하나둘씩 보이네요 . 혼자 알기 아까워서 공유합니다 .

 

거의 대부분 2010~2013 년 사이에 올라온 작품들로

요즘 트렌드와 맞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또한 , 지금처럼 세련된 가독성이 있는 글이 적습니다 .

 

많은 연재 분량과 높은 퀄리티를 기준으로 작품들을 선별했습니다 .

 

* 알면 더욱 재밌는 팁

- 현재 문피아가 아닌 과거 버전이라 작가의 말을 쓰는 공간이 따로 없어 본문의 끝에 붙이거나 댓글로 붙입니다 . 또한 , 몇몇 소설의 경우 , 이전 편의 독자 댓글과 다음 편의 작가의 말 사이의 소통을 볼 수 있습니다 . 틈틈이 읽어보시면 더욱 재밌게 즐길 수 있습니다 .

 

1. 폴라이트테일즈 / 갈랑 / 615 화 무료완결

http://novel.munpia.com/56

-2010 1 월 경 연재 시작한 작품입니다 . 당시 무료연재인 게임소설 중에 원탑으로 꼽혔죠 . 615 화라는 엄청난 분량의 작품입니다 . 내용은 가상현실게임의 게임 속 이야기를 주로 다루고 있습니다 . 느린 호흡이며 , 박진감 넘치는 내용이라기보다 시시콜콜한 이야기까지 다 적어놓은 게임에서의 일상 같은 이야기입니다 . 당시에도 독자 사이에서 호불호가 갈리는 작품이었습니다만 , 추천글이 매우 자주 올라올 정도로 맞는 사람에겐 큰 재미를 가져온 작품입니다 . 1 화의 조회수 14 만회 , 100 화 평균 조회수 2.5 만을 기록한 작품입니다 .

 

2. 잊혀진신의세계 / 네크로드 / 531 화 무료연재

http://novel.munpia.com/867

- 아내와 딸은 잃은 기업가 조제성은 다른 세계에서 그들을 부활시킬 수 있다며 갑자기 나타난 초월적 존재 발키리와 계약하게 되는데 ... / 가상현실게임 중이던 박원기 역시 갑자기 게임 속에 나타난 발키리와 계약하게 되는데 ..

- 당시에는 세계관이 굉장히 특이한 소설로 호평 받았습니다 . 현실과 북유럽신화 세계관에 와우 (WOW) 와 테라 , 아이온 , 리니지 등의 게임에서 따온 설정들을 적용했습니다 . 게임을 좋아하셨던 분이라면 소소한 추억에 젖어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1 화 조회수 23 , 100 화 평균 조회수 2.7 만 정도입니다 .

 

3. 신권혈창 / 영아의별 / 402 화 무료연재

http://novel.munpia.com/453

- 자린고비처럼 돈을 야금야금 모아 한 단체로부터 해방된 소년 , 부자가 되고 싶은 꿈을 가지는데 , 그 첫걸음으로 소년은 그 누구에게도 자신의 돈을 빼앗기지 않기 위한 방법을 찾기로 한다 .

- 잊힐만하면 한 번씩 언급되는 소설입니다 . 몇 푼 안 되는 돈으로 책을 구입해서 독학하며 무공을 시작하는 주인공이 커나가는 것을 지켜보는 맛이 있습니다 . 1 화 조회수 10 , 100 화 평균 조회수 1.5 만입니다 .

 

4. 영원으로가는문 / 우울함 / 197 화 무료완결

http://novel.munpia.com/535

- 전지적 드래곤 시점 ! 백룡 , 루렌칼리체가 잠에서 깨어나 세상을 여행하는 이야기 . 소소한 웃음과 여유가 느껴지는 소설입니다 . 드래곤이 주인공인 소설은 요즘에는 전혀 보이지 않네요 . 옛날 감성으로 즐기면 되겠습니다 .

 

5. 기사 에델레드 / 레프라인 / 118 회 무료완결

http://novel.munpia.com/763

- 황제의 명을 받고 늙은 공주의 수행기사가 된 기사 에델레드 그의 앞에 기다리고 있는 이야기는 ? 정통 기사판타지 소설입니다 . 외국 판타지 소설 같은 신비한 느낌도 좀 나고 판타지의 진한 향기도 나는 점이 좋은 소설입니다 .

