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냥이] 

출장 중인 집사를 위한 '브라우니'의 메세지. 그리고 가부장제 실패 사례

[가족소개]
글쓴이 : 브라우니찡 날짜 : 2020-05-28 (목) 12:10 조회 : 3671 추천 : 31  




혀로 코를 파??

딱 기다려라!




그리고


= 가부장제 실폐 사례 =


지난 주 월요일 가부장제 실시를 선포했습니다.

이유는.. 그냥 한 번 해보고 싶어서...ㅡ,.ㅡ;


저 : 오늘부터 우리집은 가부장제를 실시한다.


아내 : 그래


아들 : 넹


저 : ???


브라우니 : 



그리고 그날 오후



그날 야근 후


역시 치킨 앞에서는 장사없음.


그리고 출장 중인 이번주 월요일 아침.


그리고 오늘...



이런 건방진 노랑털뭉치!!!







이뻐...



메이웨더jr 2020-05-28 (목) 13:20
브라우니 이뻐~
     
       
글쓴이 2020-05-31 (일) 09:01
좀 과하게 이쁘죠. ㅎㅎㅎ
도자기굽는똥 2020-05-28 (목) 16:45
브라우니랑 잘지내시는 가족이 부럽네요~ 돌아와서 감사해요 :)
     
       
글쓴이 2020-05-31 (일) 08:59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머찐공룡 2020-05-28 (목) 18:26
브라우니 소식에 빠졌던 목이 돌아 왔습니다..
     
       
글쓴이 2020-05-31 (일) 08:59
반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
땡굴넙데데 2020-05-28 (목) 18:32
이런 건퐝쥔 노랑 털뭉치 가트니
     
       
글쓴이 2020-05-31 (일) 09:02
저에게만 선택정으로 건방진...ㅠㅠ
믹스와찡이 2020-05-28 (목) 21:06
     
       
글쓴이 2020-05-31 (일) 09:03
경비10년 2020-05-29 (금) 20:46
하여튼 브라우니는 사랑입니다
     
       
글쓴이 2020-05-31 (일) 09:02
둘리돌이 2020-05-30 (토) 09:23
이쁘내요 ㅎㅎ
     
       
글쓴이 2020-05-31 (일) 09:02
360도 모든 방향에서 이쁩니다ㅋ
wonzzang 2020-05-30 (토) 10:05
역시 브라우니
     
       
글쓴이 2020-05-31 (일) 09:03

출장에서 복귀 후 물고 빨고 하고 있습니다.ㅋ
칵두 2020-05-30 (토) 17:23
전부터 느끼는거지만 브라우니는 너무 순해보여요.
얘도 가끔 물거나 할퀴기도 하고 그러나요?
     
       
글쓴이 2020-05-31 (일) 08:58
실제로도 세상 순한 녀석입니다. 거의 보살이라고 할까요.^^
4년간 하악질은 한 번도 못봤고요. 녀석때문에 가족들이 다치거나 한 적도 없죠.
가끔 장난 삼아서 물어봐~하면서 손을 줘도 오히려 피합니다.ㅎㅎㅎ
금기자 2020-06-01 (월) 13:11
이런 사연 역시 반갑네요~ ㅎㅎ 역시 반려동물도 가족과 함께여야 행복이 배가됩니다.

이토에서 고양이 키우는 분들 때문에 평소 좋아하지 않았던 고양이의 선입견이 무너져 내리고 있습니다.

건강하게 잘 늙어가 주기를...
     
       
글쓴이 2020-06-14 (일) 10:19
저희도 생각지도 않게 키우게 됐는데요. 키워보니... 고양이 최고!!!!
수원주민 2020-06-10 (수) 12:04
다음주 주말 양재 at센터에서 궁디팡팡 캣페스타 합니다. 사료랑 간식들 저렴히 업어올 수 있는 기회네요
     
