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20] (회원게시판) 제가 좀 많이 멋있나 봅니다! (106)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나눔이벤트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조류] 

병아리를 구조했습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구조]
글쓴이 : 멍뭉이없다 날짜 : 2019-04-24 (수) 17:05 조회 : 2213 추천 : 11  












 병아리를 구조했습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말 그대로내요 산란중인 암닭과 그냥 암닭 들이 같이 있는 상황에서

이녀석이 부화가 됬는데 옆집 암닭들이 쪼아서 피투성이 된상테에요


엄마도 알품느라 방관해서 대리고 사무실로 왓네요

일단 집 만들어주고 자동차 전조등 라이트로

땃땃하게 해줬습니다.


soopoom 2019-04-24 (수) 17:10
뭘 먹여야할텐데... 뭘 먹는지;;
     
       
글쓴이 2019-04-24 (수) 17:14
집에서 조 한주먹 가져왓는데 본능적으로 주워 먹을라나요? 일단 물만 쪼끔 줬네요
일어나서 움직이네요...ㅎㅎ
          
            
아린민솔파 2019-04-25 (목) 16:39
조 먹으면 위장 터져 죽어요, 저시기에~
칫솔과치약 2019-04-24 (수) 17:22
어릴 때 학교 앞에거 파는 병아리 사다가 좁쌀 먹여서 키웠었는데요. 이녀석은 너무 어려서 먹을 수 있을지..
     
       
글쓴이 2019-04-24 (수) 18:16
지금은 기운을 좀 차려서 수건 콕콕 찍는거도 가끔하고 잇네요...
품종은 자보 라는데...물주면 잘 마시네요
Lempika 2019-04-24 (수) 17:35
유튜브에 병아리 키우기로 검색해서 나오는 영상이라도 참고해보심이..
     
       
글쓴이 2019-04-24 (수) 18:17
털 북실북실한 병아리만 봐서...
너무 작아서...아직 다리 힘도 없어서 뒤로 자빠지네요..ㅎㅎ
그레도 희망이 보여요
샤르베스 2019-04-24 (수) 19:09
조나 쌀, 사료를 믹서기로 갈던지 마늘 빻듯이 짖이겨서 줘야합니다.
     
       
글쓴이 2019-04-24 (수) 21:59
조는 한주먹 준비 햇는데 아직은 태어난지 1일정도라 기다려야 겠어요
     
       
붉은해적 2019-04-25 (목) 00:28
쌀 주면 안됩니다.
갈아서 줘도 안됩니다.
vwiafj 2019-04-24 (수) 20:00
부화기로 알 돌려놓고
부화만 하면 깃털 마른 후부턴
지가 알아서 모이먹고 물먹고 손댈 필요가 없는데

어차피 지가 알아서 크는데 문제는 쪼아서 상처를 어케 잘 회복하느냐가 중요한건뎅
깃털 마르면 딱 님들이 학교앞에서 파는 병아리 본거랑 똑같아요
     
       
글쓴이 2019-04-24 (수) 22:02
시설이 없는게 문제죠 ...거기다 어미가 품어서 기력찾을대에 버려져서 문제...바닥에 주워 먹는거 학습도 안된 상태고요
          
            
vwiafj 2019-04-25 (목) 00:00
그니깐여.........
지금 전등 달아줬잖아영. 그거 하나면 깃털은 말라요
어미 전혀 안품어도되요.
그리고 바닥 주워먹는것도 본능으로 알아서 먹어요
               
                 
vwiafj 2019-04-25 (목) 00:07
학습 이런거 상관없이 알에서 태어난지 딱 하루면
알아서 물 모이 다 먹어요
제가 아무런 지식없이 부화기만 사서 알 인터넷으로 사서 4~50마리는 키웠어요
엥간하면 부화 되고 심지어 냉장고에 며칠 보관한것도 8개중 2개가 부화된걸로 기억
부화된놈중에 딱 한마리만 다리 ㅄ으로 나와서 3일만에 죽었는데
깃털만 마르면 지 혼자 닭까지 다 커요
                    
                      
글쓴이 2019-04-25 (목) 15:37
털 마르고 이제좀 병아리 같네요....답글 감사합니다~
한국놈 2019-04-24 (수) 20:41
어릴때 병아리 키울때 마이신부터 먹였는데..
정말 효과가 있는진 모르겠지만
왠지 병아리=마이신  이라는 공식이 머리에 자리잡고있네요
     
       
글쓴이 2019-04-24 (수) 22:03
검색해보니 조류 관련 병원은 없는듯 하네요...
사냥중 2019-04-24 (수) 21:10
움직이는 병아리는 먹이냅두고 손톱으로 바닥찍으니까 부리로 따라찍던데
     
       
글쓴이 2019-04-24 (수) 22:04
예는 털 북슬북슬 노란 병아리 이전...알깨고 나온 그상테라...어미가 품어주지도 않은사테라 위험한...
여자가열매냐 2019-04-24 (수) 21:35
좁쌀 아가리 벌리고 넣어봐요 옛날에 어머니께서 그렇게 병아리 여럿 살리셨는데...
     
