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브랜드연구소

RiZUM RZCOS 러판 준비중

   
[일반]

ㅋㅋ 쿄애니 사건보니 참 얼마나 사람이 간사한지

 
글쓴이 : 제롱콜라 날짜 : 2019-08-05 (월) 02:48 조회 : 3028 추천 : 9  


서버가 무사하다고


불행중다행이라느니


사람이 죽었는데 그깟 애니가 중요해요?


불행중에 다행이 어딨어요? 그냥 절망적인 불행이지 비교할걸 비교하세요.



진짜 가식적이다


유족들은 피눈물 흘리는데


서버! 서버! 서버도 혹시 타버렸나요?


서버 생각이 납니까?



많은 사람이 죽어서 안타깝고 눈물이 나는데,


누구는 애니가 더 이상 안나오는게 더 걱정인 사람들이 많네요.


서명
 [남성스타일] 덴마크 프리미엄 슈즈 아크코펜하겐 아심트릭스 슈즈 세일합니다.  

KYOzZ 2019-08-05 (월) 02:50
원래 씹덕들은 지들 보는 애니들 봐야되서 자살안한다 뭐이런 얘기 나올정도로

개소리 잘함
noname 2019-08-05 (월) 06:04
죽은 사람은 안타까운거고 자료 남은건 다행아닌가요?
너무 감정적으로 생각하지는 마세요
USNewYork 2019-08-05 (월) 07:59


ㅜ.ㅜ;
피카소3750h 2019-08-05 (월) 09:19
이런거죠.. 그사람들이 작업하다가 남겼을 마지막 작품이 서버에 고스란히 담겨있어서

그사람이 마지막에쓰고간 작품 이라도 남아있어서 나오길.. 그런느낌으로 말하는 분들도계셔요.

노력을 해서 쓰고있던 작품인데 불때문에 그것마져 타버렸다면.. 그사람의 사고당시에 쓰고있던것들은 어디로갈까요.
룰루v 2019-08-05 (월) 12:31
둘 다 걱정하면 안되는건가요;;
듀일런 2019-08-05 (월) 12:38
사람 죽은건 죽은거고, 자료가 남은건 남은거죠. 사람 죽었는데 자료 걱정을 더한다는건 지나친 비약 같습니다.
크나리치 2019-08-05 (월) 12:59
그냥 씹덕 원화가 아니라
그사람들이 남긴 인생 흔적들이니까요
유품이라도 남은게 불행중 다행이라는 사태였는데
어디서 어그로 끌리고 이리 폭발하시는지 모르겠군요
페이마임 2019-08-05 (월) 15:00
같이 나고 자란 형제자매도 자기가 생각하는 바가 틀린데 어찌 그러시오.

내가 믿는게 항상 옳은 것도 아니요.
세상의 대다수가 생각하는게 항상 옳은 것도 아니요.
그저 대다수의 사람들이 그렇게 행동하니 옳다고 생각할 수도 있는 것일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고

같은 물건도 왼쪽에서 볼때와 오른쪽에서 볼때 틀린 거죠.

각자 살아가는 모습이 틀리듯 그 각자의 시점에서 보는 차이라 생각하세요
김씨5 2019-08-05 (월) 17:27
저번에도 사람이 대체 된다고 헛소리 하던 인물 있었죠
니부타니신카 2019-08-05 (월) 20:14
사고터지자마자 자료 보존여부부터 묻진 않았을텐데요?
사고직후엔 '사람들 많이 안 다쳤으면 좋겠다'로 시작해서 시간이 좀 지나고 사건이 어느정도 진정되면서
'아, 그러고보니 거기서 만들던 자료들은 무사한가?'로 옮겨간거 아니었나요?
회사원아님 2019-08-05 (월) 20:14
ㅇㅇ불행중 다행이란 말을  쓰려면 서버랑 원화 다 타버려서 회사가 망할 지경이 됐어도, 다행히 사망자는 나오지 않았다.....정도일 때 쓸 수 있는 표현이죠. 피해자가 나왔는데 불행 중 다행이란 말은 좀...
jhjun 2019-08-06 (화) 02:11
정말 잔인한건 삼품백화점 악마의 미소
사망 501명, 실종 6명, 부상 937명 사람이 매몰되어
사망자, 부분시신, 고립된 생존자,구조대, 자원봉사자 여러사람이 혼재한 가운데
어떤 안경낀 아줌마가 옷몇벌 훔쳐가며 미소를 뛰고 있었다