       
글쓴이 2020-06-14 (일) 10:19
부인님께서 출동하십니다.^^
   

반려동물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동물 유머짤,움짤,펌짤,단순짤,동영상은 유머게시판/동영상게시판 이용바랍니다.  [공지] eToLAND 01-03 4
 [필독] 반려동물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공지] eToLAND 01-02 6
1897 [냥이]  약 한달 반전에 스스로 우리집에 들어온 야용이 현상황입니다. (5) 이미지 [일반] 하야압 10-24 7 388
1896 [멍이]  요키 2개월령 분양받았는데요. (2)  [도움] 유라키 10-24 2 366
1895 [냥이]  삼순이 화장실 모래 대용품 이미지 [가족소개] 생나기헌 10-24 7 404
1894 [조류]  손위에 천사 두마리 ㅎㅎ  [일반] 짹슨맘 10-23 5 490
1893 [멍이]  태식스 소개합니다. (4) 이미지 [가족소개] maN1a 10-22 9 540
1892 [멍이]  우리집 깜쥬보다 귀여운 강아지있나요? (5) 이미지 [가족소개] 탱탱군 10-22 8 594
1891 [냥이]  10살 봉식이 (10) 이미지 [가족소개] 버럭마왕 10-22 18 716
1890 [멍이]  가족이 된지 6개월이 지났어요. (5) 이미지 [가족소개] 내공수련중 10-22 5 668
1889 [기타]  구피 치어들 먹이를 안먹어요 (5) 이미지 [병원] 노루미기박군 10-22 4 662
1888 [멍이]  구린내 나는 발만 보면핥는 시츄.. 제가 핥아보니... (5)  [가족소개] 대한장사꾼 10-21 5 539
1887 [멍이]  갑자기 강아지가 집에 들어가서는 잘 안나와요 ㅜㅜ (2)  [일반] 번7H 10-21 4 480
1886 [냥이]  도도한 ,, (6) 이미지 [일반] yohji 10-20 11 899
1885 [냥이]  유리 창 너머 아깽이~ (7) 이미지 [정보] TigerCraz 10-19 13 1265
1884 [냥이]  송정 지나다 본 묘한 간판, "고양이가게" (4) 이미지 [기타] 애쉬ash 10-19 9 1480
1883 [멍이]  개껌보단 손가락이다 (7) 이미지 [가족소개] 배고퐝밥조용 10-17 20 1972
1882 [멍이]  처음뵙겠습니다 우리집 레체 입니다 (25) 이미지 [가족소개] 배고퐝밥조용 10-16 32 1808
1881 [냥이]  곧8살 첫째 (10) 이미지 [일반] 수원주민 10-16 22 1186
1880 [조류]  젤리간식먹는 모란앵무새 영상 (2)  [일반] 짹슨맘 10-15 8 701
1879 [멍이]  강아지 분양예정인데 질문있어요! (7) 이미지 [도움] 바닐라초 10-15 7 791
1878 [냥이]  쩜돌이가.. 쩜도리가.. (7) 이미지 [일반] 땡굴넙데데 10-15 13 1026
1877 [냥이]  여러분들 궁금해서 올려봅니다. (1) 이미지 [병원] 데쓰서번트 10-14 8 747
1876 [냥이]  길냥이 엄마+자식 둘, 집에 고양이가 3마리입니다. 조언,추천부탁드립니다. (18) 이미지 [일반] 놀칼 10-14 13 855
1875 [냥이]  티 안나게 고영희 뱃살 만지기 (8) 이미지 [가족소개] somnyang 10-14 26 2079
1874 [조류]  모란앵무새 돌아 훈련중 ♡ (2)  [일반] 짹슨맘 10-14 8 377
1873 [멍이]  태어난지 몇시간 되지도 않았는데 버려진 강아지 구조했습니다. (3)  [구조] 조미료아빠 10-13 12 878
1872 [조류]  모란앵무새 울음소리  [일반] 짹슨맘 10-12 9 375
1871 [멍이]  우리 붕가대왕 석이 떡실신~!ㅎㅎ (6) 이미지 [가족소개] 뒤끝있는하씨 10-12 11 1678
1870 [냥이]  그렇게 뚱냥이가 되어 간다............ (4) 이미지 [일반] 해피미오 10-12 17 1160
1869 [냥이]  꾹꾹이 (2)  [기타] 해피미오 10-12 10 629
1868 [냥이]  키메라냥??? (6) 이미지 [가족소개] 브라우니찡 10-11 20 1268
 1  2  3  4  5  6  7  8  9  10  다음