       
글쓴이 2019-04-24 (수) 22:05
아 그런가요? 검색해보니 기본 에너지로 2틀 정도는 안먹고 버티고
물 이랑 먹이주면 죽을수도 있다고 해서...걱정인네요

오늘밤은 지쳐봐야 할듯...감사합니다.
          
            
여자가열매냐 2019-04-24 (수) 22:37
학교 앞에서 파는 그 뽀송뽀송한 크기의 병아리였으니...
쟤는 못먹으려나요;;
               
                 
글쓴이 2019-04-25 (목) 15:37
털 마르니 이제좀 병아리 같아요..ㅎㅎ
박퀴순 2019-04-25 (목) 00:27
부화도 많이 해봤고 주말 주택에 닭도 키우고 있습니다.
병아리는 부화 후 이틀은 아무것도 먹지 않아도 상관 없습니다.
그 이후가 문제인데 사실 초이 사료를 주는게 가장 좋습니다.
초이 사료에는 병아리에게 필요한 약제도 조금씩 섞여 있기도 하나 한마리 때문에 초이 사료를 구매하는건 아닌듯 싶으니 삶은 노른자를 잘 으깨서 주면 잘 먹습니다.
물은 넓적한 그릇에 줘야 하는데 너무 깊으면 빠져서 죽기도 하니 낮은 그릇에 줘야 합니다.
병아리는 부화 후 체온이 없기 때문에 보온에 신경 써 주셔야 호흡기로 죽지 않습니다.
성닭도 호흡기에 걸리면 폐사율이 높으니 병아리는 걸리면 99% 죽습니다.
적당한 박스 한켠에 보온등 켜 놓으시면 더우면 등을 피해 가고 추우면 등에 가까이 붙으니 등만 켜주면 됩니다.
처음에 온도는 37~38도로 시작해서 하루에 1도 정도씩 낮춰 주면 되는데 귀찮으시면 그냥 등 켜 놓으면 알아서 거리 조절 합니다.
포란 중인 닭이 2~3일이면 포란 중지하고 부화된 병아리들 육추를 시작하는데 그 전에 어미 품에 깊숙히 찔러 넣어주면 됩니다.
그래야만 어미도 새끼를 인식하고 새끼도 어미로 인식합니다.
날짜가 넘어가면 둘 다 인식을 안하니 밤에 넣어주세요.닭은 밤 눈이 어두우니...
방어한다고 쫄 수 있으니 놀래지 마시고 깊숙히 넣어 주세요.
그리고 가급적이면 어미가 육추를 편하게 할 수 있게 따로 다른 닭들과 따로 주시는게 좋습니다.
병아리들이 어미 인식이 덜 된 상태라면 다른 닭들을 쫒아 다니다 쪼여서 죽습니다.
그 기간만 넘어가면 어미만 따라 다녀 큰 문제 없습니다.
     
       
글쓴이 2019-04-25 (목) 15:38
정보 감사합니다~ 다행이 털도 마르고 노란색 보송보송 되기 시작하네요..ㅎㅎ 신기해요
여자와아이는… 2019-04-25 (목) 00:43
병아리도 똑같은지 모르겠지만...
예전에 메추리 키우는데 조 한주먹 줬더니 엄청먹고 죽은적 있습니다..
이넘들이 배부르면 그만 먹는게 아니고 계속먹더군요...
적당히 주세요... 잘못하면 저처럼되요...
그리고 털솜같은거 깔아줘도 먹고 죽습니다...
     
       
글쓴이 2019-04-25 (목) 15:39
정보 감사합니다~~ 즐건하루 되세요~
아린민솔파 2019-04-25 (목) 16:40
조나 쌀 종류는 초반에 주시면 위가 터져 죽습니다.
     
       
글쓴이 2019-04-26 (금) 12:51
입이 까다로운지 한두개 주워먹고 안먹어요..ㅎㅎ
푸딩들 2019-04-25 (목) 20:29
옥수수 가루 미지근한 물에 타서 주면 괜찮을거에요
     
       
글쓴이 2019-04-26 (금) 12:52
사무실에 데려와서...저도 안해먹다보니 뭐가 없네요..ㅎㅎ
서지니아빠 2019-04-25 (목) 21:14
짱절미 시즌 2인가..... 사진 자주 부탁드립니다^^
     
       
글쓴이 2019-04-26 (금) 12:51
짱절미 시즌...ㅎㅎ 업로드 했습니다..ㅎㅎ
빛의감자 2019-04-25 (목) 23:45
오 굿굿 추천드려용 사진 자주 올려주세용^^
     
       
글쓴이 2019-04-26 (금) 12:41
털도 다 말랐고 다행이 살아났네요.ㅎ.ㅎ
그리피티 2019-04-26 (금) 04:54
조류 새끼 기를때는 달걀노른자 아니었나요? 예전에 관련 자료 보기에는 달걀 삶아서 노른자 으깨서 먹이던것같은데..
     