쿄에니는 이미 사람수습이 다 완료 된 후 그들이 작업하다 남김유품 흔적을 찾고 걱정하는 겁니다.
지상의별처럼 2019-08-06 (화) 21:07
그들의 유작까지 불타버리면 아무것도 남지 않게 되잖아요?
그걸 걱정하는 것 같은데.
기억하고자하는 팬의 마음인거죠.
중용수바 2019-08-07 (수) 00:01
사람보다 서버가 중요하다가 아니라.
고인들이 피땀으로 만든 작품이라도 남아있으니 다행이라고 생각해서
서버얘기가 나오는걸 겁니다.
쿄애니의 고품질 애니를 인정해주기에 안타까워하고 다행이라고 생각하는거죠.
허접한 제작사였다면 서버에는 관심도 없었을겁니다.
방망이" 2019-08-08 (목) 03:07
어떻게보면 고인이 되신 분들의 유작인데 그거라도 남았다는게 다행 아닌가요?
그리고 언제까지 추모해야되는데요? 안타까운 일인건 맞습니다.
근데 우리는 한국인이고 그 분들은 일본인이에요 최소한의 예의만 갖추면 됩니다.
뭘 그렇게 자기나라 일처럼 흥분을 하세요? 일본인 이세요?
그렇게 안타까우면 일본가서 직접 절이라도 하고 오시던지요
라이더자켓 2019-08-08 (목) 11:30
선비력 오지구요 ㅋㅋ
블렌드 2019-08-11 (일) 03:52
애도의 한마디도 안하고 그랬다면 정말 문제가 될수는 있는거죠

작업하신분들의 노력의 결실들이 남아있다는것도 다행입니다.
다만, 그 작품들을 만들고 힘써주셨던 제작사의 대부분이 화를 입으신게 너무 안타깝네요 ㅠㅠ
단 한 명으로 발생한 어처구니 없는 사건...
sdakje 2019-08-21 (수) 22:08
혼자 불타고있는 작성자
   

애니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정보]  수정)이토인의 추천 애니.  (99) 이미지 수오미 03-25 68
[정보]  애니메이션 자막 쉽게 구하기  (22) 이미지 Briah 04-25 76
[공지]  ※ 애니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5-17 38
[휴대폰상담실] s20 울트라 기변 문의 드립니다. (1) 휴대폰상담실
37739 [만화]  야한 여친  (1) 이미지 Baitoru 10:58 0 167
37738 [리뷰]  오오~ 이번 주 마녀의 여행!!  이미지 니부타니신카 09:29 0 127
37737 [일반]  무찌릴 한달동안 안받아지는 시드 요청해도 될까요?  (1) 코난천사 11-27 1 95
37736 [정보]  하드 질렀습니다!  (16) 스즈카제아오… 11-27 5 188
37735 [만화]  조금 큰 오크에게 붙잡힌 기사  (4) 이미지 붉은언덕 11-27 5 521
37734 [리뷰]  마녀의 여행 보고서 느낀점  (12) 무릎탁도사 11-27 5 473
37733 [일반]  일하는 세포 2기&일하는 세포 블랙  (1) 이미지 붉은언덕 11-27 4 370
37732  플렉스 서버 정보  (6) 스즈카제아오… 11-26 4 232
37731 [만화]  흔한 보조배터리  (6) 이미지 붉은언덕 11-26 7 693
37730 [음악]  어쨌든 귀여워 OP  모르지아나 11-26 4 201
37729 [일반]  옛날 만화영화 찾습니다.  (5) 스캇피츠제럴… 11-26 3 270
37728  작품은 다르지만 분위기가 비슷한 쿠마 베어/신들에게 주워진 남자  중용수바 11-26 4 135
37727 [만화]  동창회에서 그녀와의 재회  (9) 이미지 Baitoru 11-26 4 686
37726 [만화]  얀데레 여친  (6) 이미지 붉은언덕 11-25 5 808
37725 [만화]  눈을 떠보니  (16) 이미지 Baitoru 11-25 4 725
37724 [기타]  페이트 시리즈 보는 순서 좀 정렬좀 해주실분  (11) 이미지 라드락 11-24 3 451
37723 [일반]  영화 마녀2가 나오는군요  (2) 이미지 붉은언덕 11-24 4 708
37722  웹툰 "별종" 추천합니다.  심심한퉁퉁이 11-24 4 232
37721 [만화]  둔감한 남자  (7) 이미지 Baitoru 11-24 5 789
37720  플렉스 서버 테스트 하다가 심각한 문제를 발견했네요!  (2) 스즈카제아오… 11-23 5 310
37719 [만화]  웹툰 "CELL" 재밌네요^^  삶의미풍 11-23 5 586
37718 [만화]  얀데레가 되어져 가는 과정  (13) 이미지 붉은언덕 11-23 4 706
37717 [일반]  극장판 바이올렛 에버가든 3주차 특전 정보  (2) 이미지 붉은언덕 11-23 4 489
37716 [일반]  마호로메틱 20년 만..  (4) 이미지 미나루 11-23 4 719
37715 [일반]  주술회전도 유포테이블에서 제작했으면...  (2) 이미지 BDSM 11-22 5 606
37714 [기타]  사포OVA재탕후기  (12) 백월아 11-22 5 625
37713 [만화]  소꿉친구가 깨워주는 만화  (25) 이미지 Baitoru 11-22 6 1173
37712 [일반]  구글드라이브와 무찌님의 릴을 알게된 뒤...요청과 푸념섞인 저의 첫글입니다~~ 만나서 반가워요 ^^  (9) 코난천사 11-22 5 580
37711 [일반]  단간론파 1기 희망의 학원과 절망의 고교 자막 구해요  (2) 누굴까요네 11-21 3 139
37710 [일반]  극장판 바이올렛 2번째 관람 후기(슬픔주의)  (6) 이미지 붉은언덕 11-21 5 90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