 

=====================================

바로 이렇게 줄 그어놓았던 그 때 , 그 시절 소설들입니다 .

오랜 시간이 흘렀지만 , 작품을 무료로 공개해 놓은 작가님들에게 감사할 따름입니다 .

 

소개하고 싶은 작품들이 많지만 , 힘든 관계로 .. 나머지는 천천히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

============================================

2편 작성했습니다.

<문피아 그때그시절 무료작품들 소개2> 링크

-Stand beyond the legend

무명암 2018-10-22 (월) 15:25
'영원으로 가는 문' 추강.
세계관을 공유하는 후속작인 '내일 떠오르는 태양을, 나는 볼 수 있을까'도 강추합니다.
연중(연간연재수준...)이긴 하지만 정말 섬세하고 아름다운 글이죠.
https://blog.munpia.com/aksun2/novel/180
     
       
글쓴이 2018-10-22 (월) 21:10
추강 감사합니다.
          
            
질러나보자 2018-10-24 (수) 17:05
뜬금없지만 추강이 뭔가요? 추천 강화? 검색해도 안 나와서요ㅠ
작품 소개 감사합니다 :)
               
                 
글쓴이 2018-10-24 (수) 18:42
추천 강화 맞습니다.
                    
                      
질러나보자 2018-10-25 (목) 13:13
앗 감사합니다 :)
플렛쫑 2018-10-22 (월) 16:26
아..
폴라이트테일즈.....진짜 그냥 일상 소소 힐링 물이었죠...
     
       
글쓴이 2018-10-22 (월) 21:10
저는 개인적으로 그렇게 좋아하진 않았지만... 명작이죠.
berik 2018-10-22 (월) 18:31
문피아를 읽기전이라 처음보는것들이 많아서 좋군요.. 시험기간만 끝나면 느긋하게 읽어야겠네요
     
       
글쓴이 2018-10-22 (월) 21:11
많은 분량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즐기세요!
크리스갈드 2018-10-22 (월) 20:16
최신작이 아니라서 처음보는 소설이라 신선한 추천이 되버리는 아이러니?!
잘 보겠습니다 ㅎㅎ
     
       
글쓴이 2018-10-22 (월) 21:11
헛.. 읽고 만족하셨으면 좋겠네요.
Fourtest 2018-10-23 (화) 01:52
폴라이트 테일즈, 주간지라는 극한의 연재를 기다리고 기다리면서 봣던 소설.
갈랑님 소설을 무료지만 퀄리티는 유료 저리가는 소설이죠.
개인적으로 갈랑님 소설은 다 추천합니다.
     
       
글쓴이 2018-10-24 (수) 10:05
갈랑님의 게임소설은 재밌긴한테 무너가 2프로 아쉬운 느낌이 들곤하죠
          
            
Fourtest 2018-10-24 (수) 12:37
인정합니다 ㅋㅋ
하지만 무료라는 이점이 모든 단점을 씹어먹는거 같아요 ㅎ
라이모트 2018-10-23 (화) 05:52
아직도 기억나는 3차원 입체 기동 닭....
     
       
글쓴이 2018-10-24 (수) 10:06
엌..당시 독자 게시판에도 이야기가 많았죠..ㅎㅎ
잘되라고하는… 2018-10-23 (화) 11:25
추천~
     
       
글쓴이 2018-10-24 (수) 10:06
추천 감사합니다.
무심한듯시크… 2018-10-24 (수) 11:05
여기엔 없지만 비슷한 시기의 김대마-신약비서 재밌게 봤던 기억이 나네요. 그외에 girdap이였나 gridap이였나 그 분 작품들 많이 봤었고... 유료연재로 넘어가는 과도기라 괜찮은거 많았죠. 출판되는거 아니면 무료연재였고 대신 그만큼 연중 위험성 높았고..이 시기 지나더니 장기무료연재하던 이소파한 등이 다 유료연재로 넘어갔더랬죠..
     
       
글쓴이 2018-10-24 (수) 14:58
아..이소파한..추억의 작품이나요. 신약비서는 못 읽어본 작품인데 추천 감사합니다.
엉금엉금 2018-10-25 (목) 20:40
무료인데 요즘 쏟아지는거 보다 퀄리티 있네요
     
       
엉금엉금 2018-10-25 (목) 20:40
분량도....어마무시..잘보겠습니다.
          