       
글쓴이 2019-04-26 (금) 12:53
수퍼가서 구운계란 사와야겠네요..근데 입이 까다로운지 안먹어요..ㅎㅎ;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135 [냥이]  제 식물들이 위험합니다! (21) 이미지첨부 [일반] 네모홀릭 05-31 46 4437
134 [냥이]  브라우니의 대상별 눈빛!! (21)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치약과칫솔 06-05 36 3147
133 [냥이]  칫솔이 너무 좋은 야옹이 ~ 뚜루 (20)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5-25 25 3068
132 [냥이]  요 맛에 고양이 키우죠^^ 집사 무릎에서 가지말라고 앙탈부리는 솜이 (20)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5-23 32 2950
131 [멍이]  나는 가끔 이자식이 사람새끼라고 느껴질떄가있다.. (14) 이미지첨부 [일반] 피치브라더스 06-05 21 2930
130 [냥이]  500만원 냥이 (16) 이미지첨부 [일반] 뿡탄호야 06-09 32 2916
129 [냥이]  아수라 남작 브라우니 (15) 이미지첨부 [일반] 치약과칫솔 06-03 24 2886
128 [멍이]  어제 새끼를 낳았습니다 !! (14)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리더111 06-06 24 2827
127 [냥이]  브라우니 삐침!! (19)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5-27 25 2821
126 [냥이]  대전 시청앞 8차선 도로 한복판서 냥줍하고 간택 당했습니다... (33) 이미지첨부 [구조] dlfakfp 05-24 60 2820
125 [냥이]  만취 냥! 개다래 떡실신.냥. (23) 이미지첨부 [일반] 노블렛초코 06-06 24 2720
124 [냥이]  여섯 고양이들을 돌보는 극한직업 집사의 현실이예요 OTL (1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5-31 27 2674
123 [냥이]  비둘기와 교신 중인 브라우니~ (17)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5-22 26 2514
122 [멍이]  네눈박이 진돗개인데 키우실분 계신가요? (9) 이미지첨부 [분양] 혜주나영 06-07 13 2508
121 [냥이]  잠잘때가 제일 이쁘네요 ㅋ (13)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5-25 15 2459
120 [냥이]  마사지 받고 잠드는 야옹이 뚜루 (1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5-22 27 2445
119 [냥이]  8차선구조 냥이 마레 근황 올립니다. (31)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dlfakfp 06-08 40 2422
118 [냥이]  이정도면 망한 사진대회 나갈만 한가요? (13) 이미지첨부 [일반] 블루탱쓰 06-11 15 2391
117 [냥이]  집사가 Snapchat을 알아버렸다. (12)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칫솔과치약 05-28 20 2302
116 [냥이]  저는 졸지에 캣닢인간이 되었어요;; (닝겐의 발이 위협받고 있어요!!) (13)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6-11 28 2206
115 [냥이]  똥꼬발랄 냥이 뚜루~ 야간 산책 (23)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6-01 32 2165
114 [냥이]  뚱냥이 루디를 마우스패드로 써버렸어요ㅠㅠ (18)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6-04 26 2157
113 [냥이]  브라우니의 불꽃 발바닥!!! (10)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치약과칫솔 06-07 24 2155
112 [냥이]  순딩순딩 냥이 뚜루 발톱 깎기 미션! 어렵지 않아요!! (1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5-29 28 2110
111 [냥이]  세상 편하게 널부러져 자네요 ㅋ (25) 이미지첨부 [일반] yohji 05-30 21 2081
110 [냥이]  집사와 냥이들의 오후시간 훔쳐보기! (1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냥냥쿤 06-09 26 2071
109 [냥이]  호기심 많은 야옹이에게 음수량 늘리기 좋은 아이템 (21)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6-13 28 2067
108 [냥이]  텃밭에서 상추 먹방하며 노는 개냥이 뚜루 (16)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6-15 27 2050
107 [냥이]  캣타워보다 소나무가 편안한 냥냥이 뚜루 (13) 이미지첨부 [가족소개] analoytoy 06-11 21 2024
106 [멍이]  한 이틀전부터 배꼽에 이런게 생겼어요 (9) 이미지첨부 [도움] rkfdl1 05-25 6 2018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