            
엉금엉금 2018-10-25 (목) 20:41
무료소설 와드
     
       
글쓴이 2018-10-25 (목) 21:35
즐감하시길!^^
lduket 2018-10-26 (금) 18:38
무료소설감사합니다
아파트 2018-11-16 (금) 15:02
마치 웹 소설계 큐레이터 같습니다.
웬만한 내공이 아니면 쉽지 않으실 텐데 대단합니다.
     
       
글쓴이 2018-11-16 (금) 18:27
감사합니다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3265 [기타]  혹시 우리나라 삼국시대에 대해 잘쓴 역사책 있나요?  (1) airjorda 01-23 0 101
23264 [추천]  임기 첫날에 게이트가 열렸다 좋네요  (1) 석천이형 01-23 0 259
23263 [기타]  카페 볼만한거 추천좀 해주세요  (3) 아몰랑ㅋ 01-23 0 303
23262 [추천]  오늘도요님 신작 <신화급 스킬 조립 헌터>  (13) 무명암 01-23 4 624
23261 [기타]  진짜 아무리 잘써도 도저히 못읽겠는 장르  (16) 교미더머니 01-23 4 1463
23260 [정보]  파라블럼이나 독토르 같은 소설 어디 없는건가요?  (8) 우존 01-23 2 446
23259 [추천]  공주는 죽어서 키운다 재미있네요.  (5) 우주인K 01-23 1 879
23258 [정보]  로마 무신의기억 보시는분 어떻가요?  (5) qazwsxwd 01-22 0 736
23257 [일반]  아...임기 첫날...그걸 쓰고 마네요.(스포)  (6) sidukq 01-22 1 1752
23256 [추천]  하드코어 미궁경영물 <에일리언 미궁의 이세계정복기>  (29) 무명암 01-22 6 1341
23255 [자작]  10년 전쯤에 구상하던 소설설정 공개해요  (12) 김쒸 01-22 1 855
23254 [일반]  작년 가을부터 결제를 한게 없네요;;  (2) 변화 01-22 2 637
23253 [리뷰]  문피아 그때그시절 무료작품들 소개4  (4) 루카루스s 01-22 8 1353
23252 [정보]  올재 클래식스 29차 시리즈  (3) fourplay 01-22 4 396
23251 [기타]  임기 첫날 봤는데...  (22) 백설화향 01-22 14 2332
23250 [일반]  결말이 나무위키, 역사책 형태인 대체역사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5) 수로왕의책상 01-21 0 799
23249 [일반]  문피아 소설 제목 찾아주세요  (3) netis10 01-21 1 424
23248 [기타]  게임소설은 웬만함 판타지 세계관이죠?  (6) 교미더머니 01-21 0 615
23247 [리뷰]  전생자 볼만하네요.(노스포)  (13) 아이루리아 01-21 0 1079
23246 [일반]  피도 눈물도 없는 용사 겜판인가요?  (6) 힘세고강한 01-21 1 680
23245 [리뷰]  무조건 달라진다 (자기개발서) 요약  (2) 6DWorld 01-21 4 390
23244 [기타]  록앤롤이여 영원하라 보신분들 질문이에요~  (14) qazwsxwd 01-21 1 636
23243 [리뷰]  최근 읽은 문피아 소설들  (14) 루카루스s 01-21 8 1789
23242 [리뷰]  독자입장에서 임기~ 를 봤는데도...  (7) 촘우 01-21 2 1107
23241 [일반]  문피아 소설 제목좀 찾아주세요.  (2) 아마엔보 01-21 1 295
23240 [일반]  임기 첫날 게이트 쓰신 작가분  하하쿠투 01-21 0 1149
23239 [추천]  임기첫날에 게이트가 열렸다 진짜 재미있네요  ㅁㄴㅇ라ㅣ머… 01-21 0 1074
23238 [기타]  임기 첫날 작가님 고등학생 맞나여?  (9) 새벽의자취 01-21 0 1931
23237 [일반]  임기 첫날에 게이트 추천하신분이 누군가요..  (1) 시즈투데이 01-21 0 1524
23236 [일반]  여기 공지에 장르소설 순위 있던 글이 어디갔는지 아시는분 있으세요?  (2) 소레인 01-21 0 37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